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중도를 표방하면서 국부라는말은 너무 나간것 같아요. 단어 사용에 있어 적절하지 못해보입니다

여러가지로 복잡하시겠지만 신중 또 신중해 주세요 부탁드립니다~^^


과거의 대통령들 밑에서 일했다고 전부 그들과 같은 사람일까요? 그건 아닐겁니다. 이에 관련하여

국민의당에 영입또는 가입하는 인물 또는 인재에 대하여 보편적이고 합리적이게 바라보아야 할것이라

생각됩니다.


지금 국민의당은 세력이 필요하기도 하고 깨끗한 이미지도 유지해야하고 이또한 합리적으로 받아드려야

할겁니다. 나는 친일파가 싫어! 또는 종북이 종북 좌파가 싫어! 싫은건 싫은것이고 그로인해 중도가 모이는대

문제를 일으켜선 안됩니다. 누구나 알고 있듯이 한쪽으로 치우쳐서는 정권을 잡지못하고 그렇게 되면

우리가 원하는 정책을 펴보지도 못하고 사그러들것입니다.


이승만을 영입하자는것이 아니고 이명박을 영입하자는것이 아니며 이정희를 영입하자는것이 아니지

않아요? 다만 공. 과 를 정확히 하고 칭찬할것은 칭찬하여 받아드리고 잘못한것은 지적하고 본보기로 삼아

행하지 않아야 하는것이겠지요.


국민의당에 바라자면 조급해하지말것이며  안님의 초심을 흔들지 말것이며 진정 국민이 바라는 민생과

경제에 초점을 맞추어 정책화하는 것에 몰두하여야 할것입니다. 보여주기식의 정치는 자칫하면 역효과

를 낼수도 있어요.


한가지 궁금하다면 입당인사들의 공천?또는 경선을 어떤식으로 할것인지를 합리적으로 결정하여 분란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할것입니다. 국민이 납득할수 있는 공천?또는 경선을 기대합니다 또한 빠른 결정이

필요해 보입니다.


안님을 포함한 국민의당 관계자 여러분들 대단히 고생이 많고 힘들것입니다. 하지만 이제 칼을 뽑았으니

멋지게 한번 정도를 갈라 주십시요 그렇지 않으면 언제또 이런 기회가 오겠습니까 안님을 사지로 몬다면

영영 이런기회는 다시오지 않을겁니다. 정직하게 부탁드립니다 항상 힘내시고요~^^


마지막으로 종편 보지 맙시다 정신건강에 해로워요~^^


?
  • ?
    깍꿀로Best 2016.01.15 10:02

    공감하는 부분이 많은데, 마지막 한줄이 추천을 주저하게 만드는것 같습니다. ^^

    지지자들내에도 종편을 좋아하는분 싫어하는분 관심없는분 관찰하는분등 다양하게 섞여있으니,
    영입인사가 아닌, 우리 지지자들끼리도 배려와 이해의 폭을 넓히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생각합니다.

    요즘 종편 시사 프로그램들이 한쪽 진영만 대변하지도 않습니다.
    하루 날잡아서 여러 채널의 프로그램 주욱 돌려보시면, 진보/보수/중도 각각의 목소리가 섞여서 나오는걸 볼수 있을겁니다.
    각양각색의 주장들이 흘러나오기에, 귀는 열되, 무비판적으로 받아들이지만 않는다면,
    오히려 나와 생각이 다른 쪽이 어떤 생각을 하는지 알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합니다.

    듣기 싫은 소리를 듣는게 오히려 전체 판을 크게 읽는데 도움도 되죠.

    물론 황모씨처럼, 억측/억지/악의적인 비평을 하는것은 걸러듣기 좀 괴롭긴 합니다만...

    그리고, 한상진 교수님은 학자로서 분명 혜안이 있으신 분인데,
    현실 정치에서 정치적 언사를 하는 부분에는 노련미가 조금 떨어지시는것 같습니다.
    외연확장도 생각해야 하지만, 기존 지지자들도 떠나가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한데 말이죠.
    이런부분은 백전노장 윤여준 전 장관님이 잘 하실텐데, 얼른 쾌차하시고 힘이 되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새로운 정치지형을 만들어 나가는게 여간 녹록치 않은것 같습니다.
    안의원님과 국민의당 모든 관계자및 우리 지지자분들 모두 힘내셨으면 합니다.

  • ?
    깍꿀로 2016.01.15 10:02

    공감하는 부분이 많은데, 마지막 한줄이 추천을 주저하게 만드는것 같습니다. ^^

    지지자들내에도 종편을 좋아하는분 싫어하는분 관심없는분 관찰하는분등 다양하게 섞여있으니,
    영입인사가 아닌, 우리 지지자들끼리도 배려와 이해의 폭을 넓히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생각합니다.

    요즘 종편 시사 프로그램들이 한쪽 진영만 대변하지도 않습니다.
    하루 날잡아서 여러 채널의 프로그램 주욱 돌려보시면, 진보/보수/중도 각각의 목소리가 섞여서 나오는걸 볼수 있을겁니다.
    각양각색의 주장들이 흘러나오기에, 귀는 열되, 무비판적으로 받아들이지만 않는다면,
    오히려 나와 생각이 다른 쪽이 어떤 생각을 하는지 알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합니다.

    듣기 싫은 소리를 듣는게 오히려 전체 판을 크게 읽는데 도움도 되죠.

    물론 황모씨처럼, 억측/억지/악의적인 비평을 하는것은 걸러듣기 좀 괴롭긴 합니다만...

    그리고, 한상진 교수님은 학자로서 분명 혜안이 있으신 분인데,
    현실 정치에서 정치적 언사를 하는 부분에는 노련미가 조금 떨어지시는것 같습니다.
    외연확장도 생각해야 하지만, 기존 지지자들도 떠나가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한데 말이죠.
    이런부분은 백전노장 윤여준 전 장관님이 잘 하실텐데, 얼른 쾌차하시고 힘이 되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새로운 정치지형을 만들어 나가는게 여간 녹록치 않은것 같습니다.
    안의원님과 국민의당 모든 관계자및 우리 지지자분들 모두 힘내셨으면 합니다.

  • ?
    title: 배추두통66 2016.01.15 21:02
    종편이 많이 바뀌긴 하영ㅆ더리구요 그래도 엠비엔 뉴스와이드 송모씨가 사회보는 프로보다보면 아주 열받아요 황모씨도 끝내주고
    자질부족 실실비웃고 모니터링하면 창피하지 않은지 몰라요 대체적으로 엠비엔은 아주 웃겨요 요즘은 조선의 장성민시사탱크는 볼만하더랍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65522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31626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36715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65937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72764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66881   화이부동
11341 친일명부와 뉴라이트의 역사왜곡 3 3527   笑傲江湖
11340 댓글을 서도 허락이 안됩니다. 1 1 3501 2016.01.17(by 관리자) 선돌
11339 자유와 타락을 구분하자 1 2 4477 2016.01.17(by 선돌) 회원101
11338 한상진 때문에 호남지지율 빠졌네요 ( 갤럽조사) 1 1 5676 2016.01.17(by 교양있는부자) cjh****1256
11337 한상진은 정말 도움이 안되네요 2 3290   cjh****1256
11336 안철수에 대한 믿음 4 3594   회원101
11335 안님이 없었다면? 1 12 5840 2016.01.17(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1334 인재 영업 위원장 안철수는 자신의 몸을 던져야한다. 8 4726   크리스
11333 국부(國父)에 대해 3 3692   회원101
11332 문재인의 김종인 영입은 효과 없습니다. 오히려 자충수 1 10 5358 2016.01.19(by 다윗3852) cjh****1256
11331 안철수님 힘들겠지만 ...저는 응원합니다. 1 11 5752 2016.01.17(by 두통66) cjh****1256
11330 이번 국부 발언 1 0 4981 2016.01.16(by cjh****1256) 나쁜사람
11329 신당의 언로를 단일화 해야 한다 2 7 5010 2016.01.16(by 산책) 산책
11328 복지와 정치 3 7 4714 2016.01.17(by 다산제자) 회원101
11327 국민의당 여유를 갖고 시작해야 합니다. 3 9 5300 2016.01.15(by 다윗3852) 일파만파
11326 이상과 현실의 괴리 3 4786   네오콘
11325 해방직후의 대한민국에 대해 1 4717   회원101
11324 원칙은 손해를 감수하며 지킬때 의미가있다. 7 2 5028 2016.01.14(by 베리) 베리
» 국민이 원하는것을하자. 2 3 4344 2016.01.15(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11322 과거사에 대한 견해 2 3311   회원1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6 67 68 69 70 71 72 73 74 75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