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무엇이 문제일까?

국민을 위한 정치가 뭘까?

새정치가 뭘까?

 

꽤 긴 시간 안철수가 여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꿈꿨습니다.

철수님이 정치에 입문을 하고 어제까지의 걸어오는 과정을

관심있게 지켜봤습니다.

몇 번씩 고개를 갸우뚱하게 만드는 일들이 있었습니다.

 

정치라는 것이 본인의 생각대로, 말대로 되지는 않을 것입니다.

어떤 정치가 국민과 국익을 위한 것인지 명확하게 알기 어렵습니다.

시간이 지나면 알게 되겠지요.

 

철수님은 불과 얼마전 민주당과 합당을 선언하며

기초선거 무공천을 명분으로 내세웠습니다.

저는 합당발표를 보며 과연 무공천이라는 명분이 민주당과의

합당까지 추진해야할 사안인가에 의문이 들었습니다.

 

어제 철수님은 국민과 당원의 뜻에따라 기초선거 무공천은 없었던

것으로 하겠다고 합니다.

재미있게도 투표결과 일반국민은 무공천쪽을 미세하게 더 지지했는데,

당원들은 공천을 지지했더군요.

결국 기존 민주당의 조직력이 철수님과 국민의 바램을 져버린 꼴이

되었습니다.

 

과연 합당을 결정할 당시에 이런 상황이 벌어지리라는 것을 예상하지

못했는지 의구심이 듭니다.

저와같이 평범한 사람도 예상되는 일어었는데 말입니다.

 

제 글이 새누리당의 주장과 똑같은 내용이 되고 있습니다.

저는 요즘 새누리당의 파렴치함에 분노가 치밉니다.

기초선거 무공천은 본인들의 공약이었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공약파기에 대한 변명도, 국민에대한 설득도 없이

본인들은 면죄부라도 받은것인지 새정치연합만 비난하고 있습니다.

똥묻은 개가 겨묻은게 나무란다는 말이 딱 지금 상황입니다.

 

저는 철수님이 힘들더라도 기존의 정치권을 헤쳐모여 해주기를

바랬습니다.

철수님의 새정치 깃발아래 다시 줄세우기를 바랬습니다.

그러나 현실은 반대가 되었습니다.

철수님이 헌정치에 줄을 선 꼴이 되었습니다.

 

저는 지난번 합당 발표때 기존의 절대적지지에서

한발 물러나 지켜보기로 했습니다.

상대적, 소극적 지지를 의미합니다.

이제는 한발 더 물러나야 할 것 같습니다.

지금 저에게 철수님은 그냥 정치인입니다.

오래 함께한 연인과 헤어지는듯이 마음이 먹먹합니다.

?
  • ?
    심우도 2014.04.11 15:16
    저랑 같은 마음이시네요. 저도 그렇게 관망하겠다는 글 썼었는데 안철수님은 방송에서도 어느쪽이냐는 질문에 나는 상식파라는 말씀하셨죠
    저는 그것 때문에 안철수님을 기억하는 것입니다.
    저도 상식파 어디에도 진보 보수 그 어느쪽에도 속하지 않으려고 했고 앞으로도 그 두쪽은 저하고는 멀고도 멀뿐입니다.
  • ?
    다산제자 2014.04.12 06:09
    안사모 레벨 두자리수 이상되는 분들은 님의 생각에 공감하실 겁니다. 안님을 연단시키는 기간으로 보고 조금 더 기다려봅시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라는 격언처럼, `비온 뒤에 땅이 굳어진다`는 말처럼 . . . 당사자인 안님 마음인들 오죽하겠습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4543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17896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04749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48731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54113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48730   화이부동
10340 안철수 의원님과 함께 가야합니다. 그에겐 힘이 필요합니다. 4 7 5184 2014.04.14(by 찬희) 똘똘이
10339 안님의 승리 3 4 4088 2014.04.14(by 사랑의새마음) 사랑의새마음
10338 진정 야당은 힘이 없을까~~ 2 0 3150 2014.04.12(by 삼광교) 삼광교
» 가슴아프지만 현실을 받아들일 수 밖에 없겠습니다. 2 3 3532 2014.04.12(by 다산제자) 네오
10336 기초무공천 찬반투표에서 권리당원의 힘을 보셨죠?^^ 11 3 4781 2014.04.11(by 찬희) 찬희
10335 안철수...힘내시라... 5 14 7610 2014.04.29(by 병한) title: 구름과초승달행복해
10334 야권 주류 12년차인 친노는 절대 우습게 볼상대가 아닙니다 친노가 잘나서가아니라 그 친위세력때문이지요 3 6 5221 2014.04.12(by jo1947) ㄴㅃㅇㅇ
10333 누가 안철수의원에게 돌을 던질 수 있으랴? 3 5 5176 2014.04.12(by 다산제자) 부싯돌
10332 안철수의 확장성 상실로 인해 기초선거 참패 예상 9 3 4648 2014.04.14(by jo1947) title: 태극기미개인
10331 무공천 철회 결정으로 민주역적 친노 반란군 세상이 된 새정치민주연합 1 4683   title: 태극기미개인
10330 이러나 저러나 그래도 나은게 있으려면 ??????????????????????? 1 2 3886 2014.04.12(by 모임초년병) 심우도
10329 웬 호들갑이십니까... !!! 7 5 4825 2017.07.03(by 모임초년병) title: Hi발톱
10328 힘내세요.ㅠ 3 6239   탁상시계
10327 철수. 지금도 늦지 안엇다..... 1 0 5075 2014.04.12(by jo1947) jo1947
10326 차근차근 성숙되어 갑니다 1 4 4235 2014.04.10(by 소피스트) 클서
10325 이번 `무공천`으로 안철수의원이 이익을 많이 남겼습니다. 14 20 7731 2014.05.01(by 병한) 미공무역
10324 국민의 뜻은 옳았다 -"민심은 천심" 5 1 4480 2014.04.11(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323 약속쯤은 안 지켜도 정치할 수 있다는 메세지를 전달한 무리들아!좋으냐? 2 6 4140 2014.04.10(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322 도로민주당인 새정치연합을 지지안하고 망한든말든 냅두면 그만이지요 단 안의원님은 믿어줍시다 차마 버리지는 못하겠습니다 1 1 3785 2014.04.10(by 미카엘라) ㄴㅃㅇㅇ
10321 알고보니 여.야 다 안 철수를 미워하나~ 2 1 4219 2014.04.10(by 삼광교) 삼광교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6 117 118 119 120 121 122 123 124 125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