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마음의 사색)

 

괴로움과 즐거움이 따로 없다. 모든 것은 한 생각에 달려 있다.

 

 

마음을 놓고 고요히 사색에 잠기다 보면 문득 진실하게 살아가는 것이 최선임을 알게 된다.

 

 

사람을 만날 때는 항상 진실하고 관대하라. 너그러움이 삶의 가장 큰 덕목이다.

 

 

작은 바람이 풀잎을 누이고 희미한 달빛이 연못을 비추듯이 내마음의 거울을 만드는것도

 

사람이다

 

 

거울 속의 나는 나다. 너가 될 수 없으며 있는 그대로가 진실이다.

 

 

겨울의 메마르고 쓸쓸한 풍경 속에 서서 자신의 참모습을 들여다 보라.

 

 

시끄럽고 어지러운 세상 속에서도 한가로운 마음의 여유를 가져라.

 

 

마음이 고요하면 아무리 세상사가 시끄러워도 자신에게는 걸림이 없으니 이것이 바로

 

진리로 들어갈 수 있는 길이다.

 

 

욕망이 없다면 고통도 없다. 사람을 고통 속으로 빠지게 하는 것은 사치,색욕,부귀가 생의

 

중심이라 생각하기 때문이다.

 

 

어둔 들녘에 나가 홀로 서보라 달빛과 별이 왜 홀로 스스로 빛나는지 생각해보라

 

 

모든 것은 마음에 달려있다

 

 

관 속에 들어갈 때 모습을 생각하라

 

 

사람은 관 속에 들어가 뚜껑을 덮은 후에야 자녀와 재물이 한갓 쓸모없음을 알게 된다

 

(채근담)

 

 

 

 

 

 

 

 

 

 

 

 

 

 

 

 

 

 

 


?img=%2BdbdFxpq16UdazE9hAnrKqivMoUlFAMqK
blank.gif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03295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2106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1506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21616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22112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23544   화이부동
» 마음의 사색늦은가을 단풍으로 괴로움과 즐거움이 따로 없다. 모든 것은 한 생각에 달려 있다 2 7590   백파
11091 완벽한 ‘남자’는 없지만 절대 안 되는 ‘놈’은 있다 3 3566   백파
11090 유승민,이재만 기자회견 반박…"허위사실공표ㆍ후보자비방 법률위반 검토" 4 2825   백파
11089 박근혜 대통령, ‘정치적 고향’ TK서 지지도 13%p 폭락…왜? 1 3871   백파
11088 ♡ 이 세상에서 가장 좋은 친구 ♡ 1월에는~ 1 3273   백파
11087 한 집에서 부모와 10년간 동거한 경우 상속세가 100% 면제될 것으로 보인다 변경변경취소 1 4004   백파
11086 오랫만입니다! 안사모 초기에 가입했던 이일영 입니다. 2 2382   인디안
11085 나도 알고 저들도 아는 사실.. 4 2326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1084 인재를 아끼고 중용하던 정조의 지극정성 1 4249   백파
11083 밥상머리 대화 방해자 TV를 끄도록 스마트폰까지 문제 2 2861   백파
11082 -몇번을 읽어도 우습고 유익한 "글"- 4 3467   백파
11081 중국과 대만의 첫 정상회담에서 시진핑 선생과 마잉주 선생 1 4511   백파
11080 경제전쟁에서 살아남으려면 ? 전쟁에서 이기려면 대의명분이 있어야 한다 난세에 지휘관을 맡은 것은 인연이 아니라 운명이다 0 3687   백파
11079 식당 종업원이 건넨 쪽지 (善行은 善行을 불러옵니다) 1 3298   백파
11078 제헌헌법 전문은 ‘기미 삼일운동으로 대한민국을 건립하여 1948년 건국”은 利敵행위라는 문재인 말씀 0 4427   백파
11077 대구 유승민 상가의 사흘 문상 온 사람, 청와대에 다 보고됐대요” 2 3311   백파
11076 박근혜 대통령은 초유의 장외투쟁을 2005년 12월9일 사립학교법 개정안을 반대, 거리로 장외투쟁 53일간·국회 태업 1년 반 0 3638   백파
11075 점점 더 거칠어지는 대통령의 입 어린이·학생 등 모든 국민이 그의 말을 듣고 따라할 수 있는데… 0 3036   백파
11074 투사수치 여사의 ’와 ‘독재자 딸 박근혜 대통령과’ 다룬 두 인물 ‘오늘’ 0 3179   백파
11073 [사설] 실패한 정치인 장관 기용, 성공적 개각으로 만회해야 1 2376   백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7 78 79 80 81 82 83 84 85 86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