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 골목에 두 개의 음식점이 있다. 하나는 예로부터 가격이 창렬하고 중국산 재료나 유통기한이 지난


 재료에 심지어 음식에서 머리카락이나 담뱃재가 나와서 구청에 신고를 먹은적이 한두번이


아닌데도 이상하게 영업정지는 커녕 벌금 한번 제대로 먹은 적이 없는 이상한 집이고 나머지 한집은


비교적 위생도 깨끗해 보이고 재료도 제법 신선해 보여서 다닐만한 곳으로 생각돼 단골이 되기로


했다. 그런데 어느 날 찌개에서 이상하게 길쭉한 쇳조각이 발견 되서 주인장한테 이게 뭐냐고


물으니까 그냥 음식에 들어가는 재료라고 안심하고 먹으란다. 웬만하면 그 동안의 주인장과의


의리도 생각해서 의심 없이 먹고 싶다. 그런데 눈으로 보기에도 감촉으로 느끼기에도, 아무리 봐도


 대못같이 생긴 쇳덩어리가 자꾸 걸린다. 그냥 맘놓고 먹었다간 이빨이 날아가거나 위장이 뚫릴꺼


같은 깨름직한 느낌에 다시 한번 이게 뭐냐고 물어본다. 그런데 주인은 오히려 역정을 내면서 옆집


에서는 농약도 들이붓는다고 흉을 보면서 우리가게 같으면 아주 양심적이니까 그냥 닥치고


먹으란다. 어이가 없어서 이게 뭔지 성분검사를 해보자고 해도 묵묵부답, 그럼 다음부터 이걸 빼고


음식을 내와달라고 하니까 그건 절대 안된다고 우긴다. 도저히 말이 안통할꺼 같아서 나갈려고


하니까 말로는 가지말라고 하면서 문도 손수 열어주고 손까지 흔들어주니, 열통이 터져서라도


직접 음식점을 차려야 할 판이다.

?
  • profile
    항해자 2015.12.15 01:33
    문 대표와 그 주변 세력에 대한 안 의원의 서운함이 누적된 결과라는 얘기도 나왔다. 대표적 사례 중 하나가 2012년 야권 후보 단일화 토론에서 금강산 관광 재개와 관련해 당시 문 후보가 안 후보에게 했던 말이다.

    안 후보는 금강산 관광 중 피살당한 박왕자씨 사건에 대해 남북 당국 간 공식 대화에서 재발 방지 확인이 있어야 관광이 재개될 수 있다는 의견을 냈다. 하지만 문 후보는 당시 토론회에서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이 사망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으로부터 재발 방지 약속을 받은 만큼 즉시 재개해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안 후보의 의견에 대해 “이명박 정부 대북 정책과 다를 바 없다”고 지적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174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1928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1032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11283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18507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14141   마니니
11196 어려울때 친구가 진정한 친구.^^ 11 3640   찬희
» 어느 이상한 음식점 이야기..... 1 10 2237 2015.12.15(by 항해자) 항해자
11194 안사모 여러분 우리 모두가 살어 있음을 보여주자 ! 1 11 2726 2017.07.03(by 비회원(guest)) yacheon
11193 안철수에 대한 몰이해를 보이는 손석희 15 2713   깍꿀로
11192 탈당을 지지합니다. 4 1953   삼무
11191 저도 탈당 지지합니다~!! ^^ 5 1620   DrBigwork
11190 호남사람입니다 탈당 지지합니다 3 19 2988 2017.07.03(by 비회원(guest)) 무당파
11189 우리가 만들 중도신당이란? 12 3123   일파만파
11188 저도 오랜만에 인사드려며 탈당 잘하셨고 썩은수는 과감이 버리고 5 2042   자명
11187 이 엄청난 관심 희망도 생기긴 합니다만 그러나 ? ㅡㅡ;;| 1 6 2388 2015.12.14(by 네오콘) 심우도
11186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6 1865   돌다리
11185 이제부터 진정한 정치세력이 등장할 시기이다. 11 2578   개똥철학
11184 명분과 세입니다. 11 1918   네오콘
11183 심장이 뛴다 9 2380   산책
11182 꿈꾸는 여인 3 5 1999   안사모안사모
11181 안철수의원의 탈당으로 썩은보수, 낡은진보를 끝장내자... 3 11 3042 2017.07.03(by 비회원(guest)) 일파만파
11180 이제 시작이군요 4 1604   멍든하마
11179 탈당 잘 하셨습니다. 7 1740   울랄라젬스
11178 가자! 중도신당으로.. 오라! 국민이여……. 1 23 2645 2017.07.03(by 비회원(guest)) 일파만파
11177 안철수에서 강철수로 11 1850   yacheon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