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펌) http://blog.naver.com/udamin?Redirect=Log&logNo=30189962904

광주 그리고 윤장현에 대해 공감하는 글 아... 세월호 침몰! / 낙서장

2014/05/03 13:47

윤장현에 대한 글1 (펌) - 안철수 팬클럽 안사모 : %C0%B1%C0%E5%C7%F61.jpg?type=w2

지금 무슨 생각을 하고 계시냐구요?
나라 전체가 상중에 있을때 내달에 치르게 될 지방선거 광주 시장 후보가 당의 전략공천 형식으로 확정 되었다는 소식에 접하게 됐다.

오랜동안 같이 일을 해왔던 그래 나의 절친 맞다. 그 윤장현 후보가 되였기 때문에 논란의 소지가 있을수 있는 전략공천이라서 말을 아끼고 있는 중이였다.

나같은 놈이 한마디 거들어 보아야 도움이 되기는 커녕 오히려 내가 이끼는 지인에게 해가 될까 해서 였는데 절차상의 문제를 넘어 인신공격성 음해가 조직적으로 퍼지고 있다고 판단되니 나도 가만히 보고만 있을수 없게 된것이다.

적어도 내가 알고있는 윤장현이 그러한 상식 이하의 인간이 아니였는데 별 똥바가지를 뒤집어 쓰고 있는데 지역구 국회의원 사무실에 기초의원 및 구역장 후보들을 모아 놓고 줄서기를 강요하고 있다는 이야기에 기가 막혔다.

물론 강운태 이용섭 후보 지지자들 입장에서야 당의 전략공천에 억울하고 분할수 있겠다고 이해는 하지만...그들이 주장하는 경선 또한 전략공천 못지 않게 문제가 많다는것을 잘 알고 있을 것이다.

그래 새정치 바람이 쎄게 불었던 곳이 광주다. 새정치로 동네도 바꾸고 나라도 함 바꿔 보자는 열기로 뜬 새정치 부대들이 수면위로 뜨자 이 고장을 오랫동안 석권하고 있던 당이 흔들리게 되자 모욕..그들 나름데로..을 감내 하면서 합쳐지게 된데에 문제는 분명 있었다. 내 생각으로는...

합치기 전에 이미 윤장현은 새부대에서 내놓을수 있었던 후보로 여론조사에서 이미 해볼만한 후보로 오르락 거렸고 새판을 갈구하던 측에서는 그야말로 호프 였는데 합쳐 버리자 상황이 달라졌다.

기존의 경선방식으로는 새로 정치권에 입문한 윤장현은 게임을 할수가 없다. 기존의 경선방식이란게 결국 돈과 조직인데 상대들이 현역 시장에다 현역 지역 국회의원을 상대 하기에는 돈도 조직도 없는 윤장현이 해볼 도리가 있겠는가?

그렇게 되면 새정치 하겠다고 합당한 사람들이나 새판을 갈구하던 지역민들에게는 도로당이 될것이 뻔하고 가뜩이나 눈총을 받고 있던 구당파들이 그 역풍을 맞을까 전전긍긍 하는 판에 지역구 국회의원 절대다수가 윤장현을 지지하는 성명을 내게 되였고 당 지도부에서도 골육지책으로 광주를 전략구로 선정해서 전략공천을 하게 된 모양인데.....

시민들의 주권을 뺏어간게 새정치냐?
그럼 당비내주고 동원된 시민만 시민이냐?
시민들의 주권은 본선 투표장에서 나온다. 후보경선에서 나오는게 아니라....

안철수가 광주를 가지고 논다고? 내가 보기에는 안철수는 광주에 큰 빚이 있다. 그리고 윤장현을 정치판에 끌어낸것도 그다. 그는 이번 결정에 들어 누워 떼를 써서라도 광주에 빚을 갚고 싶었을 것이다. 물론 내 생각이지만...그게 새정치고 아니고 이전에 인간적인 도리가 있는 친구라면.....

강운태 이용섭은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나와 그리고 막판에 단일화 해서 어떻게 하던 윤장현을 낙선 시킴으로서 그들의 수모를 만회하려 할것이다.

그 굴절의 한국 근대사에서 오랜동안 고위관료 생활이 뼈에 박힌 그들 입장에서 보면 마치 자기들 영역인양 생각하는 판에서 시민운동이나 하던 친구에게 수모를 당한것을 생각하면 잠이 안올 지경이겠지만 딴것은 몰라도 그들 둘은 제발 광주정신 운운하지 않았으면 한다. 그건 정말 못 보아 주겠다.

본선에서 그들과 함 붙어 보았으면 좋겠다.
그때 광주시민의 참뜻을 알게 될테니까.

?
  • profile
    title: hart메리골드 2014.05.15 00:30
    전 안대표님의 안목을 믿습니다 ! ^^더불어 그의 사람인 윤장현 후보님도 믿습니다 ! 참 이곳은 안산인데 전략공천 지역이고 미약하지만 한 표 보태려합니다! ^^
  • ?
    퇴직교사 2014.05.15 16:49
    광주의 정신은 시대의 정신이었지 개인의 권력추구를 위한 정신이 아니기에 이번 선거에서 프랑스 시민 대혁명 같은
    광주 시민들의 혁명을 진정으로 보여주어야 하기에 윤장현 같은 시민대표를 지지함은 당연하고 우리 안사모의 가치와도 맞는 것이니
    이번에야 말로 시민의 힘을 보여주어야한다!!!!!!
  • profile
    복지세상 2014.05.15 20:40
    전두환정권에서 강운태는 고급공무원, 이용섭은 청와대 근무했군요! 두분이, 광주정신 운운할 자격이 있을까요?

    새정치민주연합 윤장현 광주시장 후보는 5·18 구속부상자회가 1980년 5·18 당시 행적을 밝히라고 한 공개 질의에 대해 15일 "조선대 병원 응급실에서 눈을 다친 시민 부상자들을 치료했다"고 말했다.



    안과 의사인 윤 후보는 "80년 당시 안과 레지던트 1년차로 일주일에 1번 정도 집에 들어가는 생활을 했다"며 "계엄군 장교도 1명 치료했는데, 약간 술 냄새가 났던 것으로 기억한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훗날 병원 기록이 중요할 것 같아 기독교병원 의사 전홍준씨와 함께 전남대 병원, 기독병원에서 치료받았던 환자 기록을 확보하려고 돌아다녔으며, 선교사를 통해 (5·18 진상을)외부에 전하기 위해 노력했었다"고 말했다.



    윤 후보 측은 "강운태 후보는 당시 공무원 신분으로 광주에 특파돼 무슨 명령을 받고 무엇을 조사했는지, 이용섭 후보는 전두환 군사독재정권 당시 청와대에 복무하면서 무슨 명령을 받고 어떤 일을 했는지 밝혀달라"고 5·18 구속부상자회에 요청했다.



    shchon@yna.co.kr
  • ?
    즐거운일 2014.05.16 18:37
    기득권에 안주해 있는 저들을, 이번 선거에서는 반드시 심판이 되었으면...
  • profile
    미카엘라 2014.05.23 18:11
    세월호 참사로 가슴 아프지만, 지방선거에서 안대표님에게 힘이 좀 실릴 수 있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19581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15036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5592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5648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6162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17529   화이부동
10492 안철수의 새정치 죽엇는가? 7 2 4613 2014.05.23(by 미카엘라) 파랑새야
10491 안철수 대표님 힘내십시요. 무한 응원합니다 5 15 8282 2014.05.25(by 사랑서리) 철수대통령
10490 [호소문] 안철수 지지자가 광주시민에게.. 3 16 8942 2014.07.06(by hightone) 잘좀하자
10489 `석고대죄`의 사전적 의미 2 0 6784 2014.05.23(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488 안철수의원님 새정치계 전멸입니다. 이결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9 3 5894 2014.05.23(by 미카엘라) dydtppm
» 윤장현에 대한 글2(펌) 5 7 5450 2014.05.23(by 미카엘라) 현우짱
10486 윤장현에 대한 글1 (펌) 1 3 4775 2014.05.15(by 메리골드) 현우짱
10485 안철수에게 실망합니다. 5 9 5023 2014.05.20(by 플로이드) 뉴트럴
10484 수렴청정 김기춘을 정조준한 이상돈 교수. 5 3 4537 2014.05.23(by 즐거운일) 깍꿀로
10483 새정치가 쉽게 싹을 튀우지 못하는 이유?? 1 4 3777 2014.05.15(by 메리골드) 부싯돌
10482 새정치는? Reform이다. 1 0 3675 2014.05.14(by 꽃밭에서) 이이장군
10481 안님도 새정치에 벗어나면.... 0 3867   이이장군
10480 광주대첩 9 7 4022 2014.05.14(by 현우짱) 고민
10479 안철수 대표 쫄지말고 힘내시라! 4 17 8683 2014.05.28(by 헐) 잘좀하자
10478 '처절한 자기 반성부터 하겠다'는 말씀에 박수를 보냅니다. 7 4476   사랑의새마음
10477 아이들을 살려내라! 15 7 4891 2014.05.13(by 이이장군) title: 태극기미개인
10476 서민경제 따로 없다 `국민경제`라고 표현하자 1 2807   다산제자
10475 살인방조죄로 본 대통령의 헌법상 책임. 2 1 7150 2014.05.11(by 구월) 이이장군
10474 언딘(선박인양업체 명칭) 참 나쁜 심보다 1 4295   다산제자
10473 조삼모사 새정치 1 1 3407 2014.05.11(by 감송感松) 러브찰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