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일자리 창출이나 임금문제도 복지라는 개념으로 논의 되는데, 제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정부에서 지원해 주는 현금에 관해서 입니다.

 

지금, 복지 논쟁의 핵심은 보편적 복지냐 선별적 복지냐라고 생각하는데, 솔직히, 비전문가적 입장에서 나름대로 생각해 보자면, 선별적 복지가 합리적이고 실용적이지 않나 하는 생각을 합니다. 얼마전, 조선일보의 여론조사에 의하면, 복지와 성장을 놓고 조사했을때, 복지를 원하는 국민이 오십프로 정도 되고, 성장을 원하는 국민이 오십프로 정도 된다는 기사를 보았습니다. 복지 논쟁의 쟁점이 된 무상급식이라는 것이 있는데, 과연 그 급식비지원이라는 것이 전체국민들한테 반드시 필요한 것인지 의문이 듭니다. 일단, 적은돈이라도 지원 되면 좋은것이 일반적인 것이지만, 저의 생각은 복지라는 것은 사람이 처한 환경에 따라 달라야 한다는 것입니다.

 

정말로, 연구를 해서, 보편적으로 하는 것 보다는, 어떤 합리적 기준을 정해서, 반드시 필요한 분들한테, 필요한 부분을 지원을 해주고, 어느정도 여건이 되면, 돈을 지원받는 것 보다는, 돈을 벌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이 건강한 것이 아닙니까?

 

지금, 대한민국에서, 경제적 활동을 하기가 힘든 최하위 계층에게 정부지원을 해주는데, 굉장히 열악한 수준입니다. 보편적 복지로 들어가는 돈을 조절을 해서, 이분들이 일정수준이상의 삶을 살수 있도록 도와주는 쪽으로 활용하는것이 낫지 않나 하는 생각을 합니다.

 

무엇인가, 전문적인 연구를 해서 정말로 제대로 된 정책을 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물론, 경제적 환경이 지금 안좋다 보니까, 지원받아야 하는 분들이 많은데, 전부는 아니지 않습니까? 유동적이고, 능동적이며, 적재적소에 딱딱 들어 맞는 정책이 필요한것 같습니다.

 

복지문제를 선거용으로 악용해온 새누리당은 규탄을 받아 마땅하지만, 보편적 복지와 선별적 복지중에서 어떤 것을 지향해야 하는지 심도깊은 논의가 필요한것 같습니다.

 

 

 

?
  • ?
    다산제자 2016.03.05 07:27
    지난 대선때 양당이 표를 의식해서 복지포퓰리즘을 공약으로 내걸어 박근혜후보는 노인들에게 매월20만원 주겠다고 하여 표를 매수한 셈이다. 광의로 해석하면 공직선거법 상 매수죄에 해당한다. 먹는 `파이이론`이 적용되는데 재정이 적은데 지출액이 많으니 외채만 늘이는 꼴이 되었다. 오죽했으면 유승민의원이 "증세없는 복지는 없다"라고 연설했겠는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41687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11880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10295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3 11197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1 8 18445 2018.11.20(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3 14059   마니니
11596 김한길 선대위장께 2 14 3299 2016.03.07(by 테크노) 산책
11595 이종걸 도발의 의미와 대응방법 3 2 2184 2016.03.08(by 다산제자) gida****
11594 교활한 김종인과 멍청한 김한길, 천정배 4 7 3266 2016.03.07(by gida****) 테크노
11593 제발 김한길의원님, 천정배의원님 6 15 4202 2016.03.08(by 다산제자) 아직은관망자
11592 진정성이 보이는 공약을 만들고 알리는거 만큼 2 1826   테크노
11591 김종인 대표 "연대는 무슨 연대 나는 그런거 절대 안한다" 1 1 2208 2016.03.07(by 아직은관망자) cjh****1256
11590 자기를 알고 남을 알면 패하지 않는다 3 1853   산책
11589 김종인 2차도발에 대한 대응방법 1 3 2481 2016.03.06(by 햇병아리) gida****
11588 與隋將于仲文詩 2 1 2351 2016.03.06(by 드림프렌) 笑傲江湖
11587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기자회견문 전문 11 25 6820 2016.06.19(by 산적이야) 일파만파
11586 국민의당의 본질, "새로운 세상" 2 9 2883 2016.03.06(by 드림프렌) I쥬신I
11585 김종인 까불다가 자기꽤에 자기가 넘어가네요 1 8 3091 2016.03.06(by 개똥철학) cjh****1256
11584 이제는 우리가 신의 한수를 둘 차례-합당하자 0 2378   선돌
11583 어떤 정치인도 안대표의 새정치 명분을 이길수 없다. 1 7 3582 2016.03.05(by saebi) 크리스
11582 희망..... 1 10 3114 2016.03.05(by 드림프렌) title: 나비꽃밭에서
11581 정부의 오버액션에 대한 저의 생각입니다. 0 2652   笑傲江湖
11580 '제3당'이 아니라 '판갈이당'이다 2 2 3757 2016.03.06(by 퇴직교사) 뒤뜰
11579 정치에 신물이 나는 무당층을 보고ᆢ 9 4081   비상하는솔개
» 복지 문제에 대한 생각 1 1 2264 2016.03.05(by 다산제자) 회원101
11577 멋진 응대, 국민의 당은, 희망과 행복을 주는 당이다. 2 11 3346 2016.03.05(by 홍세용) 다윗385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0 51 52 53 54 55 56 57 58 59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