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철수 대표는 민주당과 5대 5의 비율로 약속하고 합당을 하였습니다.

그러나 현재의 상황을 들여다보면 최고위원회와 일부 시도당 위원장 공동대표 정도에 불과 한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기초단체는 물론이거니와  광역단체장후보에서도 16대 1에 불과했지요.

전혀 배려를 받지 못하고 조직의 힘에 밀려 5대5는 우스운 꼴이 되고 말았음에도

이른바 다수의 친노계파 등  여러의원들로부터  공격을 받았습니다.

 

최고위원회의 합의 결정으로 공천된 윤장현 후보의 전략공천을 '자기사람 심기'라고 논리에 맞지 않는 주장을 하거나,

당초 합의 당시의 약속인 '기초단체선거 무공천'을 어기라고 신경민 등의 의원들의 시위농성 등과

서울시당 공천위윈회의 엄격한 심사로 결정 된  것이 자기지역구 시의원의 후보탈락으로 이어지자,

극악스런 태도로 퇴진에 앞장서겠다는 등등으로  안철수 대표를 공격하였습니다.

 

기사 관련 사진

 

그 중 대표적인 의원  중 하나가  정청래 의원입니다

정청래의원은 2016선거에서 공천되더라도 낙선된다고 주장합니다.

 

이유는 이렇습니다.

2004년 총선은 탄핵 역풍 열풍으로 수도권은 물론 영남을 제외한 전지역에서 압승내지 승리하여

헌정사 최초로 새정치연합(열린우리당)이 집권당으로서 과반 의석을 차지한 선거입니다.

당시 대승한 서울지역선거에서 종로구 열린우리당후보가 낙선하였는데 그는 김홍신(인간시장소설가)의원 이었습니다.

 

그 전에 한나라당에서 독수리 오형제 5명의 의원이 당적을 바꿔 열린우리당으로 입당하게 됩니다.

(꼬마민주당시절 노무현대통령과 같이하다가 여야로 갈린 의원 위주) 김홍신 이부영 등의 의원이 그랬었는데,

 

그들은 한나라당 시절에 김대중 전 대통령에 대한 발언이 상식 수위를 넘어섰었습니다.

김홍신은 DJ가 대통령이 되면 나라가 망한다. 사회가 불안해지고 혼란스럽게 된다.

그는 거짓말을 많이 해서 공업용 미싱으로 입을 채워야 한다 등.

이부영은 제정구의원이 암에걸려서 투병하다가 죽자,  제정구의원은 DJ암에 걸려서 죽었다는 등의 발언을 하였습니다.

(이부영 전의장은 그 후 김대중의 원조동교동계와 화해하고

현재는 국민동행33인을 권노갑, 김옥두,남궁진, 이훈평.이철 등과 이끌고 있음)

 

그 후 열린우리당에 온 이들 중에서 이 두 분만 낙선하였고 특히 김홍신의원은

당시 한나라당 박진의원에게 600표도 안되는 차이로 낙선하였습니다.

반면 다른 후보들은 야권이 열린우리당, 잔류민주당, 민주노동당 등 분열되어서 출마했음에도

큰 표차로 대승하였지요..

 

이를 두고 후일 정가에서는 분석을 내놨는데,

"극단적인 발언으로 김대중을 공격해서 한이 맺힌 열성지지자들이 열린우리당을 찍지 않고

잔류 민주당(한나라당과 같이 탄핵하였음)을 찍거나 기권하는 표가 많아서 낙선되었다." 라는 것이 중론이었습니다.

 

정청래는 아이러니하게도 바로 그 2004 총선에서 정동영계로 정치에 입문하게 됩니다.

그러나 정동영의 지지율과 세가 기울자 2012년에는 대선출마를 적극 만류하고,

친노계파에 발을 들여서 이른바 양다리를 걸치고 있으나 이 또한 결국은 2016년 총선에서

공천을 받기 위한 것과 정치적 목적을 위해서 정동영계를 배신하고 친노계파로 들어가려는 수순이라고 봅니다.

따라서 현재 무늬만 정동영계이고 사실상 친노계인

 

정청래의원이 지금 안철수 지지자들의 마음을 김홍신 전의원처럼 상처를 내고 있기 때문입니다.

 

먼저 친노친문극렬지지자(이른바 안까세력들)들은 반드시 새겨, 반면교사로 삼아야 할 것이며,

안철수 지지자인 분들도 혹여 이런 일이 없도록 지나치게 친노친문을 배척하지 말아야 하고

지나치게 안철수만 찬양하는 것을 삼가야 함을 새겨야 할 것 입니다.

 

들풀

?
  • ?
    (무소유한영혼)들풀 2014.06.25 13:08
    2주전에 쓴 글임을 감안하여 주십시오^^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6.25 18:00
    민평련으로 분류되는 천안 을 박완주도 인심을 마구 잃고 있습니다.
    이번 지선에서 박완주때문에 새정연을 안 찍겠다는 사람도 아주 많았거든요!
  • ?
    땅콩샌드 2014.06.25 22:01
    문창극사퇴이후로 새누리지지자들이 뿔이 단단히 났습니다.
    새누리를 버리고 새로운 보수정당을 만들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칠삼재보선 보이콧을 선언하는 지지자들도 보입니다.
    새누리는 앞으로 보수라는 말을 입밖에도 꺼내지 말라는 지지자도 보입니다.
    부끄러워서 야당욕도 못하겠다는 지지자들도 보입니다.
    더는 못참겠다.지지를 접겠다 하는 지지자들도 보입니다.
    새누리당은 이제 민주당의 쫄다구다.신당이 필요하다는 지지자도 보입니다.
    박근혜대통령에도 뿔이 단단히 난 지지자도 보입니다.
    새누리당은 이제 돌파구를 찾아야 할 듯 합니다.

    이 상황에서 새정치연합이 해야 할 일이 무엇인지 여기서 해답을 찾아야 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6093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29134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26035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26955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35730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29421   마니니
10558 안님 인사는 전멸입니다. 6 0 3594 2014.07.09(by 삼무) 안심은
10557 3월 6일-6월 30일까지 자격정지 당하고. 4 1 3417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이방인
10556 우리의 안철수 대표님!~~~ 6 5 3248 2017.07.03(by 퇴직교사) hightone
10555 안철수식 새 정치에 박수를... 1 7 3659 2014.07.07(by 1112)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0554 동작을 기동민후보 화이팅^^ 9 3 3690 2014.07.07(by 121) 땅콩샌드
10553 차기대선후보 여론조사투표에 꼬옥 참여해 주세요(꾸벅) 5 5 4444 2014.07.06(by 메리골드) (무소유한영혼)들풀
10552 오늘 동작 전략공천 반대.다 친노계 호남계 3 2 2475 2014.07.02(by 한그루) 안심은
10551 보권선거를 다시함 기대해 봅니다^^ 0 2807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0550 안되는게 아닙니다. 시간이 조금 필요한것 뿐입니다. 3 6 2519 2014.07.01(by 사랑서리) 안철수대통령만들기
10549 인간 안철수와 새정치 그리고 애정어린 염려 9 7 3796 2014.07.02(by hightone) (무소유한영혼)들풀
10548 회원탈퇴 방법?? 1 0 4070 2014.06.26(by 관리자2) 보통여자
» 정청래의원은 2016선거에서 공천되더라도 낙선된다고 봅니다. 3 4 5431 2014.06.25(by 땅콩샌드) (무소유한영혼)들풀
10546 안철수대표의 ‘우생마사’ 10 11 10896 2014.07.05(by hightone) (무소유한영혼)들풀
10545 당신의 선택은? 3 1 3188 2014.06.22(by 열두손가락) 즐거운일
10544 뺄셈의정치를 하려는 세력들에게 4 5 2909 2014.06.19(by 즐거운일) 즐거운일
10543 붉은악마와 함께하는 전국 지역별 거리 응원 안내 4 0 5823 2014.07.03(by 한그루) title: 햇님관리자
10542 새누리 이완구원내대표님 넘 웃기신다. 6 3 4031 2014.06.18(by 한그루) 땅콩샌드
10541 일본은 4년뒤 투표연령 18세로 조정.새누리의 반응은? 1 2 3939 2014.06.14(by 땅콩샌드) 땅콩샌드
10540 안사모는 모든 면에서 달라야 5 9 4203 2014.06.15(by 교양있는부자) 사랑의새마음
10539 언론 노조 성명서 전문 4 3 3062 2014.06.22(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