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늘아침 20대 청년 3명과 차를 마시며 이야기를 나누어보았습니다: (여기는 충남 중소도시).

 

결론적으로 3명 모두 다음 선거에서는 정권이 교체 되기를 바란다고 하였습니다.

 

안철수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 3사람 모두 " 현재로는 지지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였습니다.

 

순간 순간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며 사는 젊은이들이지만

 "안철수가 초심을 잃은것 아니냐?"

"순수함을 잃은것 아니냐?"

"때묻은거 아니냐?"

"왜 분당했느냐?"-

 

이런 말들을 하더군요.

 

우리나라 사람들 특징이 "설득하기 쉽지 않다" 입니다.

한번 마음에 담으면 설득 당하는것은 지는것이라고 생각 하는것 같습니다.

 

안사모..., 그러나 주위부터 설득 해나가야 합니다.

 

설득이라기 보다 "안철수 정신"이 널리 파급되도록 물 한방울이 되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안철수에 대하여 잘 알아야 한다고 봅니다.

 

잠깐 시간을 내서 주위를 향하여 한방울의 물이 되어 떨어져야 일파 만파 물결이 퍼져나갈겁니다.

 

정책을 제안하고 그야말로 정치의 큰 그림을 그리는 것은 위에서 하실 일이고, 초야에서, 삶의 현장에서 안사모가 해야 할 일은 스스로 작은 물방울이 되는 것이 아닐까요?

 

투표,  한표...., 투표 한표의 힘,

결국 결정적인 결론은 한표 한표의 표심에 달려있기 때문입니다.

 

 

 

 

 

 

 

 

 

?
  • profile
    일파만파Best 2016.01.06 10:15

    네 맛습니다. 안철수의원의 진정성이 국민들 마음속에 울림의 물방울이 되어 거대한 강물과 바다를 만들고 있습니다.
    비록 지금은 한방울 한방울이지만 곧 큰 강물이 될 듯합니다. 항상 큰 강물에는 수원지가 있듯이 이곳 안사모가 그런곳입니다. 수많은 안철수의원의 지지단체가 이곳 안사모를 모태로 출발을 했습니다. 안사모는 존재 이유만으로 충분히 그 역활을 하고 있습니다.  항상 그곳에 가면 마르지않는 수원지가 있듯이 안철수의원의 지지와 희망은 변화지 않는 안사모가 있다고 생각 하시면 됩니다.

  • profile
    일파만파 2016.01.06 10:15

    네 맛습니다. 안철수의원의 진정성이 국민들 마음속에 울림의 물방울이 되어 거대한 강물과 바다를 만들고 있습니다.
    비록 지금은 한방울 한방울이지만 곧 큰 강물이 될 듯합니다. 항상 큰 강물에는 수원지가 있듯이 이곳 안사모가 그런곳입니다. 수많은 안철수의원의 지지단체가 이곳 안사모를 모태로 출발을 했습니다. 안사모는 존재 이유만으로 충분히 그 역활을 하고 있습니다.  항상 그곳에 가면 마르지않는 수원지가 있듯이 안철수의원의 지지와 희망은 변화지 않는 안사모가 있다고 생각 하시면 됩니다.

  • profile
    BaeksejiBackseJi 2016.01.06 10:28
    님의 안철수의원에대한 진심과 애정이담긴 주변사람들의 마음을 잘전달하는게 안사모의 본질이리라 봅니다.마음에 와닿는글 잘읽었습니다.
  • ?
    title: 나비푸르른영혼 2016.01.06 13:39
    충청권 뿐만 아니라 이나라 방방곡곡이 다그래요.~ 말과 행동이 다른 자신만에 이익을 위해서...
    허나 그부메랑이 결국은 자신에게 돌아 온다는 것을 알기까지는 그리 오래 걸리지 아는다는 것 .ㅎㅎ
  • ?
    다산제자 2016.01.07 06:34
    위 사례에서 세 청년의 마음이 무당파, 중도보수층의 마음을 대변한다고 볼 것입니다. 김성식전의원까지도 일단 지켜보겠다는 입장에서 보듯이 지난 1년9개월전 섣부른 연합이 지지자들의 마음을 서운케 한 패착이었지요. 이젠 안사모부터 심기일전해야 합니다. `안변희카페`는 하루 수백명씩 접속하던데 안사모는 너무 점잖은 분들인 것 같아요.
  • profile
    석암 2016.01.09 17:07
    참 좋은 말씀입니다 모든 물줄기는 작은물방울에서 시작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1145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통합 열차!!!!! 1 new 2 354 2018.01.19(by 비회원(guest)) 퇴직교사
오름 한반도의 변즉생( 건강한 3당제빅뱅: 국민통합당과 낡은 양당 ) 3 566   화이부동
오름 이것도. 정답이지요~~~ 2 1313   퇴직교사
오름 27일.28일.29일.30일의 통합찬반투표 이후 합의이혼이 차선의 대책아닐까 3 3 1634 2017.12.26(by 부싯돌) 화이부동
오름 통합 찬반 투표에서 승리하면 그다음 순서는 호남 반대파 중진들과는 결별의 수순으로 빨리 옮겨가야 한다. 5 2 2083 2017.12.29(by 화이부동) 크리스
11315 진정한 용기 2 7 2013 2016.01.12(by 산책) 산책
11314 바랍니다. 1 5 1942 2016.01.14(by 三思一行) 별풍선
11313 대체적 지지율 초박빙상황하에 제가 느끼는 분위기상으로는 이미 끝난것 같습니다. 그러나. 2 10 2761 2016.01.13(by 개똥철학) 심우도
11312 JTBC 뉴스에 나온 한상진 교수 13 5 3889 2016.01.18(by 퇴직교사) 마왕의신
11311 창당발기인대회 영상 4 1472   일파만파
11310 [전문]국민의당 "담대한 변화 선언" 창당 발기취지문 2 6 1620 2016.01.12(by 다산제자) 일파만파
11309 새정치 새경제를 해주세요^^ 2 4 1569 2016.01.11(by 다산제자) 스마트
11308 국민의당에 바랍니다 5 1894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11307 안의원이 정동영을 만나는 이ㅠ가 뭔지? 6 3 2438 2016.01.14(by 인디안) ojy3399
11306 행동으로 보여줄때가 왔습니다(창당준비) 13 17 2737 2016.01.15(by 관리자2) 다산제자
11305 국민의당! 31 34 3504 2016.01.16(by 미개인) 베리
11304 살고자하면죽을것이요. 죽고자하면 ~ 3 12 2232 2016.01.10(by 이순신장군) 베리
11303 ‘한국은 국가로서의 기능을 더 이상 하지 못하게 될 것’이라는 치욕적인 지적이 나왔다. 8 2285   笑傲江湖
11302 신당 관계자분들 오바하지 말고, 꼼수부리지 말고, 정도로 가십시요. 16 17 3819 2016.01.11(by 다산제자) 깍꿀로
» 작은 물방울이 되어... 5 14 2511 2016.01.09(by 석암) saebi
11300 지지자가 생각하는 선거 문구.. 1 5 4541 2016.01.06(by 다산제자) 학원제왕
11299 차츰 민심을 제대로 읽은 자들의 밝은 전망이 속출한다.초심민 잃지 않는다면 새정치는 현실이 되리라! 2 6 3106 2016.01.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8 4.13 총선을 전망한다!(일요신문 미래칼럼) 7 5189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7 매사에 조심조심 5 2613   네오콘
11296 일요일에 정견을 발표하는 일에 대하여 3 5 2482 2016.01.06(by 다산제자) 산책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633 Next
/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