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장미의 계절


두 계절 동안 떠나지 않던 기침이 잦아들 즈음
어느새 봄이 왔다고 세상은 떠들썩했습니다.
훌훌 털고 일어나야지, 기운을 차릴 무렵
철쭉이 한창이었습니다.
그러나 올봄은 하얀 꽃이 유독 눈에 들어왔습니다.
흰 철쭉이 며 흐드러진 이팝꽃이 지더니
아카시아와 찔레가 달콤한 향기를 내뿜었습니다.

기분이 좋다가도 시시때때로 울적해지는
변덕처럼 다시 찾아온 기침.
올해는 이렇게 좋은 시절 가는가보다 생각하며
어느 집 담장을 지나는데
온몸에 피가 도는 듯 가슴이 마구 뛰었습니다.
매년 보아왔던 풍경이었지만
붉은 장미가 가슴 저 안쪽에 불을 지피는 듯
속이 뜨거워졌습니다.
담장에 걸터앉아 쉬고 있는 넝쿨장미가
까르르 웃음을 쏟는 여학생들 같았습니다.
붉은 색이 왜 필요한지, 왜 다시 일어서야하는지 알았습니다.

힘들고 슬펐던 시절을 딛고
기진맥진한 몸과 마음에 수혈을 하는 늦봄.
이제 눈물보다는 주먹을 쥐고 힘을 내야 할 때입니다.


- 최선옥 -


  1. 인연

    10년 전 샌프란시스코로 향하는 비행기 안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객실 승무원들이 한 차례의 서비스를 마친 후, 일부가 벙커(여객기 안에 있는 승무원들의 휴식처)로 휴식을 취하러 간 시간이었습니다. 서씨는 더 필요한 것이 없는지 객실을 둘러보고 있는데 ...
    Category자유칼럼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3408 Votes0
    Read More
  2. 오늘의 명언(가치있는 적)

    가치 있는 적이 될 수 있는 자는 화해하면 더 가치 있는 친구가 될 것이다. --오웬 펠담-- 수십억 개의 개성들이 수십억 개의 색깔을 나름대로 멋들어지게 발하면서 아름다운 지구촌을 형성하고 있다. 수십억 개의 다양한 색깔들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명품그림...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595 Votes0
    Read More
  3. 오늘의 명언(노력과 재산)

    노력이 적으면 얻는 것도 적다.인간의 재산은 그의 노고에 달렸다.  --헤리크-- 헤리크(1591~1694) 영국.목사.시인. 고전 서정시의 정신을 되살렸으며 ,"힘이 있을 때 장미꽃 봉오리를 따 모으세요!"라는 싯구로 유명하다. 1617년 케임브리지대를 졸업하고,16...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534 Votes0
    Read More
  4. 오늘의 명언(베풂의 의미)

    인생은 얼마나 오래 살았느냐가 아니라 얼마만큼 베풀었느냐에 의해 평가해야 한다. --피터 마샬-- 피터 마샬. 그는 스코틀랜드에서 태어나 미국으로 이민, 장로교 목사가 되었다. 1947년, 미국 상원 소속 목사로 임명되면서 이름이 널리 알려졌다. 그의 기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258 Votes1
    Read More
  5. 울음과 눈물

    울음과 눈물 떨림과 후들거림을 지나서 오고 있다 몸의 기운을 다 빨아들이며 오고 있다 심장과 허파를 가늘게 베며 오고 있다 뇌수에서 생각을 지우며 오고 있다 - 김기택, 시 '울음' 중에서 - 남이 볼세라 몰래 훔치는 눈물이 있습니다. 흐느낌에 섞여서 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2471 Votes0
    Read More
  6. 오늘의 명언(온고지신 합시다!)

    현재가 과거와 다르길 바란다면 과거를 공부하라. --바뤼흐 스피노자-- 바뤼흐 스피노자(1632~1677)네덜란드 포르투갈계 유대 혈통의 철학자. 스피노자가 쓴 저작의 과학적 태도와 포괄성,철학사적 중요성은 스피노자 사후 오랜 세월동안 제대로 인정받지 못했...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424 Votes0
    Read More
  7. 오늘의 명언(명상과 깨달음)

    명상을 통해 내부의 소리를 듣고 밖에 나가 외계를 알아낸다. 두 가지 깨달음은 결국 하나의 원천에서 온 것.삶이란 하나의 전체이다. --도교-- 도교:고대 중국에서 발생한 종교. 신선사상을 근본으로 하여 음양,오행,복서,무축,창위 등을 더하고 ,거기에 도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346 Votes0
    Read More
  8. 장미의 계절

    장미의 계절 두 계절 동안 떠나지 않던 기침이 잦아들 즈음 어느새 봄이 왔다고 세상은 떠들썩했습니다. 훌훌 털고 일어나야지, 기운을 차릴 무렵 철쭉이 한창이었습니다. 그러나 올봄은 하얀 꽃이 유독 눈에 들어왔습니다. 흰 철쭉이 며 흐드러진 이팝꽃이 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2788 Votes0
    Read More
  9. 오늘의 명언(不恥下問)

    만나는 사람 모두에게서 무언가를 배울 수 있는 사람이 세상에서 제일 현명하다.  --탈무드-- 탈무드:유대교에서 '토세프타'를 포함한 구전 율법 모음과 '미슈나'에 대한 학문적 해설과 주석. 인간 생활의 모든 분야에서 생기는 문제들을 다루고 있긴 하지만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2 Views2959 Votes2
    Read More
  10. 아카시아

    아카시아 누구는 아카시아를 오월의 꽃이라 하고 어느 누구는 꽃 숭어리 튀밥 같아 군침 도는 배부른 꽃이라 하고 가까이 다가서면 진솔하게 손 흔들어 잊혀진 기억을 마중하는 그리움의 꽃이라 하고 지루한 5월 한나절 달콤한 꿀 냄새 스밀 때마다 하얀 숭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2 Views3102 Votes0
    Read More
  11. 오늘의 명언(노력과 완성)

    백 명의 환자를 무덤으로 보내야만 유명한 의사가 될 수 있다. 완성의 순간에 도달할 때까지 부단히 노력해야만 한다. --그라시안-- 그라시안(1601~1658) 스페인.철학자.작가. 간결하고 미묘한 언어 속에 과장된 재치를 담아내는 사유양식의 하나인 스페인 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151 Votes0
    Read More
  12. 콤플렉스 이겨내기

    "저는 코가 작아서 정말 고민인데 어떻게 유머로 해석할 수 있을까요?" 슬픈 그녀의 코를 보니 납짝코! 잠시 생각하고 이렇게 말해줬다. 앞으로 이렇게 말해 보세요. 제 코가 작아 보이지만 ,사실 작은게 아님니다. 누우면 제 코가 제일 큽니다." 순식간에 그...
    Category자유칼럼 Bytitle: 알프스의소녀으름 Reply0 Views2800 Votes1
    Read More
  13. 밥상머리교육

    밥상머리교육 얼마 전 수많은 국제 콩쿠르를 석권한 20대 천재 바이얼리니스트 조진주씨가 전국 순회공연을 했는데 공연 제목을 '전쟁'이라고 붙였습니다. 기자들이 그 이유를 물으니 한국사람들이 하루하루를 무한경쟁에 매몰되어 다들 너무 바쁘고 피폐해져...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2535 Votes0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개인적인 일이 곧 정치적인 일)

    가장 개인적인 것이 가장 정치적이다. --페트라 켈리-- 페트라 켈리. 독일 녹색당 창당을 이끈 여성 운동가. 세계적인 녹색 영웅으로 손꼽을 만한 그녀는 독일 녹색당 초대 의장을 지냈고, 녹색 잔다르크로 불리던 그녀는 녹색당을 원내 정당으로 만들었고,결...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454 Votes0
    Read More
  15. 오늘의 명언(진정 가치있는 삶)

    물질적이고 동물적인 것만 추구하는 삶처럼 나쁜 것은 없으면, 영혼을 살찌우려는 행위보다 본인 자신과 타인에게 유익한 일은 없다. --톨스토이-- 그러나 현실은 어떤가? 얼굴 좀 반반하고,세 치 혀를 놀리는 데 재능이 있는 것들이 앞장서서 공중파와 종편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355 Votes0
    Read More
  16. 이별

    이별 길 위에 두 돌부처 벗고 굶고 마주서서 바람비 눈서리를 맞을 대로 맞을망정 평생에 이별을 모르니 그를 부러워 하노라. - 송강 정철의 '이별' - 이별이 얼마나 아프고 힘들었으면 길 가에 마주 서 있는 돌부처를 다 부러워했을까요. 만나면 언젠가는 헤...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OK Reply0 Views3313 Votes0
    Read More
  17. 나를 용서하기

    어느날 남편은 지방 업체에 가는 길에 아내에게 같이 가자고 말합니다 따로 둘이 시간을 낼 수 없으니 드라이브겸 다녀왔으면 한 것입니다. 아내는 몸이 힘들어 내키지 않았지만 모처럼 만의 데이트 인지라 마지못해 동행 합니다. 그런데 지방 업체의 일을 끝...
    Category자유칼럼 Bytitle: 알프스의소녀으름 Reply0 Views2983 Votes1
    Read More
  18. 하나뿐인 사랑

    강원도 시골에 사는 한 노총각과 사랑에 빠진 일본 여성이 있었다. 그녀의 이름은 미야자키 하사미씨 1년이 넘게 수십 통의 편지가 오가고 수차례 비행기로 서로를 만나러 다닌끝에 1997년, 두 사람은 결혼에 골인하게 되었다 자동차 회사에서 사무를 보던 그...
    Category자유칼럼 Bytitle: 알프스의소녀으름 Reply1 Views2870 Votes2
    Read More
  19. 오늘의 명언(완벽을 추구하되 집착하진 말자)

    완벽함은 목표일 뿐,결과는 오직 불완전함이다. --아이버 커틀러-- 완벽하게 살아야겠다며 피곤하게 사는 사람들을 보게 된다. 그런 사람에게 하는 말이 물이 지나치게 맑으면 고기가 모여들지 않는다고 한다. 그러면 그는 말할 것이다. 아니 ,왜 깨끗한 것이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970 Votes0
    Read More
  20. 오늘의 명언(사는 기술은...)

    가장 어려운 기술은 살아가는 기술이다. --메이시-- 앤 설리번 메이시(1866~1936) 헬렌 켈러를 가르친 미국인 교사. 본인이 장님이나 다름없는 시각장애인이면서 시력과 청력이 없고 정산적인 의사소통이 불가능한 사람을 높은 수준으로 교육시켰다. 1886년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2 Views3280 Votes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2 43 44 45 46 47 48 49 50 51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