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973년경으로 기억되는데, 당시 거제 옥포만 동편에 방파제 설치공사를 하는 공정에서 제일 먼저

지질검사와 수심체크가 끝난 후, 해저에 돗베형태의 질긴 천(시트)을 까는 작업을 하게 되었다

당시 유명한 동양나이론에서 특수 제작된 폭 5미터, 길이 30미터 정도의 특수천(시트)을 철제 롤에 감은 것을 양쪽끝은 체인에 채워 크레인으로 수중에 서서이 내려 주면 머구리 아저씨가 바다밑에서 전,후, 좌, 우 셋팅 위치를 음성으로 전달해 오면  바지선 위의 크레인 기사가 천천히  이동시켜주고 머구리가 해저에서의 펼침 작업을 하는 것이었다.(이 시트를 까는 이유는 나중 돌을 투하했을 때 해저 뻘층으로 돌이 박히는 것을 방지하는 역할)

당시 저는 대학 휴학중이어서 알바 차원에서 이웃 아저씨와 한조가 되어서 이 머구리배에서 공기펌핑 작업을 하였다. 마치 시-소 처럼 좌,우로 번갈이 가면서 일정한 속도로 저어주는(펌핑)작업이었다.


머구리아저씨는 내복과 털쉐터를 입고 최대한 보온 상태에서(물밑은 수온이 차고  장시간 작업하면 한기를 느낀다고 함) 잠수복을 입는데도 도와 주어야 한다. 옷을 입고나면 무거운 납덩어리로 만들어진 추들을 허리에 차고(벨트에 매단 상태)나머지 한줄을 어깨부위에 채우는데 이는 물밑으로 몸이 가라앉는데 용이하게 한다

마지막으로 머구리가 사다리를 타고 내려 몸의 절반이 사다리 하단부에 내려서면 호스가 연결된 캡(투구형)을 정확히 씌워주어야 하는데 요즘 압력밥솥처럼 약간 각도를 튼 상태에서 홈을 맞춰 꽉 조여 주면(고무패킹이 있음) 머구리아저씨가 바람(공기)이 세어나오는지 체크를 해 보고 이상이 없으면 엄지손가락으로 사인을 보내준다.

한사람은 펌핑을 하는 동안 나머지 한사람은 호스 줄을 서서히 풀어준다. 일사분란하게 선상의 두사람도 역할분담을 정확히 해야 한다. 잠수복안에 장치된 미니마이크로 말을 하면 선상의 스티커에 음성이 나오고 서로 의사전달하며, 산소호스에는 유사시를 대비하여 빨래줄 굵기의 로프를 보조줄로 연결해 놓았는데 잠수부아저씨가 작업이 끝났다고 하면 이 보조줄을 당겨줌으로써 물위로 떠올라오는 것이 쉽도록 하는 것이다.  

세월호 구조작업에 머구리가 동원되었다하니 새삼 그 시절이 추억된다. (*거제시에는 장목면 장목어촌에 머구리가 많았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030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0511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929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9851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7199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12594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0396 상대편에 대한 뿌리깊게 쩔어있는 대한민국의 증오심들 어찌 하오리까? 6 file 0 4191 2014.04.25(by 진보가극우인나라) 심우도
10395 대한민국? 욕나옵니다. 2 3 2066 2014.04.22(by 나수사) 진보가극우인나라
10394 대한민국 모든 국민과 함께 애도합니다. 2 1985   이이장군
10393 이젠 우리 차례다! 21 6 3344 2014.04.22(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392 신발!! 같은 세상.. 인터뷰하려했던 아버지.. 딸 사망소식에 .. 1 3 3548 2014.04.22(by 나수사) GO김민회
10391 그분들께...바칩니다.. 4 6 2651 2014.04.22(by 나수사) 나비날개
» 머구리 아저씨 이야기 2 5632   다산제자
10389 '댓글쓰다 사라진 글': 1988년-2014년 현재까지의 과정은 옳다! 1 2 3232 2014.04.22(by 나수사) GO김민회
10388 미처 못 했던 한식 성묘를 다녀와서... 6 3 3202 2014.04.21(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387 희망 ..... 1 2 2931 2014.04.20(by 나수사) title: 나비꽃밭에서
10386 이번 사고의 부분적인 대책~ 2 2 2570 2014.04.21(by 삼광교) 삼광교
10385 3항사를 너무 매도하지 말아 주셨으면 . . . 7 3 4247 2014.06.12(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384 사이비 종교 집단인가.... 15 15 9155 2014.04.23(by 심우도) 나수사
10383 배가 접안하기 전에 출구로 몰리는 사람들 2 2513   다산제자
10382 안녕히 주무셔요^^ 1 3 3109 2014.04.20(by 나수사) 홍시공
10381 제가 안철수 의원 님을 지지하는 이유 2 5 3257 2014.04.22(by Bluewish) 흑묘
10380 세월호 선박직원 전원탈출성공!!! 6 3 2239 2014.04.20(by 소피스트) title: 나비소피스트
10379 외국 여객선의 안전, 사고 대비 사례 영상. 9 file 7 6835 2014.04.22(by 고래62) 깍꿀로
10378 타산지석!!! 1 2 2126 2014.04.20(by 나수사) 퇴직교사
10377 그물망 설치 ..... ㅜㅜ 6 1 3180 2014.04.22(by 나수사) title: Hi발톱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