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알파고와 클린선거(기존의 최선의 수와 기존의 좋은 수로는 안된다. 오직 순수한 민심의 수만이...)

아마도 4.13총선이 클린선거(이세돌 9단과 알파고와의 대결처럼...)를 기대할 것 같아서 이글을 씁니다.

매번 선거때만 되면 낡은 낙선운동이 나오던데 이번에도 어김없이 오늘 뉴스에 나오네요.

그런데 이번에는 종전과 달리 왜곡된 선거운동을 그냥 눈감고 넘어 가기 어려워 글을 쓰렵니다.

제목에서 처럼

이 세돌 9단과 알파고와의 바둑대국에서 신선한 충격을 받고 쓴 것입니다.

즉 우리정치도, 우리 총선도

이 세돌 9단처럼 알파고 처럼 클린대국을 구경하고 싶습니다.

지든, 이기든 깨끗하게 승복하는...

오늘 뉴스에 보니,

일부 특정모임의 사람들이 모여서 야권후보단일화를 요구하고 안되면 모정당.모후보의 낙선운동을 하겠다고 합니다.

이번의 낙선운동은 후보단일화의 압박인 것 같네요.


 하지만 선거때만 되면 옛날에 많이 듣던 낡은 연대, 낡은 낙선운동에 실망을 금하기 힙듭니다.

그래서 연대와

낙선운동은 기본적으로 민주정치 선거에 좋지않다는 것을 말씀드리려합니다.


 요즘 일부당에서 무투표당선이라는 뉴스를 보고 황당한 느낌을 받았는데,

저격수네,

자객공천,

무공천이란 말을 듣고 실망스러운 느낌이었는데 더 실망한 뉴스는 과거처럼 연대라는 말을 듣고 이제 황당보다도 질리네요.


  왜냐하면 민주국가에서 선거는 정치의 꽃이라 할 수 있습니다.

또 정당은 기본적으로 추구하는 이념과 추구하는 가치가 같은 사람들이 자신들의 좋은 정책을 만들어 국민에게 홍보하고 상대당과 경쟁하는 것이기본입니다.

나아가 선거에 알맞은 후보를 내고 지지받아 정권을 잡아 보장된 임기동안 정부의 정책을 실행하는 것이 기본입니다.

그럼에도 오로지 추구하는 이념.가치가 다른 정당에게 연대하자는 것은 국민을 배반하는 것입니다.

가치.이념을 무시하고 오로지 묻지마 당선을 노리는 꼼수 쇼입니다. 꼼수 쇼 후보가 많은 정당, 꼼수후보가 당선되면 대체 국민을 위해 임기동안 무슨일을 하겠습니까?

  비유하기가 좀 그렇지만, 스포츠에 비유하자면 1등 강한 팀을 시리즈 결승에서 깨기 위하여

플레이오프. 준플레이오프 없이 갑질담합하여 이길만한 팀에게 결승전동안 푹쉬라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그런 행위는 비신사적이며 스포츠규정을 어긴 불법입니다.

우리가 스포츠에서의 담합은 더티하다고 해당 선수를 욕하고 흥분하면서

왜 정치에서는 아직도 담합하는 것을 뻔뻔하게 주장하는 사람이 지금도 있는지

우리 정치가 스포츠보다도 못한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또 선거는 주민의 소중한 주권행사 날입니다.

그런데 요즘

주민의 권리행사를 왜곡(?)하는 무투표당선. 저격공천. 자객공천. 무공천이란 말듣고....


 그럼 가정을 한가지 해봅시다.

특정지역은 1당제함이 좋겠다는 것이 그들의 더 솔직한 심정.고백아닐까요?

또 특정선거구는 특정당선자로 내정당선지역으로 무경쟁함이 그들의 더 솔직한 심정.고백아닐까요?

물론 무투표당선은 특정정당이 잘못한 것이 아니라 무어라 말못하겠지만..

민주정치는 책임정치입니다.

임기 4년동안 대부분 주민들은 자신들 지역의 국회의원을 살피고 또 새 인물을 살피고 마음속의 주권행사를 기다려왔습니다.

그런 마음을 한방에 무너뜨리는

갑질담합은 유권자를 무시하는 수퍼갑질입니다. 그를 제기한 사람과 그의 이익을 보는 사람에게 큰 역풍이 일 것입니다.

그렇게 구태정치 반복하면 국민의 꿈, 혁신정치되겠나요. ( 아마도 대부분 국민은 새로운 정치는 물건너가고, 갑질정치가 반복되겠구나 걱정할 것입니다. )


 설령 낡은 연대.낡은 낙선운동의 혜택으로 당선된 이가 주민을 위한 정치를 할까요?

아니면 특정인 눈치보는 거수기 역할 할까요?

낡은 담합과 낡은 반칙의 반복 ? 향후 4년 임기동안 그들정당과 그들 후보에게 기대할 것은 무엇이겠습니까?

그들이야말로 능력은 없고 권력의 단물맛에만 길들여진 평생야당이 제격일 것입니다.


 만약 4.13 총선 왜곡된 선거운동, 이대로 간다면 매우 걱정스럽습니다. 스포츠경기만도 못한 총선이라면, 20대국회(2016년 ~2020년)는 우리 국민은 정치에 무엇을 기대할까요? 낡은 담합과 낡은 반칙? .....

저의 생각으로는

낡은 19대 국회의원이 갑질이라한다면,

그를 이용해먹는 특정단체, 특정모임은 지긋지긋한 수퍼갑질(악질)이네요.

다시 말합니다. 인위적인 편향적인 특정단체(시민단체)의 낙선 연대와 낙선 선거운동은 정정당당하지 못합니다.

그렇게 해서 당선된 이는 민심을 왜곡할 우려가 있습니다.


 우리 정치도 제발 알파고의 교훈을 보세요.

  알파고가 남긴 교훈이지만........

   1 알파고가 불법으로 이기는 것 보았습니까?

   2 알파고가 왜곡.꼼수로 이기려하는 것 보았습니까?

  제생각으로는

만약 낡은 낙선 운동이 계획대로 실행된다면

이런 낡은 방식으로 선거치르는 정당은 낡은 구태정치당입니다. 국민의 심판을 받을 것입니다.

적당한 타협으로는 새로운 정치로 조금도 나아갈 수 없습니다.


 새로운 20대 국회 시대(2016~2020).

혁신정치를 열려면 오로지


 우리 주민들의 창조적인 수가 혁신정치를 이루어낼 수 있습니다.

낡은 낙선운동은 구태정치입니다. 정말 실행된다면

현명한 유권자는 오히려

 특정모임의 낡은 낙선운동,  심판할 것입니다.

결국 왜곡되지 않은 진짜 지역의 민심이 총선의 결과를 스스로 결정해 주실 것입니다.

많은 지역의 민심은 오직 새로운 클린정치.

큰 정치로 선거 승부하시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또 많은 국민들은

새 20대 국회에서는 ,

깨끗한 선거. 정정당당한 선거로 승리한 후보가 300명인 새국회를 원할 것입니다.

뜻있는 유권자의 한사람으로서, 경고합니다!

왜곡된 선거운동( 낡은 인위적인 후보단일화압박 , 낡은 낙선운동 )을 계획하셨다면


 그 모임은 압박 행위를 즉각 중지하세요.

'칼로 일어난 자는 칼로 망한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아마도 낡은 구태정치 칼을 들고, 왜곡된 구태정치 선거운동으로 당선된 자는 왜곡된 구태정치로 망할 것입니다.

전국의 유권자 여러분, 오늘 뉴스에 나온 일부 모임의 왜곡된 선거운동을 잘 알고 분노하고 꼭 심판하셔야합니다.


 많은 국민은 클린선거. 정정당당한 아름다운 선거를 원합니다.

이런 구태정치를 특정단체가 계속 선거기간동안

왜곡된 선거운동( 낡은 인위적인 후보단일화압박 , 낡은 낙선운동 )을 반복한다면


왜곡된 선거운동( 낡은 인위적인 후보단일화압박 , 낡은 낙선운동 ) 역풍!

  거세게 일게 될 것입니다.

 

 Again탄핵운동역풍! 왜곡된 선거운동( 낡은 인위적인 후보단일화압박 , 낡은 낙선운동 ) 낙선역풍....

 

 현명한 유권자들께서, 소신껏 투표합시다.

오는 4.13 총선에서 혁신정치의 믿음을 갖고,

새로운 각오로 소중한 투표(주권 행사)를 꼭 행사합시다.

 그래서 왜곡된 선거운동( 낡은 인위적인 후보단일화압박 , 낡은 낙선운동 )과 그를 이용하는 낡은 정당과 낡은 후보를 꼭 심판합시다.

      

?
  • profile
    uni**** 2016.03.28 23:00
    현명하신 말씀에 공감 백배입니다
  • profile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2016.03.29 07:27
    옳으신 말씀입니다 늙은 하이에나들의 몸부림에
    지나지 않습니다
  • ?
    비상하는솔개 2016.03.30 08:52
    많이배운 지식인들님 정신차리세요
    민주주의는 결과만이 아니고 과정입니다 ᆢ
    힘없고 빽없는 당이라해서 무시하면 되나요

    그 욕심많은 대표님들좀 나무라세요 ᆢ
    쫌해보려고 한 당 초치지 말구요 ᆢ
    권력은 국민에게서 ᆢ위임 ᆢ다 나릉데로 말할
    권리가 있네요 ᆢ

    정상적인 대한민국이라 보세요 ᆢ
    전 2년 6개월 국방의무 했구요 ᆢ나름 애국자에요
    군대도 안간 사림들이 조직 문화 이해하시리라
    생각 되세요 ᆢ경험 시행착오가 답이랍니다

    계급 높으신분들ᆢ사병맘 알겠어요 ᆢ기업 사장 회장
    하부 조직문화 알겠어요 ᆢ
    빽 ᆢ돈 이면 해결된다는 ᆢ이런 문화 알아요 ᆢ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40723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66865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72041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98823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06744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99561   화이부동
11722 국민의당은 더민주와 연대하지마라 3 2 4111 2016.04.02(by 비상하는솔개) 애국보수안철수
11721 46이라는 숫자 1 2 4524 2016.03.30(by 드림프렌) 애국보수안철수
11720 한완상을 보면셔 2 4 4256 2016.04.02(by 비상하는솔개) 일경
11719 아래로 부터의 후보단일화와 위로부터의 연대 중, 어떤 선택이 진짜 엄마일거라고 판단합니까? 2 1 4268 2016.03.30(by uni****) 화이부동
11718 야권연대 방법론 국민의당과 더민주 모두 win win 하는 방법 2 2 4680 2016.03.30(by 현산옹) 충교한
11717 국민의당은 KBS MBC를 살려내라 2 2 5002 2016.04.01(by 보물단지) 애국보수안철수
11716 허튼소리 좀 할라고요. 2 7 8083 2016.03.30(by 개똥철학) title: 나비꽃밭에서
11715 세월호 청문회 보고있는데 울컥울컥하네요 1 4371   笑傲江湖
11714 천호선 정의당 선대위원장 "개별적인 야권연대 없다" 3 4 5936 2016.03.30(by 보물단지) cjh****1256
11713 우리의 보물은 안철수님이시죠. 1 3 4746 2016.04.03(by uni****) 애국보수안철수
11712 김홍걸씨 김종인더민주대표의 나팔수 노릇 하지마세요 9 10 7050 2016.03.29(by 비상하는솔개) 충교한
» 알파고와 클린선거 3 2 5440 2016.03.30(by 비상하는솔개) 화이부동
11710 V1 생물학적 바이러스 V1 광물학적바이러스 V1 정치학적바이러스 3 2 7538 2016.03.29(by 성일피아) yacheon
11709 뒤에서 소위 진보 지식인들을 조종하는 낡은 세력을 규탄한다. 10 6 6019 2016.04.02(by 개똥철학) 개똥철학
11708 총선후보 ‘새누리33.7% >더민주28.2% >국민의당17.1%’ 국민의당 상승세... 2 file 6 7981 2016.03.29(by 보물단지) 일파만파
11707 현재의 소 선거구제 6 6 7900 2016.04.03(by 인디안) 8855hs
11706 비례대표 0 4318   애국보수안철수
11705 안철수 KBS 3 5768   애국보수안철수
11704 정말 대단하다...창당 2개월도 안되어서 전국 173 곳에 명실공히 국민의당 이름의 후보들이 당당히 나섰다. 6 17 9940 2016.03.27(by 천마산) 크리스
11703 건의사항 2 2 4505 2016.04.03(by 인디안) 애국보수안철수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7 48 49 50 51 52 53 54 55 56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