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정 생활의 필수 지혜 31가지

 
1.....마늘을 쉽게 까는 방법
요즘 마늘이 제철이죠
마늘 뿌리부분을 0.5mm자릅니다.
전자렌지에 마늘을 넣고 30초가량 돌립니다..
꺼내서 머리만 살짝 눌러주면 마늘 알맹이가 쏘~옥 빠집니다
이렇게 하면 마늘을 쉽게 빨리 깔수 있을 뿐더러
눈물,콧물,손이 짓무르는것을 막을수 있답니다..
2..양파 쉽게 까기
양파껍질까면서 양파 썰면서 눈물 한번 안 흘려본
주부님들 없으시죠?
저도 양파 까면서 자주 울었습니다...
양파를 잠시 물에 담가두었다 꺼내서
살짝만 껍질을 문질러도 손쉽게 벗길 수 있어요
양파의 매운 성분도 물에 녹아 사라져 양파를 깔 때
눈물이 나거나 손이 매운 것을 방지 할 수 있습니다..
3.마 가렵지 않게 껍질 벗기는법
마 껍질을 벗길 때 손이 가려운 것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식용유를 조금 떨어뜨려
손 전체에 바른후 벗기면기름이 손의 피부를 보호해 가렵지 않습니다
이미 가려워진 경우엔식초 몇 스푼을 희석해서
손을 씻으면 가려움이 싸악 가십니다
4...쌀벌레가 생기는 것 막는 법
쌀벌레가 생긴 쌀통에 마늘을 넣어두면
쌀벌레가 싹 없어 진답니다
 
5...시든 쑥으로 냉장고 냄새제거 하는 법
시들어 버린 쑥을 비닐봉지에 넣고 입구를 벌려
냉장고에 넣어 두기만 하면
나쁜 냄새를 제거하는데 아주 좋아요..
숯이 좋다고 시커먼 참숯을 냉장고에 넣어 두시는 분들 많으신데..
요즘 성큼 자란 쑥 조금 뜨더서 함 해보세요.
6...감자싹 나는것 방지법
사과를 하나 감자 사이에 넣어두면
감자에 싹이 나는 것도 막을 수 있습니다
7... 김 눅눅 해지지 않게 보관하는 법
김은 잘 못 보관하면 눅눅해지기 쉽고,
색이 변합니다,저도 경험을 해 보았어요.
그래서 먹지도 못하고 버리죠~
신문지에 김을 넣고 공기가 안 통하도록 잘 싼 후에
김을 다시 한번 비닐 팩에 넣습니다
김을 냉장실이 아닌,
냉동실에 넣어 보관하면 공기 중의 수분을 막아
색이 변하지도 않고 오래도록
바삭바삭한 두고 먹을수 있습니다...
8...북어 보관하는 법
북어는 습기에 매우 약해 곰팡이가 발생하기 쉬워요
이럴때는 북어와 건조된 녹차잎을 함게 보관하면
방습과 방충을 해결할수 있습니다...
9...부추 보관하는법
부추가 시들었다면?간단히 찬물에 담가만 두면
다시 싱싱해 집니다
부추를 오래오래 보관하려면 부추를 살짝 데쳐
냉동실에 넣어 두었다가
필요시 꺼내 사용하면 색상과 신선도가 오래오래 유지 됩니다...
10...농약 제거에 효과적인 녹차
야채나 과일에 묻은 농약이 걱정 된다면,
차를 마시고 남은 녹차를 버리지 말고,
다시 우려낸 물에 행굽니다
그러면 녹차에 사포닌 성분이 농약을 말끔히 없애 줍니다

11...호두 쉽게 까는법
호두를 소금물에 하룻밤 정도 담가두면,
껍데기는 잘 부서지고 알맹이는
잘 쪼개지지 않아 요리하기 좋아요
12...남은묵 싱싱하게 먹는법
남은 묵이 말라버렸을 때는
살짝 데치기만 하면 새로 한 묵처럼
말랑말랑~ 꼬들꼬들~ 해 집니다..
13...딱딱한 콩 부드럽게 먹는법
콩은 딱딱해서 먹기가 힘들어요
이럴 때는, 콩을 삶을 때 천일염1%를 첨가하면
먹기 좋게 부드러워 질뿐 아니라,
소화 흡수율에도 도움을 줍니다
14...매밀가루 반죽하는법
메밀가루는 끈기와 탄력이 부족해
잘 뭉치지 않고 쉽게 풀어집니다
이럴 땐 전분이나 달걀흰자위를 살짝 섞어주기만 하면
메밀가루가 잘 뭉쳐져 맛있는 요리를 할 수 있어요

15....더덕 껍질 액체 안 묻어나게 벗기고 싶을때
더덕은 껍질을 벗길때 더덕손질이 까다로운데,
더덕을 끓는 물에 재빨리 데쳐서 찬물에 담가 껍질을 까면
쉽게 까지고 또한 끈적끈적한 액체도 묻어나지 않습니다
16...결명자 비린 냄새 없애는 법
결명자는 그냥 끓이면 비린내가 나서 먹기 불편합니다
그러므로 반드시 기름 두르지 않은
프라이팬에 살짝 볶아서 사용해야
비린내도 사라지고 맛도 더욱 고소해집니다..
17..씀바귀 보관법
씀바귀를 싱싱하게 먹고 싶다면
젖은 신문지에 씀바귀를 싸서 봉지에 넣고 공기를 불어 넣어
냉장보관하면 오래도록 싱싱하게 먹을수 있습니다..
18...시든 돌나물을 싱싱하게
시든 돌나물을 다시 싱싱하게 먹고 싶다면
얼음물에 잠깐만 담그면 금방 파릇파릇 싱싱해 집니다
19....냉이 손질 하는법
냉이를 쉽고 깨끗하게 손질하고 싶다면,
냉이는잔뿌리를 제거한후 물에 담가 흙을 가라앉히고
받아놓은 물에서 살살 흔들어서 여러 번 헹굽니다
냉이는 꼭 받아 놓은 물에서 씻어야 한다는 사실!!
흐르는 물에서 씻으면 큰 뿌리가 손상되어
맛과 향이 손실되기 때문이다.
20...도라지 쓴 맛 없애는 법
도라지 특유의 쓴 맛을 없애기 위해선,
요리를 하기 전 도라지를 따뜻한 소금물에 넣어
여러 번 주물러 씻어줘야
쓴 맛도 사라지고,
도라지 특유의 쌉쌀한 맛은 되살아나 입맛을 돋아줍니다

 

21,...너무 짠 음식맛을 약하게 만드는 법
이미 다 만들어진 음식에 간이 너무 짤 땐,
식초 몇 방을을 떨어뜨려 주면 짠맛을 약하게 만들어
맛이 한결 부드러워 집니다
22..청양 고추 만진 후 손에 남은 매운 기운 없애는 법
청양 고추를 만진 후 오랫동안 매운 기운이 손에 남아있어,
피부가 화끈거렸던 경험이 있다면
이럴 경우 청양고추를 만진 후 손을 쌀뜨물로 씻으면
매운 기운이 사라집니다
또한 고추를 담은 반찬통의 매운 기운도 쌀뜨물에 담갔다
씻으면 쏙 빠져
다시 깨끗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23..무우 속이 비었는지 감별법
무를 고를 때 속이 비었는지를 확인 하려면,
무 잎을 잘라 그 단면이 파랗고 생기 있으면 속이 꽉 찬 것이고,
단면이 허옇게 되어있다면 속이 빈 것임을 알 수 있습니다
24...콩나물밥 짓는 법
콩나물밥을 지을 땐, 밥을 뜸들일 때 콩나물을 넣어야
아삭한 맛도 살리고 비타민C의 손실을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25...고기 냄새 없애는 방법
고기를 재울때나 양념할때 계피가루를 넣으면
고기 특유의 냄새가 쏘옥 빠져 맛있는
고기 요리를 즐길수 있습니다...
 
26..풋 매실인지 먹어도 되는 매실인지 구분법
풋매실을 구별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매실을 칼로 잘라보는 것인데요
칼로 잘라보아 씨 때문에 절반으로 잘려지지 않으면
먹어도 되는 매실이고,
쉽게 싹둑 잘리면 절대로 먹지 말아야 합니다
27...고추장 물이 든 그릇 깨끗하게 씻는법
고추장을 담아 놓았던 그릇에 붉게 물이 들었거나 냄새가 날때는
쌀뜨물에 담갔다 씻어주면 새 것처럼 깨끗해 집니다
28...시든 상추를 싱싱하게 만드는법
- 보관해 두었던 상추가 시들었을 때,
차가운 얼음물에 잠시 담가만 주면
다시 파릇파릇 싱싱해 집니다
29....현미밥 짓는 법
현미밥은 거칠한 질감 때문에 먹기 힘든 경우가 많다.
이때 일반 백미밥보다 물을 30% 더 넣어 지으면
밥이 물러져서 먹기가 수월해 집니다
30....보리밥 짓는 법
보리밥은 까끌까끌해서 먹기 불편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보리밥을 짓기 전,
보리를 잘 씻어 물에 충분히 삶아준 다음 체에 건져 물기를 뺀 후,
쌀과 함께 섞어서 밥을 지으면 부드럽고
맛있는 보리밥을 지을 수 있습니다
31....표고버섯밥 짓는 법

일단 말린 표고버섯을 물에 불린 후,
그 우려낸 물을 버리지 말고 밥물로 사용하세요
그래야 물에 용출되어 나온 몸에 좋은 성분을 섭취할 수 있습니다
조그만 락엔락에 딱딱하니 마른표고버섯을
두~서너개 담고 물붓기***


?img=%2BYndFxpq16UmpzJShAnrpzEdFxvZaAUZp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191249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1080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1404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1472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2267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13744   화이부동
11052 漢江 - 28개 다리연구 0 4419   백파
11051 김현성(45), 남혜용(47) 부부는 명문대를 졸업하고 18년째 두 아이와 함께 세계 여행나라를 옮겨 다니면서 아이들도 단단해져 갔다 2 8135   백파
11050 그때 그시절. 山河(산하)와 사람들(부산), 1952년, 부산 풍경과 사람들 1 3 5163 2015.10.31(by 다산제자) 백파
11049 우리 가족은 17년째 세계여행 중 양말 장사, 콘테이너 잡부 등 막일 "돈보다 가족과 함께하는 삶이 소중… 어리석어 보여도 편하고 행복해요" 1 0 8339 2015.11.03(by 퇴직교사) 백파
11048 신나고 즐거운 노래를 부른 가수들은 장수하고 고통, 이별, 죽음, 슬픔, 한탄의 노래를 부른 가수들은 단명할 가능성이 높다. 2 4 13889 2017.07.03(by 다산제자) 백파
11047 부부가 해상에서 위험에 위험에 부인을 돌보지 않고 혼자 도망쳤을 때, 부인이 마지막에 한 말은.....? 3 3723   백파
11046 당신의 가슴 뭉클하게 하는 실화... 꼭 읽어 보세요 3 3354   백파
11045 우리가 잘 몰랐던 사실 24가지 1 6 6159 2017.07.03(by 다산제자) 백파
11044 전국 덮은 초미세먼지] 얼마나 위험한가 심혈관 질환과 뇌졸중 위험도 높여 1 2756   백파
11043 당신의 신체 부위별로 좋은 약초와 음식 0 12291   백파
11042 동치미 김미경 강사님의 '가족을 살리는 엄마의 말' 2 15473   백파
11041 인문정신문화진흥과 국정교과서 2 5158   백파
11040 성(姓)과 씨(氏)는 뭐가 어떻게 왜 다른가? 0 4944   백파
11039 반기문,문재인,김무성에대해 우선한마디 언급하자면! 2 11 3603 2015.11.02(by BaeksejiBackseJi) BaeksejiBackseJi
11038 9급공무원 택한 서울대생…동료학생들 “이해된다” 긍정 반응 2 1 7604 2015.10.25(by 다산제자) 백파
11037 가보(家寶) 갖기를 제안한다 1 2648   백파
11036 내 삶의 우물은 어디있을까? 1 3635   쿠킹호일
» 가정 생활의 필수 지혜 31가지 1 5 4818 2017.07.03(by 비회원(guest)) 백파
11034 교동카드의 비밀 알고 계신가요? 2 4360   백파
11033 새누리당 이준석, 상계초교출신으로 안의원과 한판 대결할 것 같답니다 2 9 7021 2017.07.03(by 비회원(guest)) 다산제자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9 80 81 82 83 84 85 86 87 88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