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진정 대한민국의 미래를 걱정하는 야권의 지도자라면, 안철수건 문재인이건 그게 누구이든간에,  기득권을 다 내려놓을 각오로 야권통합 논의를 위한 김종인 문재인 안철수 3자회담을 제안해야 한다.


누군가, 혹은 둘 다,  차기대선 불출마선언을 하고 야권통합을 이루면 과반수의석을 목표로 이번 총선을 치를 수 있고 정권교체의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되지만, 지금처럼 가면 지는 쪽은 야권분열의 책임을 뒤집어쓰게 되고 이기는 쪽도 새누리의 거대공룡화를 막을 수 없으며 혹여라도 차기권력을 잡는다한들 새누리의 의회권력 아래 식물정부가 될 수밖에 없다.


만약 누군가의 살신성인에 힘입어 통합을 이루면 야권은 국민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고, 박근혜 정부에 반대하는 국민들을 결집시켜 선거혁명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김종인과 문재인은 힘으로 국민의당을 '궤멸'시키려 하지만 만의 하나 그것이 가능하다 한들 그 밑을 떠받치고 있는 뿌리깊은 친노친문에 대한 불신을 해소시킬 수 있을 거라 생각하는가? 그걸 해소시키지 못하고 대선에서 승리할 수 있을 것인가?


국민의당은 문재인에 대한 불신을 양분으로 하고 있을 뿐 독자적인 역량을 보여준 바 없으며, 얼마 안 남은 선거를 앞두고 나아질 기미도 전혀 없다.


그러니 양 당은 더이상 국민들에게 폐 끼치지 말고 자기 기득권을 다 내려놓는다는 각오로 박근혜 정부 심판을 위한 통합에 나서는게 옳을 것이다.


뱀발)

많은 이들이 통합제의를 김종인의 술수라고 이야기하는데, 술수가 맞다. 하지만 더민주와 국민의당은 어차피 공존이 어려운 게 우리 정치현실이고, 살아남기 위해 술수를 부리는 걸 도덕적으로 옳지 않다고 목소리를 높이는 건 무능력한 모습으로 보일 뿐이다.


바둑판에서 상대가 단수를 친다고 화내야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바둑판을 엎어버릴 것인가? 만약 살릴 수 없는 말이라면 버리고 사석작전이라도 생각해보는 게 승부를 끝까지 밀고 나가는 대국자의 자세일 것이다.


이번에 물러서면 절대 안된다는 강박관념에 사로잡히지 말고, 전체 판세가 그렇다면 후퇴할 수도 있는 일이며, 최선을 다해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명분을 축적해야 한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49 138206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안철수 교수님이 지금 대통령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하지만... 1 4 8385 2018.06.21(by 화이부동) 완소로빈
오름 포기하지 마세요. 3 7665   힘내세요
오름 6.13, 바꿔야 삽니다. 우리와 우리가정이: 총체적으로 부실한 지방정부의 기득권.갑질 낡은 1번과 2번을 교체합시다. 2 3 8037 2018.06.07(by 화이부동) 화이부동
오름 제가 이 까페 가입하게된 이유. 2 8 15179 2018.06.14(by 은서) 꼬마빌딩부자
오름 믿음 1 3 10650 2018.06.07(by 비회원(guest)) 마니니
11616 안사모는 자기를 알리는 공간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2 1 2325 2016.03.11(by 笑傲江湖) 笑傲江湖
11615 [인공지능] 인공지능도 인간이 만들었다? 0 1713   笑傲江湖
11614 천정배.김한길 정신차리세요. 1 7 3354 2016.03.10(by 개똥철학) 다윗3852
11613 안대표는 이제 그 진정성위에 실력과 지혜를 겸비해야 한다. 1 2344   크리스
11612 펌글 - 안철수가 없었다면 이 나라 정치판이 어찌 됐을까? 2 17 2894 2016.03.12(by 드림프렌) 경제민주
11611 [인공지능] 알파고 파죽의 2연승이냐, 이세돌의 제동이냐 file 0 3312   笑傲江湖
11610 김한길 이번총선에서 낙선될것이다. 3 7 2986 2016.03.09(by 두통66) 다윗3852
11609 물 흘러가듯이 그저 버려둘 것 2 2530   I쥬신I
11608 붉게물들기위한 과정이라 생각하시고.... 응원하겠습니다. 2 2324   자작나무10
11607 [쉬어갑시다] 박혜경 메들리 0 2499   笑傲江湖
11606 국민의당 야권단일화논의 선택과 포기 4 2 2026 2016.03.09(by hightone) 일파만파
11605 광야에서... 2 1850   title: 나비꽃밭에서
11604 가입인사 올립니다 1 1 1844 2016.03.08(by 드림프렌) greenhill
11603 '감동 에세이' 같은 안의원 노원병 출마선언문 공유합니다~ 7 19 6557 2016.06.19(by 천사하우징) 경제민주
11602 [인공지능] 이세돌 대 알파고 바둑경기 1 0 2081 2016.03.08(by uni****) 笑傲江湖
11601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 1 3 2186 2016.03.08(by 드림프렌) 김민수미카엘
» 큰 정치를 보고 싶다 0 2265   뒤뜰
11599 지혜롭게 0 2074   꾀고리
11598 재야원로들의 야권연대 압박은 양아치 짓 4 11 2987 2016.03.08(by 무등산신령) 경제민주
11597 지금 필요한 책략입니다. 1 2375   gida****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9 50 51 52 53 54 55 56 57 58 ... 634 Next
/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