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업을 하다보면 크고작은 마가 끼게 마련입니다.

그러나 그걸 너무쉽게 생각하지 마세요. 큰 종기가 될수도있습니다.

이번에 허신행 전장관건은 명백한 실수입니다. 피를 토하듯 호소하던

허신행 전장관에게 다시한번 사과하고 공개적으로 실추된 허 전장관의명예와

인격살인(본인의 말)에 대해서는 어떠한 방법으로든 두고두고 회복시켜 주겠다는

의지를 밝혀주십시요.  그것이 대인의 길입니다.

그리고 류근찬 전의원에 대해서도 무시해도 되겠지만 나로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았다면 죄송하다는 멘트를 해주셔야 뒤가 조용합니다.

이럴 때일수록 매사에 신중신중 하시기를---

?
  • ?
    三思一行Best 2016.01.12 11:48

    네오콘님의 글에 공감하며, 특히나 "류근찬 전의원에 대해서도 무시해도 되겠지만 나로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았다면 죄송하다는 멘트를 해주셔야"라는 부분은 더욱 진일보된 대인(군자)의 모습이 아닐까 싶습니다....그러한 조치로 적군을 감복시켜 아군으로 만들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 ?
    다산제자Best 2016.01.12 12:34
    모 정치담론프로에서 류근찬전의원이 민주당에 입당했을때 2013년 신당창당 뜸들일때 안님이 손을 내밀었는데 이후 김한길과 새정연으로 급선회하는 바람에 본인이 오갈데없는 난감한 신세가 된 앙금이 이번에 저속한 표현으로 스스로 무덤을 판꼴이었답니다. 류근찬에 대하여는 더 이상 거명하지 않는 것이 안님답습니다.
  • ?
    三思一行 2016.01.12 11:48

    네오콘님의 글에 공감하며, 특히나 "류근찬 전의원에 대해서도 무시해도 되겠지만 나로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았다면 죄송하다는 멘트를 해주셔야"라는 부분은 더욱 진일보된 대인(군자)의 모습이 아닐까 싶습니다....그러한 조치로 적군을 감복시켜 아군으로 만들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 ?
    다산제자 2016.01.12 12:34
    모 정치담론프로에서 류근찬전의원이 민주당에 입당했을때 2013년 신당창당 뜸들일때 안님이 손을 내밀었는데 이후 김한길과 새정연으로 급선회하는 바람에 본인이 오갈데없는 난감한 신세가 된 앙금이 이번에 저속한 표현으로 스스로 무덤을 판꼴이었답니다. 류근찬에 대하여는 더 이상 거명하지 않는 것이 안님답습니다.
  • ?
    三思一行 2016.01.12 12:56

    ....

  • ?
    다산제자 2016.01.12 13:22

    전국여성단체나 여성국회의원들이 류전의원의 여성비하발언(정조없이 몸을 팔아 걸레같다는 비유)에 대하여 성명을 발표해야 할 것입니다. 국회의원을 지냈던 사람에다 시청료를 받아 운영하는 소위 공영방송의 메인 뉴스 진행자를 지냈던 그 자가 시정잡배보다 더 저속한 글을 트잇에 올렸다는 것은 경악을 금치못할 일입니다

  • ?
    三思一行 2016.01.12 13:28

    http://www.ikoreadail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19777#close_kova 코리아데일리 (라는 작은신문사) 단독보도라면서, 사과문 떳네요....

  • ?
    다산제자 2016.01.12 13:33
    녜, 일행님 노력으로 제가 숙지하게 되었습니다. 수고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8206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8381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764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8022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5174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10626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 열사람의 아군보다 한사람의 적군이 더 치명적일수있다. 6 6 2707 2016.01.12(by 다산제자) 네오콘
11315 진정한 용기 2 7 2868 2016.01.12(by 산책) 산책
11314 바랍니다. 1 5 2615 2016.01.14(by 三思一行) 별풍선
11313 대체적 지지율 초박빙상황하에 제가 느끼는 분위기상으로는 이미 끝난것 같습니다. 그러나. 2 10 3744 2016.01.13(by 개똥철학) 심우도
11312 JTBC 뉴스에 나온 한상진 교수 13 5 4633 2016.01.18(by 퇴직교사) 마왕의신
11311 창당발기인대회 영상 4 1943   일파만파
11310 [전문]국민의당 "담대한 변화 선언" 창당 발기취지문 2 6 2192 2016.01.12(by 다산제자) 일파만파
11309 새정치 새경제를 해주세요^^ 2 4 2112 2016.01.11(by 다산제자) 스마트
11308 국민의당에 바랍니다 5 2391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11307 안의원이 정동영을 만나는 이ㅠ가 뭔지? 6 3 3081 2016.01.14(by 인디안) ojy3399
11306 행동으로 보여줄때가 왔습니다(창당준비) 13 17 3362 2016.01.15(by 관리자2) 다산제자
11305 국민의당! 31 34 4722 2016.01.16(by 미개인) 베리
11304 살고자하면죽을것이요. 죽고자하면 ~ 3 12 3021 2016.01.10(by 이순신장군) 베리
11303 ‘한국은 국가로서의 기능을 더 이상 하지 못하게 될 것’이라는 치욕적인 지적이 나왔다. 8 2972   笑傲江湖
11302 신당 관계자분들 오바하지 말고, 꼼수부리지 말고, 정도로 가십시요. 16 17 4486 2016.01.11(by 다산제자) 깍꿀로
11301 작은 물방울이 되어... 5 14 3129 2016.01.09(by 석암) saebi
11300 지지자가 생각하는 선거 문구.. 1 5 5445 2016.01.06(by 다산제자) 학원제왕
11299 차츰 민심을 제대로 읽은 자들의 밝은 전망이 속출한다.초심민 잃지 않는다면 새정치는 현실이 되리라! 2 6 3828 2016.01.08(by 미개인)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8 4.13 총선을 전망한다!(일요신문 미래칼럼) 7 5803   title: 태극기미개인
11297 매사에 조심조심 5 3199   네오콘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4 65 66 67 68 69 70 71 72 73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