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민의당 정체성이 무었인가가 궁금

?
  • ?
    교양있는부자Best 2016.01.11 09:26

    안철수 의원님이 지난해 합리 대 수구의 싸움이라고 설정했듯이

    지역적인 의미 보다 합리적인 민주주의자와

    수구적인 비민주주의자로 구분하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새누리당의 유승민 의원이 자신의 지역구인 대구 보다

    광주에서 더 높은 지지율을 보인 것처럼

    정당이나 지역을 기준으로 하기 보다

    합리적인 민주주의자를 찾아 지지하는 것이

    한국 정치의 발전에 유익하다고 봅니다

  • ?
    교양있는부자Best 2016.01.11 11:19

    1,  , 안철수 의원 혐의 없음
    단국대에서 발급한 서류에도 학과장이라고 기재되었고
    이에따라 안철수 의원이 그대로 기입했는데 
    ㅁㅁ단체가  허위기재라고 시비를 걸어서 고발까지 했다

    공식적인 기록에 따라 기재한 것을 허위기재라고
    현직 의원이 고발되는 세상이 되었다
    비민주주의자인 수구세력의 제물이 되지 않으려면  수구세력을 이겨야 한다

     

    2,  정동영 의원은 2004년 4월 총선기간 중  대구지역 언론사 오찬  기자간담회를 마친 후

    정 의장에게 인터뷰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 정치에 무관심한 젊은 유권자들에게 한마디 해 달라´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 질문에 정의장은
    " 촛불집회의 중심에 젊은이들이 있죠.  미래는 20대· 30대들의 무대라구요.

    20대·30대는 지금 뭔가 결정하면 미래를 결정하는데  자기의 이해관계가 걸려있잖아요

     60대 이상 70대 그분들은  이제 무대에서 퇴장하실 분들이니까.

    그 분들은 집에서 쉬셔도 되고"라고 말하면서  젊은 세대의 투표가 중요하다는  메시지를 보낸 것인데

     

    선거 정국에서  당시 한나라당(현 새누리당) 측이  선거이슈로 활용한 측면이 강하다

     

    04, 04, 02    정동영 의장은  20, 30대 젊은이들의 투표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한 말이

    노인들에게 상처를 줬다며  실수였지만 진심으로 속죄하고 발언 자체를 거둬들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젊은이들은 더욱 열심히 참여해 뛰고  우리사회를 이끌어온 노인들도 함께 뜀으로써

    젊은이들의 에너지와  노인들의 지혜를 모아  노소통합을 이뤄내자는 말로 정정하겠다고 말했다.

     

    정동영 의원의 발언은  어른들의 마음까지 헤아리지 못한 경솔한 발언이긴 하지만

    어떤 법률에도 저촉되지 않아서 처벌될 사안도 아니

     

    따라서 정동영 전 의원은 안철수 의원이 제시한  혁신의 기준에 어긋난 인사가 아니다

  • ?
    교양있는부자 2016.01.11 09:26

    안철수 의원님이 지난해 합리 대 수구의 싸움이라고 설정했듯이

    지역적인 의미 보다 합리적인 민주주의자와

    수구적인 비민주주의자로 구분하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새누리당의 유승민 의원이 자신의 지역구인 대구 보다

    광주에서 더 높은 지지율을 보인 것처럼

    정당이나 지역을 기준으로 하기 보다

    합리적인 민주주의자를 찾아 지지하는 것이

    한국 정치의 발전에 유익하다고 봅니다

  • ?
    다산제자 2016.01.11 09:57
    부자님 제가 글 추천했습니다. 게시판 모니터링하는데 부자님이 더 힘써주셔야 할 때입니다. 수고하시고 새해 더욱 건강하십시오.
    총선끝나고 거창 금원산수목원 부근 막걸리집에서 안사모 전회원님들 회포나 풉시다.
  • ?
    교양있는부자 2016.01.11 10:40
    존경하는 다산제자님 !

    연말에 다산제자님께서 여러 회원님들 앞으로 새해 인사를 올리셔서

    저는 추천으로 인사를 대신 했는데 다시금 인사를 주셨군요

    저는 물론이고 saebi님 , 베리님 등 많은 분들이

    다산제자님의 고견과 민주주의 꽃을 피우게 하려는 활약에 크게 공감하여 지지를 보내고 있습니다

    이제 안철수 정치의 2기가 시작 되었으니

    민주주의 꽃이 만개하는 그 날까지 계속 지원하실 다산제자님도

    더욱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ㅡ 교양있는 부자 드림
  • ?
    교양있는부자 2016.01.11 11:19

    1,  , 안철수 의원 혐의 없음
    단국대에서 발급한 서류에도 학과장이라고 기재되었고
    이에따라 안철수 의원이 그대로 기입했는데 
    ㅁㅁ단체가  허위기재라고 시비를 걸어서 고발까지 했다

    공식적인 기록에 따라 기재한 것을 허위기재라고
    현직 의원이 고발되는 세상이 되었다
    비민주주의자인 수구세력의 제물이 되지 않으려면  수구세력을 이겨야 한다

     

    2,  정동영 의원은 2004년 4월 총선기간 중  대구지역 언론사 오찬  기자간담회를 마친 후

    정 의장에게 인터뷰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 정치에 무관심한 젊은 유권자들에게 한마디 해 달라´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 질문에 정의장은
    " 촛불집회의 중심에 젊은이들이 있죠.  미래는 20대· 30대들의 무대라구요.

    20대·30대는 지금 뭔가 결정하면 미래를 결정하는데  자기의 이해관계가 걸려있잖아요

     60대 이상 70대 그분들은  이제 무대에서 퇴장하실 분들이니까.

    그 분들은 집에서 쉬셔도 되고"라고 말하면서  젊은 세대의 투표가 중요하다는  메시지를 보낸 것인데

     

    선거 정국에서  당시 한나라당(현 새누리당) 측이  선거이슈로 활용한 측면이 강하다

     

    04, 04, 02    정동영 의장은  20, 30대 젊은이들의 투표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한 말이

    노인들에게 상처를 줬다며  실수였지만 진심으로 속죄하고 발언 자체를 거둬들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젊은이들은 더욱 열심히 참여해 뛰고  우리사회를 이끌어온 노인들도 함께 뜀으로써

    젊은이들의 에너지와  노인들의 지혜를 모아  노소통합을 이뤄내자는 말로 정정하겠다고 말했다.

     

    정동영 의원의 발언은  어른들의 마음까지 헤아리지 못한 경솔한 발언이긴 하지만

    어떤 법률에도 저촉되지 않아서 처벌될 사안도 아니

     

    따라서 정동영 전 의원은 안철수 의원이 제시한  혁신의 기준에 어긋난 인사가 아니다

  • profile
    uni**** 2016.01.11 17:21
    정동영 , 손학규 누구든 만나야 하고 이분법 ,부패와
    연류 되지않으면 손잡고 나가야 된다 생각합니다
    정권교체의 목표를 바라본다면요?
    정동영! 묵묵히 자기 길을 걷는 정치인으로 비추는데 제가 잘못 본건가요?
  • ?
    인디안 2016.01.12 04:34
    삼사일행님은 전화통화 목소리하고는 틀리게 글쓰시는데 눈은 안아프시다고 하신만큼 말씀도 잘하십니다........ 그러니까. 정권교체가 그만큼 절실하다는 예기 겠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190940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1055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1119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1224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12038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13465   화이부동
11312 JTBC 뉴스에 나온 한상진 교수 13 5 6448 2016.01.18(by 퇴직교사) 마왕의신
11311 창당발기인대회 영상 4 2678   일파만파
11310 [전문]국민의당 "담대한 변화 선언" 창당 발기취지문 2 6 3248 2016.01.12(by 다산제자) 일파만파
11309 새정치 새경제를 해주세요^^ 2 4 3202 2016.01.11(by 다산제자) 스마트
11308 국민의당에 바랍니다 5 3214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 안의원이 정동영을 만나는 이ㅠ가 뭔지? 6 3 4375 2016.01.14(by 인디안) ojy3399
11306 행동으로 보여줄때가 왔습니다(창당준비) 13 17 4698 2016.01.15(by 관리자2) 다산제자
11305 국민의당! 31 34 7106 2016.01.16(by 미개인) 베리
11304 살고자하면죽을것이요. 죽고자하면 ~ 3 12 4568 2016.01.10(by 이순신장군) 베리
11303 ‘한국은 국가로서의 기능을 더 이상 하지 못하게 될 것’이라는 치욕적인 지적이 나왔다. 8 4521   笑傲江湖
11302 신당 관계자분들 오바하지 말고, 꼼수부리지 말고, 정도로 가십시요. 16 17 6147 2016.01.11(by 다산제자) 깍꿀로
11301 작은 물방울이 되어... 5 14 4312 2016.01.09(by 석암) saebi
11300 지지자가 생각하는 선거 문구.. 1 5 6611 2016.01.06(by 다산제자) 학원제왕
11299 차츰 민심을 제대로 읽은 자들의 밝은 전망이 속출한다.초심민 잃지 않는다면 새정치는 현실이 되리라! 2 6 5203 2016.01.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8 4.13 총선을 전망한다!(일요신문 미래칼럼) 7 7390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7 매사에 조심조심 5 4375   네오콘
11296 일요일에 정견을 발표하는 일에 대하여 3 5 4055 2016.01.06(by 다산제자) 산책
11295 진솔한 고백. 1 17 5063 2016.01.06(by 관리자) title: 배추두통66
11294 조선시대 과거시험 수준이 높군요 1 8 5167 2016.01.04(by 다산제자) 笑傲江湖
11293 Apache를 지원한 IBM 5 3363   笑傲江湖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6 67 68 69 70 71 72 73 74 75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