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희망이라는 단어가 오늘따라 의미심장하게 다가오는 하루 입니다.


이런 저런 기사를 읽어 보고 그냥 문득 어울리지 않게 희망이란 단어가 간절 했습니다..




이번 총선에서 야권 전체가 걷지도 못해 기어야 움직일 수 있을 정도로 처절하게 망해야 합니다...


그래야 한국이란 나라에 희망이 있을 것 같습니다.




 댓가 없이 새로움에 다가갈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안의원은 이번에 어떤 댓가를 치르더라도 희망을 향해 가기 바랍니다.






?
  • profile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Best 2016.03.05 19:53
    우리가 바라던 바입니다 1년은 더줘야 하신 Jp의 말씀이 생각납니다 희망이란 절망의 다른 얼굴입니다

    절망속에서 우리가 선택한 것이 안님입니다 소중하게 가꾸어야 합니다 그래야 미래가 있지 않겠읍니까 잘되는 것은 우리 모두의 염원이니까요

    보이지않게 좌우의 언론들이 편을 갈라 무차별공격을 감행함으로써 순진한 대중들에게 좌우를 선택할것을 세뇌시키고 있읍니다

    제3세력의 등장을 방해 아니 공작하는 저들에겐 국민의삶에는 애시당초 관심이 없다는 방증이기도 합니다

    그러기에 너무도 어려운 판국에 내부의적까지 내우외환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안사모가 있어 든든합니다

    희망을 가슴에 품고 살아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지배하는 것은 변화입니다 바꾸려는 게 하루아침에 되는 게 아니라서요 묵묵히 가다보면 좋은 세상을 만나리라 확신합니다

    우리모두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간다는 주인의식을 가지고 즐거운 도전을 멈추지 않아야겠읍니다
  • profile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2016.03.05 19:53
    우리가 바라던 바입니다 1년은 더줘야 하신 Jp의 말씀이 생각납니다 희망이란 절망의 다른 얼굴입니다

    절망속에서 우리가 선택한 것이 안님입니다 소중하게 가꾸어야 합니다 그래야 미래가 있지 않겠읍니까 잘되는 것은 우리 모두의 염원이니까요

    보이지않게 좌우의 언론들이 편을 갈라 무차별공격을 감행함으로써 순진한 대중들에게 좌우를 선택할것을 세뇌시키고 있읍니다

    제3세력의 등장을 방해 아니 공작하는 저들에겐 국민의삶에는 애시당초 관심이 없다는 방증이기도 합니다

    그러기에 너무도 어려운 판국에 내부의적까지 내우외환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안사모가 있어 든든합니다

    희망을 가슴에 품고 살아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지배하는 것은 변화입니다 바꾸려는 게 하루아침에 되는 게 아니라서요 묵묵히 가다보면 좋은 세상을 만나리라 확신합니다

    우리모두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간다는 주인의식을 가지고 즐거운 도전을 멈추지 않아야겠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15012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30847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31956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31271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32010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33530   화이부동
11601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 1 3 3510 2016.03.08(by 드림프렌) 김민수미카엘
11600 큰 정치를 보고 싶다 0 3555   뒤뜰
11599 지혜롭게 0 2879   꾀고리
11598 재야원로들의 야권연대 압박은 양아치 짓 4 11 4059 2016.03.08(by 무등산신령) 경제민주
11597 지금 필요한 책략입니다. 1 3506   gida****
11596 김한길 선대위장께 2 14 4749 2016.03.07(by 테크노) 산책
11595 이종걸 도발의 의미와 대응방법 3 2 3217 2016.03.08(by 다산제자) gida****
11594 교활한 김종인과 멍청한 김한길, 천정배 4 7 4459 2016.03.07(by gida****) 테크노
11593 제발 김한길의원님, 천정배의원님 6 15 6138 2016.03.08(by 다산제자) 아직은관망자
11592 진정성이 보이는 공약을 만들고 알리는거 만큼 2 2966   테크노
11591 김종인 대표 "연대는 무슨 연대 나는 그런거 절대 안한다" 1 1 3195 2016.03.07(by 아직은관망자) cjh****1256
11590 자기를 알고 남을 알면 패하지 않는다 3 2722   산책
11589 김종인 2차도발에 대한 대응방법 1 3 3923 2016.03.06(by 햇병아리) gida****
11588 與隋將于仲文詩 2 1 3994 2016.03.06(by 드림프렌) 笑傲江湖
11587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기자회견문 전문 11 25 8778 2016.06.19(by 산적이야) 일파만파
11586 국민의당의 본질, "새로운 세상" 2 9 4462 2016.03.06(by 드림프렌) I쥬신I
11585 김종인 까불다가 자기꽤에 자기가 넘어가네요 1 8 4301 2016.03.06(by 개똥철학) cjh****1256
11584 이제는 우리가 신의 한수를 둘 차례-합당하자 0 3442   선돌
11583 어떤 정치인도 안대표의 새정치 명분을 이길수 없다. 1 7 5316 2016.03.05(by saebi) 크리스
» 희망..... 1 10 5182 2016.03.05(by 드림프렌) title: 나비꽃밭에서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2 53 54 55 56 57 58 59 60 61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