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양적완화의 본질은

돈푼다는 것인데

풀린 돈이 들어가는 곳은

이미 많이 가진자와

부실 대기업


풀린 돈 만큼 가치는 하락하고

하락 이상 가격 등은 오르니

이 고통을 누가 다 지어야 하는가?

누가 다시 피를 흘려야 한단 말인가?

말세로다


가진 자는 더 가져 평번한 국민들로부터 더 많이 뺏게되고

부실 대기업은 상당 수준의 내부 구조조정 없이 돈먹는 하마일뿐, 결국 무너질 것


그러나

그 돈을 회수할 때는

일반 서민으로부터 회수하는 것


만일 내년 중국 경제 휘청거리면

양적완화의 댓가는 실로 엄청난 타격이 되는 리스크까지 안아야한다는 것


더민주는 돈을 풀어 국민들에게 쓴다지만

역시 국민들로부터 증세를 해야하고

복지 역시 형평성에 맞지 않아

늦깍이 미혼자 등으로 대표되는

조세부담만 가중되는 국민들을 양산하게 되는 것

왜일까?

표를 얻기위해 각 세대별로 돈푸는 가증스런 공약을 짜는데

그러다보면 결국 어떤 그룹의 국민들은 희생양이 될 수 밖에 없는 것


재정상 문제가 생기는 것은

대기업 퍼주기

무차별 무상 복지도 주원인지만

가장 큰 원인 중에 하나는

만성 적자 공무원연금

예산 기획, 집행처의 예산 탕진에 그 원인이 있음

양당 체재에서 이것을 서로 야합하여 나눠먹고 있었던 것이다

국민의 피묻은 세금보따리를 사이좋게 털어먹고 있었던 것이다

사이좋게 야합하여 뜯어먹고 있었기에

개혁을 하려해야 할 수 없는 것이다

언제 싸웠냐고 하며 서로 웃어대는 것이 바로 이 거대한 야합의 실체다

대통령조차 할 수 없다


이제 남은 기간 승부를 던질 패가 손에 굴러들어왔으니

기다린 끝에 바야흐로 선공할 시점이 도래한 것

단, 지나치게 강하게 나가면 역효과


이미 담배세, 연말정산 공제 축소  등 사실상 엄청난 증세를 하였는데

세입은 늘었는데 적자는 대체 왜 늘어난 것이랴?


불쌍한 국민들로부터 알게 모르게 터무니 없는 명목을 붙여 피를 빨아

그 피를 누구에게 퍼 주었는가?

누가 훔쳐 먹고 있는가?


이제 설탕세까지 입방아에 오르내리니

바람이 불어온다.

강한 바람이.





?
  • profile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2016.04.08 20:58
    서민들의 빈지갑만 강요하는 이나라가 무척이나
    안타깝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420928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85125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89889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216609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23869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216783   화이부동
11803 결과적으로 문전대표의 광주방문발언은 당대표의 노블리스 오블리주가 빠진, 낡은 구태정치의 수퍼갑질아닌가? 1 1 5392 2016.04.10(by 현산옹) 화이부동
11802 국민의당3번 비례대표도 꼭 3번을 찍읍시다. 1 3 3911 2016.04.10(by 화이부동) 8855hs
11801 국민의 모든 근심을 없앨수는 없지만 국민의 당은 정치만은 확 바꾼다. 3 5 6802 2016.04.10(by 자유4013) 선돌
11800 막판 유세에서 안철수의 히든카드 2 14 6767 2016.04.11(by 보물단지) 한이
11799 더민주 지지자들은 아는지..... 7 8 6781 2016.04.11(by 보물단지) 괴물
11798 단일화의 허점 4 7 7842 2016.04.11(by 보물단지) 귀찮은하루
11797 안녕하세요 2 4689   KRR
11796 진정성이 없는 감성팔이나 하는 상대측에 확실히 쐐기를 받을 기회. 2 7 6469 2016.04.09(by 화이부동) 테크노
11795 바람이 불어옵니다 7 16 8765 2017.07.03(by 비회원(guest)) 경제민주
11794 오늘 문전대표의 광주방문을 보며... (선거용 광주와 호남인 볼모의 협박쇼 갑질이 아니기를 ) 4 3 3987 2016.04.10(by 개똥철학) 화이부동
11793 "국민의당, 서울서 비례대표 지지율 더민주 추월"<갤럽> 1 file 4 5346 2016.04.09(by 충교한) 일파만파
11792 문제인의 광주방문과 김홍걸이 바보다. 2 8 6852 2016.04.09(by 화이부동) 8855hs
11791 국민의당이 더불어민주당 보다 대구에서 당지지도가 더 앞서고 있다는 것이 의미하는 바는? 4 3505   일경
11790 속보> 문재인 호남지지 거두면 정계은퇴 대선불출마 선언 5 4 7475 2016.04.09(by 지리산목동) cjh****1256
11789 국민의 당 지지자 여러분께 긴급제안합니다 ! ! ! 4 11 6785 2016.04.09(by 두통66) 플레밍의세손가락법칙
11788 무효표가 많아질까 걱정입니다 1 2 4138 2016.04.08(by 드림프렌) 하므요
11787 히든카드로 굳히기 작업 들어가야 합니다.. 2 2 5149 2016.04.08(by 드림프렌) 해피베베해피파파
11786 제1야당을 교체합시다. 1 5 5239 2016.04.11(by 보물단지) 8855hs
11785 호남에 대한 모욕? 2 6 6371 2016.04.08(by 드림프렌) 산책
» 승부의 패가 들어오다 1 2 4536 2016.04.08(by 드림프렌) I쥬신I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3 44 45 46 47 48 49 50 51 52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