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지금 국민의당이 중도 개혁 정치를 표방하고 영입인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가운데 우리 안사모 회원분들 안에서도 인사들에대한 찬반 의견등 다양한 의견들이 나온다. 충분히 이해되고 나도 그중의 한사람이다.

그러나 이제 새정치안에  중도 개혁의 새로운 가치를 담아야 하는데  지지자 자신들도 정치를 보는 새로운 눈과 생각으로 변화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지나친 진보 보수 이념 경쟁에서 우선 벗어나고 지금까지 자신과 다른 진영에서 일해왔다해서 그사람의 경력과 전문성에 큰 과오가 없다면 우리는 너거롭게 받아들이고 함께 할 수있다고 생각 한다.

특히 보수층에서 어렵게 선택해서 들어오는 인사들에 대해서는 더더욱 그렇다.

요즘 언론에 영입 인사 가운데 MB맨이니 한나라당 사람이니.. 니오자마자 벌써 알르레기 반응부터 보이니 앞으로 보수층 인사들이 어떻게 용기있게 들어올수 있겠는가..국민들이개인의 정치적 선택의 자유를 존중해줘야 한다 우리들 부터 이념의 프레임을 깨야 한다. 관용과 용기를 가지고 인재들을 받아들이자.

이런 실천이야말로 포용과 소통이라는 국민의당 정강정책을 실현하는 첫 걸음이라고 생각한다.








?
  • ?
    깍꿀로 2016.01.14 14:39
    공감합니다.
    어느쪽에 섰던 사람이라는 편견의 굴레를 벗겨내고, 합리적 인사들은 모셔와야죠.
    우리 스스로도 담금질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 ?
    title: 배추두통66 2016.01.15 21:10
    공감합니다~^^
  • ?
    산책 2016.01.16 11:58
    공감합니다.
    우리는 쉽게 사람을 편가르고 정의해버리는 경향이 강합니다.
    정답을 강요하는 학습과도 관계가 있다고봅니다.
    진정으로 어떤 사람을 평가하는 일은 사실 극히 어려운 일이 아닙니까?
    수백년 수천년 전 사람에 대한 평가조차 극단적으로 다르게 평가하기도 합니다.
    하물며 어제와 오늘의 생각이 다른 사람들이 동시대를 살면서 내리는 평가가
    극혀 편협할 수 있음을 인정해야 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165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1831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10266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11107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18389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14013   마니니
11336 안철수에 대한 믿음 4 1883   회원101
11335 안님이 없었다면? 1 12 3416 2016.01.17(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1334 인재 영업 위원장 안철수는 자신의 몸을 던져야한다. 8 2492   크리스
11333 국부(國父)에 대해 3 1788   회원101
11332 문재인의 김종인 영입은 효과 없습니다. 오히려 자충수 1 10 3287 2016.01.19(by 다윗3852) cjh****1256
11331 안철수님 힘들겠지만 ...저는 응원합니다. 1 11 3331 2016.01.17(by 두통66) cjh****1256
11330 이번 국부 발언 1 0 2542 2016.01.16(by cjh****1256) 나쁜사람
11329 신당의 언로를 단일화 해야 한다 2 7 2755 2016.01.16(by 산책) 산책
11328 복지와 정치 3 7 2658 2016.01.17(by 다산제자) 회원101
11327 국민의당 여유를 갖고 시작해야 합니다. 3 9 2733 2016.01.15(by 다윗3852) 일파만파
11326 이상과 현실의 괴리 3 2767   네오콘
11325 해방직후의 대한민국에 대해 1 2476   회원101
11324 원칙은 손해를 감수하며 지킬때 의미가있다. 7 2 2396 2016.01.14(by 베리) 베리
11323 국민이 원하는것을하자. 2 3 2449 2016.01.15(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1322 과거사에 대한 견해 2 1552   회원101
11321 문재인, 김종인 선대위원장 전격 영입 2 2 1680 2016.01.15(by 두통66) 笑傲江湖
» 중도 개혁 정당 창당하기 위한 영입 인사 기준에대한 배려와 용기가 필요하다. 3 9 3129 2016.01.16(by 산책) 크리스
11319 한상진 위원 정신차리시오!! 이승만이 뭔 국부요? 4 9 3171 2016.01.16(by 성일피아) cjh****1256
11318 오사카쪽바리 14 2 2794 2016.01.14(by 베리) 베리
11317 우리가 만들 중도개혁 실용주의노선이란? 2 7 2812 2016.01.13(by 꾀고리) 일파만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