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족들이 서로 맺어져 하나가 되어 있다는 것이 ,정말 이 세상에서의 유일한 행복이다.

                       --마리 퀴리--


마리 퀴리(1867~1934) 프랑스.방사능 분야의 선구자.

폴란드의 가난한 교육자의 딸로 태어나 ,여학교를 졸업한 후 성차별이 없는 프랑스에 유학하고 싶었으나 학비가 없었기에,

3년간 시골의 부유한 가정의 가정교사로 일하며 ,어린이들을 상대로 야학을 운영하기도 했다.

이후 소르본 대학교에서 물리학과 수학 학위를 취득한 그녀는 독학으로 과학자가 된 피에르 퀴리와 결혼,두 딸의 어머니가 됐다.

1898년 방사능 물질인 라듐을 발견했고,1903년 남편과 공동으로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하였으며, 4년 후 라듐의 원자량 측정에도 성공했다.

1906년 남편의 사망 이후 남편의 뒤를 이어 소르본 대학에서 학생들을 가르쳤다.

1910년에는 금속라듐의 분리도 해냈고,1911년에는 라듐 및 폴로늄의 발견과 라듐의 성질,그 화합물 연구로 노벨 화학상을 받기도 했다.

그 공적을 기려 방사능 단위에 퀴리라는 이름이,화학 원소인 퀴륨에 사용되었다.

여성 최초의 노벨상 수상자이며,물리학상과 화학상을 동시에 받은 유일한 인물이다.

당시 프랑스의 보수성과 가십을 좋아하는 언론의 공세,그리고 폴란드 출신 여성이라는 문제로 화학 아카데미 회원이 될 수 없었다.

그녀의 딸 부부인 이렌 졸리오퀴리와 프레데리코 졸리오퀴리가 노벨 화학상을 받은 것으로도 유명하다.

1934 요양 중 방사능으로 인한 골수암,백혈병,재생불량성 빈혈로 사망했다.(위키백과)


오늘은 명언을 곱씹는 대신 명언에 딴죽을 걸어 보고 싶어졌다.

최근 '나를 아프게 하는 것이 나를 강하게 만든다'는 알렉상드르 졸리앙의 책을 봤는데,

저자는 스위스 태생의 ,심한 장애를 가진 젊은 철학자로서 ,동양 철학에 심취하고 있는 사람이다.

금강경의 "붓다의 실재'에 관하여,여래께서 이르시기를 이는 '붓다의 실재'가 아니며,바로 그렇기에 이를 '붓다의 실재'라 부르니라 하시더라!"는 ,

다소 헛갈릴 수 있는 말에서 감명을 받았노라며 ,사람의 말이란 게 곧 꼬리표에 지나지 않는다는 걸 알 때라야 비로소 본질에 다가설 수 있음을 알려준다.


마리 퀴리의 저 말이 사실이라면,천애고아로 세상에 나와 혼자 살고 있는 사람은 행복과는 담을 쌓고 살아야만 하는 것일까?

가족을 버리고 출가를 한 수도승들은 행복과는 거리가 먼 삶을 살고 있는 것일까?

어찌어찌 하다가 나처럼 가족을 잃은 사람은 행복해질 수 없는 것일까?

순간적으로 가족이 있어 최고의 행복을 경험할 수 있었노라고 말을 할 수 있을진 몰라도 ,그것만이 유일한 행복이라 말을 하는 것은 모순이다.

이처럼 말이란 것은 오히려 본질을 흐리는 장애물이 될 수도 있음을 새삼스럽게 깨닫게 된 것인데...

무궁무진할 수 있는 사물현상의 본질을 몇 마디 말로 규명해버리곤 그것이 다인 것처럼 여기고 마는 우를 범하고 있지는 않은지...

스스로를 돌아보는 계기를 갖기 위해서...

오늘은 아주아주 유명한 사람의 말을 두고 씹어 보기로 한 것이다.


명언 사냥을 다니다 위의 말을 잡아다 우리에 가둬두곤 ,쓸모가 있을 것이란 사냥 당시의 마음과는 달리 어째 거북살스러워서 지워버렸었다.

그런데 오늘 갑자기 그 말이 다시 생각나서 씹어버리려고 다시 사냥을 해서 올리게 된 것인데...

물론 혼자 산다고 가족관계가 다 사라지는 것은 아닐테지만,의식적으로,무의식적으로,의도적으로,우연히 어쩔 수 없이, 

가족이란 틀에서 벗어나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는 현실에서 ,

또한 차라리 벗어나는 것이 행복할 수 있음에도 이런저런 이유로 마지못해 남아있는 고통을 당하는 이들도 부지기수이니...

좋은 사람은 못 봐서 고통이고,싫은 사람은 봐야해서 고통인 경우가 있는 것처럼,

그래서 좋은 사람도,나쁜 사람도 만들지 말고 자유자재하라고 가르치는 이들도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족은 신성하고 소중한 것임에 틀림이 없지만,행복의 조건을 가족에 국한한 것은 확실히 모순이 있고,

나처럼 버림을 받은 사람은 행복조차 포기해야 하는 것인가 생각을 하면 자못 서글퍼지기까지 한다.


그러나 나는 행복하거든?!

그래서 가족이 없는 사람들도 희망을 잃지 말고 열심히 살라고 강조가 하고 싶어진 것이다.

그리고 가족 때문에 불행해 하지 말고 몹쓸 가족이어든 가차없이 내치라고 강조하고 싶어진 것이다.

사람같지도 않은 가족들 때문에 ,일방적으로 고문에 해당하는 취급을 당하면서도 참고 인내만 하면서 사는 사람들 말이다.

물론 모든 걸 내 탓이라고 생각하고 돌아보길 게을리한 채 조금 마음에 안 든다고 깨곤 하는 가정파괴 세력은 말고...


행복,성공,웰빙 등의 애매모호한 말들이 시중에 떠돌면서 민중들의 마음을 혼란시키고 있지만,잘 판단하며 살아얄 것이다.

모든 것이 뒤죽박죽이 된 현 시점에선 저런 이름으로 떠돌고 있는 구두선들이 실은 사기일 가능성이 아주 농후하기 때문이다.

돈이 많아서 행복하다는 사람들,권력이 있어서 행복하다는 사람들,건강해서 행복하다는 사람들 등도 실은 행복하지 않을 수 있다.

대신 스스로에게 사기치고,남에게 사기를 쳐서 그런 것처럼 위장을 하고 싶어하는 것인지도 모른다.

남들이 그렇게 사기를 치니 나도 질 수 없다면서 경쟁적으로 사기를 치고 있는 것인지도 모른다는 것이다.

내가 지금 행복이라고 정의하고 있는 상황이 실은 나를 위장하기 위한 가면일 수도 있으니 살피고 또 살펴야 할 것이며,

성공이라고 생각하는 이것도 사실은 성공이 아니라 남에게 잘 보여서 사기를 치기 위한 방편일 수도 있으니 거듭 살펴야 할 것이다.


행복해서 미치겠다던 연예인 부부가 하루아침에 원수가 되어 법정 다툼을 하는가 하면,

성공했다던 인간이 실은 사기꾼이어서 엄청난 사람들에게 피해를 입히고 외국으로 도망다니곤 하지 않던가 말이다.

비교하지 말아야 하고,경쟁하지도 말아야 한다.

그리고 차분하게 인간 본연의 '나'이길 희망하며 분수껏 사는 것이 가장 행복할 수 있는 비결이다.

또 누가 이 말에 붙들리는 바보짓을 할까 봐 부연하는데,이건 어디까지나 미개인의 짧은 소견일 뿐이다.

행복은 행복이 아니다,그래서 행복이다라며 끝없이 실상을 찾아 탐구하는 자세쯤을 견지해가얄 것이다.

인간은 인간이 아니다.그래서 인간인 것이다.

정치인은 정치인이 아니다,그래서 정치인이다.

친일 매국노는 친일 매국노가 아니다,그래서 친일 매국노인 것이다.

말장난 같지만,조금만 신중히 되뇌어 보면 참 재밌다.

그리고 점차 그 오묘함에 심취하게 만들어 준다.

보이는 것보다 보이지 않는 뒤안의 것들이 훨씬 심오하고 광대함을 알게도 된다.

보이는 게 다라고 생각하는 현대인들에게 있어 참으로 권할 만한 철학법이다!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1. 오늘의 명언(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

    성공하고 못하고는 하늘에 맡겨두는 게 좋다.오든 일은 망설이기보다는 불완전한 채로 시작하는 것이 한 걸음 앞서는 것이 된다. --B.러셀-- B.A.W 러셀(1872~ ? ) 영국.철학자.사회학자.문필가.풀네임은 Bertrand Arthur William Russell이다. 1970년 2월 2일...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963 Votes0
    Read More
  2. 인간관계 해결방법

    인간관계에서 생긴 문제를 풀 때, 왜 상대가 내 마음을 알아주지 못할까, 왜 내가 원하는 대로 해주지 않을까, 이런 마음에서 출발하면 문제는 절대 풀리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상대에 대한 이해가 아닌 나의 요구로부터 시작되었기 때문입니다. 대신 왜 상대...
    Category에세이 By쿠킹호일 Reply1 Views3985 Votes2
    Read More
  3. 오늘의 명언(양심에 거리끼지 않도록 살자!)

    `우리는 양심의 만족보다는 영예를 얻기에 바쁘다.그러나 영예를 손에 넣는 가장 가까운 지름길은 영예를 얻기 위한 노력보다는,양심을 위해 노력하는 데 있다. 내 양심에 만족한다면 그것이 바로 가장 큰 영예이다. --미셸 에켐 드 몽테뉴-- 미셸 에켐 드 몽...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605 Votes0
    Read More
  4. 오늘의 명언(시도하라!도전하라!)

    실패는 성공의 첫걸음이다.실패한 것을 기뻐하라! --디오도어 루빈-- 디오도어 루빈(1923~ ) 미국.정신분석가. 뉴욕 브루클린에서 태어나 브루클린 대학에서 심리학 석사학위를 받았으며,미국 정신분석 연구소에서 정신분석 훈련을 거친 후 정신과 치료를 시작...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795 Votes0
    Read More
  5. 나는 둘 중 어느 부류인지......!!

    이번에 결혼한 딸이 사다준 책 해민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을 읽다 공감되는 글 있어 올려 봅니다! 전생 이야기 중에 부모와 자식과의 인연은 부모에게 은혜를 갚으러 나온 자식과 빚진 것을 받으러 나온 자식 두 부류로 크게 구분된다고 합니다....
    Category시/노랫말 By쿠킹호일 Reply0 Views3965 Votes0
    Read More
  6. 오늘의 명언(화와 복은 번갈아 온다)

    예사롭지 않은 즐거움을 얻었다면,모름지기 예측할 수 없는 근심을 방비해야 한다. --경행록-- 경행록:명심보감 등에서 자주 인용되는 서적인 것으로 꽤 유명한 듯한데, 여러 경로를 통해 그 실체를 짚어 보려 했지만,결국 시간만 낭비하고 포기! 또 이 명언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535 Votes0
    Read More
  7. 오늘의 명언(어린이의 가치)

    티 없고 모든 완전한 가능성을 지닌 아이들이 계속 태어나지 않았다면,이 세상은 얼마나 가공스러운 것일까? --러스킨-- 존 러스킨(1819~1900) 영국.사회비평가.작가. 화려한 예술 비평가의 길과 험난한 사회사상가의 길을 차례로 걸었던 19세기 영국의 저명한...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5816 Votes0
    Read More
  8. 오늘의 명언(분노는...)

    분노는 남에게 던지기 위해 뜨거운 석탄을 손에 쥐는 것과 같다.결국 상처를 입는 것은 나 자신이다. --석가모니-- 석가모니(BC624~ BC544) 불교의 교조. 석가란 부족명으로 ,'능하고 어질다'는 뜻이고,모니는 '성자'라는 뜻이다. 다른 호칭으로는 세존,석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430 Votes0
    Read More
  9. 오늘의 명언(승자의 길,패자의 길)

    승자는 책임지는 태도로 삶을 살지만,패자는 약속을 남발하며 삶을 허비한다. --J.하비스-- 시드니 J.해리스(1917~1986) 미국 .저널리스트. 시카고 데일리 등에서 저널리스트로 활동했다. 당장은 자신의 언행에 책임을 지는 것이 불편하고 ,손해를 보는 듯할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6114 Votes0
    Read More
  10. 오늘의 명언(운명론자들의 비애)

    대개의 사람은 운명에 지나친 요구를 해서 스스로를 불만의 씨로 만든다. --흄볼트-- 흄볼트:독일.언어학자.지리학자.탐험가. 대개의 사람들이 운명을 탓하고,환경을 탓하며 자신들의 무지와 게으름을 합리화하며 살고 있다. 덕분에 점쟁이들의 가게 문턱은 닳...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2 Views4973 Votes0
    Read More
  11. 오늘의 명언(부모를 공경하라!)

    슬프도다!부모는 나를 낳았기 때문에 평생 고생만 했다. --시경-- 시경:중국의 시가를 모아 엮은 오경의 하나로 본래는 3천여 편이었다고 전하나 ,공자에 의해 305편으로 간추려졌다. 여기 실린 노래들은 철기(鐵器)의 보급으로 농경문화가 비약적으로 발전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807 Votes0
    Read More
  12. 오늘의 명언(시간은 스승이다!)

    태어나면서부터 현명한 이는 없다. --세르반테스-- 미겔 데 세르반테스(1547~1616) 스페인.소설가.극작가.시인. 하급 귀족 출신으로 태어나 여러 마을을 떠돌며 자란 그는 1570~1575년 이탈리아의 나폴리 주둔 스페인군으로 복무하며 틈틈이 이탈리아 문학을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545 Votes0
    Read More
  13. 오늘의 명언(고진감래(苦盡甘來))

    쉬운 길, 편안한 길을 가는 사람은 성공의 묘미를 못 느낀다. --머피-- 머피(1890~1949) 미국.법률가. 개인의 자유와 시민권의 보호 및 법률 전문적 형식을 떠난 실체적 정의의 행사 등을 주장하여 유명해졌다. 디트로이트 시장으로 재직하는 동안 실업자 구제...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050 Votes1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독서는 생활인데...)

    단 하루라도 책을 읽지 않으면 입에 가시가 돋는다. --안 중근-- 안 중근(1879~1910) 대한제국 의병장.정치 사상가. 우 덕순, 조 도선 등과 소수의 결사대를 조직,만주의 각 역 근처에서 초대 한국 통감 이토 히로부미 등의 하차 시 암살을 준비했으며, 하얼빈...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888 Votes0
    Read More
  15. 오늘의 명언(긍정적이고 의욕적으로 살자!)

    당신은 있는 걸 보고 "왜?"냐고 묻지만,나는 결코 없던 것을 꿈꾸며 "안 될 게 뭐야?"라고 묻는다. --조지 버나드 쇼-- 조지 버나드 쇼(1856~1950) 아일랜드. 극작가.소설가.수필가.비평가.화가.웅변가. 1925년 노벨 문학상을 수상했다. 아일랜드의 프로테스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176 Votes0
    Read More
  16. 오늘의 명언(자유를 팔다니...그것도 거의 공짜로...)

    돈을 빌리러 가는 것은 자유를 팔러 가는 것이다. --벤자민 프랭클린-- 벤자민 프랭클린(1706~1790) 미국.과학자.외교관.정치가. 그는 18세기의 미국인 가운데 조지 워싱턴 다음으로 저명한 인물일 것이다. 1757년까지 약간의 재산을 모았고,리처드 손더스라는...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567 Votes0
    Read More
  17. 오늘의 명언(고정관념 버리기)

    가족들이 서로 맺어져 하나가 되어 있다는 것이 ,정말 이 세상에서의 유일한 행복이다. --마리 퀴리-- 마리 퀴리(1867~1934) 프랑스.방사능 분야의 선구자. 폴란드의 가난한 교육자의 딸로 태어나 ,여학교를 졸업한 후 성차별이 없는 프랑스에 유학하고 싶었으...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6452 Votes0
    Read More
  18. 오늘의 명언(우린 모두 죽는다!)

    죽음이 어디서 너를 기다릴지는 불확실하다.그러나 어디에서나 그것을 예상하라. --세네카-- 세네카(BC 4~ AD 65 ) 로마.철학자. 정치가.연설가.비극작가. 스페인 코르도바의 부유한 집안에서 둘째 아들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 큰어머니를 따라 로마로 가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542 Votes0
    Read More
  19. 오늘의 명언(자신을 위해 산다는 것은...)

    남을 위해 산다는 것은 쉬운 일이어서 누구나 잘 하고 있지만,이참에 나는 여러분에게 자기 자신을 위해 살 것을 요청한다. --에머슨-- 랠프 월도 에머슨(1803~1882) 미국.시인.사상가. 7 대에 걸쳐 성직을 이어온 개신교 목사의 집안에서 태어나 여덟 살 때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331 Votes0
    Read More
  20. 오늘의 명언(내 큰 탓이로소이다!)

    삶에서 끌어내는 즐거움은 얼마나 환경을 탓하는지에 반비례한다. --앤드류 매튜스-- 앤드류 매튜스(? ~ ) 호주 ,작가,카투니스트,대중 연설가. 호주에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했으나 ,'좀 더 행복해지기 위해' 25세에 미국으로 건너갔다...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104 Votes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