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늘의 식사는 내일로 미루지 않으면서 ,오늘 할 일은 내일로 미루는 사람이 많다.

                    --C.힐티--


카를 힐티(1833~1909) 스위스의 법률가.사상가.

독일 괴팅겐 대학·하이델베르크 대학에서 법률학을 공부하고 런던·파리 등에 유학하였고, 1855년 고향에서 변호사로 개업하고 18년간 이 일에 종사했다

1874년 베른대학의 헌법과 국제법 교수를 거쳐 총장을 지냈고, 1890년 국회의원이 되어 여성 참정권운동을 전개, 1909년 헤이그 국제중재재판소 위원을 지냈다. 

'잠  못 이루는 밤을 위하여', '연방정치연감', '독서와 연설' 등의 저서가 있다.

위의 말 외에도 "고통은 사람을 강하게 만든다."

"내일은 시련에 대응하는 새로운 힘을 가져다 줄 것이다."

"항상 오늘만을 위하여 일을 하는 습관을 만들어라.내일은 저절로 찾아온다.그리고 그와 동시에 새로운 내일의 힘도 찾아오는 것이다."

"대체로 고난은 장래의 행복을 뜻하고 그것을 준비해 주는 것이므로, 나는 그러한 경험을 통해서 고난을 당할 때는 희망을 갖게 되고,반대로 지나치게 행복할 때는 의구심을 갖게 된다." 등의 명언을 많이 남겼다.


일맥상통하는 그의 사상이 엿보이는 말인데,귀찮다고, 힘들다고 ,고통스럽다고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말란 것이다.

오늘 해야 하건만 어려우니,귀찮으니,실수 할까봐 두려우니 내일로 미루면 더 잘하게 될지도 모른다는 생각들을 한다.

먹고 사랑하고 즐기는 등의 본능 충족은 미루지 않으면서 ,정작 중요한 도리는 미뤄버릇하는...

그러나 내일이 되면 더 잘 할 수 있을 것 같던 그 일은 내일이 되면 내일 할 일에 그것까지 겹쳐져서 두 배 이상 힘들어지는 걸 느낀다.

그렇게 미루는 버릇은 날이 갈수록 점점 삶을 힘겨운 것으로 만들어 갈 뿐으로 후회라는 몹쓸 감정의 포로로 만들어 버린다.

일을 하지 않는자 ,먹지도 말아야 한다는 말이 있다.그런데 일도 하지 않았으면서 먹기부터 한다.

먹어야 일을 할 수 있다고?방금 먹은 그 밥은 어제 일한 댓가로 얻어진 것이진 않을까?

그럼 내일은 굶어야 할텐데,내일도 일단 먹기부터 하진 않을까?

그러나 미뤄둔 그 일은 반드시 해야 할 일들이라서 ,외면한다고 사라지거나 하진 않는다.언제든 해야 한다.

그러다보니 일에 치이고,일도 하지 않고 먹어대느라 진 빚에 치이며 기진맥진하고 말게 된다.


정치현실에서도 이런 어이없는 일들은 오늘도 벌어지고 있다.

지키겠노라고 한 약속을 다음으로 미루고, 일단 선거승리란 열매부터 먹고 보잔 도둑놈 심보가 새정치세력에서도 고개를 들고 있다.

약속 자체에 무슨 의미가 있느냐며 식언하기를 서슴치 않는 여당을 따라가고 보잔다.

남들이라고 다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룬 채  일단 먹기부터 하는데,왜 우리만 손해를 봐야 하느냐며 따지기까지 한다.

해야 할 일이 산더미처럼 쌓여만 가는데,밀쳐두고 일단 빚을 내서라도 잔치부터 하고 보잔 심사일까?

공공빚이 천조 원을 넘긴 건 오래전인데,거기에 가계빚까지 천조 원을 넘어서서 나라와 국민이 파산직전인데,

국민소득은 2만6천 달러를 넘어섰다며 설레발을 쳐대는 정부는 ,왜 서민들이 더 죽겠다고 난리인지 관심도 없는 듯하다.

빚을 내서 몇몇 기득권층 먹여살리기에 전념하고 있다는 말인가?

총생산량은 늘어만 가는데,그래서 그걸 인구수로 나눈 1인당 소득은 늘어만 가는데,정작 서민가계부는 줄어들어만 간다면 

몇몇 기득권층들만 잘먹고 잘사는 일이 벌어지고 있다는 것인데,여전히 공정분배엔 관심도 없는 여권을 쫓아가잔 야권이라니...


국회의원과 공직자들의 자산공개가 이뤄졌다.

1위는 부동의 재력가인 정몽준,2위가 안 철수,3위가 새누리의 김세연인가 하는 사람이다.

그런데 안 철수가 2위인 게 문제란다.내 참...

열심히 일해서 번 돈을, 부정하게 번 부모의 돈 물려받은 것과 비교한다는 게 말이 된다고 생각하는 것일까?

과정이 어쨌든 돈을 많이 번 것은 죄악이라고 생각하는 것인지,그러면서 자신들은 왜 그리 돈을 못 벌어서 안달을 하는 것인지 의아하다.

그리고 자산 대비 기부를 한 비중은 왜 언급을 하지 않을까?

그리고 자산이 줄어들고 늘어난 것엔 왜 무심할까?

1위와 3위는 이 어려운 시기에도 엄청난 증산을 이뤘고,2위는 대폭 감소했다던데?

그러지 마요~ㅠㅠ


우리들부터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말자.

그래야 제대로 된 시각을 갖게 되고 ,공직선거에 나서는 이들을 제대로 살펴 올바르게 선택하게 될테니...

나도 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루며 살고 있으면,저들이 그런 파렴치를 행해도 동정하게 되지 않겠는가?

내가 탈세를 밥먹듯 하고 의무에 소홀하면,탈세범이나 위장전입,국방의무를 지키지 않은 후보가 나와도 아무렇지도 않게 받아들이게 된다.

하지만 내가 원칙을 지키고 살아가면 ,그런 도둑놈들이 입후보를 했을 때  선택이 아니라 야단부터 치고 싶지 않겠는가?

그렇게 우리부터 개혁을 해야 세상은 올바른 방향으로 변화해가게 될 것이다.

주인인 우리들 국민대중이 개혁을 하면서 저들 심부름꾼들에게 개혁을 하라고 해야 따라한다.

구멍가게를 하면서도 주인은 놀고 먹으면서 종업원들더러만 일을 열심히 하라고 하면 절대 안 한다.

회사에 다니는 당신만 죽어라고 일을 하고 사장은 놀고 먹으면 억울하고 분해서 뛰쳐나오고 싶어지지 않던가?

차라리 내가 회사를 차리면 지금보단 낫게 살 수 있을 것 같지는 않던가?

나부터 바람직한 삶의 태도를 갖춰가야 한다는 자각이 절실한 시점이다!


http://blog.daum.net/migaein1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1. 오늘의 명언(최악의 경우를 생각하라!)

    최악의 경우를 생각하라.최악의 경우를 받아들일 마음의 준비를 하라,그리고 최악의 경우를 개선하라. --베르디-- 주세페 포르투니노 프란체스코 베르디(1813~1901) 이탈리아 오페라 사상 최고의 작곡가. 잡화상들을 상대로 여인숙 겸 잡화상을 하는 아버지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919 Votes1
    Read More
  2. 성능 좋은 내비게이션!!!

    성능 좋은 내비게이션 나는 책꽂이에서 한 권의 책을 뽑아 읽었다. 그리고 그 책을 꽂아두었다. 그러나 나는 이미 조금 전의 내가 아니다. - 앙드레 지드 - 독서의 중요성을 갈파한 노벨문학상의 수상작가인 앙드레 지드의 말입니다. 다만 책을 한 권 읽었을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1986 Votes0
    Read More
  3. 오늘의 명언(미래는 꿈꾸는 자의 것이다!)

    희망은 비용이 들지 않는다. --콜레트-- 시도니 가브리엘 콜레트(1873~1954) 프랑스의 여성작가. 인간의 본능을 생생하게 묘사하는 직관적인 통찰력,세련미와 자연스러움이 어우러진 문체로, 프랑스의 가장 훌륭한 문장가 중 한 사람으로 손꼽히며,여성으로는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8231 Votes1
    Read More
  4. 나무 같은 사람

    나무 같은 사람 나무는 고독한 사람들과 같다. 시련 때문에 세상을 등진 사람들이 아니라 위대하기에 고독한 사람들 말이다. - 헤르만 헷세의 산문집 '나무들' 중에서 - 나이 들어간다는 것은 나무의 삶을 닮아가는 일입니다. 사람의 수명을 훌쩍 뛰어 넘는 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2 Views2374 Votes2
    Read More
  5. 위대한 글, 아름다운 글

    위대한 글, 아름다운 글 해와 달과 별들은 하늘의 글이요, 산천과 초목은 땅의 글이요, 시서와 예악은 사람의 글이다. - 정도전 - 하늘의 글은 정말 대단하고 땅의 글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어찌 우주와 자연의 순리와 조화를 따라가겠습니까. 사람의 글이 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3110 Votes1
    Read More
  6. 러시아도 갑지기 더웠는데 조국도 여전히 뜨겁내요

    잘하고 있내요 놀이 판에는 광대가 있어야 합니다 그래야 자리가 빛나죠 점점 뜨거워지내요 그열기가 안사모에 가득하길
    Category에세이 By선생임 Reply0 Views2355 Votes0
    Read More
  7. 오늘의 명언(거짓말의 실체는?)

    거짓말은 처음에는 부정되고 ,그 다음에는 의심받지만,되풀이하면 모든 사람이 믿게 된다. --괴벨스-- 파울 요제프 괴벨스(1897~1945) 독일의 정치가로 1933년부터 1945년까지 나치 독일제국 선전부 장관을 지냈다. 아돌프 히틀러의 측근 중 하나이자 가장 헌...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507 Votes0
    Read More
  8. 가정의 힘, 가족의 힘

    가정의 힘, 가족의 힘 왕이건 농부이건 자신의 가정에 평화를 찾아낼 수 있는 자가 가장 행복한 인간이다. - 괴테 - 전에는 잘 몰랐습니다. 왜 가정에 평화가 있어야 하는지, 왜 서로 사랑하고 아껴야 하는지. 알고는 있지만, 막연했습니다. 그러나 모든 사랑...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2292 Votes0
    Read More
  9. 오늘의 명언(먼저 인간이 되자!)

    당신은 항상 영웅이 될 수 없다.하지만 항상 사람은 될 수 있다. --괴테-- 요한 볼프강 폰 괴테(1749~1832) 독일의 작가,철학자,과학자. 독일의 바이마르 대공국에서 재상직을 지내기도 했던 그는 왕실 고문관인 아버지와 시장의 딸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185 Votes1
    Read More
  10. 오늘의 명언(아픔을 극복하면 강해진다)

    때로 인생은 우리를 아프게 한다.하지만 이것만은 기억하라. 인생이 주는 그 상처를 치료하면 우리는 더욱 강해진다는 것을... --어니스트 헤밍웨이-- 어니스트 헤밍웨이(1899~1961) 미국 소설가,저널리스트. 이웃집의 후덕한 아저씨처럼 잘 생긴 그의 인상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8672 Votes3
    Read More
  11. 깊게 파려면 넓게 파라 !

    깊게 파려면 넓게 파라 나는 깊게 파기 위해 넓게 파기 시작했다. - 스피노자 - 땅을 깊게 파기 위해서는 넓게 파기 시작해야 합니다. 넓게 시작하지 않으면 깊게 파는 것도 어렵고 좁기만 한 구덩이는 한 번 갇히면 빠져나오기도 어렵습니다. 사람살이도 별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2 Views2818 Votes1
    Read More
  12. 감기가 장난이 아니네요..

    뜨끈뜨끈한 물을 좀 먹으면 좋을까..ㅎㅎ 밉다고 비까지 쓸쓸 내리고~ 시간 좀 늦었지만 저녁이나 한 술 들랍니다.. 밑에는 쭉`~~~~~~~~~~~~욱.........생략..ㅋㅋㅋ
    Category에세이 By삼광교 Reply0 Views1854 Votes0
    Read More
  13. 갈등

    갈등을 푸는 것은 자기를 살피는 것에서 출발해야합니다. 상대가 먼저 바뀌기를 기대하면 문제는 해결되지 않고 오히려 분란만 커지고 갈등이 깊어집니다. 너그럽게 이해심이 깊어지고 성숙해지는 것은 바로 내가, 내 인생이 그렇게 변화하는 것입니다. 인연의...
    Category자유칼럼 Bytitle: 태극기행복한재능 Reply8 Views2267 Votes2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오늘 할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말자!)

    오늘의 식사는 내일로 미루지 않으면서 ,오늘 할 일은 내일로 미루는 사람이 많다. --C.힐티-- 카를 힐티(1833~1909) 스위스의 법률가.사상가. 독일 괴팅겐 대학·하이델베르크 대학에서 법률학을 공부하고 런던·파리 등에 유학하였고, 1855년 고향에서 변호사...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11192 Votes0
    Read More
  15. 복지포퓰리즘을 경계한다

    고전 흥부전에 나오는 홍부네는 식솔이 많고 가산이 적어 늘 가난에 시달렸지만, 형 놀부는 좀 가졌다하여 기고만장하고 동생가족을 하찮게 여기었다는 대목들이 나온다. 노무현정부때 모 복지부장관이 취임일성으로 "돈이 없어 병원에 가지 못하는 사람이 없...
    Category자유칼럼 By다산제자 Reply1 Views2690 Votes1
    Read More
  16.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남을 미워하지 않는 것이다. - 펄 벅 - 노벨문학상에 빛나는 '대지'의 작가 펄벅의 말입니다. 겉모습은 서양인이었지만 정서적으로는 동양인이었던 펄벅 여사는 우리나라에도 애정이 많은 작가였습니다. 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3212 Votes0
    Read More
  17. 인맥관리

    ●인맥관리 17계명● 1. 꺼진 불도 다시 보자. 지금 힘이 없는 사람이라고 우습게보지 마라. 나중에 큰코다칠 수 있다. 2. 평소에 잘해라. 평소에 쌓아둔 공덕은 위기때 빛을 발한다. 3. 내 밥값은 내가 내고 남의 밥값도 내가 내라. 남이 내주는 것을 당연하게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행복한재능 Reply6 Views2302 Votes4
    Read More
  18. 오늘의 명언(인생에서 우정이란...)

    인생에서 우정을 제외시키는 것은 지구에서 태양을 제외시키는 것과 같다. --키케로-- 키케로(BC106~BC43) 로마의 정치가.법률가,학자,작가. 로마 공화국을 파괴한 마지막 내전 때,공화정의 원칙을 지키려 애썼지만 실패했다. 저술로는 수사법 및 웅변에 관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784 Votes1
    Read More
  19. 말을 잘한다는 것!

    말을 잘한다는 것 말을 잘 하는 것과 말을 많이 하는 것은 다르다. 말하고 싶은 유혹을 떨쳐내고 입을 다물 줄 아는 사람이 매력적이다. - 이병률의 '끌림' 중에서 - 참 말 많은 세상입니다. 목소리의 크기가 옳고 그름을 우선하는 듯한 사회 풍조 탓인지 말을...
    Category자유칼럼 Bytitle: 태극기OK Reply5 Views3313 Votes3
    Read More
  20. 조국과 청춘 - 새세대 청춘송가

    내가 철들어 간다는 것이 제 한몸의 평안을 위해 세상에 적당히 길드는 거라면 내 결코 철들지 않겠다 오직 사랑과 믿음만으로 굳게 닫힌 가슴 열어내고 벗들을 위하여 서로를 빛내며 끝까지 함께 하리라 모진 시련의 세월들이 깊은 상처로 흘러가도 변치 않으...
    Category시/노랫말 By남수단 Reply0 Views5626 Votes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0 51 52 53 54 55 56 57 58 59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