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바람이 불지 않으면 노를 저어라.

   --윈스턴 처칠--


윈스턴 처칠(1874~1965)영국.정치가.

1940~1945,1951~1955 두 차례 총리를 역임했다.

유명한 정치가 집안에 태어나 샌드허스트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기병 소위로 임관하여 보어 전쟁에 참전했다.

제1,2차 세계대전에 해군 장관으로 참전했으며,미국 웨스트민스터 대학교에서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받는 자리에서 '철의 장막'이란 말을 쓰며,

소련의 팽창주의에 대항하기 위한 영어 사용 국민들의 형제애적 단결을 호소하기도 했다.

'제2차 세계대전 회고록'으로 노벨 문학상을 받기도 했다.(위키백과)


바람이 불지 않을 때 바람개비를 돌리는 방법은 내가 바람개비를 들고 달리는 것이란 카네기의 명언을 언젠가 풀어본 듯.

우리는 모두 '사바'라는 고난의 바다에 배를 띄우고 나름대로의 이상향을 찾아가는 탐험가들이 아닐까?

돛과 노를 갖춘 작고 소담스러운 1인용 배에 태워져 망망대해에 던져진 모양이라고 상상을 하면 좋지 않을까?

보이는 거라곤 하늘과 아득한 수평선이 전부인 그곳에서 그저 하릴없이 따분하게 머물다 풍랑을 만나 침몰하는 배도 있고,

열심히 바람과 자신의 힘을 이용해 안천후와 싸우면서 이상향을 찾아다니며 다양한 충족감을 향유하는 배도 있을 수 있다.

어떤 배의 선장이 되고 싶은지?


전자의 경우는 의미가 없다고 생각하기에,그리고 그런 사람도 없을 거라고 생각하기에  굳이 언급하고 싶지 않다.

후자의 경우를 선택하긴 했으나 망망대해에서 오로지 나의 힘만으로 어딘가 잠시 쉴 곳을 찾아야 한다는 막막함에 사람들은 지레 겁부터 먹고 본다.

내가 스스로 고민해서 항로를 정해야 하고 ,그 선택의 결과가 어떻든 내가 책임지고 감수해야 한다.

조금 전에 스쳐 지나간 배의 선장으로부터 그의 항해사(史)를 듣기도 하고 나의 것도 들려주며 쉬지 않고 노를 젓고,바람에 맞춰 돛을 조정해야 한다.

잔잔한 물살과 알맞은 바람을 만나 순항을 할 수도 있지만 ,풍랑을 만나 사투를 벌여야 하는 경우도 있다.

지난 태풍에 갈갈이 찢기고 망가진 배를 수선하고 새로운 먹거리를 장만하기 위해서라도 한시바삐 작은 무인도라도 찾아야 한다. 

배안으로 새 들어오는 물을 퍼내며 ,해를 보고 별을 보며 밤낮없이 방향을 어림짐작하면서 움직여야 한다.

저마다 자기 살 길이 바쁜 돛단배들 뿐이라 누구에게 도움을 청할 수도 없다.

비슷한 상황이거나 마음이 맞는 친구배를 만날 수는 있겠으나 공존을 할 수 있을 뿐,태워줄 수도,태워 달랠 수도 없으니 서로 밀고 끌어줄 수 있을 뿐.


누군가 분명 비슷한 생각을 갖고 인생관이거나 가치관 쯤을 풀어냈겠지만 ,나로선 처음 해보는 생각이다.

보통 인생을 마라톤이나 산행에 비유해서 말하곤 했었지만 ,이것도 참으로 적절한 비유라고 생각한다.

나는 나의 돛단배를 이끌고 50여 년 동안 '사바'를 헤치고 다니며 더런 무인도에도 들러봤고,물과 꿀이 가득한 풍요의 섬에도 들러봤지만,

아직은 나의 이상향인 섬을 찾지 못해 다시 망망대해로 나선 중이다.

지금까지는 물질적 풍요를 꿈꿔왔지만 이제부턴 정신적 풍요를 누릴 수 있는 섬이거나 개발 가능한 섬을 찾고 있다.

어느 섬이고 일단 머물 수만 있어도 다행이라고 생각했었지만,머묾이 길어질 수록 나의 배는 녹이 슬었고,기능도 퇴화돼서 다시 나서곤 했던 것 같다.

돌이켜 생각해보면 가만히 있어도 바람이 나를 원하는 곳으로 데려다 준 적은 거의 없었고,

내가 열심히 노를 저어 바람을 잘 받을 수 있는 곳으로 나가야 ,원하는 바람이 불어주곤 했던 것 같다.

바람 조차도 공짜는 없다는 걸 깨달은 것이라고나 할까?

지금 나는 또 다시 '사바'의 한 가운데로 나와서 새로운 섬을 찾아 열심히 노를 젓고 있는 형편이다.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곳으로의 항해를 원하고 있기에 새로운 바람을 맞을 수 있는 곳을 찾아 헤매는 중이라고나 할까?

아직은 그저 막연히 이상향이 있을 것이란 생각뿐이고 희망뿐이지만,믿음은 있다.

열심히 노를 젓고 또 저어가노라면 어느 날 갑자기 순풍을 받아 순항을 할 수 있다는 믿음.


사람들에 따라선 배의 기능보단 외장 꾸미기에 비중을 두고 ,온갖 악세사리를 덕지덕지 붙여서 휘황찬란 하기는 하지만,

오히려 그것이 장애가 되어 나아가질 못하고 제자리에서 뱅뱅 맴돌기만 하는데,겉모습만은 유지하고 싶어 한다.

개중엔 그 사실을 깨닫고 거추장스러운 것들을 하나씩 떼어내버리며 조금씩 움직이기도 한다.

나는 아예 겉모습과는 상관없이 배의 기능에만 중요성을 부여하고 조금이라도 더 나아가기 위해 애쓰는 편이다.

쓸데없는 것이 거의 달려있지 않아서인지,가볍게 원하는 쪽으로 잘도 나가준다.

항해술을 공부하고,위기를 극복하는 방법도 열심히 연구하며 목표한 방향으로 배를 저어가고 있는 편이다.

지난 풍랑에서 얻은 경험을 바탕으로 배도 보다 튼튼하게 보수했다.

두번 다시 누군가의 배에 올라타 편하게 항해하려다 그 사람의 배까지 침몰시키는 우를 범하지는 않으련다.

그리고 누군가가 나의 배의 기능을 칭찬하며 올라타려 해도 우리들의 배는 모두가 1인용  배라는 사실을 일러주고 거절하리라!

난파하려는 배가 있으면 가까운 섬으로 이동하는 걸 도와줄 수야 있겠지만 ,그리고 나의 항해사를 전해줘서 그들의 항해를 도와줄 수는 있겠으나 ,

결코 1인용 배에 올라타거나 태워줘서 모두가 불행해지는 일은 하지 않으리라!


당신의 배는 순항 중인가?

풍랑에 얼마나 대비를 했는지?

너무 많은 치장을 해서 나가지도 물러서지도 못한 채 제자리만 뱅뱅 돌며 서서히 침몰하고 있지는  않은지?

운이 좋아서 순풍을 받아 순항만 해오다가 바람이 멈춰서 옴쭉달싹도 못하며 절망하고  있지는 않은지?

당장 노를 찾아서 힘껏 저어야 한다.

이럴 수록 더욱 '사바'의 한가운데로 나아가는 도전을 감행해야 할 것이다.

그래야 사방팔방으로 불어가는 바람 중의 하나를 선택해 순항을 할 수도 있을 것이고,꿈에도 그리던 이상향에 도달할 수 있을 가능성을 키울 수도 있을 것이다.

도움을 받을 수는 있지만 받기만 하고 줄 줄 몰랐다간 이내 외톨이가 되고 말아서 위기에 처해도 누구도 도와주지 않을 수도 있다.

내 배만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남의 배를 해치는 것은 그만큼 도움을 주고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없애는 것일 뿐이다.

내 배가 소중하듯 상대의 배도 소중하다는 것을 인정하지 않으면 공존은 물건너 갈 것이며,결국은 쓸쓸히 '사바'의 풍랑속으로 가라앉고 말 것이다.

보다 의미있는 항해를 위해 잘못된 항해를 거부할 줄 아는 현명한 선장들이 돼야 할 것이다.


한 우물을 파는 것이 곧 성공의 비결이라 말해왔지만,그 우물이 샘물이 아니라 오수를 쏟아낼 뿐이라면 ,

얼른 포기하고 새로운 곳을 팔 줄 아는 새로운 도전 정신을 발휘해야 한다.

물질적 성공이 다인 줄 알고 일로매진해 왔지만,점차 그것이 잘못된 우물파기였음이 드러나고 있다.

물질이 샘물인 줄 알고 열심히 판 끝에 펑펑 쏟아져서 원없이 갈증을 해소해 봤지만,그것은 샘물이 아니라 방사선 등으로 오염된,

나를 살찌우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나를 해치는 극약임을 알게 됐건만 ,쉽게 벗어나질 못하고 멘붕 상태에 빠져 오도가도 못하고 있는 삶들이 도처에 널려있다.

그들을 비웃으면서도 실상 자신이 그 중심에 있다는 것은 모른 채 막연한 불안감과 두려움에 떨고만 있다.

툭~차고 일어나서 잘못된 삶을 포기하고 더 늦기 전에 올바른 삶의 길을 찾아나서야 할 것이다.

할 수 있다.

할 수 없다는 패배의식을 만연시키며 우리를 노예로 삼으려는 폭력배들이,사기꾼들이  유혹을 하고 세뇌를 시키고 있지만,

우린 만물의 영장인 인간이고 그 중 우수하다는 한민족의 후예들인 것이다.

힘들 내시라!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1. 오늘의 명언(이 추위를 극복해내고 태양의 따사로움을 만끽하자!)

    추위에 떤 사람일수록 태양의 따뜻함을 느낀다. --월트 휘트먼-- 월트 휘트먼(1819~1892) 미국.시인. 수필가.기자.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불안정한 어린 시절을 겪으며 ,열한 살에 정식교육을 마쳤고,스스로 불행했다고 회고했다고 한다. 주로 인쇄공으...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937 Votes0
    Read More
  2. 오늘의 명언(희망은...)

    생명이 있는 한 희망은 있다. --세르반테스-- 세르반테스(1547~1616) 스페인.소설가.극작가.시인. 하급 귀족 출신으로 태어나 여러 마을을 떠돌며 자란 그는 1570~1575년 이탈리아의 나폴리 주둔 스페인군으로 복무하며 틈틈이 이탈리아 문학을 접했다. 한때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704 Votes0
    Read More
  3. 오늘의 명언(행동하며 배워가얄텐데...)

    우리가 할 수 있기 전에 배워야 하는 일들을,우리는 하면서 배운다. --아리스토텔레스-- 아리스토텔레스(BC 384~BC 322)고대 그리스의 철학자.과학자. 플라톤과 함께 그리스 최고의 사상가로 꼽히는 인물로 서양지성사의 방향과 내용에 큰 영향을 끼쳤다. 그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776 Votes0
    Read More
  4. 오늘의 명언(좋은 스승은 촛불)

    좋은 스승이란 촛불과도 같다.자기 스스로를 소비해서 남들을 위해 불을 밝힌다. --아타튀르크-- 무스타파 케말 아타튀르크(1881~1938) 터키.육군 장교이자 혁명가.작가.터키 공화국의 창시자.초대 대통령. 아타튀르크는 '터키의 아버지'라는 뜻이다. 세계 제1...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706 Votes0
    Read More
  5. 오늘의 명언(여행과 병의 공통점)

    여행과 병에는 자기 자신을 반성한다는 공통점이 있다. --다케우치 히토시-- 다케우치 히토시:도쿄 대학 명예교수.지구물리학자. 여행을 하고 병 앓이를 하면서 스스로를 돌아 보는 기회를 가져 본 나로선 많이 공감하는 말이어서 . 내가 유대인보다 더 증오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039 Votes0
    Read More
  6. 오늘의 명언(인생의 품격)

    인생의 품격(인천문화예술회관 근처에서 하늘 높은 가을 한 날..소천 방식으로 찍다)역경의 시간을 소중히 여기고배신을 당해도 섭한 시간 낭비마라.질타를 받아도 의기소침 말고어떤 어려움도 긍정으로 대처하라.다른 사람의 꿈이라도 뜨겁게 응원하고저들의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278 Votes0
    Read More
  7. 미개인의 행복여행!

    지난 번 헌혈을 하고 받은 관람권의 만기가 이 달 말까지여서 ,마침 비도 오기에, 이런 날 문을 열어 봤자 손님이 오겠어?하고 장화와 우산을 챙겨서 빗속을 걸었다. 한 시간 여... 열두 시에 상영하는 '꾸뻬씨의 행복여행'을 보기로 마음먹고 가보니 너무 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471 Votes0
    Read More
  8. 오늘의 명언(말이나 믿음보다 실천을...)

    날기 위해 믿음은 필요 없어. 다만 그것을 대비해야 돼. -- 갈매기 조나단-- 갈매기 조나단:리처드 바크의 소설인 '갈매기의 꿈'의 주인공인 갈매기,조나단 리빙스턴. 우화로 평가되는 소설 속의 조나단은 날기 좋아하는,특히 남다르게 멋지게 날기를 꿈꾸는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9706 Votes0
    Read More
  9. 오늘의 명언(때를 기다릴 줄 알아야ㅐ 큰 일을 할 수 있다!)

    오늘 계란 하나를 가지는 것보다 내일 암탉 한 마리를 가지는 쪽이 낫다. --플러-- R.벅민스터 플러:건축가.발명가.몽상가.과학자. 그는 한 분야에 그치지 않고 ,'종합 선행 디자인 과학자'로서 세계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작업을 펼쳐왔다. 그의 아이디어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586 Votes0
    Read More
  10. 오늘의 명언(군자의 道)

    위대한 것을 멸시하고,과도함보다는 중용을 택하는 것이 군자의 특징이다. --세네카-- 세네카(BC 4~ AD 65 ) 로마.철학자. 정치가.연설가.비극작가. 스페인 코르도바의 부유한 집안에서 둘째 아들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 큰어머니를 따라 로마로 가서 연설가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079 Votes0
    Read More
  11. 오늘의 명언(화내지 말고 살자!)

    화를 내면 화내는 사람이 손해 본다.급하게 열을 내고 목소리를 높인 사람이 대개 싸움에서 지며,좌절에 빠지기 쉽다. --인디언 격언-- 나는 오늘 아주 화나는 일을 겪었지만,화를 내진 않기로 했다. 자신의 딱한 사정을 앞세우며 부동산 매매를 제의해 오기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359 Votes0
    Read More
  12. 오늘의 명언(비판의 도리)

    친구를 비판하는 것이 마음이 아플 때는 비판해도 좋다. 그러나 거기서 조금이라도 즐거움을 느낄 때는 입을 다무는 게 좋다. --로버트 로웰-- 로버트 로웰(1917~1977) 미국.시인. 복잡한 자전적 시로 유명한 그는 제임스 러셀 로웰이 증종조부이고 ,에이미 로...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273 Votes0
    Read More
  13. 오늘의 명언(가장 확실한 것은 현재 뿐!)

    미래를 예상할 수 있다는 착각을 버려야 비로소 우리는 자유로워진다. 삶,그 불확실성 속에서 단지 확실성에 반응하는 데 역량을 집중하기만 하면 된다.그런 역량을 키우는 것이 전략의 목적이다. --로드 존 브라운-- 로드 존 브라운(1800~1859) 미국.노예 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8495 Votes0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사랑의 정의)

    사랑이란 하나를 주고 하나를 바라는 것이 아니다.둘을 주고 하나를 바라는 것도 아니다. 아홉을 주고도 미처 주지 못한 하나를 안타까워 하는 것이다. --브라운-- 사랑이 의미하는 것이 ,그리고 그 사랑의 대상이 점점 추잡해져만 가고 있는 현실에서 사랑의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471 Votes0
    Read More
  15. 오늘의 명언(포기의 지혜)

    바람이 불지 않으면 노를 저어라. --윈스턴 처칠-- 윈스턴 처칠(1874~1965)영국.정치가. 1940~1945,1951~1955 두 차례 총리를 역임했다. 유명한 정치가 집안에 태어나 샌드허스트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기병 소위로 임관하여 보어 전쟁에 참전했다. 제1,2차...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252 Votes0
    Read More
  16. 오늘의 명언(국가가 곧 '나'이다!)

    국가 일에 대해서 누가 "나하고 무슨 관계가 있어?"하고 말한다면, 그 국가는 이미 망했다고 생각해야 한다. --장 자크 루소-- 장 자크 루소(1712~1778) 스위스에서 태어난 프랑스 사회계약론자.직접 민주주의자.공화주의자.계몽주의 철학자. 1712년 당시 시공...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079 Votes0
    Read More
  17. 오늘의 명언(존재 이유)

    이 세상의 동물은 그들 나름대로의 존재 이유가 있다.흑인이 백인을 위해 창조된 것이 아닌 것처럼, 여자가 남자를 위해 창조된 것이 아닌 것처럼,동물도 인간을 위해 창조된 것이 아니다. --앨리스 워커-- 앨리스 워커(1944~ ) 미국.작가.시인.운동가. 낙농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190 Votes0
    Read More
  18. 오늘의 명언(관대한 마음으로 베풀며 살자!)

    때때로 우리가 작고 미미한 방식으로 베푼 관대함이 누군가의 인생을 영원히 바꿔 놓을 수 있다. --마거릿 조-- 마거릿 조(1968~ ) 한국계 미국인.희극 배우.패션 디자이너.배우.작가.싱어송 라이터. 미국 독서켐페인 모델을 하였고,부시 대통령 낙선을 위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903 Votes0
    Read More
  19. 오늘의 명언(처세술 제일 조건)

    친절한 마음가짐의 원리,타인에 대한 존경은 처세법의 제일 조건이다. --H.F. 아미엘-- 앙리 프레데릭 아미엘:1821년 남서부의 제네바에서 태어난 프랑스계 스위스인이다. 베를린 대학에서 철학을 공부한 뒤 제네바대학에서 미학을 가르쳤으며, 그 후에 철학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879 Votes0
    Read More
  20. 오늘의 명언(선행은 곧 기쁨이다!)

    남에게 선행을 하는 것은 의무가 아니라 기쁨이다.그것은 그렇게 하는 사람의 건강과 행복을 증진시킨다. --조로아스터-- 조로아스터(BC628?~BC551?) 고대 페르시아 .고위 사제. 우리가 니체의 저서 제목으로 잘 알고 있는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6146 Votes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