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러분 저는 2012년 문재인을 지지 했었습니다.당시 안철수 대표가 진심과 새정치의 기치를들고~

지난날 미국대선에서 뉴프런티어 정신의 기치를 부르짓으며 35대미국대통령에 당선됐었던 '케네디'대통이

생각나서 처음엔 안철수대표를 지지하기로 했었는데~안철수 대표는 두번에 걸친 양보끝에~이유야 어찌됐었건 당시 50%이상의 국민적 지지를 받았었고~ 안철수 대표는 그후 여러번의 새정치 시도에서 뜻밖의 장애물에 실패하게 됩니다.


그당시부터 탈당까지 강력한 정치적 우군이 돼줘야할 문재인과 박원순의 정치적 언행을 살펴봐 주십시요!

"옛말에 은혜를 원수로 갚는다"고 정치의 비정함에 인간적 도리도 내팽개 쳐버려도 된다면 그들의 이익을위해진정으로 국민의, 국민에, 국민을,위한 정치를 할수 있을까요?


안철수를 비난하는 모든 언론방송과,sns,등은 허위날조 왜곡된 것이라고 색안경를 끼고봐도 문제없을것입니다.그예로 탈당과 '철수에'대해;더민당이 달라질려는 흉내를내고 "철수"정치라는 말이 줄어들고 있지않습니까!


이제 또다시 안철수 대표는 처음처럼 실패와 실수를 되풀이 하지않기위한 국민에,국민의,국민을위한정치를

국민만 바라보고 하겠다고 진심어린 강한어조로 말했습니다. 


이제 여러분에게 한가지 제안을 하겠습니다.안철수 대표를 이해하기위해 "안철수의생각"을 비롯해서

안철수가쓴 책3권만 읽어 주실것을 부탁드립니다.그리고 그가행한 국민의당대표 수락연설문을 경청해주시면 좋겠고요! 한가지 덫붙여서 미국의 대선후보 경선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버니 샌드스"

민주당 상원의원 연설문을 참고해 주시면 좋겠습니다.


안철수 대표가 살아온삶과 그동안의 발자취를 보면 "버니 샌드스" 상원의원보다 유리한점은 한국인이고

젊고 패기있고 훨씬 잘생기고 무었보다도 거짖말을 못한다는 겁니다.그예로 창당초 실수 했었던 녹취록,

국부론,인재영입등 즉각적으로 그가책임지고 사과하는 진솔한데가 있지않습니까?


사람의 됨됨이를 평가하는 데에는 객관적인데가 있어야 할것같아 몇가지 예를 들었습니다.

지금까지 한국의 정치인중에서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었던 정치를 안철수 대표가 완성시킨다고 

 대국민 약속을 했습니다.덫붙여 두번실패나 실수는 하지않는다고 단언했습니다.


그리고 창당 초기에 몇가지 실수때문에 지지율 하락이 있었지만 이또한 진심이 밝혀지면 긍정적으로 돌아서리라 봅니다.


2012년 대선에서 홀홀 단신으로 김성식의원 한분과 진심캠프팀들과 정말 힘든 싸움에서 눈물을 삼켰지만 지금은 17명의 국회의원과 천군만마도 함께하고 있기에 원대한꿈을 실현시킬수 있으리라 봅니다.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
    선돌Best 2016.02.04 23:11
    동감입니다. 좋은 글 많이 올려주세요
  • profile
    다윗3852Best 2016.02.05 05:22
    썩은 정치를 바꾸려면 반대하는 기득권
    세력의 도전이 거셀것입니다.
    본인의 이익을 위해서는 정의와 상식을
    깨드리고 양보와 존중은 없습니다.
    국민을 무서워 할줄 모르는 기성
    정치인들 싹 쓸어버려야 합니다.
    총선에서 대선에서 승리하는
    국민의 당을 적극 지지합니다.
  • ?
    산책Best 2016.02.05 12:10
    공감합니다.
    한가지 안의원은 이제 다른 누군가 본받을 사람을 찾는듯한
    언행을 버리면 좋겠습니다.
    이희호여사건이나 샌더스나 이런 류의 자기비하를 하면
    안돼요.
    누차 말하지만 모든 사물에는 쓰임새가 있는 것입니다.
    안의원은 한 나라를 걸머지고 나갈 것을 국민들이 바랍니다.
    그만한 그릇이되려면 이제 누구누구를 뒤따라가는 것이 아니라
    이 세상이라도 선도한다는 포부와 자신감이 필요합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도 좋은일만 있었던 것이 아니고 모두 그를 존경하는 것도 아닙니다. 저는 평생 그분을 지지하고 따랐지만
    호남에서 그분 욕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인간은 본래 별 것 아닙니다. 자리가 사람을 만들기도 하는 것입니다. 대선을 꿈꾸는 분답게 자신감과 믿음을 가지고 당당하게 나가시기 바랍니다.
    나는 김대중이 아니다. 나는 샌더스가 아니다 .
    나는 안철수다" 이렇게 당당하게 외치세요
    안님 뒤에는 적어도 수백만의 지지자가 있습니다.
    앞으로 더 많아질 것이고 수천만이 되면 이 나라의 수장이 될 것입니다.
    그런 꿈과 포부를 가지고 나가야 지지자들이 따르지 않겠습니까?
    약한 모습을보이니까 떨거지들이 개떼같이 덤비지 않습니까?
    포효하세요 저들이 겁을먹도록...
  • ?
    선돌 2016.02.04 23:11
    동감입니다. 좋은 글 많이 올려주세요
  • profile
    다윗3852 2016.02.05 05:22
    썩은 정치를 바꾸려면 반대하는 기득권
    세력의 도전이 거셀것입니다.
    본인의 이익을 위해서는 정의와 상식을
    깨드리고 양보와 존중은 없습니다.
    국민을 무서워 할줄 모르는 기성
    정치인들 싹 쓸어버려야 합니다.
    총선에서 대선에서 승리하는
    국민의 당을 적극 지지합니다.
  • ?
    산책 2016.02.05 12:10
    공감합니다.
    한가지 안의원은 이제 다른 누군가 본받을 사람을 찾는듯한
    언행을 버리면 좋겠습니다.
    이희호여사건이나 샌더스나 이런 류의 자기비하를 하면
    안돼요.
    누차 말하지만 모든 사물에는 쓰임새가 있는 것입니다.
    안의원은 한 나라를 걸머지고 나갈 것을 국민들이 바랍니다.
    그만한 그릇이되려면 이제 누구누구를 뒤따라가는 것이 아니라
    이 세상이라도 선도한다는 포부와 자신감이 필요합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도 좋은일만 있었던 것이 아니고 모두 그를 존경하는 것도 아닙니다. 저는 평생 그분을 지지하고 따랐지만
    호남에서 그분 욕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인간은 본래 별 것 아닙니다. 자리가 사람을 만들기도 하는 것입니다. 대선을 꿈꾸는 분답게 자신감과 믿음을 가지고 당당하게 나가시기 바랍니다.
    나는 김대중이 아니다. 나는 샌더스가 아니다 .
    나는 안철수다" 이렇게 당당하게 외치세요
    안님 뒤에는 적어도 수백만의 지지자가 있습니다.
    앞으로 더 많아질 것이고 수천만이 되면 이 나라의 수장이 될 것입니다.
    그런 꿈과 포부를 가지고 나가야 지지자들이 따르지 않겠습니까?
    약한 모습을보이니까 떨거지들이 개떼같이 덤비지 않습니까?
    포효하세요 저들이 겁을먹도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5177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20181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17168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18276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26759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20632   마니니
11457 내부자들을 연상시키는 대한민국의 현실 4 2357   笑傲江湖
11456 진중권은 먼저 진보 안의 들보를 보라 1 4 3409 2016.02.10(by uni****) 뒤뜰
11455 국민의당 아쉬운점 1 1 3807 2016.02.09(by uni****) 회원101
11454 대통령의 가능성이라는 게 하루 아침에 되는 것이 아니라, 평생을 두고 자기의 길을 걷고, 자신의 말을 지키며 포인트는 쌓아가는 것 2 1 3385 2016.02.08(by 드림프렌) 선돌
11453 계파간에 싸우지말고 잘 하라고 전해주세요. 3 1 2539 2016.02.07(by 아직은관망자) 초서민
11452 설명절 여론 2 1 3493 2016.02.07(by 현산옹) 8855hs
11451 政治的中立 이 있나요? 3 7 4246 2016.02.09(by 꾀고리) 충교한
11450 정말 생각보다 무섭고 어처구니없는 세상! 4 10 5344 2016.02.06(by 현산옹) title: 배추두통66
11449 국민의당 효과. 국회가 이렇게 일하는곳이 되어야죠. 4 9 4252 2016.04.21(by 깍꿀로) 깍꿀로
11448 자신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나가시길.. 4 7 3409 2016.02.06(by 회원101) 산책
11447 뎃글 써주기!! 3 7 3577 2016.02.05(by 두통66) 8855hs
11446 광주,전남 여론조사 10 10 4729 2016.02.07(by 현산옹) 8855hs
11445 여론이 국민의당으로 3 4 3030 2016.02.07(by 현산옹) 8855hs
11444 새해인사! 4 2 2345 2016.02.07(by 현산옹) 8855hs
» 왜!안철수가 총선,대선에서 승리할수 있는가? 3 9 5891 2016.02.05(by 산책) BaeksejiBackseJi
11442 우리시대 안철수의 의미 5 8 3931 2016.02.05(by 현산옹) 경제민주
11441 '성장과 분배의 모순', 깨져야할 기득권 이데올로기 1 4 4659 2016.02.05(by 다산제자) 경제민주
11440 선거때마다 2 3 2687 2016.02.05(by uni****) 8855hs
11439 진중권 진보(進步)논객에서 진영(陣營)논객 되다.. 1 2 2821 2016.02.04(by 충교한) 충교한
11438 立春大吉 建陽多慶 1 2 3890 2016.02.05(by uni****) 일파만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7 58 59 60 61 62 63 64 65 66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