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근혜는 화병 속의 꽃, 국민의 요구는 사과가 아닌 사퇴
박근혜가 노무현을 용서하지 못했던 것처럼 국민은 박근혜를 용서할 수 없어
 
송태경 기사입력 2014/05/05 [00:05]
화병 속의 꽃은 화려한데 생명은 없던지 아니면 생명이 사라지는 과정에 있는 것이다. 정치 지도자는 국민의 신뢰가 끊어지면 뿌리가 잘린 화병 속의 꽃과 같은 것이다. 그 생명이 다해 간다는 것을 의미한다.

▲     ⓒ뉴스메이커
박근혜는 과거에 “국가가 국민을 보호하지 못한다면 그것은 국가가 아니다. 우리 국민 한 사람을 못 지켜낸 노무현 대통령은 자격이 없으며 난 용서할 수 없다.”고 하였다.

박근혜는 노무현 당시의 한 명의 국민 생명 희생이 있을 때 노무현은 대통령 자격이 없으며 국가 기능이 정지되었다고 강력하게 규탄하였던 것을 기억해야 한다. 박근혜 자신이 한 말에 대해 책임을 져야 한다. 세월호의 희생자에 대해 박근혜는 책임지는 것 외에 다른 길이 없음을 분명히 깨달아야 한다. 박근혜가 노무현을 용서하지 못했던 것처럼 국민은 박근혜를 용서할 수 없다고 외치고 있다.   

세월호의 해법은 오직 하나뿐이다. 구조에 최선을 다하고 진실에 바탕 한 진상규명이 최우선이다. 아주 작은 은폐나 축소가 있으면 모든 것은 물거품이 될 것이다.  

박근혜는 대통령 부정선거에 대한 내용도 아닌데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에 왜 두려움을 갖는가? 두렵기 때문에 마음이 흔들리며 올바른 중심을 버리면서 정치 생명줄인 국민들의 신뢰와 끊어지는 것이다.  

세월호 참사, 진실한 진상규명이 아닌 은폐 의혹 있으면 절대 안돼 - 국민이 용서 안해  

국민들의 박근혜에게 대한 요구는 사과가 아닌 퇴진으로 바뀐 이유를 진정 모르는가? 상황이 이렇게 된 것에 대한 모든 책임은 박근혜 자신에게 있다.  

박근혜가 세월호 참사에 은폐 의혹을 보여주는 것은 국민과 싸움을 하겠다는 것이다. 세월호의 해법은 오직 진실에 입각한 진상규명과 철저한 책임자 처벌 그리고 재발 방지를 위한 국민적 합의 제도개선이다. 

외국 언론에 대한민국과 박근혜는 불법부정부패로 인한 도덕불감증 만연과 지도자와 정부의 총체적 무능, 그리고 은폐와 조작의 선봉장이 되어 있는 언론으로 조롱거리가 되어 있다. 박정희나 전두환의 쿠데타 독재정권보다 더 언론을 쓰레기로 만들고 있다는 비아냥 속에서 드디어 국민들은 언론 사망 선고까지 내렸다. 겉만 화려한 OECD 회원국이면 뭐하는가? 내용은 부패와 무능으로 3류 국가라고 평가받고 있는 것 아닌가?  

국가 공권력과 범죄자가 범죄 은폐 공모하는 것도 모르는 정부가 정부인가?  

범죄자인 선장과 선원 11명을 제일 먼저 구조해서 해경 공무원 집과 모텔에서 지내게 하여 범죄에 대해 말을 맞추게 했다는 의혹에 대해 입이 있으면 말을 해보라. 세상 천지에 이런 나라가 어디 있는가? 

박근혜 지킴이를 위해 세월호 희생자 유가족이나 국민감정 등은 전혀 아랑곳하지 않고 청와대와 정부에서 몰상식 발언들을 쏟아 내는 것을 보면서 국민들은 멘붕에 빠져 분노로 잠을 못 이룬다고 한다. 이게 진정 나라일까? 

그렇게는 안 되겠지만 벌써 세월호의 불법으로 인해 세월호 피해자에 대한 보험금 지급이 거부당하면서 오랜 소송으로 유족들은 더 큰 고통과 모멸을 당하게 될 것이라는 말들이 나오고 있다. 이에 세월호 ‘무상 법률지원’을 위해 벌써 325명의 변호사들이 뭉쳤다고 한다. 너무 슬프다. 

불난 집에 휘발유 붇는 발언이 새누리당에서 나왔다. 국회의원 윤상현과 공안검사 출신 국회의원 김진태는 노란 리본에 대해 정치적 음모가 있다는 색안경 발언을 하며 노란 리본 달기를 거부하였다고 한다. 한심하다는 생각이다. 노란 리본은 2차 세계대전 당시 미국에서 전쟁터에 나간 병사의 무사귀환을 바라며 나뭇가지에 매단 것에서 유래됐다고 한다. 

불법 권력과 부패 자본과 부정 관료들의 이권 독점을 둘러 싼 카르텔의 악순환 고리가 끊어지지 않는 한 제2의 세월호 참사는 예비 되어 있는 것이다. 


  • ?
    비비안리 2014.05.05 13:53
    현정부 인사들 비서실장 부터 과거 에 어떠한 일을 했는지 .김진태도....
    박근혜 대통령 책임 입니다 모든것이 후퇴되고 있습니다 박근혜 사퇴만이 새로운 틀을 만드는 초석이 될것입니다
    때늦은 사과는 필요 없습니다 책임지고 사퇴해야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997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9767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3 21566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20929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31924   대한민국사랑
6442 [6·4地選] “새정치연합, 허울뿐인 여성의무공천” 반발 0 2122   title: 태극기OK
6441 새정치민주연합 "정미홍 세월호 집회 일당 발언 우리 사회 병폐 예" 0 2809   title: 태극기OK
6440 새정치민주연합 당헌 제8조 지역구 30% 여성의무공천’을 반드시 이행하라! 3 0 2430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 박근혜는 화병 속의 꽃, 국민의 요구는 사과가 아닌 사퇴 1 0 2920 2014.05.05(by 비비안리) 철수랑
6438 새정치연합 "어린이들에게 안전한 대한민국을 약속한다" 0 1913   title: 태극기OK
6437 노태우 비자금 의혹 테헤란로 하이리빙 빌딩, 검찰 수사해서 환수해야 - 부정부패는 반드시 청산해야 0 9135   철수랑
6436 새정치연합 "세월호침몰 靑최초보고시점 은폐 의심" 8 0 2411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6435 野, 朴대통령 진도방문에 "반성없어"…與 반발 6 1 1868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6434 분노한 엄마들이 나섰다..늦어서 미안해 ! 이제라도 엄마가 싸울게 ! 3 3 3169 2014.05.04(by 비비안리) 나수사
6433 엄마의 노란 손수건 ..5월 5일 안산으로 모여 주세요 ! 보통 엄마들이 나섰다 ! 2 3 4150 2014.05.04(by 퇴직교사) 나수사
6432 ”구조적 죄악의 책임 박근혜 하야 요구” 도올 김용옥 교수 시위 4 4 7475 2015.01.31(by 다산제자) 나수사
6431 김황식 전 총리, 朴心 논란에… 野 "대통령을 탄핵으로 모는 핵폭탄성 발언!" 2 1 2246 2014.05.04(by OK) title: 태극기OK
6430 새누리당 한선교는 세월호 진실 등에 국민 입 재갈 물리려는 독재 공안통치 법안 철회해야 5 4 3760 2014.05.04(by 비비안리) 철수랑
6429 與 수도권 열세 전환 고심… 野 심판론 공세 2 0 1617 2014.05.05(by OK) title: 태극기OK
6428 이런 개사기를 치도록 수수방관하는 정부는 누굴 위한 정부인가?친일 매국노? 0 2276   title: 태극기미개인
6427 국민들이여 ! 거리로 뛰쳐 나와라 ! (도올 김용옥 교수) 3 5 3172 2014.05.03(by 비비안리) 나수사
6426 [6·4지방선거 D-30]요동치는 민심…지방선거 특징·변수는? 2 2 1904 2014.05.02(by OK) title: 태극기OK
6425 새정치민주연합, "책임 못느끼는 대통령 둔 국민 불행" 2 1 1704 2014.05.04(by OK) title: 태극기OK
6424 새정치연합, '세월호' 국정조사 압박ㅡ“대통령과 정부에 진상 규명을 맡겨 둘 수 없다." 2 1 2042 2014.05.02(by OK) title: 태극기OK
6423 친일 매국노 김무성 새끼가 안 끼면 서운하지...선주협회 지원으로 외유다닌 새무리들... 1 3295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8 59 60 61 62 63 64 65 66 67 ... 385 Next
/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