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최근들어 국민의당이 인재 영입에 속도조절을 한다고 한다. 인재영입 시스템인가  뭔가를 만들어 흑백만을 가리고만 있는 모양이다.

아직 뚜렷한 성과도 없고 어제 박영선 의원과의  면담도 두리뭉실 끝난 것 같다..안의원은 확답을 못받았다고 한다.

반대로 문재인은 기사를보면 심야에 김종인 집에 가서 무릎꿇고 배우자까지 동원해서 영입 확답을 받아냈다고한다.

또한 삼성 임원을 비롯해서 최근 영입인사들 모두 장소 불문하고 문대표가 직접 만나고 애걸하고 끈질기게 설득해서 이루어낸 성과라고 한다.

그렇다면  문재인이 과연 자존심도없고 비굴해서 그렇게 했을까?  그만큼 절박하고 간절하고 책임감이 있었기때문이다. 그결과가 호남세까지 뒤집고있다.

반대로 안의원은 더 절박한 상항을 놓고 손에 때 안묻히고 새정치의 착한 이미지만 있으면  말한마디 정도로  유능한 인재들이 우르륵  들어올까?  흠이 있니 없니 탁상 공론만 하고 있으면 들어온 사람도 다시 나갈판이다.

지난 신당 창당시 처음에는 불을 지폈다가 바로꺼져버린 이유도 결국 자신의 유약함과 사람 못 모아서 실패한것 아닌가.. 

나는 요즘 벌써 다시 그런 징후가 보인다는 우려를 가진다. 이제 비판은 여기서 그만 하겠다.

빨리 지금이라도 직접 정운찬 집을 찾아가고 안되면 몇번씩 가고 이상돈도 대동해서  박영선도 다시 만나 설득해야 한다. 시간이 없다. 이제 자존심이고 뭐고 다 내려놔야 한다.   다끝나고 변명해봐야  어느국민이 알아 주겠는가...

국민에게 욕좀 먹는다고 두려워한다면 정치인의 자격이 없다.

모든 언론과  국민들이 이번 인재 영입이 국민의당 성공의 최대 분수령으로 보고있다.

앞으로 인재 영입에 있어서도 쌀과 잡곡이 섞이더라도 잘씻어서  지으면 건강하고 맛있는 잡곡밥을 먹을 수 있지 않는가..

지나친 결벽증에 갇히지 말고 결국 정치는 움직이는 현실이고 세싸움임을 절대 잊어서는 안될 것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47570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1800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59967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62295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60323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62537   꾀꼬리
11352 안철수의원님께서 방향을 잘못 잡고 계시다는 생각이 강하게 드는군요. 2 14 5155 2016.01.21(by 아직은관망자) 비틀쥬스
11351 실망 시키지 말아 주세요 1 2799   충교한
11350 신학용 의원 영입을 재고해 주시기바랍니다. 6 4 4075 2016.01.21(by 네오콘) cjh****1256
11349 지금 상황으론 위기 1 3454   바람속에서
11348 한상진VS김종인 두 노인의 티격태격 꼴불견 2 8 5541 2016.01.20(by 충교한) 다산제자
11347 서두르지 말자 4 2891   산책
11346 안철수 방향을 제대로 잡았네요. file 5 4178   笑傲江湖
11345 대전시당발기인대회 2 1 3043 2016.01.20(by 두통66) 리연우
11344 제2의 도약 3 2633   회원101
11343 명분과 현실 2 2696   뒤뜰
11342 안사모의힘! 1 2928   8855hs
11341 친일명부와 뉴라이트의 역사왜곡 3 3048   笑傲江湖
11340 댓글을 서도 허락이 안됩니다. 1 1 2843 2016.01.17(by 관리자) 선돌
11339 자유와 타락을 구분하자 1 2 3893 2016.01.17(by 선돌) 회원101
11338 한상진 때문에 호남지지율 빠졌네요 ( 갤럽조사) 1 1 5011 2016.01.17(by 교양있는부자) cjh****1256
11337 한상진은 정말 도움이 안되네요 2 2691   cjh****1256
11336 안철수에 대한 믿음 4 2986   회원101
11335 안님이 없었다면? 1 12 5045 2016.01.17(by 두통66) title: 배추두통66
» 인재 영업 위원장 안철수는 자신의 몸을 던져야한다. 8 4007   크리스
11333 국부(國父)에 대해 3 3015   회원1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