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올겨울은 예년에 비해 기온의 변화가 클 것으로 보인다. 올 11월 평균 강수량은 100.3㎜를 기록해 평년(31.3㎜)의 3배가 넘었다. 1973년 이후 최고치다. 강수일수도 10.3일로 1위를 기록했다. 목요일인 26일부터 주말까지는 중국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 SSI_20151123234748_V.jpg
기상청은 23일 이런 내용이 포함된 ‘3개월(12월~2016년 2월) 날씨전망’을 발표했다. 기상청은 “다음달은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돼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겠지만, 기온은 평년과 비슷한 1.5도 수준을 보이며 강수량은 다소 많을 것”이라고 밝혔다. 엘니뇨의 영향으로 12월부터 폭설이나 폭우 등 이상기후 현상이 나타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내년 1월도 가끔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겠지만 평년(영하 1도)보다는 다소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며 강수량은 평년(28.3㎜)과 비슷하겠다. 2월은 대륙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 변화는 크지만 평년(1.1도)보다 다소 높겠다. 강수량은 평년(35.5㎜) 수준으로 평년보다 적을 것으로 보이며 특히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건조한 날이 많을 것으로 보인다. 

11월 강수량은 올해 8월 강수량인 111.1㎜와 비슷한 수준으로 9월보다 2배나 비가 많이 내렸다. 기상청은 “남서쪽에서 다가온 저기압의 영향을 자주 받아 평년에 비해 비가 많이 왔다”고 설명했다. 

<span style="font-size: 18pt;"><!-- --></span>
이번 주에도 수요일과 목요일에 전국적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24일 밤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전국에 비가 시작돼 25일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면서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지역에는 눈이 쌓이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26일부터는 북서쪽에서 강풍을 동반한 찬 대륙고기압이 남하하면서
서울의 경우 27일 금요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4도, 낮 최고기온도 1도에 머물러 올가을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img=%2BmKdFxpq16UlMoK%2FhAnrMxgrKxuXpzi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2141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12542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84302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27387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31542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27035   화이부동
11119 성공한 자녀를 둔 부모의 공통점 3가지1. “자기 일은 자기가 스스로”2. 어렸을 때부터 사회성을 키워줬다.3. 부모가 자녀들에게 격려와 기대감을 적극 표현해준다. 3 7083   백파
11118 평균수명<건강수명<행복수명 6 7245   백파
11117 억압과 강권(强勸)이 없어야 하는데 [박석무] 2 3552   백파
11116 1902년부터 한국 지폐 변천사 0 9153   백파
11115 흙수저’가 ‘금수저’를 이기는 확실한 방법 0 4151   백파
» 기상청은 23일 이런 내용이 포함된 ‘3개월(12월~2016년 2월) 날씨전망’을 2 9405   백파
11113 중국 보이스피싱 전화, 국내 발신 번호로 깜쪽같이 둔갑시켜서는..불법 변조 혐의로 17개 통신업체 경찰에 수사 의뢰 1 4447   백파
11112 국민 67.4% "은퇴 후 준비 부부의 7가지 실수' 필요한 소득 계산 안해봤다" 1 6331   백파
11111 "딸? 아들? 여성 손가락 길이에 비밀있다" 0 4626   백파
11110 세계서 가장 공격적인 두 지도자가 21세기 술탄( 터키 대통령)’과 ‘21세기 차르(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대결 0 4110   백파
11109 치아건강의 핵심 ‘잇몸뼈’…정기검진 통해 관리해야 잇몸뼈 없으면 임플란트 시술 어려워 1 5626   백파
11108 영상] IS, 한국 포함 IS에 대항하는 60개국 위협 영상 공개…“후덜덜” 1 4785   백파
11107 과연 여기계신분들은 진심으로 안철수의원이 대통령이 되기를... 1 7 5548 2017.07.03(by 비회원(guest)) 인디안
11106 기자회견은 11월 30일(월)적절하다 4 6 6447 2017.07.03(by 비회원(guest)) 다산제자
11105 장루이민(張瑞敏·66) 회장 노자의 도덕경 중국식 사고방식과 서구식 경영 시스템의 결합으로 경영' 1 3 7666 2015.11.24(by 퇴직교사) 백파
11104 조선 제1호 문과급제자 송개신과 이숙번의 '다른 길' 2 10220   백파
11103 알카에다 연계단체 말리 호텔서 유혈 인질극…시신 27구 발견 1 4257   백파
11102 탈당은 최후의 보루 1 8 5455 2017.07.03(by 비회원(guest)) 네오콘
11101 위대한 어머니 ‘아버지 사랑은 무덤까지 이어지고, 어머니 사랑은 영원까지 이어진다’고 러시아 속담이다 4 8355   백파
11100 장기간 보험계약을 오래 유지할수록 혜택"…보험료 19% 낮춘 질병보험 돌풍 2 4684   백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7 78 79 80 81 82 83 84 85 86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