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제(2015. 2. 23), 설연휴 후 처음소집한 수석비서관회의에서 지난 연말 국회가 부동산 3법을 늦게 통과시켜줘서 이로인하여 "국민들이 불어터진 국수를 먹게 된 꼴이되어 불쌍하다"는 투의 말을 대통령께서 하셨단다.

참으로 부끄러운 언어적 표현이다.

역대 대통령들은 기존의 법령으로 부동산정책을 그런대로 잘 운용해 왔는데 조령모개식 정책 실패의 책임을 국회가 법률을 늦게 통과시켜 준 탓으로 돌리면서 국민의 삶을 무척이나 걱정한 양 감성을 자극하는 것으로 받아들여진다.


대한민국헌법 제119조 제2항에는 다음과 같이 규정하고 있다.

"국가는 균형있는 국민경제의 성장 및 안정과 적정한 소득의 분배를 유지하고, 시장의 지배와 경제력의 남용을 방지하며, 경제주체간의 조화를 통한 경제의 민주화를 위하여 경제에 관한 규제와 조정을 할 수 있다. "


1. `균형있는 국민경제의 성장 및 안정`에 관하여

   - 대기업의 문어발식 확장과 그룹내부의 돌려막기식 출자순환방식과 지급보증 등의 편법을 규제하여 주력산업에 집중하도록 금융정책과 세제개편 등으로 유도하여야 할 것이며

   - 중소.중견기업의 건전한 육성을 위하여 "기업은행"을 통하여 정책자금과 기업대출창구를 일원화 하여 전문성과 건전성. 적정성을 견지해 나가야 할 것이다.


2. `시장의 지배와 경제력의 남용을 방지`에 관하여

  - 대기업 그룹에서 식자재납품, 커피체인점까지 경영하는 것이나 대형마트의 전통시장 잠식 등은 경제력의 남용 사례라고 볼 수 있다. 이와 유사한 사례들을 적출하여 규제하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

 - 집을 여러채 보유하거나  지방도시의 신규아파트분양지역까지 서울의 투기꾼들이 몰리는 것도 경제력의 남용에 해당된다고 볼 것이다


3. `경제주체간의 조화를 통한 경제의 민주화`에 관하여

 - 경제주체인 정부-기업-가계간의 조화가 현저히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기업내에서의 정규직과 비정규직, 하청업체근로자간의 `유사공정 동일노동강도`인 경우에는 임금 격차를  10~20%이내로 줄여져야 할 것이다.

 - 가계부채가 늘어나는 근원적 이유를 찾아내고 이에 대한 해법을 경제정책운용으로 풀어나가야 한다.

 - 주택의 경우 전세보증금이 주택가격의 90%에 육박했다는 것은 대단히 위험한 신호이다. 집이 경매에 넘어가 1차 유찰시 최저가격이 80%로 내려가기 때문에 전세금을 다 회수한다는 보장도 없으며 더구나 은행 등에서 근저당설정을 먼저해 놓았다면(선순위 채권자) 세입자는 대항력이 낮아 낭패볼 수도 있다.

?
  • ?
    다산제자 2015.02.27 07:39
    안님께서 2/25자 "경제성장을 위한 공정한 시장경쟁" 주제로 가진 국회 좌담회에서
    "한국 경제는 독과점 경제구조와 대기업 내부거래, 수직 계열화로 불공정한 경쟁을 하고 있다. 공정한 경쟁을 촉진하기 위해 공정거래위원회를 개혁해 전문성과 독립성, 투명성을 확보해야 하고 `계열분리명령제` 권한을 줘야 한다"고 강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3106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10361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45643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47435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46294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47419   꾀꼬리
10832 진정 안님을 사랑하신다면! 11 10 9203 2015.03.23(by 미개인) title: 배추두통66
10831 얼마전 조합장선거에 대한 생각,,, 0 5274   농사꾼
10830 꼬롬하게 다 가지지 마시고 송충이들도 대학원가서 맘껏 공부좀 합시다~ 1 5081   꿈은이루어진다
10829 안사모 분들을 위해 who? 한국사 안철수편 책을 무료로 드립니다! 2 6451   최혜진
10828 상처 받은 제 흔적입니다. 6 8 10600 2017.07.03(by 퇴직교사) 꿈은이루어진다
10827 ' 득도다조 ' 4 9 11875 2015.03.12(by 꿈은이루어진다) 꿈은이루어진다
10826 융합형 후배들이 대학원에 쪼매이 들어 갔습니다. 4 1 7091 2017.07.03(by 미개인) 꿈은이루어진다
10825 미. 대사 리퍼트씨! 1 4863   태무진
10824 '월간 안 철수'가 창간 됐습니다! 4 11 10395 2015.03.06(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0823 출석부사라졌어요 7 1 6830 2015.03.22(by 대중가요) 대중가요
10822 운영자님 0 4816   대중가요
10821 국가에 충성하고 국민에게 헌신하면 쪽박인생, 국가를 배신하고 국민들을 착취하면 대박인생 2 1 6255 2015.03.10(by 교양있는부자) 꿈은이루어진다
10820 황사주의보 1 1 4903 2015.03.02(by 익자삼우) 대중가요
10819 안의원님 생일 축하드려요~~~~~~^^ 10 12 11182 2015.03.03(by 대중가요) title: Luck메밀꽃
10818 정치인의 눈물 4 4734   다산제자
» 핑계없는 무덤없다더니, 불어터진 국수를 먹게 된 국민이 불쌍하다고? 1 1 5711 2015.02.27(by 다산제자) 다산제자
10816 안 철수와 박 영선이 주도하는 좌담회.많은 참여를... 2 2 7149 2015.02.25(by eun) title: 태극기미개인
10815 뭐니뭐니! 0 4124   대중가요
10814 우리 우리 설날^^ 복 많이 받으세요. file 3 6567   익자삼우
10813 지지율 5 5407   worldbest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1 92 93 94 95 96 97 98 99 100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