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남에게 선행을 하는 것은 의무가 아니라 기쁨이다.그것은 그렇게 하는 사람의 건강과 행복을 증진시킨다.

                                --조로아스터--


조로아스터(BC628?~BC551?) 고대 페르시아 .고위 사제.

우리가 니체의 저서 제목으로 잘 알고 있는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의 짜라투스트라가 바로 조로아스터의 독일식 발음인 것이다.

그 뜻은 고대 페르시아어에 해당하는 아베스타어로 '낙타를 잘 키우는 사람'이라고 한다.

조로아스터의 삶과 출생에 대해 정확히 밝혀진 것은 없고 ,그에 관한 것은 대부분 추정에 의한 것이라고 하니 신비속의 인물인 것이다.

기원전 3천 년 경의 페르시아는 지배계층인 아리안 족과 피지배계층인 이란인들이 서로 다른 여러 신앙을 가짐으로써 종교적으로 사회적으로 혼란했는데,

조로아스터가 스무 살에 처음으로 종교에 빠지게 되고, 서른 살에 진리에 빠져들게 되며,인류 최초로 일신교 사상에 가까운 종교를 창시하게 됐다.

그러나 10여 년이 지나도록 그가 설득한 사람은 사촌 형제 단 한 명뿐이었다고 한다.

다신교에 빠져있던 당시 사회분위기상 배척과 탄압을 받다가,페르시아 동북부 박트리아로 건너가 왕을 설득해서 개종시키게 되고,이후 널리 교세가 퍼졌다 한다.

그 교리를 간단히 설명하자면,'지혜의 최고의 신'인 절대자 '아후라 마즈다'와 그의 대적자 '앙그라 마이뉴'의 이원론적 일신론으로 ,

둘 사이에서의 대립에 인간이 수동적인 존재가 아니라 능동적인 행동자로 선을 보호하고 악을 물리치는 자유의지를 지녔다고 하는 것이다.

짐승 등을 죽여 제물로 바치는 것을 엄히 금했고,창조주가 만든 땅,불,바람,물을 깨끗이 여길 것을 강조했다.

불을 신성시 한다 하여 배화교도로 잘못 알려져 있는데,의식에 쓰이는 성화를 보존하려는 노력이 오해를 부른 것으로 알려져 있다.(엔하위키 미러)


개인적인 생각이지만,올림픽이나 체전 등의 큰 행사를 치룰 때 성화 봉송을 하고 행사기간 동안 보존을 하는 노력을 기울이는 것은

어쩌면 조로아스터교의 전통을 따르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장장 5천 년의 역사를 가진 전통일 수도 있다고 생각하니 ,그동안 하나의 이벤트로만 생각해오던 그 행사에 경의를 표하고 싶어진다.


아무런 반대 급부를 생각하지 않고 선행을 베풀었을 때의 뿌듯한 기쁨을 누구나 느껴봤을 것이다.

그런데 그것이 기쁨에 그치지 않고 건강과 행복과도 직결된다 하니 한 번 해봄직한 일이 아닐까?

반대로 남을 속이거나,완력으로 빼앗는 것은 얼마나 불안하고, 들킬까봐,혹시나 있을지도 모를 신에게 벌을 받게 될까봐 두렵기까지 하고 불행해지는가.

사실 도둑질을 하거나 남을 해치고,거짓말로 속이는 행위는 당장 밤잠을 설치게 만들지 않는가 말이다.

나 역시도 도둑질도 해 봤고,약한 아이들을 괴롭혀도 봤고,세 치 혀를 놀려 나의 이익을 취했던 적도 있지만 ,

그 때마다 죄책감에 후회를 했었고,두려워서 큰 길을 나다니면서 두리번거리며 걷게도 됐었다.

하지만 남들도 하는데 나라고...하는 배짱이 생기게 되면서 점차 도덕불감증에 걸리기도 했었지만,

그렇다고 하더라도 마음이 편하고 행복할 수는 없었다는 것이 나의 경험인데...


전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화제의 한반도의 정치인들은 온통 거짓말과 위협,도둑질과 강도짓으로 터지도록 배를 불리고도 부끄러운 줄을 모른다.

부정부패 공화국,비리 공화국,마피아 천국 등의 부끄럽기 그지 없는 비아냥에도 눈하나 꿈쩍이지 않는 뻔뻔함이라니...!

동방예의지국이었던 한민족이 이렇게 되기까지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은 일본제국주의자들과 그들의 앞잡이 노릇을 한 친일 매국노들이라는 걸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그런데 1945년의 감격적인 해방을 맞은 지 칠십 년이 되는 시점에도 진정한 해방감을 느끼지 못하고 여전히 저들의 종이 된 듯 살아가고 있다니...

배가 고파 빵 하나를 훔치고,몸을 누일 곳을 찾지 못해 어른들의 유혹을 이겨내지 못하고 원조교제를 하거나 몸을 판 아이들에겐 주홍글씨를 진하게 새겨 버리고,

늙어서 쭈그렁방탱이가 된 늙은이들이 훤한 대낮에 여기자나 도우미,인턴 학생들에게 성추행을 하고 성폭력을 저지른 것들은 

실실 웃고 돌아다니며 정당의 대표를 맡고,전직 국회의장이네 검찰총장이네,의료원장이네 하면서  거들먹거리고 돌아다니며 횡설수설을 해댄다.

민중들의 세금으로 멀쩡한 사대강을 망치면서 개발을 한다고 사기 치고,자원외교를 한답시고 어마어마한 국부를 유출시키며,

국방사업을 한답시고 조잡한 불량품을 만드는 것들을 지원하며 상당부분을 챙겨서 똥구멍에 쑤셔넣은 것들이 

부끄러운 줄 모르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국격을 손상시키고 ,전직 대통령이라며 기념관을 설립하는 데 엄청난 세금을 퍼부어대고 있다.

닭 대가리,쥐 새끼라는 소리를 초등학생들의 입으로 들으면서도 수치심도 못 느끼고,반성할 기미도 보이지 않고 있다.


기업들도 이익의 일부를 사회에 환원한답시고 시늉 내기에만 급급할 뿐,불법과 편법을 총동원해서 시늉내는 데 들어간 몇십 몇백 몇천 배의 특혜를 누려댄다.

정경유착이 아니고선 죽었다 깨어나도 할 수 없는 일들이 벌어지고 있는데,아니란다.기업도 정치권도...헐~

전국의 서민경제가 꽁꽁 얼어붙어서 냉동인간이 돼 가고 있는 마당에 ,한 기업의 자식들은 꼼수를 부려 천문학적인 차익을 올렸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친일 매국노의 피붙이이며 패륜이라는 설들이 분분한 가운데,좋단다.헐~

하지만 사필귀정(事必歸正)일 수 밖에 없다는 것을 역사는 증명해주고 있으니...

그런 걸 부러워하거나 시기하고 질투할 필요도 없다.

그저  주어진 삶에 만족하며 분수껏 살아가면서 선행을 베풀며 기쁘고 건강하고 행복하게 사는 것이 답이라고 생각한다.

물론 불의와의 투쟁도 쉬지 않아야겠지만,거기에 감정이 개입되면 자칫 추해질 수도 있으니...

정의로운 세상을 위하여 꼭 나서야 할 투쟁의 장엔 나설 줄도 알아야 할 것이다.

불의를 보고도 그러거나 말거나 수수방관을 하면 불의가 자칫 상식이 돼서 너나 할 것 없이 매달리게 될 수도 있으니 ...

그 또한 슬픈 일이 아닌가 말이다.

그런 슬픈 세상에 나의 피붙이를 던져두고 가서야 도리가 아니지 않은가 말이다.


나는 오늘도 아주 작은 일이나마 나를 필요로 하는 이웃을 위해 재능기부를 하고,얼마간의 도움도 줬다.

하루에 적어도 한 사람 이상에게 베풀며 살자는 생각으로 살다보니 나도 모르게 행복하다 외치게 됐다.

정말 초라하고 내보일 거라곤 없는 삶을 영위하면서도 이럴 수 있는 마음을 갖게 된 것은 바로 베풂의 효력이리라.

많이 나눠서 맛이 아니다.

적은 것이나마 그저 내가 좋아서 나누고 그가 조금이라도 기뻐하는 것을 보는 것이 즐겁다면 더 이상 뭘 바라랴!

우리 이웃들 중엔 ,지구촌의 이웃들 중엔 우리의 아주 작은 마음만으로도 큰 힘을 얻을 수 있는,

자칫 절망하기 쉬운 사람들이 많고도 많다.

조금 남는 거 나누고,남는 힘을 조금만 더해주고,조금 아껴서 나눠주면 우리가 바라는 정의로운 세상은 조금씩 가까워질 것이니...

부디...이 세상에서 내가 제일 불행하다며,불쌍하다며 남에게 손을 벌리고만 다니는 사람은 되지 말자.

과거,불우이웃 돕기라도 할라치면,내가 제일 불쌍한 사람인데 누굴 도우려느냐며 나나 도와달라던 한 사람이 떠오르며 씁쓸해진다.

그 사람도 이젠 조금 행복하게 살며, 누군가를 돕고 싶어하며 살고 있길...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1. 오늘의 명언(이 추위를 극복해내고 태양의 따사로움을 만끽하자!)

    추위에 떤 사람일수록 태양의 따뜻함을 느낀다. --월트 휘트먼-- 월트 휘트먼(1819~1892) 미국.시인. 수필가.기자.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불안정한 어린 시절을 겪으며 ,열한 살에 정식교육을 마쳤고,스스로 불행했다고 회고했다고 한다. 주로 인쇄공으...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961 Votes0
    Read More
  2. 오늘의 명언(희망은...)

    생명이 있는 한 희망은 있다. --세르반테스-- 세르반테스(1547~1616) 스페인.소설가.극작가.시인. 하급 귀족 출신으로 태어나 여러 마을을 떠돌며 자란 그는 1570~1575년 이탈리아의 나폴리 주둔 스페인군으로 복무하며 틈틈이 이탈리아 문학을 접했다. 한때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725 Votes0
    Read More
  3. 오늘의 명언(행동하며 배워가얄텐데...)

    우리가 할 수 있기 전에 배워야 하는 일들을,우리는 하면서 배운다. --아리스토텔레스-- 아리스토텔레스(BC 384~BC 322)고대 그리스의 철학자.과학자. 플라톤과 함께 그리스 최고의 사상가로 꼽히는 인물로 서양지성사의 방향과 내용에 큰 영향을 끼쳤다. 그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791 Votes0
    Read More
  4. 오늘의 명언(좋은 스승은 촛불)

    좋은 스승이란 촛불과도 같다.자기 스스로를 소비해서 남들을 위해 불을 밝힌다. --아타튀르크-- 무스타파 케말 아타튀르크(1881~1938) 터키.육군 장교이자 혁명가.작가.터키 공화국의 창시자.초대 대통령. 아타튀르크는 '터키의 아버지'라는 뜻이다. 세계 제1...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754 Votes0
    Read More
  5. 오늘의 명언(여행과 병의 공통점)

    여행과 병에는 자기 자신을 반성한다는 공통점이 있다. --다케우치 히토시-- 다케우치 히토시:도쿄 대학 명예교수.지구물리학자. 여행을 하고 병 앓이를 하면서 스스로를 돌아 보는 기회를 가져 본 나로선 많이 공감하는 말이어서 . 내가 유대인보다 더 증오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071 Votes0
    Read More
  6. 오늘의 명언(인생의 품격)

    인생의 품격(인천문화예술회관 근처에서 하늘 높은 가을 한 날..소천 방식으로 찍다)역경의 시간을 소중히 여기고배신을 당해도 섭한 시간 낭비마라.질타를 받아도 의기소침 말고어떤 어려움도 긍정으로 대처하라.다른 사람의 꿈이라도 뜨겁게 응원하고저들의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327 Votes0
    Read More
  7. 미개인의 행복여행!

    지난 번 헌혈을 하고 받은 관람권의 만기가 이 달 말까지여서 ,마침 비도 오기에, 이런 날 문을 열어 봤자 손님이 오겠어?하고 장화와 우산을 챙겨서 빗속을 걸었다. 한 시간 여... 열두 시에 상영하는 '꾸뻬씨의 행복여행'을 보기로 마음먹고 가보니 너무 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503 Votes0
    Read More
  8. 오늘의 명언(말이나 믿음보다 실천을...)

    날기 위해 믿음은 필요 없어. 다만 그것을 대비해야 돼. -- 갈매기 조나단-- 갈매기 조나단:리처드 바크의 소설인 '갈매기의 꿈'의 주인공인 갈매기,조나단 리빙스턴. 우화로 평가되는 소설 속의 조나단은 날기 좋아하는,특히 남다르게 멋지게 날기를 꿈꾸는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9779 Votes0
    Read More
  9. 오늘의 명언(때를 기다릴 줄 알아야ㅐ 큰 일을 할 수 있다!)

    오늘 계란 하나를 가지는 것보다 내일 암탉 한 마리를 가지는 쪽이 낫다. --플러-- R.벅민스터 플러:건축가.발명가.몽상가.과학자. 그는 한 분야에 그치지 않고 ,'종합 선행 디자인 과학자'로서 세계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작업을 펼쳐왔다. 그의 아이디어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613 Votes0
    Read More
  10. 오늘의 명언(군자의 道)

    위대한 것을 멸시하고,과도함보다는 중용을 택하는 것이 군자의 특징이다. --세네카-- 세네카(BC 4~ AD 65 ) 로마.철학자. 정치가.연설가.비극작가. 스페인 코르도바의 부유한 집안에서 둘째 아들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 큰어머니를 따라 로마로 가서 연설가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090 Votes0
    Read More
  11. 오늘의 명언(화내지 말고 살자!)

    화를 내면 화내는 사람이 손해 본다.급하게 열을 내고 목소리를 높인 사람이 대개 싸움에서 지며,좌절에 빠지기 쉽다. --인디언 격언-- 나는 오늘 아주 화나는 일을 겪었지만,화를 내진 않기로 했다. 자신의 딱한 사정을 앞세우며 부동산 매매를 제의해 오기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375 Votes0
    Read More
  12. 오늘의 명언(비판의 도리)

    친구를 비판하는 것이 마음이 아플 때는 비판해도 좋다. 그러나 거기서 조금이라도 즐거움을 느낄 때는 입을 다무는 게 좋다. --로버트 로웰-- 로버트 로웰(1917~1977) 미국.시인. 복잡한 자전적 시로 유명한 그는 제임스 러셀 로웰이 증종조부이고 ,에이미 로...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286 Votes0
    Read More
  13. 오늘의 명언(가장 확실한 것은 현재 뿐!)

    미래를 예상할 수 있다는 착각을 버려야 비로소 우리는 자유로워진다. 삶,그 불확실성 속에서 단지 확실성에 반응하는 데 역량을 집중하기만 하면 된다.그런 역량을 키우는 것이 전략의 목적이다. --로드 존 브라운-- 로드 존 브라운(1800~1859) 미국.노예 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8563 Votes0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사랑의 정의)

    사랑이란 하나를 주고 하나를 바라는 것이 아니다.둘을 주고 하나를 바라는 것도 아니다. 아홉을 주고도 미처 주지 못한 하나를 안타까워 하는 것이다. --브라운-- 사랑이 의미하는 것이 ,그리고 그 사랑의 대상이 점점 추잡해져만 가고 있는 현실에서 사랑의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494 Votes0
    Read More
  15. 오늘의 명언(포기의 지혜)

    바람이 불지 않으면 노를 저어라. --윈스턴 처칠-- 윈스턴 처칠(1874~1965)영국.정치가. 1940~1945,1951~1955 두 차례 총리를 역임했다. 유명한 정치가 집안에 태어나 샌드허스트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기병 소위로 임관하여 보어 전쟁에 참전했다. 제1,2차...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305 Votes0
    Read More
  16. 오늘의 명언(국가가 곧 '나'이다!)

    국가 일에 대해서 누가 "나하고 무슨 관계가 있어?"하고 말한다면, 그 국가는 이미 망했다고 생각해야 한다. --장 자크 루소-- 장 자크 루소(1712~1778) 스위스에서 태어난 프랑스 사회계약론자.직접 민주주의자.공화주의자.계몽주의 철학자. 1712년 당시 시공...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108 Votes0
    Read More
  17. 오늘의 명언(존재 이유)

    이 세상의 동물은 그들 나름대로의 존재 이유가 있다.흑인이 백인을 위해 창조된 것이 아닌 것처럼, 여자가 남자를 위해 창조된 것이 아닌 것처럼,동물도 인간을 위해 창조된 것이 아니다. --앨리스 워커-- 앨리스 워커(1944~ ) 미국.작가.시인.운동가. 낙농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237 Votes0
    Read More
  18. 오늘의 명언(관대한 마음으로 베풀며 살자!)

    때때로 우리가 작고 미미한 방식으로 베푼 관대함이 누군가의 인생을 영원히 바꿔 놓을 수 있다. --마거릿 조-- 마거릿 조(1968~ ) 한국계 미국인.희극 배우.패션 디자이너.배우.작가.싱어송 라이터. 미국 독서켐페인 모델을 하였고,부시 대통령 낙선을 위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917 Votes0
    Read More
  19. 오늘의 명언(처세술 제일 조건)

    친절한 마음가짐의 원리,타인에 대한 존경은 처세법의 제일 조건이다. --H.F. 아미엘-- 앙리 프레데릭 아미엘:1821년 남서부의 제네바에서 태어난 프랑스계 스위스인이다. 베를린 대학에서 철학을 공부한 뒤 제네바대학에서 미학을 가르쳤으며, 그 후에 철학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898 Votes0
    Read More
  20. 오늘의 명언(선행은 곧 기쁨이다!)

    남에게 선행을 하는 것은 의무가 아니라 기쁨이다.그것은 그렇게 하는 사람의 건강과 행복을 증진시킨다. --조로아스터-- 조로아스터(BC628?~BC551?) 고대 페르시아 .고위 사제. 우리가 니체의 저서 제목으로 잘 알고 있는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6164 Votes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