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세이·칼럼 게시판입니다.
이 곳은 되도록이면 자신의 창작글을 올려주세요.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자신을 완벽하게 이길 수 있으면 다른 어떤 것도 쉽게 통달할 수 있다.자신을 이겨내는 것이 가장 완벽한 승리이다.

                   --토마스 A. 캠피스--


토마스 A 캠피스(1380~1471) 네덜란드.신학자.


자신과의 싸움이란, 외부의 적과 치고받고 싸우는 그런 싸움이 아니라 ,자신 안의 악마와 천사가  싸우는 싸움이다.

우린 누구나 자신의 안에 악마적 자아와 천사적 자아를 동시에 갖고 있다.

그리고 그 둘은 늘 싸우고 있으며,어떤 쪽이 이기느냐에 따라 그는 천사가 되기도 하고 악마가 되기도 하는 것 같다.

중국 고대철학에서도 '성선설'과 '성악설'이 있지만,그 둘은 결코 따로가 아닌 것이다.동전의 양 면처럼 서로 다른 쪽을 보고 있지만 원래 한 몸이다.

그런데 선한 것은 힘들고,내외적 고통을  감수해야 하고,악한 것은 늘 달콤하고 편안하며 악마의 호객행위가 장난이 아니어서 ,

어지간히 수양이 돼있지 않다면 늘 선은 악에 패하고 만다는 것이 내 생각이다.


나만 잘 살고,실수나 잘못 등을 남의 탓으로 돌리고,거짓말을 하면서 사는 것은 노력도 필요 없고,힘도 들지 않는다.

천사의 소리를 외면하고 악마의 소리에만 귀를 기울이는 이런 삶은 얼핏 신도 나고 어려울 것이라곤 없는 듯 편안해 보인다.

하지만 날이 갈수록 쓸쓸하고,무기력해지며,모든 사람들로부터 외면을 당하게 되면서 ,악마적 존재가 되고 만다.

그리곤 자신이 전지전능한 신이라도 된 양 우주를 지배해버릴 것처럼 괴기스러운 짓들을 하게 된다.

인간들이 알아들을 수 없고 이해하기 힘든 언행을 일삼으며 나라 안팎으로 난리굿을 펼쳐대면서 국격을 손상시키고 있는 박근헤가 그런 존재다.

나도 아주 어려서 사회에 불만이 많았고,불확실한 미래에의 불안감이 극에 달했을 때 저랬었지만,이내 사람으로서 할 짓이 아니다 싶어 툭 걷어차 버렸었는데,

박근헤는 4년 째 저러고 있으면서도 악마에 빙의라도 된 듯 점점 더 증세가 심각해져만 가고 있다.

1년 단위로 자신의 말을 뒤집더니 ,자신의 말을 뒤집는 간격이 점차 줄어들다가 최근엔  정확히 사흘만에 말을 정반대로 뒤집었다.

과거 궁예란 임금이 망하기 전 관심법을 한다며 광분을 하다가 뒈져버린 드라마 광경이 생생히 떠오르는데...,

역시 역사는 반복되는 것인가보다!


반면 나누거나 ,봉사를 하거나 ,양심껏 사는 등의 선하다 싶은 일들을 하는 것은 많은 수양을 필요로 한다.

왜 힘들게 고생을 하니?왜 손해를 보면서 사니?양심이 밥 먹여주니?남들처럼 도덕이나 양심을 팔고 살아라!는 악마와 사투를 벌이며 사는 것은 ,

뼈를 깎는 고통에 비견될 만한 인내의 고통이,수양을 하는 불편이 따르지만,하나씩 이뤄가게 되면 쏟은 정성의 수 배에서 수십 배의 기쁨으로 돌아온다.

누군가를 도우려다가,나누려다가 ,오히려 내가 더 많은 도움을 받았고,더 많은 것을 얻게 되더라는 말,많이 들어봤을 것이다.

최근엔 그런 내용의 공익광고도 보고 있지 않은지?

그래서 중독이 되기 시작하는데,중독이 되면 될수록 만면에 행복의 흔적이 그득해진다.

그리고 그 중독이 심해지면서 사라지는 것들이 있으니...

불확실성에의 불안감,악하게 사는 사람들이 늘 곧 닥칠것이라 생각하며 사는, 천벌 등에의 두려움까지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이런 사람들의 공통점은 가지지 못한 것에의 무모한 욕망이 없고,이미 가지고 있는 것에 만족하고 감사하며 약자들과 나누고 싶어한다는 것이다.


자신과의 싸움에서 승리하는 것은 ,자신 속의 선한 자아가 악한 자아를 물리치는 것이다.

자신을 완벽하게 이기는 것은 선한 자아가 악한 자아를 압도하여 ,입추의 여지도 주지 않는 상태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선한 자아만으로 살게 되는 경지는 ,불가에서 얘기하는,성불이나 해탈의 경지라 할 수 있을 것이고,기독교에서 이야기하는 여호와의 경지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불가나 기독계에선 부처나 신을 전지전능하다 말하지 않는가?

적어도 불가에선 우리들이 신의 경지인 성불의 경지에 도달할 수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자기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기고,이기고 또 이겨나가노라면 ,완벽한 승리자를 목표로 이겨나가다 보면,전지전능은 아니어도 능수능란한 삶꾼은 될 수 있을 것이다.

내 가족을,이웃을,동족을 적으로 만들어서 싸워본들 ,그들과 경쟁을 해본들 ,무리를 해서 비교우위를 점해본들 뭐가 달라지지?

내 몸뚱아리와 정신만 황폐해져있진 않은지?


실험삼아 아주 간단한 싸움을 해 보시라.

바로 옆집의 이웃에게 하루에 한 번씩 웃는 얼굴로 '안녕하세요?고맙습니다!'란 인사를 1년 만 해 보자.

비가 오고 눈이 오고 바람이 불거나 바쁘고 귀찮아서 하루쯤 빼먹자고 꼬드기는 악마를 이겨내 보시라.

이처럼 아주 사소한 좋은 일 한 가지를 일정기간 동안 무슨 일이 있어도 빼먹지 않고 매일 해 보시라.

그 아무 것도 아닌 일을 매일 하려는데,수시로 악마가 나타나서 그 까짓 거 왜 하니?부끄럽게시리 왜 그래야 하니?

그냥 없었던 일로 치고 보다 재미있고 보람찬 일을 해 보지 않겠니?하는 식으로 유혹을 하며 당신을 무너뜨리려고 할 것이다.

그렇지?미개인이란 무식한 놈이 해 보래서 해 봤는데,정말 우스꽝스럽기만 할 뿐,미친 짓이야라며 그만두는 순간 악마에게 지는 것이다.

그런데 한번 자신과 한 약속을 지켜나가면서 목표한 기간 동안을 지내고 나면 ,세상이 달라보일지도 모른다.

더 큰 도전이 하고 싶어질 것이다.

그렇게 자신과의 싸움에서 승리해나가노라면 사람들이 당신의 얼굴이 변했다고 말할지도 모른다.

무슨 좋은 일 있느냐고,멋진 애인이라도 생겼느냐고...왜 그리 싱글벙글 거리며 행복해하느냐고...물어보게 될지도 모른다.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이 글을 추천한 회원
  화이부동  

  1. 오늘의 명언(자아성찰)

    내가 소유하고 있지 않은 것을 소유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망상에 빠지지 말고,내가 소유한 것 중에서 가장 은혜로운 것을 생각하라.또한 나에게 그것들이 없었다면 나는 얼마나 그것을 갈망했을 것인가를 생각해 보고 감사하게 여겨라. 그리고 어떤 이유로 그...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089 Votes1
    Read More
  2. 오늘의 명언(내가 아는 만큼 세상은 존재한다!)

    우리는 사물을 있는 그대로 보지 않고 ,자기 상황과 형편에 따라 달리 본다.                --아나이스 닌-- 아나이스 닌(1903~1977) 미국.소설가. 프랑스에서 작곡가인 아버지와 성악가 출신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1914년 어머니를 따라 뉴욕에 가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464 Votes1
    Read More
  3. 오늘의 명언(황혼의 아름다움)

    연륜이 쌓여 갈 때 비로소 그 사람의 진정한 아름다움을 알 수 있다.           --아누크 에메-- 아누크 에메(1932~     ) 프랑스.영화배우. 골든 글로브,영국 아카데미,칸 영화제 등에서 여우 주연상을 수상하였고,세자르 영화제 공로상을 받기도 했다. '남...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419 Votes1
    Read More
  4. 오늘의 명언(자존감...)

    인생은 곱셈과 같다.기회가 오더라도 내가 제로이면 아무런 의미가 없다.             --나카무라 미츠루-- 나카무라 미츠루(1978~     ) 일본.DJ.일러스트레이터. 자존감을 이야기하는 걸 게다. 나는 누구인가? 우리는 누구인가? 정치꾼들에게만 정체성을 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841 Votes1
    Read More
  5. 오늘의 명언(실패는 도전을 한 사람만이 받을 수 있는 훈장!)

    나는 실패를 받아들일 수 있다,모두가 무언가에 실패하기 때문이다.하지만 난 시도도 하지 않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                        --마이클 조던-- 마이클 조던(1963~     ) 미국.스포츠인, 전직 농구선수. 1984년 시카고 불스 농구단에 입단하...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3061 Votes1 file
    Read More
  6. 오늘의 명언('아니오'라고 말하는 용기를... )

    가슴 깊은 신념에서 말하는 '아니오'는 그저 다른 이를 기쁘게 하거나 위기를 모면하기 위해 말하는 '예'보다 낫고 위대하다'                                  --마하트마 간디-- 마하트마 간디(1869~1948) 인도.정신적.정치적 지도자. '마하트마'는 '위대...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119 Votes1
    Read More
  7. 오늘의 명언(나만의 길)

    길이 있어 내가 가는 것이 아니라 내가 가서 길이 생기는 것이다.            --이 외수-- 이 외수:한국.소설가. 남들이 간 길을 가려는 사람은 성공을 할 수도 없고 행복할 수도 없다는 말을 어딘가서 들은 기억이 있다. 그런데 우린 얼마간 미성숙해서 어쩔...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1904 Votes1
    Read More
  8. 오늘의 명언(인내는 모든 것을 이룰 수 있게 해준다!)

    어떤 종류의 성공이든 인내보다 필수적인 자질은 없다.인내는 거의 모든 것,심지어 천성까지 극복한다.             --존 데이비슨 록펠러-- 존 데이비슨 록펠러(1839~1937) 미국.사업가. 뉴욕 주에서 순회 판매원의 아들로 태어나 ,가족을 따라 오하이오 주...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913 Votes1
    Read More
  9. 오늘의 명언(진정 강하다는 것은...)

    현명한 사람이 되려거든 사리에 맞게 묻고,조심스럽게 듣고,침착하게 대답하라.그리고 더 할 말이 없으면 침묵하기를 배워라.                              --라파엘로-- 라파엘로 산치오 다 우르비노(1483~1520) 르네상스 시대 이탈리아 .화가. 플라톤,유클...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1966 Votes1
    Read More
  10. 오늘의 명언(궁즉통(窮卽通))

    삶에 대한 절망이 없이는 삶에 대한 희망도 없다.      --알베르 카뮈-- 알베르 카뮈(1913~1960) 프랑스.작가.저널리스트.철학자. 주아브 보병연대에서 복무하던 아버지와 문맹이며 청각장애인인 스페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알제에서 아주 ...
    Category에세이 By미개인. Reply0 Views2053 Votes1
    Read More
  11. 오늘의 명언(정치란...)

    정치란 백성의 눈물을 닦아주는 것이다.   --자와할랄 네루-- 자와할랄 네루(1889~1964) 인도.독립운동가.정치가. 사회주의 성향인 네루는 비폭력,평화주의자인 마하트마 간디와는 달리 적극적인 파업과 투쟁적인 독립 운동을 했다. 현재도 인도 민중들은 사...
    Category에세이 By미개인. Reply0 Views2564 Votes1
    Read More
  12. 오늘의 명언(인생은 여행)

    진정으로 발견하는 여행은 새로운 풍경을 찾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눈을 얻는 데 있다.                       --마르셀 프루스트-- 마르셀 프루스트(1871~1922) 프랑스.소설가. 부친 아실아드리앵 프루스트는 전염병 예방의학의 권위자이며,모친은 유대계의 ...
    Category에세이 By미개인. Reply0 Views2515 Votes1
    Read More
  13. 오늘의 명언(친구는...)

    풍요 속에서는 친구들이 나를 알게 되고,역경 속에서는 내가 친구를 알게 된다.         --돈 철튼 콜린스-- 풍요를 누리든 역경에 처하든 그 사람의 인간성을 엿볼 수 있다는 말이 될 것이다. 보통은 풍요를 누리게 되면 올챙이 적을 곧잘 잊곤 거만해지고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1849 Votes1
    Read More
  14. 오늘의 명언(실패란...)

    인생에 '실패'라는 것은 없다.'실패'란 단지 우리의 인생을 또 다른 방향으로 이끄는 삶일 뿐이다.              --오프라 윈프리-- 오프라 윈프리(1954~        ) 미시시피주의 시골에서 사생아로 태어났다. 어려서부터 고난을 겪어온 그녀는 14세 때 미혼모...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1692 Votes1
    Read More
  15. 오늘의 명언(행복은 입맞춤)

    행복은 입맞춤과 같다.행복을 얻기 위해선 누군가에게 행복을 주어야 한다.                    -- 디어도어 루빈-- 디어도어 루빈:미국.정신분석학자. 나는 신기하게도 소중한 가족들과 파경을 맞고 나서 행복해지기 시작한 경우이다. 늘 그들에게 행복을 준...
    Category에세이 By미개인. Reply0 Views2104 Votes1
    Read More
  16. 오늘의 명언(삶의 버팀목)

    사소한 것들을 소중히 해야 해.그것이 삶을 이루는 버팀목이니까.               --심슨네 가족들 中-- 최근 TV공익광고에선가 누구보다도 소중한 어머니의 사랑엔 고마운 줄 모르면서 , 어머니에 비하면 낯설기만 하다고 할 수 있는 지인 등에겐 미안해 하고...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284 Votes1
    Read More
  17. 오늘의 명언(자신과의 싸움)

    자신을 완벽하게 이길 수 있으면 다른 어떤 것도 쉽게 통달할 수 있다.자신을 이겨내는 것이 가장 완벽한 승리이다.                   --토마스 A. 캠피스-- 토마스 A 캠피스(1380~1471) 네덜란드.신학자. 자신과의 싸움이란, 외부의 적과 치고받고 싸우는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973 Votes1
    Read More
  18. 오늘의 명언(자식은 부모의 거울)

    어른 말을 잘 듣는 아이는 없다.하지만 어른이 하는 대로 따라 하지 않는 아이도 없다.                --제임스 볼드윈-- 제임스 아서 볼드윈(1924~1987)  미국.작가. 뉴욕 할렘에서 목사의 아들로 태어났으며 ,앨리슨과 함께 미국 흑인의 대표적 작가이다.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4129 Votes1
    Read More
  19. 오늘의 명언(행복 바이러스)

    행복이란, 자신의 몸에 몇 방울 떨어뜨려 주면 다른 사람들이 기분 좋게 느낄 수 있는 향수와 같다.            --랠프 월도 에머슨-- 랠프 월도 에머슨(1803~1882) 미국.시인.사상가 7 대에 걸쳐 성직을 이어온 개신교 목사의 집안에서 태어나 여덟 살 때 아...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2 Views2453 Votes2
    Read More
  20. 오늘의 명언(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서로 떨어져 있으면 한 방울에 불과하다.함께 모이면 바다가 된다.       --류노스케 사토르-- 외톨이가 늘어만 가고 있다. 나처럼 단독세대주가 늘어만 가고 있고,함께 어울리고는 있지만 저만 아는 외톨이도 늘어만 가고 있다. 전자는 수동적 외톨이라 할 ...
    Category에세이 Bytitle: 태극기미개인 Reply0 Views2924 Votes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14 Next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