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당의 화합을 망치는 정청래의원의 트윗글에대해

새정치민주연합의 원내대표로서 강력한 경고와 주의조치를 부탁드립니다.

단, 공개적인 의원총회에서 해주셔야합니다.

트윗일부내용  "합당이라는 긴박한 상황을 고려해 당을 이지경으로 망가트린 사람에대한

처벌까지는 주장하지 않겠다. 그러나 그 얼룩은 말끔하게 청소하고 지나가야 한다" 며

안철수의원의 얼룩삭제를 주장했습니다.

이러한 트윗글에대해 현재 당의 원내대표이고 비상대책위원장이신 박영선의원님의 생각이

정청래의원과 같다면 제글을 무시하시고, 그렇지않다면 당의 화합을 위해 일벌백계 차원에서

강력한 경고와 주의조치를 해주실것을 다시한번 거듭 부탁드립니다.

 

당의혁신을 위한다며 양의탈을 쓴 일부 의원님들의 가증스런 계파정치 놀음에

더이상은 속을 국민들이 많지 않다는것을 아셨으면 합니다.

아직까지는 그곳에 안의원님이 계시기에 제 나름대로의 당에대한 애정표현이라 생각하시고

심사숙고 해주십시요.

 

무거운 책임과 당이 청산해야할 숙제를 안고계신 박영선 원내대표님에게 행운이 깃드시기를 빕니다.  

 

 

?
  • ?
    다산제자Best 2014.08.02 23:08
    정청래의원은 처음부터 안님을 못마땅하게 생각했던 사람이고 형편없는 사람입니다. 당중진들은 내년 정기 정당대회까지 이 상태로 당을 끌고간답니다. 저들은 18개월 후의 총선만 생각할테지요. 박영선원내총무는 앵커출신입니다. 얼굴이 죽을 상으로 비쳐지더군요
    `절 떠나니 중떠난다`고 안님이 마음을 추스리고 새출발하는 것이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것입니다. `위기는 기회`라고 우선 국회정론관에서 대국민사과(지난 7.30보궐선거에서 새정치에 부합하는 정치를 보여주지 못해 국민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하다는 메세지)를 한 후 8월한달간 휴양과 투어를 하신 후 당차게 나가면 진행상황에 따라 지지도가 서서히 회복되리라 기대합니다.
  • ?
    다산제자 2014.08.02 23:08
    정청래의원은 처음부터 안님을 못마땅하게 생각했던 사람이고 형편없는 사람입니다. 당중진들은 내년 정기 정당대회까지 이 상태로 당을 끌고간답니다. 저들은 18개월 후의 총선만 생각할테지요. 박영선원내총무는 앵커출신입니다. 얼굴이 죽을 상으로 비쳐지더군요
    `절 떠나니 중떠난다`고 안님이 마음을 추스리고 새출발하는 것이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것입니다. `위기는 기회`라고 우선 국회정론관에서 대국민사과(지난 7.30보궐선거에서 새정치에 부합하는 정치를 보여주지 못해 국민들께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하다는 메세지)를 한 후 8월한달간 휴양과 투어를 하신 후 당차게 나가면 진행상황에 따라 지지도가 서서히 회복되리라 기대합니다.
  • ?
    즐거운일 2014.08.03 00:30
    저 글을쓴 주목적은
    진정성을 외면한 세력들에게 일종의 경고 차원을 강행하지 않으면 합당의 명분이 사라진다는것과
    미래의 당내분사태를 미연에 방지 했으면하는 순수한 마음에서 쓴 글입니다.
    사실상 합당의명분인 무공천을 철회시키려한 저들의 속셈이 드러난 시점에서부터 합당의 명분은
    이미 사라졌지만요. 그렇지만 약간의 아쉬움또한 있습니다. 대선공약이니 무조건 지켜져야한다 이전에
    미리 전국의 기초의원이나 단체장들에게 설문조사나 국민들을 통한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무공천을
    지지한다는 결과물을가지고 주장을 했었으면 어땠을까하는 점입니다.
    내년에나 전당대회를 열어서 당대표를 선출한다는것은 한마디로 지금의 정국현안을 이끌어 나갈
    자신이 없으니 그저 박 원내대표뒤에 숨어서 관망하고 훈수나 두려고 하는것같은데 참 비겁한 사람들이죠.
    난세에 영웅이 난다는 말이 있지만 이런 집안에 어찌 희망이 있다고 할까요. 한숨만 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6962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7002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6486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6912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3730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9394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0636 친노. 486 세력의 자충수 - 이지혁 칼럼 1 2699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5 “세월호 사고를 키워 다른 중요한 이슈 은폐 시도” 3 2 3296 2014.08.04(by 다산제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4 "안철수·김한길 체제에서 시작한 중도 진보 이념을 폐기하면 총·대선은 실패한다" - 어떻게 착근할지 고민 중" 0 4169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3 [성한재 칼럼] 7·30 재보선을 마치며… 0 2787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2 야당, 비상대책 세우지 말라 - “야당에는 악마가 산다 0 2988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1 좋흔남...나는 개간이었다.하지만... 2 2 3076 2014.08.03(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 박영선 원내대표님에게 부탁드립니다. 2 1 3460 2017.07.03(by 즐거운일) 즐거운일
10629 당신이 희망입니다 1 4 2075 2014.08.03(by 즐거운일) 지나가는아낙
10628 새대가리 구민주당 1 3 3084 2017.07.03(by 즐거운일) 작곡가양반
10627 착각하고 있는 구민주당 486 운동권과 친노친문 사람들에게.... 2 2 4811 2014.08.03(by 양피지) 미공무역
10626 안철수 지지자님 기죽지 마세요. 안의원님 건재합니다! 7 15 9483 2017.07.03(by 마음) 잘좀하자
10625 MLBPARK(퍼온글) / 안철수가 여의도에서 왕따당하는 이유 11 5 9315 2014.08.02(by 교양있는부자) 양피지
10624 모든것이 바귀어야 하는 상황입니다..ㅡㅡ 1 2 2462 2014.08.02(by 교양있는부자)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0623 모처럼...................과거 안철수님에 미래에 대해 많은 글을 올렸지만.......그렇게 되고나니 1 3 3186 2014.08.02(by 새정치갈망) 검은개도사
10622 운명처럼, 아니면 숙명처럼 1 2214   destiny1004
10621 좋흔남...들키지만 않으면 무슨 짓을 해도 되는 걸까? 1 3360   title: 태극기미개인
10620 좋흔남...47,000원짜리 고장난 핸드카 하나를 주워왔다! 0 4284   title: 태극기미개인
10619 좋흔남...미개인의 무박1일 여름 휴가기 0 2224   title: 태극기미개인
10618 친노. 486 세력의 자충수,당내 구태 패악질, 도로 민주당으로의 회귀 by 이지혁컬럼 4 6 4166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안심은
10617 홈피 새단장 축하합니다 - `새술은 새부대에` 2 5 3130 2017.07.03(by 다산제자) 다산제자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