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모처럼 공원을 청소하시는 아주머니들과 인사도 할겸 서둘러 단국대 치대 병원 정문으로 나갔다가,

현수막과 피켓을 꺼내려는데,그때까지 꿈쩍도 하지 않던 차가 스르르 뒤로뒤로 굴러간다.

서둘러 조수석 문을 열고 핸드 브레이크를 잡아당겼지만 ,이미 차는 저수지 속으로 굴러떨어진 후.

다행히 화물칸에 아직도 실려있던 오토바이가 천호지 위로 설치된 산책로의 난간에 걸려 물속으로까진 들어가지 않았지만,난감!

지나가던 차나 사람이 없었던 것이 천만다행이었고,핸드 브레이크를 잡으려 차를 쫓아갔던 미개인이 안 다친 것이 다행이라면 다행!

아무래도 방법이 없어 보험회사를 찾았고,

그동안 차밑의 풀들이 신경쓰였었는데,이 참에 그 풀이나 뽑으며 기다리자고 여유를 부려줬다.

지나가는 차나 사람들마다 호기심을 보이기에 ,뭔가 좋은 게 있을까 하고 들어가봤지만 별것 없더란 말로 눙치며 ,

비온 뒤의 말랑말랑한 땅의 풀들이 손으로만 뽑아도 뿌리까지 쏘옥 뽑혀줘서 뽑고 또 뽑아준다.

미개인 가는 곳엔 무엇이든 좋은 흔적이 남는다!

그러면서도 마음은 조급했던지,지나치게 늦게 온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구조차가 왔고,

한 시간 이상의 악전고투 끝에 겨우 끌어냈지만,오토바이도 여기저기 찌그러졌고,차도 미개인도 거의 사색이 다 돼 있었다.

휴우~

핸드브레이크를 잡아당기지 않아 봉변을 당한 게 오늘만의 일도 아니언만...

무슨 생각이 그리도 많았기에 그런 중요한 일을 하지 않았을까?

여튼 십년 감수를 했고,앞으론 더욱 신경을 써서 차를 세워놓을 땐 핸드브레이크부터 잡아당겨 주리라!


맥이 탁 빠지면서 청소고 인사고 다 그만두고,과일 식사를 한 후 서둘러 가게로 돌아왔다.

한 고객이 시간에 구애받지 말고 오늘중으로만 고쳐달라며 미리 돈을 주시고 가셨고,

오랫동안 망설여 오던 한 고객이 마음을 정해서 새 오토바이를 하나 꾸몄다.

아침의 사고가 일복을 불러온 것일까?

조금만 나가도 파지가 쌓여있어 그냥 지나치지 못했고,자정 무렵까지 파지 작업도 계속 됐고,

좋아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 분간을 못하고 있는데 등기우편물이 왔다.서명을 하고 뜯어보니 ,헐~

단국대 치대병원이 미개인을 피소했다.

업무방해 혐의로...

병원 100미터 이내의 곳에서 시위를 하고 현수막을 걸고 피켓을 내걸면서 돈벌이에 지장을 보고 있단다.

그렇군!

역시 단대 치대병원은 인술보단 상술에 관심이 많은 곳아면서 ,말로만 인술을 운운하는 곳이었군!

매출이 많이 줄어들었단다.

그리고 그게 미개인 탓이란다.떡 본 김에 제사까지 지내버리겠다는 속셈이로구먼!


얼른 의료소송이라도 해주면 좋을텐데 ,아무 것도 하지 않으면서 시위만 하니 답답했을까?

자신들은 아무 과오도 없는데,미개인이 할 일이 없다보니 자신들의 업무를 방해하고 있다는 식의 말이 보인다.대충만 훑어봤는데...

인간들아!

최소한 두 명 이상의, 나를 진료한 의사가 ,너무 얕게 심어져서 생기는 일일 수 있다고 간접 시인을 했고,

보상을 받으셔야겠단 말을 한 의사도 있었으며,

파절된 구조물을 내가 살짝 눌러봤을 때 힘없이 반쪽이 나던 그것에 두 번인가 세 번인가를 망치인지 뭔지 무슨 쇠붙이로 이빨에 충격을 십 분 이상 가했는데도?

참으로 어이가 없구나!

명예훼손 혐으로도 피소를 점검하고 있다고?또 겁주냐?

시위 첫 날 ,건달 출신이라던 인간과 원무과 직원 셋이 내려와 협박성 발언을 하다가 안 먹히니 

보상협의를 하러 들어가자고 회유하던 것들이,여의치 않으니 이내 식언을 해 버리고 우리가 무슨 과오가 있다는 것이냐며 오리발을 내밀고 있구나.

대단하다!


가처분 통보서에 지금의 내 행위가 법에 저촉된다 하니 100미터 밖으로 물러나서 해주마!

그리고 그동안 냉전쯤을 해오던 데서 벗어나서 본격적으로 붙어보자!

100미터 안에선 현수막도 피켓도 내걸어선 안 되고 소리를 쳐도 안 된다 이거지?

업무방해죄로 회당 50~100만 원을 물릴 수 있다 이거지?

좋아!

더 많은 사람들이 오가는 큰 길로 나서서 본격적으로 고발해주마!

그동안은 정말 몰라서 그랬다만 ,미개인으로 인해서 장사에 지장이 있었다니 미안하구나!

100미터 바깥으로 물러나줄테니 어디,장사 한 번 원없이 해봐라!


자정이 다 돼서야 파지를 가득 실은 차를 몰고와서 ,샤워를 하고 자꾸만 감기는 눈꺼풀을 밀어올리며 글을 쓰고 있다만,

내일은 모닝콜을 눌러놓고서라도 일찌감치 나서서 본격적으로 합법적 투쟁을 해주마!

보자보자하니 보자기로밖엔 안 보이지?

가만가만 있으니 가마니짝으로밖엔 안 보이지?쿡~!


오늘은 이래저래 다양한 흔적을 제대로 남긴 하루가 됐구먼!

단국대 치대병원,장사 잘 해서 돈 많이 벌길...

정말 진심으로 반성하고,사과하고,오래도록 잘 나가는 병원으로 잘 되길 바라는 마음이 조금은 있었다만,이젠 악만 남았다.

나의 친일 매국노 척결의지를 담은 나의 차 사진까지 찍어서 법정에 제시해줘서 고맙구먼!

그것 갖고도 시비를 걸고 싶은 모양이다만,그건 늬들하고 문제가 생기기 훨씬 전인 작년 5월부터 내 차에 붙어있던 것이다!ㅋㅋ

늬들의  홍 난파 건으로 찔리더냐?

가소롭구먼!


http://blog.daum.net/migaein1

Who's 미개인

profile

미래를 개척하는,인간적인,참으로 인간적인 인간이란 뜻의 미개인입니다.

덜깨서 깨고자하는 강한 의지를 담아 40년 가까이 써오고 있는 애칭이기도...

천안시 서북구 직산읍 1524에서 친일 매국노들을 척결하고,친일파 재산을 환수하기 위한 법안을 만들라고 

촉구하기 위한 천만 명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나시다 커다란 태극기가 그려진 간판이나 '친일파 청산'이란 피켓을 발견하시면 잠시 멈춰서 서명 좀 해 주세요!

우리의 후손들에게 바른 세상을 물려주잔 생각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답니다!^*^

동참하시고 싶은 분은 쪽지로 이름,주소 전화번호를 주세요.

참여의 영광을 그대에게 드리겠습니다.믈론 정보유출은 목숨 걸고 막겠습니다!


http://blog.daum.net/migaein1

?
  • ?
    다산제자 2014.08.09 19:00
    불의와 부당한 처사에 저항하는 님의 과단성에 숙연해 집니다. 늦더위에 건강조심하시고 . . .
  • profile
    title: 태극기미개인 2014.08.10 01:13
    당연한 건데...그게 대단해보일 정도로 우리들은 당하면서도 잠자코 사는데 익숙해져있죠?
    당연한 일들을 하고 살아야겠죠?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19719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1612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6681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6665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7199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18511   화이부동
10672 좋흔남...본부 전용차 정리의 날! 0 4505   title: 태극기미개인
10671 2014. 대한민국에는 명탐정 수사관이 없는가? 1 1 4291 2014.08.20(by 교양있는부자) 다산제자
10670 좋흔남...남들도 하는데 나라고 못할쏘냐? 2 2 4607 2014.09.10(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69 좋흔남...낚시금지구역에서 낚시를 하는 부자. 0 6010   title: 태극기미개인
10668 좋흔남...시간이 어떻게 가고 있는지...ㅠㅠ 0 3852   title: 태극기미개인
10667 교황의 메세지는 "인간성 회복운동"이다 1 2 5596 2014.08.18(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666 좋흔남...가만히 있으면 미칠 것 같아서... 1 4972   title: 태극기미개인
10665 좋흔남...인과응보의 날 1 4238   title: 태극기미개인
10664 신선한님과 천사8님이 드디어 출석일수 600일 달성! - - - 축하합니다 2 2 5258 2014.09.03(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663 좋흔남...큰 길로 나선 본부장의 시위현장! 2 0 4547 2014.08.11(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62 이번 박영선원내대표 세월호 합의 사건에 대한 몇가지 추론.... 5 1 8026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미공무역
10661 문제가 된 "근로자직업능력 개발법"을 들여다 보니 1 0 4659 2014.08.22(by 다산제자) 다산제자
» 어 어 어 어~?하는 사이 차가 저수지로 글러떨어졌다! 2 0 5910 2014.08.10(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59 구태의연 = 일부 인천시의원과 구의원들이 형사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청에 들어가는 국회의원을 환호했다??? 5 0 5107 2017.07.03(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658 지역 청년들을 위한 강연회 file 0 5235   jinny
10657 좋흔남...어제 ,오늘은 많이 아파서... 2 2 3889 2014.08.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56 개근일수 400일을 돌파하신 "익자삼우"님께 축하의 박수를 보냅니다!!! 2 0 6307 2014.08.08(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655 사람을 얻는 것이 다 얻는 것이다. 11 16 11737 2017.07.03(by 폴리봉호) 애기엄마73
10654 좋흔남...횡재에 횡재를 한 날 2 0 3972 2014.08.06(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653 후회도 미래의 초석? 2 5 6443 2014.08.06(by 일파만파) 클서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