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남을 비판하는 모습은 그리 좋은 전략이 아니라고 봅니다

제가 안철수님을 지지 하는이유는 딱 하나 다른 국회의원들과는 달리 안철수님만의 비젼 메세지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런 분이 우리나라 대통령이 된다면 얼마나 좋을까라는 생각에 안철수님을 지지한 겁니다 

전 지금 안철수님이 지금 그대로 내가 왜 정치를 시작했고 내가 왜 그들과 대립하며 싸우는지를 국민들에게 호소하고 그들이 못하는거 내가 하겠다는 비젼과 메세지를 국민들에게 전달하는게 가장 좋은방법이라 생각되는데요 다른당들처럼 남을 비판만 한다면 그들과 머가 다를까요 전 안철수님이 비젼과 메세지 만으로도 많은 국민들이 안철수님의 힘이 될거라 생각됩니다 처음 정치에 입문했던 안철수님의 모습이 아직도 기억이 나는데요 우리나라 정치를 새롭게 바꾸려는 안철수님의 열정을 보았기에 지금도 안철수님의 지지자로 있는이유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5 49 106036 2017.07.03(by 비회원(guest))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박모의원님, 천모의원님, 유모의원님, 일부 호남의 중진여러분들 고맙습니다 2 794   화이부동
오름 국민의당의 진짜엄마와 가짜엄마 ( 중도정당 국민의당과 개혁보수 바른정당의 연대.통합에 대한 ) 2 843   화이부동
오름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4 1218   화이부동
오름 바른 정당 탈당 사태를 보면서 무엇보다 호남 중진들의 거시적 담대함과 포용력이 절실한 시기... 3 1150   크리스
오름 드디어. 안의. 시그널이 왔다! 좌고 우면 말라! 1 3 1536 2017.11.08(by 화이부동) 퇴직교사
11226 ... 3 970   종로쓰메끼리
11225 김한길 의원에 대해 궁금한 게 있는데요 5 3 2945 2017.07.03(by 인디안) gustjd****
11224 이제 밞을려면 얼마든지 밟아라 라는 의연함으로 안철수님은 너의들과는 다르다는 다른모습으로...| 3 file 8 2879 2015.12.27(by 윤청) 심우도
» 안철수님이 이글을 봤으면 합니다 16 1697   무당파
11222 기분좋은글 나릅니다.- 안철수 신당 지지율 호남에서 압도적, 서울에서 새정치에 9% 앞서... 13 2358   해피베베해피파파
11221 세월호 청문회를 보며 하늘나라로 떠난 학생들이 살아돌아 온다면 무슨말을 할까 생각해 보았습니다. 3 1422   笑傲江湖
11220 안님 힘내세요 응원합니다. 9 1317   진실은승리함
11219 사랑할수있는 내나라 10 1107   베리
11218 안사모 여러분 사랑합니다.생기지도 않한 안철수신당이 새정련을 앞질렀담다! 3 16 2471 2017.07.03(by 진실은승리함) BaeksejiBackseJi
11217 측근이 보이지 않네요. 1 9 1325 2017.07.03(by 비회원(guest)) 네오콘
11216 아우가 전해준글 "중요한것은 속도가 아니라 방향이다 " 8 1560   파랑새는있다
11215 시작은 미미하나 5 1336   인연따라
11214 안철수의 정치실험은 우리가 궁금해하는 시대정신의 해결사역이다. 7 896   BaeksejiBackseJi
11213 安:"이토록 오만한 대통령은 처음이다" - 기사떳는데요~~ 2 19 1892 2017.07.03(by 윤청) 해피베베해피파파
11212 "이토록 오만한 대통령은 처음이다" 2 12 1994 2017.07.03(by 三思一行) 뒤뜰
11211 안사모 모두~~ 9 1227   쿠킹호일
11210 튕겨져 나온 여집합들을 하나의 합집합으로 묶어야... 1 6 2065 2016.01.03(by 三思一行) 항해자
11209 한동안 뜸 했습니다. 8 1410   방방곡곡
11208 나무 보다는 숲을.... 13 1783   퇴직교사
11207 언론과 오피니언 리더들을 대하는 저의 관점 2 12 1889 2017.07.03(by 비회원(guest)) 笑傲江湖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7 68 69 70 71 72 73 74 75 76 ... 633 Next
/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