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의원님은 안철수 현상을 사유화하지 않고 어떻게든 자신을 희생해서 국민들께 답을 드리고자 했다고 봅니다.

그래서 지지층 붕괴를 감수하면서 까지 민주당과 합당을 하신 것이고요. 그리고 지금까지 나름으로 최선을 다했다고 봅니다.

그러나 다들 아시는 바와 같이 대한민국 정치판, 특히 야권 정치지형은 그리 녹록치 않습니다.

현재 야권 진영은 친노세력이 완전히 장악한 상태입니다. 친노세력은 민주당에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유시민, 천호선등 정의당에도 있고( 이번에 주제파악 못한 노회찬이 언론플레이로 100% 당선 가능했던 기동민 사퇴시키고 나경원에게 동작을 헌납했죠?) 재야 운동권세력도 범친노세력이라고 봐야 합니다. 그뿐인가요? 진보언론(한,경,오),  팩트tv, 뉴스타파, 국민tv, 나꼼수, 기타 개인 팝케스트 등등.. 정말 최강 전투력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친노세력은 야당 내에서는 아주 강하지만 정작 새누리당과의 싸움에선 최악입니다.

복잡하게 생각할 것도 없이 간단하게 말해보겠습니다,

지난 대선에서 문재인이 박근혜한테 패했고, 이번에는 박근혜 남자 이정현한테 또 패했습니다. 그것도 민주화 성지 전남에서요 ㅎㅎ

아마 다음 총선에서 문재인도 손수조한테 패할 것입니다. ㅎㅎ

이렇듯 친노세력들은 일반 사람들이 도저히 상상조차 못 할 일들을 너무 쉽게 해냅니다. 그런데도 친노들은 절대 반성 안 합니다. 끝까지 남의 탓만 하죠. 이번에도 보셨죠? 지들이 공천파동 부각시키고 뉴스타파 동원해서 깽판 다 쳐놓고 재보선 패배는 안철수 탓..ㅎㅎ 

그래서 제가 안의원님은 호남을 비호세력으로 삼아 안철수 현상을 실현해야 한다고 주장한 것입니다.

재보선에서 호남세력의 상징인 천정배 전의원에게 공천을 줘야 한다고 주장한 것도 같은 맥락입니다. 물론 천정배 의원이 안의원님과 경쟁자가 될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모든 문제를 이기적으로만 보면 정작 중요한 큰 싸움에서 이길수가 없습니다.

이제 안의원님은 정치판에 들어온 이상 가기 싫어도 가야 하는 길이 있고, 함께하기 싫어도 함께해야 할 정치세력이 있습니다.

그들의 마음을 얻지 못한다면 안철수 현상은 실현되지 못한다고 봐야 합니다.

그래서 저는 안의원님이 친노 반대편에 있는 모든 세력, 즉 비노, 반노, 비주류세력까지 규합하여 그들과 힘을 합쳐 친노 패권주의를 격파시켜주셨으면 합니다.

사실 안의원님이 민주당과 합당한 큰 이유 중 하나는 박원순 시장 재선이었을 것입니다. 비록 안의원님이 많은 내상을 입긴 했지만 그래도

박원순 시장 재선됐고, 광주에 윤장현 시장 당선됐고, 지금 안의원님과 동병상련의 심정일 권은희 당선자도 배출해 냈습니다.

그동안 새정치연합이 실책을 범해도 대충 넘어갈수 있었던 것은 안의원님이 당 대표를 맡고 계셨기 때문이었는데, 방패막이 역할을 해줬던 안의원님이 당대표에서 내려와서 이제 여론도 많이 달라질테고 지지율 폭락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친노세력과 일부 야권 지지자들이 잘못 알고 있는것은, 국민이 안의원님을 정치판에 불러 낼때는 안의원님이 기존 정치인보다 특출난 정치력이 있다거나 권모술수가 능한 정치 9단이라서 불러낸 것이 아니었습니다. 국민눈엔 안의원님은 돈도 많고 명예도 있는 사람이고, 그래서 부정부패 없을 듯 보이고, 진짜로 국민 편에 서서 봉사하고,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 할 사람으로 보였다고 합니다. 안의원님은 이런 국민의 기대에 부응해서 실제로 기부 재단을 만들어 사회환원을 실천하셨고, 지금 그 재단은 현재 전문가에게 맡겨 독립적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이처럼 안의원님은 말이 아니라 실천을 하신 분입니다. 솔직히 그동안 대한민국 정치인 중에 안의원님큼 사회에 환원한 사람이 있었나요? 그런데도 기득권 세력들은 이런 안의원님 선의에 대해 감사해 하고 기부에 동참할 생각은 안 하고 그저 시기하고 질투하며 자기들 밥그릇 빼앗기지나 않을까 노심초사는 형국입니다. 

이제 안의원님은 평당원으로 돌아오셨습니다. 그동안 지친 몸과 마음을 추스르고 지지자들과 소통의 시간도 갖으실 것으로 보입니다.

돌이켜 보면,

안철수 대선후보, 국회의원, 당 대표, 광주 폭력 계란세레, 당 대표실 점거농성, 세월호 집회참가까지... 그 짧은 시간 동안에 엄청난 스펙을 쌓으셨습니다. 이제 그 누구도 안의원님보고 경험 부족, 이딴 소리 절대 못 할 것입니다  ㅎㅎ

이곳 안사모는 안철수 지지사이트를 대표하는 곳입니다. 안사모가 앞으로도 친노패거리들에게 시달리고 그 지지자들에게 상처 입은 안지지자들이 모여서 편히 쉴수 있는 휴식처가 되어 안의원님에게도 힘이 되어주는 그런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안의원님께서 당대표 내려오셨다고 해서 안철수 현상이 사라진다거나 안의원님이 흔들리지 않습니다. 

오히려 안의원님의 가치를 늦게나마 알아보고 다시 안철수를 외칠 시기가 곧 올 것입니다.

그때까지 우리는 안철수 지지층을 더욱 단단히 결집하고 국민께 대안세력으로서의 희망을 가질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입니다.  

지금껏 아무 보상도 없이 안사모 사이트를 운영해오신 양운 대표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럴때일수록 기죽지말고 힘내자고요!

안지지자님 파이팅!  안사모 파이팅!

~~~~~~~~~~~~~~~~~~~~~~~~~~~~~~~~~~~~~~~~~~~~~~~

진정한 비교의 대상은 외부에 있는 것이 아니라 〈어제의 나〉와 〈오늘의 나〉 사이에 있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칭찬이든 비난이든 다른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느냐 보다는, 내 스스로가 값지다고 생각하는 일에 최선을 다하면 그것으로 의미가
있는 것이지, 칭찬과 비난을 특별히 의식할 필요는 없을 것이다.  - 안철수의《영혼이 있는 승부》중에서 -
안의원님 파이팅!
?
  • profile
    미카엘라Best 2014.08.02 10:41
    매우 옳고 훌륭한 말씀입니다!!
    회원 여러분 실망하지 마시고 다시 힘을 내서 응원하도록 합시다!!
  • ?
    destiny1004Best 2014.08.02 10:49
    좋은글 잘읽고갑니다^^~힘이나네요~~다들힘내세요! 안님 파이팅!!
  • ?
    心雨Best 2014.08.02 19:52
    안의원님은 악의적인 언론의 외곡보도와 새누리당의
    흠집내기에 방패막이만 하다 희생되어서 더욱이
    안타깝습니다. 이번을 거울삼아서 재충전의 시간도
    가지면서 다시 준비 하셨으면 합니다.
  • profile
    미카엘라 2014.08.02 10:41
    매우 옳고 훌륭한 말씀입니다!!
    회원 여러분 실망하지 마시고 다시 힘을 내서 응원하도록 합시다!!
  • ?
    destiny1004 2014.08.02 10:49
    좋은글 잘읽고갑니다^^~힘이나네요~~다들힘내세요! 안님 파이팅!!
  • ?
    心雨 2014.08.02 19:52
    안의원님은 악의적인 언론의 외곡보도와 새누리당의
    흠집내기에 방패막이만 하다 희생되어서 더욱이
    안타깝습니다. 이번을 거울삼아서 재충전의 시간도
    가지면서 다시 준비 하셨으면 합니다.
  • ?
    title: 가자나루터 2014.08.10 08:59
    언론에서 논객들이 안철수에게 재개불능 혹은 사퇴 혹은 실패 그런 온갖 부정적인 단어들 뒤집어씌우는데 정말 듣기 싫지만 사실이 아니기 때문에 정신 차릴 필요있지요, 개인적으론 전혀 실패같지도 않고 뭐 선거졌다고 나라가 망합니까 ? 국민 선택인데... ㅎㅎㅎ 안의원님이 이런 과정없이 정치한다고 말할 수 없을 듯.. 다 잘되는 길이라고 봅니다.
  • ?
    사랑서리 2014.08.13 12:30
    새정치를 시작도 하기전에 헌정치에 멍든 안철수 의원님께 우리 모두 힘찬 박수를 보내야 할 때입니다.
    그들은 이제서야 알고 있습니다. 안님에게 크나큰 상처를 안겨줌으로써 그들은 오랜 기간동안 후회의 눈물을 흘릴 수
    밖에 없다는 것을요. 왠지 오랫동안 새누리당 전성시대가 올 것 같은 예감이 드네요~
    그들은 요란한 소리를 내며 앞뒤 가리지 않고 안님을 쳐 냈지만 저희들은 조용히 그들에게 눈물을 흘리게
    만들 것입니다.
  • profile
    기천인 2014.08.26 02:15
    안철수 의원님 힘내세요!!
  • ?
    마음 2014.08.29 20:23
    지지율 떨어졌다고 포털사이트 특히 daum에 자주 등장다던데, 전 신경 별로 안쓰이네요. 안철수님이 합당 결정하셨을 때에 안의원님도 경우의 수를 예상하셨을 겁니다. 결국은 안철수님밖에 답이 없다는 걸 시간이 조금 더 지나면 정치판도 여론도 알게 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678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6798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6267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6793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3466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9248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0636 친노. 486 세력의 자충수 - 이지혁 칼럼 1 2691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5 “세월호 사고를 키워 다른 중요한 이슈 은폐 시도” 3 2 3291 2014.08.04(by 다산제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4 "안철수·김한길 체제에서 시작한 중도 진보 이념을 폐기하면 총·대선은 실패한다" - 어떻게 착근할지 고민 중" 0 4168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3 [성한재 칼럼] 7·30 재보선을 마치며… 0 2782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2 야당, 비상대책 세우지 말라 - “야당에는 악마가 산다 0 2980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1 좋흔남...나는 개간이었다.하지만... 2 2 3076 2014.08.03(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30 박영선 원내대표님에게 부탁드립니다. 2 1 3457 2017.07.03(by 즐거운일) 즐거운일
10629 당신이 희망입니다 1 4 2069 2014.08.03(by 즐거운일) 지나가는아낙
10628 새대가리 구민주당 1 3 3084 2017.07.03(by 즐거운일) 작곡가양반
10627 착각하고 있는 구민주당 486 운동권과 친노친문 사람들에게.... 2 2 4806 2014.08.03(by 양피지) 미공무역
» 안철수 지지자님 기죽지 마세요. 안의원님 건재합니다! 7 15 9483 2017.07.03(by 마음) 잘좀하자
10625 MLBPARK(퍼온글) / 안철수가 여의도에서 왕따당하는 이유 11 5 9302 2014.08.02(by 교양있는부자) 양피지
10624 모든것이 바귀어야 하는 상황입니다..ㅡㅡ 1 2 2462 2014.08.02(by 교양있는부자)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0623 모처럼...................과거 안철수님에 미래에 대해 많은 글을 올렸지만.......그렇게 되고나니 1 3 3185 2014.08.02(by 새정치갈망) 검은개도사
10622 운명처럼, 아니면 숙명처럼 1 2213   destiny1004
10621 좋흔남...들키지만 않으면 무슨 짓을 해도 되는 걸까? 1 3357   title: 태극기미개인
10620 좋흔남...47,000원짜리 고장난 핸드카 하나를 주워왔다! 0 4284   title: 태극기미개인
10619 좋흔남...미개인의 무박1일 여름 휴가기 0 2224   title: 태극기미개인
10618 친노. 486 세력의 자충수,당내 구태 패악질, 도로 민주당으로의 회귀 by 이지혁컬럼 4 6 4158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안심은
10617 홈피 새단장 축하합니다 - `새술은 새부대에` 2 5 3126 2017.07.03(by 다산제자) 다산제자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