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젯밤 냉수마찰하러 나서는데 자정을 39분쯤 남겨뒀을 무렵...

후둑후둑 하더니 양동이로 퍼붓듯 20여 분 정도 메마른 대지와 나의 가슴을 후련하게 해준다.

그렇게 밤새 오락가락 하더니...아침에 나서끼까지 비가 적당히 와준다.

가뭄끝에 홍수를 내려주시려나?걱정하며 ,잔뜩 흐린 하늘을 쩍쩍 쪼개는 벼락과 우르릉쾅쾅 천둥이 불꽃놀이인듯 ,음악회인듯 즐겁다.

쪼개진 하늘 틈으로 친일 매국노나 못된 슈퍼갑들 좀 빨아들여줬으면...

천둥소리로 몹쓸 인간들만 골라서  고막을 다 찢어버려줬으면...하는 생각도 했다.

말이 안 통하고 ,상식이나 원리원칙이 통하지 않다보니 이런 생각까지 하게 되는 무기력한 미개인...


에라,못하는 건 그만두고 잘하는 거나 하자며 우비를 단단히 챙겨입고,더러운 쓰레기나 줍고,개똥이나 치우면서 온몸으로 비님을 느낀다.

수위가 눈에 띄게 낮아졌던 천호지의 수위도 밤새 흙탕물로 원상복귀됐다.

스티로폼 등의 쓰레기들도 군데군데 떠다니긴 했지만,발가벗고 뛰어들어 건져내고 싶은 생각도 들었지만,

피부병이라도 걸려서 죽으면 안 되니 참자참자 하면서 참느라 진땀 좀 뺐다!^*^


비가 오니 우산쓰고 산책하는 사람들이 가뭄에 콩나듯 있을 뿐,체육공원은 터엉 비어있다.

오늘은 나만의 왕국이다.

룰루랄라 우비를 입고 평소와 다름없이 한시간 가까이 운동하고 발바닥 지압하고...

토끼뜀으로 마무리 하기 직전의 물구나무 서기 기구에 거꾸로 매달린다.

발끝서부터 머리 위로 깍지낀 손까지 주욱죽 스트레칭을 원없이 해주고 나면 이젠 온 몸의 힘을 쏘옥 빼버린다.

기구에 걸린 발끝의 약간의 힘을 제외하곤 온몸의 힘을 쪼옥 빼버리면 편안해지면서 ,배가 쏘옥 들어가고 배안의 근육이 팽팽해지는 느낌이 온다.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자세가 아닐까 감히 생각해볼 정도로 진짜 편안하다.

하루종일이라도 이렇게 있으라면 있겠고,그럴 수만 있으면 정말 행복할 것도 같다.

그러다 빗물이 얼굴에 노크 하듯  톡토톡 치는 소리에 감았던 눈을 번쩍 떴는데,흐릿한 하늘이 보인다.

그런데 갑자기 나한테 뭐라고 말을 해주고 싶어진다.


"미개인아!상욱아!힘들지?하지만 재미있잖아?"...하는데 갑자기 울컥 하면서 눈물이 나기 시작한다.

코에 물이 들어간듯 코까지 퀭~한 느낌이 온다.

갑자기 40여 년 전에 돌아가신 어머니가 하늘 위에서 나를 굽어보고 계시는 것만 같으면서 더 쏟아진다.눈물인지 빗물인지 여튼 마구 쏟아진다.

흑흑 흐느끼면서...

"그래,상욱아 .지금처럼만 살아가자.장하다.대단한 상욱이야~넌 지금 누구보다 잘 살고 있는 거야....."

눈물샘이 마르고 닳도록 정말 원없이 울어버렸다.

"아직은 나래가 ,누리가 어려서 아버지를 안 찾고 있지만 언젠간 문턱이 닳도록 찾아와서 사랑한다고 말해줄 거야..." 엉엉엉~


눈물인지,빗물인지 모를 물로 범벅이 된 얼굴로 깡총깡총 토끼뜀을 뛰어서 개수대까지 가서 어푸어푸 후련하게 씻어내 버린다.

비가 와서 쉴 줄 알았던 아주머니들이 오시는 걸 보고 인사를 나눈 후 ,언제 울었냐는 듯 씩씩하게  차로 돌아와 감자로,물로 요기를 한다.

그렇게 울어버리니 이렇게 후련할 수가...

비가 와서인지 가게앞마다 박스들이 잔뜩 있는데,요즘 자전거론 많이 실을 수가 없다.아까워라~^*^

꽉꽉 동여매서 실을 수 있을 만큼 실은 후 느긋하게 달려서 ,갑선 아저씨도 비가 와서 안 가져간 어제의 파지더미에 얹어주곤 ...

나의 멋진 성에 돌아와 씻고 오늘이 복날이래서 평소보다 많은 과일로 아침 식사를 한다.

끝물 자두,바나나,복숭아,토마토,그리고 견과류...


슬금슬금 비도 물러가고 하늘은 화창한 가을 하늘인 듯 높고 푸르게 빛나준다.

나의 미래처럼...^*^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5 49 103977 2017.07.03(by 비회원(guest))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new 4 532   화이부동
오름 바른 정당 탈당 사태를 보면서 무엇보다 호남 중진들의 거시적 담대함과 포용력이 절실한 시기... 3 470   크리스
오름 드디어. 안의. 시그널이 왔다! 좌고 우면 말라! 1 2 732 2017.11.08(by 화이부동) 퇴직교사
오름 청원서 내용이네요! 2 758   퇴직교사
오름 안사모 가족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 2 1618 2017.11.02(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0598 세월호참사를 교통사고에 비유한망언 3 1 2365 2014.07.27(by 즐거운일) 즐거운일
10597 결국 저의 말대로 되었네요...기동민 후보 사퇴 1 1 2254 2017.07.03(by 글쎄요) 미공무역
10596 기동민 사퇴,전혀 대승적인 차원으로 보이진 않습니다 5 2 2428 2017.07.03(by 비비안리) 안심은
10595 좋흔남...오늘은 맞아 죽을 뻔 했다!ㅠㅠ 0 2983   title: 태극기미개인
10594 안철수 대표의 서울 동작을 선거지원 현장에서.당내 내부총질과 이중 잣대부터 버려야 ..by 이지혁 컬럼 5 4 3092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안심은
10593 청년네트워크에서 대학생 기자단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file 0 5861   jinny
10592 기동민 .. 노회찬 술수에 걸려 들었네요... 2 3 6340 2017.07.03(by 다산제자) 미공무역
10591 좋흔남...비가 온다기에 조금 서둘렀더니 한가하구먼?! 0 2330   title: 태극기미개인
10590 기동민 후보.. 동작을 단일화 관련.. 3 10 8433 2017.07.03(by 나라) 잘좀하자
10589 하위직 공무원도 국회의원들보다 재산등록이 엄격하게 적용된다 3 2 2783 2014.07.24(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588 '군인도 사람이다' 강연회에 참여해주세요! file 0 2356   jinny
10587 좋흔남...공원은 쓰레기장이 아닌데... 2 1 2213 2014.07.22(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586 좋흔남...아침부터 피를 보고 말았다.ㅠㅠ 1 2481   title: 태극기미개인
10585 <충격>후지TV에 방영된 한미FTA 동영상. 1 2 3898 2014.07.19(by 교양있는부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584 정부의 DTI, LTV 규제완화정책은 730재보선 표를 의식한 "선심성 정책"이다 1 1 2057 2014.07.19(by 교양있는부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583 안대표님께 응원하러 가세요.^^ 1 2537   양피지
» 우비 입고 청소하고 운동하다 펑펑 울어버린 날. 0 2850   title: 태극기미개인
10581 좋흔남...아름답고 따스한 모자를 만나다...모자가 아니라 부부였다.ㅠㅠ 0 2676   title: 태극기미개인
10580 지금은 뭉쳐야 할때입니다 4 3 2285 2014.07.27(by 즐거운일) 즐거운일
10579 단국대 치대병원은 멋대로 특진료를 부과한다? 4 1 5468 2014.07.19(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632 Next
/ 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