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정치민주연합의 당대표 경선에 출마를 선언한 문재인, 박지원이 당명변경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새정치'에서 '민주당'으로 돌아가겠다는 것이다. 문, 박은 자신들의 이와 같은 태도 때문에 야당이 지리멸렬 국민으로부터 멀어지고 있다는 것을 전혀 모르는 모양이다.  

우선 이 두 양반이 이런 공약을 내세우는 이유는 호남 대의원 표를 의식한 때문이다. 아무래도 새정치민주연합의 대의원 다수가 옛 민주당 출신이니 힘 안 드는 립 서비스 한마디로 손쉽게 그들의 공감을 끌어낼 것으로 생각했겠지.

그러나 생각해보자.

'민주당은 호남당'이라고 주홍글씨를 못박고 떠닜던 세력이 누구인가? 박지원이 민주당으로 돌아가자고 하는 것은 당시 그가 처했던 처지에서 보아 차라리 이해는 간다.(그러나 박지원 역시 똑같은 우를 범하고 있을 뿐이다.)

민주당으로 당명을 되돌리는 것은 두 가지 우려를 낳는다. 하나는 어쨌든 지역구도를 극복하겠다는 노력을 포기하는 모습이며, 다른 하나는 현재의 정치가 감당해야 할 과제가 무엇인지 새정치연합의 정치인들이 전혀 모르고 있다는 것이다.

지금 국민들이 관심을 갖는 것은 과거의 민주-반민주 구도가 아니다. 날이 갈수록 극악해지는 삶의 질을 변화시킬 수 있는, 피부에 와닿는 새로운 정치를 원하는 것이다. 의사당에서 국민의 이름을 팔아 당파의 이익만 챙기는 그들만의 리그는 이제 징글징글한 것이다.

문재인의 공약은 새누리당을 상대로 정권획득을 하겠다는 포부를 국민들에게 전혀 보여주지 못한다. 다시 지역구도로 돌아가는 역주행을 하든말든 대의원표에 기대어 골목대장만 되면 만족하겠다는 속내를 내보임으로써 국민들에게 "역시 쟤네들은 안  돼"라는 인식만 심어주는 것이다.

여기에 대해 안철수 님이 시의적절하게 한마디했다. "지금 중요한 것은 당명이 아니다. 출마자들은 국민이 바라는 정치를 위해 어떻게 당을 혁신할 것인가 그 고민을 보여주어야 한다."

잘못했다며, 반성한다면서, 매번 당명만 바꾸고 결국 그 어느 누구도 책임지지 않고 정권이 몇 번 바뀌는 동안 자기 자리만 지키는 정치인들의 당을 어느 국민이 믿을 수 있겠는가? 권하건대, 당명을 민주당으로 바꾸는 것보다는, 민주당에 모진 못을 박고도 그 표에 기대어 자리를 지켜온 정치인들을 퇴출시키는 것이 대의원들의 표를 끌어오는데 효과적일 것이다.    

?
  • profile
    일파만파 2015.01.02 19:27

    이제는 대놓고 새정치의 가치와 안의원님을 무시하고 짓밟네요.....차라리 개명이아니라 탈당해서 민주당을 만들든지...... 나가라고 억지로 떠미는 꼴이군요....참 어의가 없네....

  • ?
    다산제자 2015.01.03 05:37
    속내를 드러내는 셈이군요.
  • ?
    교양있는부자 2015.01.03 12:55

    뒤뜰님이 지적하신 "문재인의 공약은 새누리당을 상대로 정권획득을 하겠다는 포부를
    국민들에게  전혀 보여주지 못한다  ....

    골목대장만 되면  만족하겠다는 속내를 내보임으로써...." 라는 부분은

    정확하게  친노의 수를 파악하신 것으로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5650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24607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20564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58559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64954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59160   화이부동
10801 까 마 귀 2 1 6008 2017.07.03(by 비회원(guest)) 태무진
10800 안 철수 후원회장 최 상용님의 글을 나누고저 합니다. 6 9 16387 2015.02.15(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799 민간어린이집을 국공립으로 전환하라 6 6 14779 2017.07.03(by 비회원(guest)) 다산제자
10798 그냥 요리봐도 저리봐도 둘리 같은 분 입니다 1 3 5265 2015.01.16(by 미개인) 엄니
10797 안 철수 의원으로부터 받은 연하장과 좌담회 참여 감사인사. 14 3 10730 2015.01.26(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796 신년 특집 좌담회,'안 철수가 묻고 장 하성이 답하다.'에 다녀와서... 2 5974   title: 태극기미개인
10795 뭐니뭐니 해도 최고의 악당은 독재자다! 2 5528   title: 태극기미개인
10794 남산 둘레길을 걸으며 신년 번개모임, 잘 마쳤어요! 4 6 14174 2015.01.13(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793 심심풀이 땅콩, 구글 트렌드 차트로 보는 대선후보 관심도 5 10162   양운
10792 이번 주 토요일(1/10일) ,남산에서 만납시다! 2 6108   title: 태극기미개인
10791 당명 변경에 관한 안의원님생각! 4 file 2 5948 2017.07.03(by 억만장자기부천사) 익자삼우
10790 봄은 오건만... 1 0 6677 2017.07.03(by 비회원(guest)) 태무진
10789 엔저 현상에서 우리가 배워야할 교훈 1 4 7134 2017.07.03(by 비회원(guest)) 개똥철학
10788 나쁜 예감은 틀리지를 않네요 2 4 7472 2017.07.03(by 미개인) 즐거운일
10787 1월10일 남산에서의 모임 공지는 어디로 갔죠? 2 0 7600 2017.07.03(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 지금 왜 당명변경인가? 3 2 6084 2015.01.03(by 교양있는부자) 뒤뜰
10785 2015 년 1월 1일에... 3 6240   title: 태극기미개인
10784 악악 악! 스스로 즐겁고 기쁜 한해 되세요 : ) 2 file 10 15450 2015.01.02(by 미개인) 양운
10783 열 두달의 친구이고 싶다 5 file 9 15855 2015.01.18(by 코스모스♥♥) title: Luck메밀꽃
10782 2015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file 2 20824 2017.07.03(by 익자삼우) 익자삼우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3 94 95 96 97 98 99 100 101 102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