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민의당 전북도당 오늘 창당한다는 기사를 보고

축하를 드리며 산고의 아픔을 함께 느낍니다. 

그동안 부지런히 관심을 가지고 인터넷 홈페이지며

정치란을 뒤적이며 정보를 알아내려고 노력했지만 전북도당 창당발기인 대회도 이미 끝났고, 오늘 창당하는 장소와 시간을 알게되었네요. 창당 장소인 화산체육공원이 집 옆이라 어떻게든 참석하고 싶은데, 미리 알았으면 스케쥴 조정이라도 할 수 있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네요.

국민의당 홈페이지를 방문하여 재능기부라도 하려다 중간에 나왔습니다. 너무 어렵고 시험보는 것 같아서.^^

역시 평범한 시민이 정치에 참여하는 것이 아직은 멀구나 하는 생각이듭니다.

어떻게하든지 도움이되려고 하는 사람이 이럴진대 일반인들은 무슨일이 벌어지는지도 모르는 것이 당연하다는 생각이듭니다.

전북도당 창당발기인들 이름을 어렵게 뒤적거려 찾아보니 대개 정관계 경력의 인사 위주로 되어있네요.

역시 생활정치는 거리가 있어보입니다.

직업활동을하는 시민들이 정치에 참여하려면 그들의 활동시간을 염두에 두어야합니다.

11시 창당대회를 하면 직장을가진 일반시민이 어떻게 참여를 하나요?

저같은 전문직 자영업자는 미리 알면 스케쥴 조정을 할 수는 있겠지만 저녁시간이 더 좋겠지요. 

정책부서 재능기부 나누어 기부를 받는 것도 좋겠지만모아놓으면 더 좋겠다는 생각이듭니다.

스티브잡스가 애풀 경영할 때 모든 부서가 서로 자연스럽게 교통하게 작업장을 만든것처럼 남녀노소 빈부귀천을 떠나 자연스럽게 그리고 자유롭게 모이고 소통할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보시면 어떨까요?

생업에 바쁜 일반 시민이나 전문가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무대를 그런 시공간을 많이 제공해 주세요.

그래야 생활정치가 시작이라도 될 듯합니다.

힘들게 일하시는 당직자와 현장에서 뛰는 당원들에게는

정말 미안한 이야기지만 그래도 당이 잘 되려면 일반 시민이 호응해야합니다.

저같은 사람이 정보에 어둡고 시간은 없지만 그래도

말 한마디에 수백 수천의 사람이 영향을 받게 된답니다.

작은 돌멩이 하나가 물길을 바꾸어 놓는 것입니다.

일반 시민들 전문가들이 자유롭게 만나 소통할 수 있는 인터넷 공간과, 현장을 많이 제공해 주세요.

생활 속으로 파고 들어가는 정치를 해 주세요.




?
  • ?
    다산제자 2016.01.27 07:32
    맞아요. 하루 2곳(전북-부산)으로 일정 빠듯하게 잡은데다가 님이 말씀처럼 낮시간에 하니 진짜 백수들과 아줌마부대들이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40723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66860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72039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98821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06740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99560   화이부동
11402 이글좀 퍼뜨려주세요. 국회선진화법 개정관련 2 4503   cjh****1256
11401 금태섭과 안철수 5 8 7868 2016.01.30(by 퇴직교사) 경제민주
11400 지금부터 시급하게 내놓을 반전 카드 몇가지 2 8 5779 2016.01.30(by cjh****1256) 크리스
11399 인생길 가다보면!!! 2 4550   8855hs
11398 정의당 진중권.유시민.노회찬이 안철수를 비난하는 이유 2 3 6770 2016.01.29(by 일파만파) cjh****1256
11397 진중권氏의 국민의당 성토에 대해 6 9 795574 2016.01.31(by 충교한) 충교한
11396 괜찮다 1 4 4571 2016.01.30(by 퇴직교사) 산책
11395 안철수 의원님 부산에서 응원합니다 1 4 4295 2016.01.28(by 현산옹) livertado
11394 한번맺은인연은 영원하라!!! 7 5 9348 2016.01.28(by 관리자2) 8855hs
11393 인터넷은 이미 친노친문패거리에 장악당한지 오래입니다. 8 8034   cjh****1256
11392 당은 잘 돌아가고 있는거죠? 2 3 5070 2016.01.28(by 회원101) 아직은관망자
11391 김병원 교수의 패악 4 3 8519 2016.01.28(by 네오콘) 네오콘
11390 국민의당은 뭐하나요? 3 1 4375 2016.01.28(by 두통66) dufqks
11389 당분간 국민의당과 정치에 신경 끄겠습니다. 3 0 4256 2016.01.27(by 두통66) cjh****1256
11388 우리가가는길!! 5 4972   8855hs
11387 부처는 왜 좋은 환경을 버리고 깨달음을 얻었을까? 1 3 3736 2016.01.27(by 산책) 笑傲江湖
11386 문재인 김홍걸 대하여 1 4693   충교한
11385 안님을 보호합시다. 4 6 5830 2016.01.28(by livertado) title: 배추두통66
11384 녹취록 공개라니... 3 1 4998 2016.01.27(by 산책) 산책
» 전북도당 창당을 축하하며 1 5 6038 2016.01.27(by 다산제자) 산책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