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자! 중도신당으로.. 오라! 국민이여…….

 

안철수 의원은 조롱과 모멸감속에 정권교체정치개혁을 이루고자

새정치연합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었다.

하지만 친노의 패권주의와 독선은 정치개혁은 물론 정권교체조차 힘들게 만들었다.

 

친노의 패권주의는 민주주의의 가면을 쓰고 국민을 기만했으며 정권교체’, ‘정치개혁보다는

 친노계파의 패권을 견고히 하는데 국민의 희망을 이용 했을 뿐이다.

 

안철수 의원은 국민의 부름 앞에 민주주의와 정치개혁의 위기를 인식하고, 문재인대표의 사퇴와

강력한 정치개혁을 주장했다.

하지만 친노계파는 안철수 의원의 절박한 마음을 단순히 당권에 욕심내는 정치꾼으로 비아냥거리며

뒤늦은 진정성 없는 혁신안으로 안철수 의원을 두 번, 세 번 조롱했다.

 

만일 혁신안을 안철수 의원이 받는다 해도 이러한 술책들은 결국 안철수 의원을

 우는 아이 달래는 식의 또는 간철수라는 이미지로 낙인 시키고,

탈당의 명분을 희석시키려는 고도로 계산된 정치적 제안임을 국민들은 알고 있다.

 

더 이상 안철수 의원과 국민의 진정한 정권교체정치개혁의지를 욕보이게 하지 말라.

 

이번 기회에 다시 한 번 국민과 안철수 의원의 정권교체정치개혁의지는

친노계파와 같이 갈 수 없음을 명확히 확인 하였다.

 

더 이상 민주주의를 왜곡하고 국민을 기만하는 보수정권과 국민의 희망과 의지를 담지 못하는

낡은 진보를 믿을 수 없다.

 

이제 정권교체를 위한 썩은 보수정치개혁을 위한 낡은 진보와의 결전을 준비해야한다.

이 두 개혁의 주체는 썩은 보수낡은 진보도 아니다.

 

지금의 역사적 사명 앞에 개혁의 주체는 바로 안철수 의원과 중도개혁의 국민들이다.

 

이제 중도의 정치적 가치를 회복하고 정권교체정치개혁의 역사적 부름 앞에 당당히 맛서야 한다.

 

개혁적 국민이여 중도신당의 조직화를 시작하자 !

안철수 의원을 지지하고, ‘정권교체정치개혁을 바라는 국민들은 당당히 나서야 한다.

중도의 가치와 개혁의지를 갖고 있는 국민은 누구나 참여하는 전국적이며 견고한 조직을 만들어야한다.

 

이러한 조직화는 정권교체정치개혁을 위한 강력한 무기가 될 것이며 든든한 국민의 울타리가 될 것이다.

이것이 역사적 소명이다.

 

오라! 국민이여...이제 안철수 의원과 함께하는 중도신당을 만들자!

?
  • ?
    다산제자Best 2015.12.13 12:37
    저가 기회있을때마다 예견적 글을 올렸지만, 총선120일전이므로 천정배의원과 손잡고 당권-대권 분립하면, 박주선의원, 박준영전도지사도 자연스레 흡입될 수 있다. 이젠 수도권에서 호남인사들이 많이 거주하는 강세지역에서 확실하게 지지받아내면 최소한 원내교섭단체 가능하다고 봅니다. 이것이 정치공학적 해법입니다.
  • ?
    다산제자 2015.12.13 12:37
    저가 기회있을때마다 예견적 글을 올렸지만, 총선120일전이므로 천정배의원과 손잡고 당권-대권 분립하면, 박주선의원, 박준영전도지사도 자연스레 흡입될 수 있다. 이젠 수도권에서 호남인사들이 많이 거주하는 강세지역에서 확실하게 지지받아내면 최소한 원내교섭단체 가능하다고 봅니다. 이것이 정치공학적 해법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5 49 103817 2017.07.03(by 비회원(guest))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new 2 360   화이부동
오름 외 강! 내 강! 5 4216   퇴직교사
오름 작금의 상항에서도 대화, 케케묵은 햇볕정책을 논하는 자들을 나무라고 안철수 대표는 전술 핵배치, 핵무장까지 준비하는 강력한 신 안보론을 들고 나와야 한다. 3 3 4441 2017.10.17(by Architect) 크리스
오름 호남당 아닌 전국당이라는것을 보여준 승리이다. 6 5298   yacheon
오름 이제는 환희의 눈물을,,,,, 7 3 5574 2017.11.02(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1195 어느 이상한 음식점 이야기..... 1 10 1471 2015.12.15(by 항해자) 항해자
11194 안사모 여러분 우리 모두가 살어 있음을 보여주자 ! 1 11 1731 2017.07.03(by 비회원(guest)) yacheon
11193 안철수에 대한 몰이해를 보이는 손석희 15 1891   깍꿀로
11192 탈당을 지지합니다. 4 1029   삼무
11191 저도 탈당 지지합니다~!! ^^ 5 919   DrBigwork
11190 호남사람입니다 탈당 지지합니다 3 19 1684 2017.07.03(by 비회원(guest)) 무당파
11189 우리가 만들 중도신당이란? 12 2171   일파만파
11188 저도 오랜만에 인사드려며 탈당 잘하셨고 썩은수는 과감이 버리고 5 1374   자명
11187 이 엄청난 관심 희망도 생기긴 합니다만 그러나 ? ㅡㅡ;;| 1 6 1465 2015.12.14(by 네오콘) 심우도
11186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6 1054   돌다리
11185 이제부터 진정한 정치세력이 등장할 시기이다. 11 1685   개똥철학
11184 명분과 세입니다. 11 1319   네오콘
11183 심장이 뛴다 9 1579   산책
11182 꿈꾸는 여인 3 5 1233   안사모안사모
11181 안철수의원의 탈당으로 썩은보수, 낡은진보를 끝장내자... 3 11 1961 2017.07.03(by 비회원(guest)) 일파만파
11180 이제 시작이군요 4 934   멍든하마
11179 탈당 잘 하셨습니다. 7 987   울랄라젬스
» 가자! 중도신당으로.. 오라! 국민이여……. 1 23 1978 2017.07.03(by 비회원(guest)) 일파만파
11177 안철수에서 강철수로 11 1139   yacheon
11176 합리적 보수, 합리적 진보를 아우르는 우리의 대표자가 되어주세요 8 1348   saebi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8 69 70 71 72 73 74 75 76 77 ... 632 Next
/ 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