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번 국도와 이 봉주를 기념하는 봉주로의 교차점에 사는 미개인이 오늘은 봉주로를 달려,천하의 몹쓸 단대 치대병원으로 간다

어제 오후엔 하루종일 비가 오더니 ,오늘 아침은 눈이 부시도록 작열하는 태양이 

자칫 쌀쌀하다 느낄 수 있는 아침 공기를 포근하게 덥혀준다.

거뭇거뭇한 구름들 사이로 활짝 웃는 태양이 떠올라 희망이나 듬뿍 가져가란 식으로 빛나 준다.

가슴이 벅차오르는 감흥을 10여 분, 원없이 누려주며 서서히 달려서 나의 하루 일과의 시작지인 단국대 치대 병원의 정문 앞으로 간다.

이제부턴 태풍의 영향인 약간 거센 바람이 고마워진다.미개인을 위한 날씨가 아닌가?^*^


공원 청소를 하고 ,휴가의 끝을 만끽하며 정리하는 사람들일까?

안면이 있는 사람들이 한두 명씩 보여서 인사도 나누고 덕담도 주고 받으며 상쾌한 아침을 만끽하고...

한 젊은 여자친구의 ,운동을 하면서 어쩔 줄 몰라하는 걸 보곤 자세히 내가 터득한 운동법을 알려주고,

또 다른 남자분이 처음 왔다며 어색해하는 걸 도와주고,

매일 나오셔서 팔굽혀펴기 정도만 하고 가시는 어르신께 발바닥 지압 효과를 알려드리며 시범도 보여드렸더니 좋아하신다.

자갈길을 꾹꾹 밟아가면서  박수를 치며 손바닥 마사지도 하는, 땀이 포옥 흘러주는 좋은 운동이다.


오늘은 일요일이라 병원을 드나드는 사람도 없어서 공용 주차장에 비치의자를 펼치고 호수의 전경도 흘끔흘끔 즐기며,.

유대인들의 세계단일 정부 수립을 위한 음모와 흉계의 진척 사항을 고발한 '마지막 신호'란 책도 보고...

내놓은 파지마다 간밤의 비로 푸욱 젖어있지만 까짓...남김없이 실어주고 오늘은 조금 좋아진 오토바이를 타고 드라이브를 즐긴다.

어제 고친 고객의 오토바이를 시운전하려 타고 나온 것이다.

잘 고쳐졌구먼!^*^적재함도 넉넉하게 만들어두셔서 파지도 아주 많이 실을 수 있었다.^*^


서류상 여름 휴가가 끝나는 날인데...

뭐라도 신나게 흐뭇하게 의미심장한 뭔가를 하고 싶은데...

그래야 보름 정도 남은 폭염과 싸워낼 수 있을텐데...

차량을 철수해 오면서 고민 좀 해봐야겠다!

좋흔남을 사랑해주시는 분들...모두모두 건강하시고 행복하셔요~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8.03 23:01
    역시...시위현장으로 가면서,돌아오면서 화물차의 적재함을 가득 채울 정도로 많은 파지를 수집했다.
    갑으로 착한 아저씨의 작업장에 갖다 드리고 오니...
    기분이 참으로 상쾌하고 뿌듯하구나!
    그래,미개인!수고했으니 오늘 아이스크림 한 통 사 먹어라!^*^
    좋은 건 아니지만 아이스크림을 한 통 사다가 텔레비전 뉴스를 보며 휴가 마무리를 시원하게 했다!
    더위야...오거라!한 판 붙어보자구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0009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new 2 406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2331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update 7 5424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4247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오름 안님과 함께 행복한 세상을 꿈꾸어 봅니다. 3 4479   title: 태극기유대위
10652 오랜만에 정치상황이 답답해서 한번 들어와보네요.. 2 0 3404 2014.08.05(by 비비안리) 2013화이팅
10651 금태섭 '안철수 정치'에 반성문 16 2 6170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안심은
10650 안철수, 결국 박원순과 안희정을 모델로 삼아야... 1 0 3751 2017.07.03(by 비회원(guest)) 히딩크사촌동생
10649 재미로 보는 통계수치(홈피개편후 열람자료) - - - 안사모 총출석일수로 본 안님 사랑지수 5 0 4176 2014.08.09(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648 좋흔남...좋흔남 본부장 미개인의 위기다! 4 0 3647 2014.08.05(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47 난세는 영웅을 기다린다 - - - 이순신은 파직을 당했어도 나라를 걱정했다 1 1 3817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다산제자
10646 힘내세요 1 4 3203 2017.07.03(by 비회원(guest)) 큰바위
10645 댓글작성 비회원 구분을 위한 닉네임! 작동 test... 3 0 3147 2017.07.03(by 다산제자) title: 햇님관리자
» 좋흔남...삼복더위임에도 불구하고 따스한 느낌이 좋았던 아침에... 1 0 3331 2014.08.03(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43 역사(대선 단일화 친노한테 당함.)는 반복 된다. 5 6 3702 2014.08.03(by 다산제자) 찬희
10642 도올김용옥교수 - 천안함 발언 0 3683   (무소유한영혼)들풀
10641 소회 1 1 3234 2017.07.03(by 다산제자) 지나가는아낙
10640 (특종) 7시간 직후의 박근혜..카메라에 찰칵!! ~헬쓱! 2 1 9644 2014.08.03(by (무소유한영혼)들풀)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9 새 정치는 다시 시작이다.| 1 5 3796 2014.08.03(by 교양있는부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8 안철수, 이달 중 ‘세월호특별법’ 국회 처리 등 의정 활동 복귀 전망 3 0 3981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7 안철수, 측근들에게 "다시 시작하자" 2 1 3816 2017.07.03(by 손오공)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6 친노. 486 세력의 자충수 - 이지혁 칼럼 1 2603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5 “세월호 사고를 키워 다른 중요한 이슈 은폐 시도” 3 2 3144 2014.08.04(by 다산제자)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4 "안철수·김한길 체제에서 시작한 중도 진보 이념을 폐기하면 총·대선은 실패한다" - 어떻게 착근할지 고민 중" 0 4068   (무소유한영혼)들풀
10633 [성한재 칼럼] 7·30 재보선을 마치며… 0 2662   (무소유한영혼)들풀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7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