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법, 회식 뒤 무단횡단 사망 “공무상 재해” 인정

입력 2015-12-08 07:07  

대법, 회식 뒤 무단횡단 사망 “공무상 재해” 인정 기사의 사진
부사관이 군부대 회식 후 만취해 집으로 귀가하던 중 무단횡단을 하다 교통사고로 숨졌다면 공무상 재해를 인정해야 된다는 대법원이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교통사고로 숨진 김모(사망 당시 22세)씨의 유족이 유족급여와 장의비를 지급하라며 국방부 장관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8일 밝혔다.

공군 하사관이었던 김씨는 2013년 1월 서울 세곡동의 한 식당에서 회식을 마치고 귀갓길에 무단횡단을 하다가 차에 치여 숨졌다. 

군인이 ‘순리적인' 경로와 방법으로 출퇴근하다가 발생한 사고는 공무상 재해에 해당한다는 게 대법원 판례다. 그러나 김씨는 집보다 더 먼 곳에서 사고를 당해 문제가 됐다. 집과 사고지점은 직선거리로 2.9㎞ 떨어져 있었다. 

집 근처도 아닌데 갑자기 택시에서 내려 무단횡단을 한 이유는 알 수가 없었다. 하차한 뒤 여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여기가 어딘지 잘 모르겠다”라고 말한 게 전부였다. 

1심은 “목적지가 집이었는지 불분명하고 귀가를 위해 이동 중이었다고 단정하기 어렵다”며 공무상 재해를 인정하지 않았다. 

그러나 2심은 사고지점이 통상적인 퇴근경로에서 크게 벗어난 장소라고 보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김씨가 밤늦게 다른 곳에 갈 이유도 없다고 봤다. 

2심은 “택시를 타고 귀가하다가 행선지를 잘못 알려줬거나 기사가 잘못 알아듣는 등의 사정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길 건너편에서 택시를 타고 귀가하려고 무단횡단을 했을 것”이라며 원고측 손을 들어줬다.




박효진 기자 imhere@kmib.co.kr
?img=%2BZndFxpq16ioF6tqhAnrFxtXFA%2BoF6t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5 49 103817 2017.07.03(by 비회원(guest))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new 2 360   화이부동
오름 외 강! 내 강! 5 4216   퇴직교사
오름 작금의 상항에서도 대화, 케케묵은 햇볕정책을 논하는 자들을 나무라고 안철수 대표는 전술 핵배치, 핵무장까지 준비하는 강력한 신 안보론을 들고 나와야 한다. 3 3 4441 2017.10.17(by Architect) 크리스
오름 호남당 아닌 전국당이라는것을 보여준 승리이다. 6 5298   yacheon
오름 이제는 환희의 눈물을,,,,, 7 3 5574 2017.11.02(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1175 참 처량한 지도자. 정말 이젠 더이상 기가 찰일도 없겠네요. ㅡㅡ file 3 1512   심우도
11174 꼼수에 넘어가지 마세요. 1 12 1653 2017.07.03(by 개똥철학) 네오콘
11173 만약에 탈당시 이말은 꼭! 1 6 2017 2017.07.03(by 비회원(guest)) 네오콘
11172 溪西野譚 (계서야담)은 (조선조의 명(名) 재상 유성룡에 얽힌 전설같은 이야기) 1 5 2494 2015.12.13(by yacheon) 백파
11171 관상으로 보는 정치인..... 때를 못만난 유력자 1 5034   백파
11170 ‘천 개의 눈’이 보는 세상에도 희망을 2 1556   백파
»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회식 뒤 무단횡단 사망 “공무상 재해” 인정 0 1750   백파
11168 국내 체류 외국인'알누스라 전선'을 추종한 인도네시아인 3명이 "자폭테러·지하드 가담" 의지 SNS로 표출(종합) 0 1318   백파
11167 중증외상환자(암·심장병·뇌혈관·희귀난치질환) 건강보험 본인부담률 20%→5%로 낮춘다 0 3584   백파
11166 안철수의원은 탈당하나 않하나 승리자이다! 5 1406   BaeksejiBackseJi
11165 서울의 한 대형 로펌 변호사인 김모 씨(34)는 한 달에 2000만 원이 넘는 돈을 번다. 1 2134   백파
11164 홍콩의 화교계 최고 갑부인 홍콩 이가성 회장 인생에 누구를 만나느냐네 따라서한 사람의 인생을 좌우할 4 1979   백파
11163 "속보" 긴급사항!!! 3 1390   백파
11162 두렵지만 국민을 믿고 12 1144   네오콘
11161 때리는 문재인보다 말리는 비주류가 더 밉다. 비주류는 입장을 분명히 해야한다. 4 1639   일파만파
11160 제발 탈당해 주세요. 2 19 2039 2017.07.03(by 산책) title: 배추두통66
11159 저처럼 우매한 사람들이 볼때도 지금상황은... 3 6 2096 2015.12.13(by 심우도) 심우도
11158 안철수 탈당을 막으려면 6 11 2447 2017.07.03(by 개똥철학) 해오름
11157 안철수 의원의 탈당을 가장 무서워하는 것은 문재인이 아니라 새누리당이다. 3 20 3003 2017.07.03(by 비회원(guest)) 일파만파
11156 자기의 길을 가는 자는 후회가 없다. 7 1569   산책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9 70 71 72 73 74 75 76 77 78 ... 632 Next
/ 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