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누리가 자주 써먹는 무릎 꿇기와 눈물로

호남 유권자의 이성이 아닌 감정을 공략하려는  전략인데 문제는 정에 약한 사람들한테 나름 잘 먹힙니다.

진정으로 호남에 사죄하고 싶었으면 지금처럼 더민주가 호남에서 어려울때가 아닌 진작에 와서 오늘과 같은 행위를 했겠죠.

하지만 이번 총선 호남에서 국민의당에 점점 밀리고 있는 추세이고 이를 타개할 실마리가 보이지 않는 시점에 방문한 건 호남에서의 주도권을 다시 빼앗아 올려는 감성팔이 정치 전략일뿐이죠.

오로지 정치적 계산으로 나온 거고

당에서 막아서 못왔다는 건 성토를 조금이라도 면하기 위한 변명으로 밖에 안들리네요. 실제 대주주이자 고집불통인 사람이??

게다가 구체적인 수치는 아예 언급도 안하고 오로지 추상적으로 애기했다는 건 그가 한 짓거리가 진정성이 없다는 걸 충분히 뒷받침해주는 거고요.

최근 선거때마다 새누리가 이 전략으로 쏠쏠한 재미를 본 것을 상기해본다면 그냥 대수롭지 않게 넘기는 것도,과도하게 반응을 보이는 것도 금물합니다.

국민의당은 그저 여태까지 해오던 대로 열심히 활동하면서 유권자의 마음을 얻는데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특히 호남에서 정권 교체를 해낼 적임으로 국민의당이라는 인식이 확고하게 자리 잡도록 해야죠.

그러기 위해선 불리해지는 선거판을 뒤집기 위해 김종인이 명백한 포퓰리즘 공약을 발표했는데,

여기서 정말  핵심이고 중요한 건 천대표가 발표한 공약을 김종인처럼 허울만 있는 것이  아니라 구체적인 공약 구상과 실천 의지를 유권자들에게 보여주는 겁니다.

그럼 감성팔이나 하고 포퓰리즘 공약이나 하는 낡은 야당과 달리 국민의당은 말하는 걸 실천하는 일 잘하고 신뢰가 가는 정당이라는 인식을 갖게 될 것은 당연한 거고, 결국 이건 호남 유권자 마음속엔 정권 교체를 해낸 정당으로 국민의당이 자리 잡게 되겠죠.

유권자 감정을 노리는 상대방에 유권자가 이성으로 판단하도록 하면 확실히 쐐기를 받을 수 있을 거라 사료됩니다.

?
  • ?
    충교한 2016.04.09 21:54
    오늘 사전투표 했어요 기분이 삼삼 하네요 3 3 3 3 3 3
  • profile
    화이부동 2016.04.09 22:13


     동감입니다.  저는 아직 투표를 안했는데 저도 역사상 처음으로 

    충교한님 처럼 그런 기분일 것 같네요.    
     결국은 더*주의 삼이분(어떤이는 이삼분), 새*리의 삼일분(어떤이는 일삼분), 정*당의 삼사분(어떤이는 사삼분) , 무당파의 삼*분(어떤이는 무*분, 이*분, 일*분, 사*분)  모두 20대국회 소통과 상생과 대안마련의 3당제 마련되면,
    우리 삼삼으로 오실 분들이라 생각됩니다. 반갑게 맞읍시다.     
      물론 일일분, 이이분, 사사분들께서도 언젠가는...

     아하! 비당분(무당파)들도.......

    힘차게 나아갑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56910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24766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21447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58979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65353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59498   화이부동
11801 국민의 모든 근심을 없앨수는 없지만 국민의 당은 정치만은 확 바꾼다. 3 5 6118 2016.04.10(by 자유4013) 선돌
11800 막판 유세에서 안철수의 히든카드 2 14 6196 2016.04.11(by 보물단지) 한이
11799 더민주 지지자들은 아는지..... 7 8 6100 2016.04.11(by 보물단지) 괴물
11798 단일화의 허점 4 7 7192 2016.04.11(by 보물단지) 귀찮은하루
11797 안녕하세요 2 4254   KRR
» 진정성이 없는 감성팔이나 하는 상대측에 확실히 쐐기를 받을 기회. 2 7 5779 2016.04.09(by 화이부동) 테크노
11795 바람이 불어옵니다 7 16 8113 2017.07.03(by 비회원(guest)) 경제민주
11794 오늘 문전대표의 광주방문을 보며... (선거용 광주와 호남인 볼모의 협박쇼 갑질이 아니기를 ) 4 3 3575 2016.04.10(by 개똥철학) 화이부동
11793 "국민의당, 서울서 비례대표 지지율 더민주 추월"<갤럽> 1 file 4 4858 2016.04.09(by 충교한) 일파만파
11792 문제인의 광주방문과 김홍걸이 바보다. 2 8 6315 2016.04.09(by 화이부동) 8855hs
11791 국민의당이 더불어민주당 보다 대구에서 당지지도가 더 앞서고 있다는 것이 의미하는 바는? 4 3195   일경
11790 속보> 문재인 호남지지 거두면 정계은퇴 대선불출마 선언 5 4 6964 2016.04.09(by 지리산목동) cjh****1256
11789 국민의 당 지지자 여러분께 긴급제안합니다 ! ! ! 4 11 6280 2016.04.09(by 두통66) 플레밍의세손가락법칙
11788 무효표가 많아질까 걱정입니다 1 2 3769 2016.04.08(by 드림프렌) 하므요
11787 히든카드로 굳히기 작업 들어가야 합니다.. 2 2 4715 2016.04.08(by 드림프렌) 해피베베해피파파
11786 제1야당을 교체합시다. 1 5 4690 2016.04.11(by 보물단지) 8855hs
11785 호남에 대한 모욕? 2 6 5827 2016.04.08(by 드림프렌) 산책
11784 승부의 패가 들어오다 1 2 4127 2016.04.08(by 드림프렌) I쥬신I
11783 개운하게 3번 찍고 왔습니다 5 7 6171 2016.04.09(by 지리산목동) 한이
11782 김한길의 후회 3 7 6996 2016.04.08(by 화이부동) 선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3 44 45 46 47 48 49 50 51 52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