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강창희의 행복한 100세]노후 준비… 현금 10억보다 중요한 세가지

동아일보

입력 2015-03-31 03:00:00 수정 2015-03-31 15:48:48

1444094242_news_banner_image_0.jpg
1444094242_news_banner_image_1.jpg

1360111581_news_banner_image_5.jpg
1369204799_news_banner_image_5.jpg

  

70437978.1.jpg강창희 트러스톤자산운용연금포럼 대표
《 한국인 평균수명이 81세를 넘어섰다. 이제 노후 준비는 필수가 됐다. 노후는 어떻게 준비해야 옳을까. 강창희 트러스톤자산운용연금포럼 대표가 100세까지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한다. 》

‘생애설계와 자산관리’ 관련 강의를 하다 보면, 노후자금으로 10억 원이 있어야 하나, 7억 원이 있어야 하나, 이런 질문을 자주 받는다. 그러나 요즘처럼 어려운 경제상황에서 살고 있는 집을 제외하고, 이만큼의 노후자금을 준비해 놓고 퇴직하는 직장인이 얼마나 되겠는가? 이런 말을 들으면 그저 속만 터질 뿐이다. 또 수억 원의 노후자금을 마련했다고 해서 노후 준비가 끝나는 것도 아니다. 건강 문제, 자녀 문제, 퇴직 후에 할 일 등에 종합적으로 대응하지 않으면 안 된다.

○ “나는 건강” 한국인 40% 불과
 

첫째, 건강이다. 언젠가는 세상을 떠나는데 죽음이 어느 날 갑자기 조용히 올 거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그렇지 않다. 생각보다 오래 살면서 짧게는 2, 3년, 길게는 10년 정도를 앓으면서 돈 문제, 외로움 등으로 고생하다 가는 사례를 자주 볼 수 있다. 수명이 길어지면서 그런 사례는 더 늘어날 것이다. 

미국 일본에서 ‘퇴직 후에 생활비가 줄었는가’를 물은 조사 결과를 보아도 줄지 않았다는 비율이 30∼40%를 차지하고 있다. 의료비, 간병비 때문이다. 우리나라에서 이 조사를 하면 줄지 않았다는 비율이 더 높게 나타날 것이다. 고령자를 대상으로 ‘당신은 지금 건강한가’라고 물었을 때 선진국에서는 60∼70%가 ‘건강하다’고 대답한 반면 우리나라는 그 비율이 40%에 지나지 않았다는 결과를 봐도 알 수 있다. 나에게는 해당 사항이 없을 거라는 생각을 버리고 관련 보험 등을 통해 대응책을 마련해두지 않으면 안 된다는 뜻이다.

○ 교육 결혼… 묻지마 자녀투자는 금물 

둘째, 자식 문제 때문에 노후생활이 어려워지는 ‘자녀 리스크’에 대응하지 않으면 안 된다. 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5060세대 648만 가구 중 59%에 해당하는 381만 가구가 은퇴 빈곤층으로 전락할 위험이 있다. 여기에서 말하는 은퇴 빈곤층이란 부부 월 생활비 94만 원 이하로 살아야 하는 가정을 말한다. 은퇴 빈곤층 전락 위험률이 이렇게 높은 것은 수명 연장, 금리 저하, 조기 퇴직 등에도 이유가 있지만 가장 큰 이유는 자녀교육비와 결혼비용 과다 지출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전의 부모 세대들처럼 노후생활비를 자녀에게 의존할 수도 없다. 선진국 어느 나라를 보아도 자녀가 부모 생활비를 도와주는 나라가 없다. 선진국의 젊은 세대가 특별히 불효자들이어서가 아니라 도와주고 싶어도 도와줄 능력이 없기 때문이다. 1960년대까지만 해도 수명이 짧았기 때문에 노부모 부양기간은 평균 5년 정도에 지나지 않았다. 그러나 앞으로 다가오는 100세 시대에는 25∼30년으로 늘어날 것이다. 노인이 노인을 부양하는 시대가 되는 것이다. 자녀도 노인인데 어떻게 부모를 도와줄 수 있겠는가?

지나친 자녀교육비와 결혼비용 지출로 노후자금을 마련하지 못하는 것도 문제지만, 그렇게 많은 돈을 쓰는 것이 과연 자녀들의 장래에 도움이 되는가에 대해서도 냉정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많은 사교육비를 들여 시험 잘 보는 능력을 키워주고, 결혼 후에도 생활이 불편하지 않도록 경제적인 지원을 해주는 게 자녀를 위하는 일이라는 생각을 버려야 한다. 중요한 것은 자녀들의 경제적 자립 능력을 키워주는 일이다. 그리고 자녀에게 들어가는 돈을 아껴서 자신들의 노후 준비를 하지 않으면 안 된다.

셋째, 퇴직 후에 무슨 일을 하면서 살 것인가 하는 것이다. 주위에서 인생 2막을 계획하는 사람들을 봐도 대부분이 70대까지만 생각할 뿐 80대 이후의 계획을 가진 사람은 보기가 어렵다. 그러나 앞으로 100세 인생은 꿈이 아닌 현실이 될 것이다. 반면에 퇴직 시기는 오히려 예전보다 빨라졌다. 퇴직 후 30∼40년, 길게는 50년 동안 돈도 돈이지만 무슨 일을 하면서 살아갈 것인가 심각하게 생각해보지 않으면 안 된다.

○ 공부-취업-공부-재취업 대비를
 

이 때문에 선진국 직장인들은 퇴직 후에도 형편에 따라 뭔가 할 수 있는 일을 찾는다. 모아둔 노후생활비가 충분치 않다고 판단되면 체면을 버리고 허드렛일이라도 해서 모자라는 생활비를 벌 생각을 한다. 유감스럽게도 국내에서는 노후생활비가 모자라는 직장인이 대부분이 아닐까 생각된다. 수명은 갑자기 늘어났는데 퇴직 시기는 전보다 더 빨라졌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노후생활에 걱정이 없는 사람들은 퇴직 후에 아무 일도 안 해도 되는가? 그렇지 않다. 주위에서 보면 노후생활비에 걱정 없는 사람들이 오전에는 헬스클럽에서, 오후에는 커피숍에서 무료하게 소일하고 있다. 하루 이틀, 한두 달도 아니고 30∼40년을 그렇게 보내야 한다면 그 또한 보통 고역이 아닐 것이다.

선진국에서는 기본적인 노후생활비에 걱정이 없는 사람들은 취미활동이나 사회공헌활동 등을 하면서 약간의 용돈벌이를 할 수 있는 일을 찾는다. 국내 직장인들도 이런 사례가 점점 늘어날 것이다. 수명이 70∼80세이던 시절에는 ‘공부-취업-은퇴’라는 삶의 방식이 일반적이었다면 100세 시대에는 ‘공부-취업-공부-재취업’의 순환형 삶을 살지 않으면 안 되기 때문이다.

강창희 트러스톤자산운용연금포럼 대표 
?
  • ?
    다산제자 2015.10.08 18:54
    저는 요즘 노후를 보람있게 보내고자 "숲해설가과정"을 이수하고 재능기부와 내 자신을 힐링하면서 인생2막에 진입하고 있습니다. 주변에서 폐지줍는 노인들을 보면 그래도 저는 연금생활을 하니 감사한 마음으로 살아가려고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8206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8381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7645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8022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5174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10626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1016 땔감·빨래판으로 쓰이던 ‘목판’이 세계기록유산 됐다 0 1398   백파
11015 훈민정음에 없던 띄어쓰기 탄생의 비밀 1 4295   백파
11014 시어머니를 며느리 삼는 상상력 0 2895   백파
11013 안사모 2016춘계 산행을 제언합니다 3 7 3791 2017.07.03(by 푸르른영혼) 다산제자
11012 잘 다루면 약, 시달리면 독 0 1434   백파
11011 남자 가을만 되면 외로워지는 이유 1 2096   백파
11010 몇 번을 읽어도 좋습니다 1 3 2259 2017.07.03(by 꾀고리) 백파
11009 남북한 언어비교 0 2020   백파
11008 한국관광공사 사진 공모전 수상작 1 6 3683 2017.07.03(by 쿠킹호일) 백파
11007 자연이 만들어낸 바위의 형태 1 3 2179 2015.10.08(by 다산제자) 백파
» 노후 준비… 현금 10억보다 중요한 세가지 1 7 5062 2017.07.03(by 비회원(guest)) 백파
11005 컴퓨터 아주 잘 하시는 분 계신가요?(해킹관련) 1 1 2303 2015.10.08(by 다산제자) phrygia
11004 이러다 화성에서 출마하게 생긴 문재인 4 2761   뒤뜰
11003 박근혜 대통령의 약한 고리는 유승민이다 9 4390   뒤뜰
11002 국민경선 좋기만 한 것일까? 1 2 1660 2015.10.08(by 다산제자) 산책
11001 “난 늙었어” 생각하면 두뇌 능력 갑자기 뚝↓ 1 1678   백파
11000 맹사성의 자만 1 1922   백파
10999 노년에 외롭지 않으려면 이성 친구와 ‘우정의 동거’ 하세요”인생 아는 60… 75세가 좋을 때 3 6475   백파
10998 19세기 사람들이 꿈꾼 '100년 후 세계는'? 1 5496   백파
10997 내 인생에 가을이 오면 1 1419   백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9 80 81 82 83 84 85 86 87 88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