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장 유능한 사람은 가장 배움에 힘쓰는 사람이다.

                     --괴테--


괴테(1749~1832) 독일.작가.철학자.과학자.

희곡 '괴츠 폰 베를린힝겐', 비극 '슈텔라',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으로 작가의 지위를 확보했으며,

작센-바이마르-아이제나흐의 군주로부터 초청을 받아 정무를 담당하며 추밀참사관,추밀고문관,내각수반으로 치적을 쌓는 한편,

광물학,식물학,골상학,해부학 등의 연구에도 전념했고,재상직을 역임하기도 했다.(위키백과)


철학자 최 준석 교수는 그만 좀 배우고 표현하고 ,배운 바를 실천하라고 강조하지만,배워 본 기억이 별로 없는 나같은 사람은 배움을 열망한다.

그런데,현직이 엔지니어인데,기술공부는 왜 이리 하기가 싫은 거지?

워낙 하고 싶어서 한 직종이 아니라 먹고 살기 위한 방편으로 시작한 것이어서 더욱 그럴 것이다.

별로 잘 하지도 못하고 관심도 없는 일에 20여 년을 매달렸으니 ...확실히 목구멍이 포도청이란 말은 맞는 것 같기도 하다.

먹고 살려니 한 것이었던 것인데...

다 늦게 인문학적 소양이 쌓고 싶으니...

책을 읽고 또 읽어도 소화능력에 문제가 있다 보니 내 멋대로 해석하고 궤변이나 늘어놓는 수준에 그치고 말고...

끝없이 느끼곤 하는 한계에 부딪히면 또 배움에의 열망이 끓어오른다.


어렸을 때 친구들에게 그런 말을 했던 기억이 있다.

공부를 위한 공부를 하는 학자가 되고 싶다고...

은연중에 공부가 미치도록 하고 싶었던 때가 있었던 것인데,당시로선 의지도 박약했고,여건도 따라주질 않아서 ,자수성가를 해 보겠다고 사회에 뛰어들었던 것인데...

당시로서도 가장 열악했던 공돌이로 사회생활을 시작해서 짧은 동안 참 다양한 직업을 전전해 봤고,

그 과정에 나름대로 공부라고 생각하면서 많은 걸 알고 싶어했지만,

그러면서 얼마간의 가능성을 본 적도 있지만,결국은 근성부족으로 뭐하나 제대로 할 줄 아는 게 없이 50여 년을 살아버리고 말았다.

이제부턴 정말 제대로 공부를 해서 여생을, 하고 싶은 걸 하면서 보내고 싶다.

이제 반평생을 살았다고 생각하는 본인으로선 의지를 가져도 된다고 생각한다.


환갑을 전후해서 은퇴를 하고 ,새로운 마음으로 공부를 시작하고 싶은데,그게 너무 느슨하게 만드는 원인이 되는 것 같다.

일단 내년엔 방송통신대학교라도 지원을 해 보고 ,사이버 대학이라도 알아 봐야겠다.

그리고 환갑쯤엔 내 적성에도 맞고 ,잘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행복하게 마무리를 하고 싶다.

이미 살아버린 50여 년을 헛되게 만들지 않고,이후의 풍족한 삶을 위한 준비단계로 만들기 위해서도 꼭 해내야 할 일인 것 같다.

수년 전 딸들과도 약속을 했었는데,나중에 자기들이 "아버지!"하고 부르면 멋지게 쨘~하고 나타나달라던 말에 그러마고 약속을 했었더랬다.

그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도 바짝 긴장을 하고 유능한 사람이 돼야 할 이유가 있는 것이다.


그리고 또 하나,엿을 먹이고 싶은 개間이 있으니,무능하기 그지없으면서도 전혀 공부할 생각은 않고 ,

패거리정치로 순간만 모면해대려는 친일 매국노 개間에게 경고를 하기 위해서도 난 반드시 유능해야 할 이유가 있다.

무능의 극치로 인해 참사를 빙자한 학살을 거듭 벌이고 있는 개間아,봐라!이렇게 사는 거야!하고 강펀치를 날리고 싶은 것이다.

말로만이 아니라 행동으로 보여주고 싶다.

그래봤자 유체이탈화법으로 아연실색케 만들 게 분명하지만,그를 둘러싼 시멘트지지층을 향해서라도 엿을 먹여주고 싶다.

나만 이래서야 무슨 충격이 될까?

전 민중들이 나서서 저 단단한 시멘트를 계란으로 쳐대서 박살을 내고 말자.

작은 물방울로 바위도  뚫어대는 마당에 까짓 시멘트쯤이야...

더군다나 우린 계란씩이나 되지 않은가 말이다.

그러다 가끔 깨진 계란밖으로 살아 걸어나온 병아리가 당당하게 짓밟고 넘어서주길 바라 보자!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1. 오늘의 명언(평화의 정체)

    평화는 힘으로 유지되지 않는다.그것은 오직 서로 이해할 때만 가능하다.                       --아인슈타인-- 알베르트  아인슈타인(1879~1955) 독일 태생의 이론물리학자. 그의 일반 상대성 이론은 현대 물리학에 혁명적인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1921년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392 Votes0
    Read More
  2. 오늘의 명언(하고 싶은,해야 할 일을 미루지 말자!)

    나이를 먹고 세월이 흐르면 시간이 없으니 자기가 좋아하는 일부터 먼저 하라.                             --이어령-- 이 어령(1934~      ) 한국.언론인.평론가. 1956년 평론 '우상의 파괴'로 데뷔했다. 제 1대 문화부 장관을 역임했다. 아껴야 하는데,정...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577 Votes0
    Read More
  3. 오늘의 명언(군자와 소인의 차이)

    군자는 타인의 좋은 점을 말하고,악한 점을 말하지 않는다.반대로 소인은 타인의 좋은 점은 말하지 않고 악한 점만 말한다.                                   --공자-- 공자(BC 551~ BC 479) 노나라.교육자.철학자.정치 사상가.유교의 개조. 공부자라고도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973 Votes0
    Read More
  4. 오늘의 명언(가장 큰 적은 자기자신이다!)

    자기 자신을 이겨낼 수 있는 힘을 가진 사람이 가장 강하다.               --세네카-- 세네카(BC  4~   AD 65  ) 로마.철학자. 정치가.연설가.비극작가. 스페인 코르도바의 부유한 집안에서 둘째 아들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 큰어머니를 따라 로마로 가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011 Votes0
    Read More
  5. 오늘의 명언(희망이 삶의 원동력이다!)

    우리는 과거에의 집착보다 미래의 희망으로 살고 있다.                     --G.무어-- 제랄드 무어(1899~1987) 영국.피아니스트. 영국 워트포드에서 태어나 지역 음악원에 다니다 14세에 캐나다로 이주해서 마이클 햄버그에게 배웠다. 그의 아들인 마크 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759 Votes1
    Read More
  6. 오늘의 명언(신뢰란...)

    신뢰받는 것은 사랑받는 것보다 더 큰 찬사이다!        --G.맥도널드-- 조지 맥도널드 로스:리즈 대학교 학과장.철학과 전임 강사. 라틴어로 된 라이프니츠의 서신 몇 편 번역. 저서로 토니 맥웰터와 공저한 '칸트와 그의 영향'이 있다.(교보문고 책소개에서...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924 Votes0
    Read More
  7. 오늘의 명언(부지런함)

    부지런함은 값없는 보배이다!    --강태공-- 강태공(BC1211~BC1072) 중국 주나라.선비.본명은 강상. 한 기록에선 BC 1140년에 태어나 언제 죽은 지 알 수 없다는 기록도 있다 한다. 기원전 11세기 ,중국의 은나라를 멸망시킨 인물로 염제신농의 후손이라고 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7705 Votes0
    Read More
  8. 오늘의 명언(중요한 것은 명성이 아니다.)

    참으로 존경해야 할 것은 그 명성이 아니라 그에 필적하는 바의 진가이다.                 --쇼펜하우어-- 아루트르 쇼펜하우어(1788~1860) 독일.철학자. 철학 주저(主著)로 '의지와 표상으로서의 세계'가 있다. 인도철학의 우파니샤드 같은 책을 비롯한 동...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775 Votes0
    Read More
  9. 오늘의 명언(사람이 문제다!)

    사랑 그 자체에는 문제가 없다.문제는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있는 것이다.                       --카프카-- 프란츠 카프카(1883~1924)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유대계 소설가. 현재 체코의 수도인 프라하에서 유대인 부모의 장남으로 태어나 독일어를 쓰는...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194 Votes0
    Read More
  10. 오늘의 명언(독서와 사색)

    방에 서적이 없는 것은 몸에 영혼이 없는 것과 같다.                   --키케로-- 키케로(BC106~BC43) 로마의 정치가.법률가,학자,작가. 로마 공화국을 파괴한 마지막 내전 때,공화정의 원칙을 지키려 애썼지만 실패했다. 저술로는 수사법 및 웅변에 관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272 Votes1
    Read More
  11. 오늘의 명언(선인들로 가득찬 세상을 만들자!)

    선한 사람도 내가 선하게 대하고,선하지 않은 사람도 역시 내가 선하게 대한다면,모두가 선인이 될 것이다.                            --노자-- 노자(BC6 세기 경...) 중국 춘추시대 초나라 철학자. 허난 성 루미 현 사람으로 주왕을 섬겼으나 ,뒤에 관직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615 Votes0
    Read More
  12. 오늘의 명언(적당한 휴식)

    지나친 휴식은 부족한 휴식과 마찬가지로 피로하게 한다.                 --힐티-- 카를 힐티(1833~1909) 스위스.사상가.법률가. 베르덴베르크에서 출생하여 독일의 괴팅겐,하이델베르크 대학에서 법률학과 철학을 공부했다. 1855년 고향인 쿨로 돌아가 18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975 Votes1
    Read More
  13. 오늘의 명언(유능한 인간이고 싶다!)

    가장 유능한 사람은 가장 배움에 힘쓰는 사람이다.                     --괴테-- 괴테(1749~1832) 독일.작가.철학자.과학자. 희곡 '괴츠 폰 베를린힝겐', 비극 '슈텔라',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으로 작가의 지위를 확보했으며, 작센-바이마르-아이제...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417 Votes0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삶의 기본에 충실하자)

    무식은 신의 저주이며,지식은 하늘에 이르는 날개다.             --셰익스피어-- 윌리엄 셰익스피어(1564~1616) 영국.극작가.시인. 그의 작품은 영어로 된 작품 중 최고라고 찬사받고 있고 셰익스피어 자신도 최고 극작가로 손꼽힌다. 그는 자주 '국민 시인'...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7744 Votes1
    Read More
  15. 오늘의 명언(인간은...)

    인간은 이성적 동물이다.    --세네카-- 세네카(BC  4~   AD 65  ) 로마.철학자. 정치가.연설가.비극작가. 스페인 코르도바의 부유한 집안에서 둘째 아들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 큰어머니를 따라 로마로 가서 연설가 훈련을 받았고, 스토아주의와 금욕주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597 Votes0
    Read More
  16. 오늘의 명언(처음과 끝을 살피며 살자!)

    어려우면 초심을 돌아보고,성공하면 마지막을 살펴보라.             --채근담-- 채근담:중국 명나라 말기 문인 홍 자성(1573~1619.홍 응명.환초도인)이 저작한 책이다. 전편은 사람들과 교류하는 것을,현실에 살면서도 현실에 집착하지 않는 마음가짐과 처세...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880 Votes0
    Read More
  17. 오늘의 명언(전쟁은...)

    인류는 전쟁을 끝내야 한다.아니면 전쟁이 인류를 끝내리라.          --허버트 조지 웰즈-- 허버트 조지 웰즈(1866~1946) 영국. 소설가. 작품으로 '기이한 방문'이 있다. 전 세계에선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전쟁이 벌어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는데... 종교...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363 Votes0
    Read More
  18. 오늘의 명언(거짓말은 죄다!)

    거짓말은 그 자체가 죄일 뿐만 아니라 ,정신까지도 더럽힌다.                 --플라톤-- 플라톤(BC 428  ?~BC 348  ?) 그리스.철학자.사상가. 소크라테스의 제자였으며,아리스토텔레스의 스승이었고,현대 대학의 원형이라 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고등교육기...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013 Votes0
    Read More
  19. 오늘의 명언(마음은 우주의 중심!)

    마음에 있지 않으면 보아도 보이지 않고,들어도 들리지 않으며,먹어도 그 맛을 모른다.이리하여 몸을 닦는 것은 마음을 바로잡는 데 있다고 이르는 것이다.                      --대학-- 대학:중국에서 유교가 국교로 체택된 한대(漢代)이래 5경이 기본 경...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884 Votes0
    Read More
  20. 오늘의 명언(행복한 결혼은...)

    행복한 결혼은 완벽한 부부가 만났을 때 이뤄지는 게 아니다.불완전한 부부가 서로의 차이점을 즐거이 받아들이는 법을 배울 때 이뤄지는 것이다.             --데이브 모이러-- 데이브 모이러:      ? 어려서부터 행복한 결혼생활을 꿈꿔왔던 사람으로서,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796 Votes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