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상돈교수가 국민의당에 영입하면서

햇볕정책은 실패했다고 하였습니다.

김대중, 노무현 두분의 통일정책을 매우 비판해오신 분이시더군요.


저는 햇볕정책이 남북 당사자 간의 긴장을 완화시켜준 면도 있지만,

국제적으로 봤을 때 한국의 전쟁가능성에 대한 두려움을 낮춤으로써

한국에 대한 투자나 이미지 차원에서 안정성을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북핵문제에 관해서는

햇볕정책의 잘못보다는 북한을 탓해야 하는 것 아닐까요?

화살이 왜 우리 내부한테로 오는 겁니까? 북한이 잘못했는데요.


햇볕정책을 통해 쌓인 신뢰를 무너뜨린 것은 북한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북한은 비난받아야 합니다.

햇볕정책은 버리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우리가 바보가 아니기에, 북한에서 저리 나오면 우리 또한 대응을 해야겠지요.

하지만 근본적으로 대화의 가능성은 항상 열려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대화가 안되는 상황을 만든 북한을 비난해야 하는거지요.


햇볕정책을 해서 북한을 무조건 봐주라는 얘기가 아닙니다.

햇볕정책을 기조로 하되,

북한의 상황에 따라 융통성있게 처신해서

주도권을 잡자는 이야기입니다.


당시 상황에서 분명 성과가 있었던

햇볕정책을 실패한 정책이라고 하면

새누리당과 맞지 않은, 그러면서도 민주당에 실망하고 안철수와 국민의당에서 그 희망을 찾아보려는

저같은 사람에게는 좀 거북한 이야기인 것 같습니다.


민주당 마저도 대북정책이 보수쪽으로 간 상황에서

저는 그간 국민의당 대북정책이 좋았는데,

국민의당마저 보수쪽으로 가는 건가요?

?
  • ?
    회원101Best 2016.02.17 17:19

    기사링크 했습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읽어 보세요 오히려 님의 생각과 이상돈님의 생각이 비슷하다고 까지 생각되어 집니다. 햇볕정책이 북핵을 막는데 실패했다는 것이지 성과가 없었다고는 하신적이 없는것 같군요.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2/17/0200000000AKR20160217061151001.HTML?input=1195m

  • ?
    회원101 2016.02.17 17:19

    기사링크 했습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읽어 보세요 오히려 님의 생각과 이상돈님의 생각이 비슷하다고 까지 생각되어 집니다. 햇볕정책이 북핵을 막는데 실패했다는 것이지 성과가 없었다고는 하신적이 없는것 같군요.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2/17/0200000000AKR20160217061151001.HTML?input=1195m

  • ?
    아직은관망자 2016.02.17 22:55
    기사까지 찾아 주시다니 감사합니다^^
    다른 기사들이 오해의 소지가 많게 기사화되기도 했고, 이상돈교수님의 설명도 좀 부족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실망할 것이 아니라 다행입니다. 대북정책이 앞으로 어찌 구체화되서 나오는지 보면 이상돈교수님의 대북관을 더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
    회원101 2016.02.17 17:30

    다른 기사에는 미국 대한민국의 문제가 아니라 북한의 문제라고 하신 글도 보았는데 기사를 못찾아서 주소를 못 올리겠습니다 그냥 하는 말이 아니라 님의 생각과 비슷해서 비슷하다고 말하는 것입니다

  • ?
    8855hs 2016.02.18 17:26
    했볓정책은 실패입니다.
    현실정은 보수로 가야합니다.
    그래야 국민의 지지를 받을수 있습니다.
    김대중, 노무현 정부가 북한에 지원한돈 이 9천억 거히 됩니다.
    국민이 이사실알고 날리입니다.
    안사모 회원님들 이제 했볓정책을 버립시다.
  • ?
    다산제자 2016.02.19 07:35

    역대정부가 한마디로 핑크빛 짝사랑 한것입니다. 북은 입주업체 기술을 습득하면 트집잡아 통채로 접수하려고 기도해 왔다는 증거가 포착되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0378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21358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1877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21982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22496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23959   화이부동
11512 나의 이야기 3 2759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11511 명품과 짝퉁 1 3 3712 2016.02.20(by 드림프렌) 笑傲江湖
11510 총선 공약으로 1 2637   8855hs
11509 총선목표 100석으로 잡으세요 3 2 3565 2016.02.20(by 충교한) 다윗3852
11508 오늘부로 국민의당 당원이된 정동영 전장관은 이제 새롭게 변신해야한다. 3 8 5010 2016.02.20(by 다산제자) 크리스
11507 국민의당? 2 1 3435 2016.02.20(by 현산옹) 8855hs
11506 N포세대.. 직장과 결혼 2포인 저의 스토리 입니다.. 3 file 2 4953 2016.02.20(by uni****) 전해라
11505 언론의 자발적 안철수 띄우기 1 3 4984 2016.02.20(by 현산옹) 笑傲江湖
11504 지하철에서 만난 스님의 빗자루론 1 6 5618 2016.02.19(by saebi) 笑傲江湖
11503 “총리, 개성공단 자금 4년전 폐쇄한 ‘39호실’ 유입 말이 되나?” 1 2542   笑傲江湖
11502 다시 한번 권노갑 고문님, 정대철 의원님이 수고를 해주셨으면 한다. 2 7 3723 2016.02.19(by 10년집권로드매퍼) 크리스
11501 더민당의 '더불어 성장론'과 김현종 영입, 그 부조화 1 3297   경제민주
11500 안철수공동대표 정동영전의원 ...... 4 4 4109 2016.02.19(by 현산옹) 충교한
11499 고지전 그리고 DMZ 0 4021   笑傲江湖
11498 사드배치 문제에 대한 답답함. 1 2965   title: 나비꽃밭에서
11497 [전문]국민의당 안철수 공동대표 비교섭단체 대표연설문 1 6 4823 2016.02.18(by 笑傲江湖) 일파만파
11496 지도층? 3 3163   산책
» 햇볕정책이 잘못인가요? 5 6 5670 2016.02.19(by 다산제자) 아직은관망자
11494 대부분의 생명체는 왜 암수로 되어 있을까? 2 3367   笑傲江湖
11493 정동영씨도 합류할까요? 2 3 4553 2016.02.17(by 아직은관망자) 경제민주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6 57 58 59 60 61 62 63 64 65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