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상진 발  이승만 국부발언으로 위기가 지지율이 빠지고

박영선으로 합류불발로  창당의 맥이 조금 빠진것은 맞지만

애초 저는 박영선이 합류 안할거라고 봤기 때문에 크게 실망하지 않습니다.

박영선은 옛날 부터 자기장사 잘하는 분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신당에 와서 고생할거라고

보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안철수의원의 탈당당시를 생각하면 지금 예상외로 잘하고 있다고 봅니다.

더민주당의 지지자들이 지지율 5% 짜리가 나가서 뭘 하겠냐?

팟캐스트 친문성향의 진행인들  유시민은 안철수가 나가면 죽는다...

김종배는 정치 자폐아라고 까지 악담을 퍼부었던 것을 기억하면 말입니다.

 

문재인의  더민주당의 전략은  12대선때 박근혜가  문재인에게 했던 전략 고대로

안철수에게 하는것입니다.  그때도  박근혜가 복지전략이니 뭐니 야당정책을 다들고 와서

이슈선점 한것입니다.

 

선명야당 강성야당 버리고...김종인 영입해서 안철수의 중도실용노선의

이슈를  선점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더민주당의 전략은 뻔합니다.  

김종인이  앞으로  "내가 있어봤는데 친노는 없더라" 이런식으로 나올겁니다.

그래서 탈당한 사람들 엿먹이는 전략으로 나올 것입니다.

김종인은  시류에 따라 잘 움직입니다. 그래서 비례4선이나 했던것입니다.

정해진 수순이라고 봅니다.

저는  초장에 강성발언 하길레 김종인의 칼바람 일으키겠구나 봤으나  지금와서

보니 그냥 언론플레이 용 쇼 인거 같습니다. 

선대위에 친노 없다더만

오늘 최재성 들어간거보니...

 

 

국민의당은 지금은 다른게 없다고 봅니다.

호남에 올인하는 수 밖에 없습니다.  문제는 호남입니다. 호남 민심만 생각해야됩니다.

일단 텃밭만 잡으면 됩니다.

 

지금 이승만 국부발언과 국민의당 창당이후 각 여론조사마다 지지율이 3~5% 빠지고

있습니다. 재미있는것은 안철수라는 이름을 넣으면 3% 상승한다는 것입니다.

적극적 홍보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그런면에서 반대로 부산.경남에서도  안철수가 내려와서 여론몰이를 해야된다고 봅니다.

 

왜냐?  호남이 원하는것은  호남정당이 아니라

정권교체를 하고 새누리의 표를 가져오는 정당이기 때문입니다.

 

그런면 앞으로 국민의당이 가야할 답이 나오는 것입니다.

일단 새누리에 스탠스에 적극 반하면서....

더민주당은 적당한 견제로 가는 되는겁니다.   

경제는 진보 ,안보는 보수 명확해야됩니다.

 

물론 앞으로의 문제는  국민의당 당내에 권력싸움이 시작될것인데

지지율이 떨어지는 중이라.....이것이  단합의 결과로 나올지

아니면 니탓내탓 할지 ...모르겠으나

저의 견해로는  사실상 탈당파들이  위기라고 느끼고 단합으로 나가지 않을까 합니다.

 

일단 교섭단체구성하고....교섭단체는 어떻게든 될겁니다...

같은 당이 아니라도 연대를 통해 교섭단체는 가능하기에 ....

 

여하간

전국 지지율 15% 유지해도 

호남에서 30%대만 유지해도   ....

 

안철수의 국민의당은 캐스팅보드를 쥐고 있는겁니다. 

 

 

 

 

 

 

?
  • profile
    일파만파Best 2016.01.22 16:14
    교섭단체는 충분히 가능합니다. 원외 박지원, 박주선, 천정배, 최재천 있구요....지금 당장은 아니라고 하지만 같이 할듯합니다. 그러면 한석이 부족한데 한석은 아마도 새누리나 호남의원들중에 탈당한다고 했다가 잔류한 4명의 의원중에 있을듯 합니다. 충분히 2월말까지는 25석은 충분하다고 봅니다.
  • profile
    일파만파 2016.01.22 16:14
    교섭단체는 충분히 가능합니다. 원외 박지원, 박주선, 천정배, 최재천 있구요....지금 당장은 아니라고 하지만 같이 할듯합니다. 그러면 한석이 부족한데 한석은 아마도 새누리나 호남의원들중에 탈당한다고 했다가 잔류한 4명의 의원중에 있을듯 합니다. 충분히 2월말까지는 25석은 충분하다고 봅니다.
  • profile
    uni**** 2016.01.23 00:27
    안님을 티비에서 매일 보고 싶어요 몸이 두 세개 였으면 하고 뛰어 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46721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1287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59176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61480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59521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61632   꾀꼬리
11372 무당층이라고 했던 제가 다시 한 번 글을 쓰겠습니다. 7 2 4296 2016.01.23(by 깍꿀로) 엔젤
11371 상대가 살을 주고 뼈를 취하겠다면, 나는 팔하나를 내주고 목을 치겠다는 각오를 해야할판에... 7 5860   깍꿀로
11370 안철수는 생사관이 정리된 사람 2 9 4364 2016.01.23(by 회원101) 회원101
» 앞으로도 위기지만 그래도 잘하고 있습니다. 2 3 3738 2016.01.23(by uni****) cjh****1256
11368 역사의 오적(五賊)을 심판해야 한다. 3 2890   일파만파
11367 불협화음은 당 망친다. 1 3186   네오콘
11366 무당층의 한 사람으로써 실망감이 컸지만, 마지막으로 드리고 떠나는 저의 의견 11 4 5142 2016.01.23(by 푸르른영혼) 엔젤
11365 안철수 의원의 "국민의당"이 제1야당으로 발돋움 할수 있도록 하려면~ 2 3 3991 2016.01.22(by uni****) BaeksejiBackseJi
11364 기원합니다 1 3219   회원101
11363 김영란-김관영 당대표카드로 반전의 기회를 모색해야 5 0 4884 2016.01.26(by 다산제자) 후광안철수
11362 새정치라는 목표는 버리지 말자 1 3169   산책
11361 저는 역시나 안철수가 방향을 잘 잡았다고 생각합니다. 5 3704   笑傲江湖
11360 먼저 교섭단체부터 3 3184   선돌
11359 안님의 초심으로 가야한다. 2 2651   title: 배추두통66
11358 친일파 문제와 박정희 1 3295   회원101
11357 국민의당 커뮤니티 3 7741   회원101
11356 모두의희망! 2 3095   8855hs
11355 안녕하세요? 2 2516   8855hs
11354 실용적 접근 방식이 필요하다 1 10 4408 2016.01.20(by 다산제자) 뒤뜰
11353 창당 발기후 맞은 첫 시련에 너무 실망하지말고 앞으로 잘 대처하면 된다.(몇가지 제안을 해본다) 3 9 5256 2016.01.22(by 다윗3852) 크리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4 65 66 67 68 69 70 71 72 73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