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김경진변호사 이분은 지금껏 종편이나 미디어에서 열혈친노적 성격을 보여주면서

문재인과 더불어당을 무한옹호하고 안철수의원을 저급한수준의 막말로 비토하던 사람입니다.


불과 한달전에 더불어당의 공천신청자로 활동하다가

어제 국민의당에 영입되었다고 사진찍고 웃고있는것을 보았습니다.


안철수의원이 김경진변호사가 토론하는것을 한번이라도 보았다면

절대로 같이갈수없는 사람임을 알수있을것입니다.


급하다고 김경진같은 수준낮은 인간을 영입했다는것은 인재영입과정에서

아직도 스크린기능이 고장나있슴을 확인시켜주는것입니다.


김경진은 당장 퇴출시키고 인재영입과정에서 좀더 세밀한 검증과정을 가졌으면합니다.


?
  • ?
    퇴직교사Best 2016.01.30 13:53
    참으로 답답 합니다. 본인도 김경진 변호사 영입 기사보고 누가 추천 했는지... 안의원과는 가치가 매우 다른 것 같은데..
    박상병 평론가나 장성민 앵커라면 충분히 새정치의 전략을 기획할 수 있을텐데..
    안의원 홈페이지에 가셔서 많은 인재 추천 해주시기 바랍니다...
  • ?
    퇴직교사 2016.01.30 13:53
    참으로 답답 합니다. 본인도 김경진 변호사 영입 기사보고 누가 추천 했는지... 안의원과는 가치가 매우 다른 것 같은데..
    박상병 평론가나 장성민 앵커라면 충분히 새정치의 전략을 기획할 수 있을텐데..
    안의원 홈페이지에 가셔서 많은 인재 추천 해주시기 바랍니다...
  • ?
    무등산신령 2016.01.31 13:48
    김경진은 종편에서의 일관된 친노, 친문 발언으로 광주시민들 눈밖에 난 인물입니다.
    누구의 눈에도 정치에 뜻을 둔 인물로 비쳐졌고, 당연히 문죄인의 공천장을 노렸을 겁니다.
    적어도 광주지역에서 국민의당이란 변수가 생기기 전까지는요.

    하지만 부장검사 출신은 역시 다릅니다. 생존을 위해 시류를 짚는 안목이 실로 놀랍더군요.
    광주에선 김경진의 변신을 뭐, 전향쯤으로 치부하고 있죠. 그럴 수도 있는 거 아닙니까?

    희망하는 지역구가, 광주에서 미운털이 박힐대로 박힌 국회깡패 친노 강기정의 북구 갑이라니
    시민들의 관심까지 교묘하게 붙잡은 모양새가 되었네요.
    공천을 받을지는 모르겠으나 아무튼 시민들은 당연히 강기정의 몰락을 보고싶어 하니까... ㅎㅎ
  • ?
    개똥철학 2016.01.31 17:18
    급하다고 이사람 저사람 받아들이는게 좀 우슨꼴 보이는것 아닌지 심히 의심됩니다. 지지율이 정체된 상황에서 한방이
    있어야하는데 말입니다. 정운찬 손학규같은 분들이 아쉽습니다.
  • ?
    네오콘 2016.02.02 13:30
    문재인의 열혈 친노분자가 어떻게 국민의 당에 입당 할수있나요.
    김경진 변호사 양심이 있다면 스스로 물러 나세요. 국민의 당 공천 주면 안돼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17077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여러분들에게 물어봐도 될까요? 3 3 1631 2018.02.02(by 화이부동) title: 나비꽃밭에서
오름 통합 열차!!!!! 1 3 2570 2018.01.19(by 비회원(guest)) 퇴직교사
오름 한반도의 변즉생( 건강한 3당제빅뱅: 국민통합당과 낡은 양당 ) 3 2092   화이부동
오름 이것도. 정답이지요~~~ 2 2919   퇴직교사
오름 27일.28일.29일.30일의 통합찬반투표 이후 합의이혼이 차선의 대책아닐까 3 3 3541 2017.12.26(by 부싯돌) 화이부동
11417 답답한 사람들아! 0 1484   꾀고리
11416 친노의 어두운 자화상, 안철수 6 1907   경제민주
11415 옛일을 생각하며 1 1582   회원101
11414 안철수의원이 아니였으면 국민의 당 창당은 불가능하였다. 4 8 3740 2016.01.31(by 개똥철학) 선돌
11413 아직도 구태와 자가당착에 빠진 극좌파 진중권은 자숙하기 바란다, 7 10 3045 2016.01.31(by 회원101) 크리스
11412 국민의당에 바란다 2 4 1595 2016.02.01(by 개똥철학) 나인해피
11411 마우스고장, 휴대폰고장 1 1543   笑傲江湖
» 김경진변호사 영입을보면 국민의당의 현주소가 보입니다. 4 7 7010 2016.02.02(by 네오콘) 후광안철수
11409 19대국회는 무대를 접어라 !! 1 1199   철철철
11408 앞으로 어떻게 될까요? 1 6 2397 2016.01.30(by 다산제자) cjh****1256
11407 무당층이라고 했던 제가 다시 한 번 글을 쓰겠습니다.(2) 36 3 3288 2016.02.06(by 엔젤) 엔젤
11406 여론조사가 궁금합니다? 高見 부탁합니다? 3 3 2409 2016.01.31(by 무등산신령) 충교한
11405 국민의당, '민생전문' 이건태 변호사·정재흠 회계사 영입(종합).gisa 3 1943   cjh****1256
11404 [더팩트 | 서민지 기자] 국민의당은 29일 이용호·김철근·강연재·김경진 정치평론가를 영입했다. 4 3047   cjh****1256
11403 시설관리원 배성춘, 환경미화원 임종성 국민의당 입당 1 6 1976 2016.01.29(by 크리스) cjh****1256
11402 이글좀 퍼뜨려주세요. 국회선진화법 개정관련 2 1749   cjh****1256
11401 금태섭과 안철수 5 8 3591 2016.01.30(by 퇴직교사) 경제민주
11400 지금부터 시급하게 내놓을 반전 카드 몇가지 2 8 2361 2016.01.30(by cjh****1256) 크리스
11399 인생길 가다보면!!! 2 1282   8855hs
11398 정의당 진중권.유시민.노회찬이 안철수를 비난하는 이유 2 3 3179 2016.01.29(by 일파만파) cjh****125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8 59 60 61 62 63 64 65 66 67 ... 633 Next
/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