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이번 4.13 총선 결과는 정치인들의 갑질.수퍼갑질에 대한 심판의 결과로 나타났다고 본다

 첫째, 정부와 여당의 불통( 2015역사 교과서 국정화 밀어붙이기)과 무능( 경제실패. 공천파동... )의 갑질에 대한 국민의 실망 그리고 심판이었다.

 그리고

 둘째, 비대한 야당의 문전대표의 오만( 2015선거 야당패배에 No책임, 4.13선거 앞두고 광주방문에서의 무뤂꿇은 사과와 정계은퇴. 대선불출마 발언, -사실은 광주.호남인에 대한 묻지마 협박) 수퍼갑질에 대한 국민의 실망 그리고 심판이었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향후

정부와 여당의 반성있는 큰 행보를 기대하고

특히 야권의 지지자의 한사람으로서 나는 ,

*주의 문전대표의 책임있는 행보를 요구한다.


 좀 더 구체적으로 말씀드리면,   

 광주방문당시 문전대표께서는 광주.호남인의 지지가 없으면 정계은퇴. 대선 불출마하겠다고 발언하셨는데, 

 4.13총선이 끝난 현재, 아직 거기에 대한 합당한 발언이 없어서... 

조만간 분명한 이번 4.13 총선결과, 

  총선전  '호남이 저에 대한 지지를 거두면 저는 미련없이 정치일선에서 물러나겠다. 대선에도 도전하지 않겠다.'에 대한 해명과 답변을 요구한다.

 

 만약 위의 해명과 답변이 없다면

 2015선거 야당패배에 대한 No책임 갑질에 이어 

 2016 광주 발언 묻지마 수퍼갑질이 되지 않을까?

 

 아니면

문전대표께서는 이번 4.13총선에서 더*주의 의석이 전남1. 전북 2석의원 배출한 것으로 문전대표에 대한 광주와 호남인의 지지를 충분히 받은걸로 인정하겠다는 것인가?

 

 그럼 만약 4.13 총선 결과(광주.호남에서의 더*주의 참패) 이후에

문전대표께서 정계은퇴와 대선불출마 중의 어느 하나도 이행 안하신다면,

 앞으로

문전대표의 광주 발언을 순진하게 믿은 유권자들은

그러면 다음 선거에서도 문전패표의 말을 액면 그대로 받아들여,

광주.전남에서 1석지지, 전북에서 2석 만큼의 지지를 요구하는 것인지.....

 

 다시 이야기 하지만  

 문전대표의 2016 광주발언( 413 총선 앞두고 광주방문하여 광주.호남인의지지없으면 정계은퇴.대선 불출마 발언 )은 

광주와 호남유권자에 대한 소중한 약속으로, 또 국민에 대한 약속이라고 

야권지지자로서 여야의 수평적 정권교체를 열망하는 나는 생각하고싶다. .   


 또 새정치에 관심있는 국민들은 문전대표의 진심의 책임있는 행동을 기대하고 또 지켜 볼 것이다.

 

 그렇지않고 만약 이번에 말로만 반성하고 또  말로만 책임지는 행동을 한다면

 많은 광주와 호남의 유권자들과 또 국민들은 이를 구태정치로 판단하지 않을까? 

 

 왜냐하면 4.13총선에 나타난 지금의 민심은...

 국민은 여당과 야당과 신생 정당에 대하여 정치인들이 구태정치를 벗어나고    

반성있는 행동과 책임있는 행동을 보여달라는 경고의 메시지로, 전략적인 선택을 하였다고 본다

 

 즉

 많은 국민은

 ‘ 국민 눈높이 + 국민 공감 + 국민이 갑 이 되는

 20대 새국회( 2016 ~ 2020 )을 기대할 것이다. 그리고 거기에 걸맞는 정치인의 행동을 주시할 것이다.

 

 지금의  

 대한민국의 민심은 더 많은 변화와 알파고의 각오로, 새로운 혁신 정치를 요구하고 있다.   

즉 국회의원(정치인)이 을이 되고, 국민이 갑이 되는 세상을(설사 국민이 졸만 아니어도...)  


 한편 역설적으로 생각해본다.    

지금의 위기를 혁신의 기회로 삼아 당의 체질과 정치인들 스스로 혁신에 걸맞는 행동을 한다면

오히려 그 당과 정치인에게,  

 향후 더 큰 지지와 기회가 오지 않을까

 

 반면에  위의 구태정치( 오만과 불통의 갑질에 반성안하고 책임안지는 수퍼갑질 또 반복하고....)를 일삼는 정치인에게는,

  시간이 이대로 가면,  오늘의 샴페인 축배가 후회의 독배로 변할 것이리라... 

 

 4 .13총선에서 민심은 보여주었다. 즉 이제 5천여만명의 국민의 선거혁명은 시작되었다.

 현명한 광주와 호남 유권자는 정치인의 말을 바라보지 않는다. 정치인 당신들의 행동들을 바라본다. 많은 국민들도..

 말이 씨가 된다고. 정계은퇴. 대선불출마 발언이 씨가 되어..(늑대와 양치기 소년의 소년의 덫에..)

  아마도 계속 반성없고. 책임이행 안하는 정치인에게는 정계은퇴와 대선불출마에 버금가는 국민의 역풍이... 

 

?
  • profile
    uni****Best 2016.04.14 21:31
    문재인씨는 대통령 병이라는 희귀병에 단단히 걸려있습니다 친노,친문 그들은 뭘까요 그들은 합리화에 쩔어 있는데 패거리 집단 으로 인터넷 장악해서 20대,30대, 여론 호도에 앞장서네요 거짓말도 합리화 쩔어요 그러나 이번 말은 들은 사람이 넘 많네요"족쇄"
  • ?
    개똥철학Best 2016.04.14 23:46
    더민주가 1당이된건 더민주가 잘해서 된것이 아니고 국민들이 어쩔수 없이 선택한 결과이니 앞으로 국민의당이 초야에 뭍혀있는 신선한 인물들을 발굴하면서 선명성 경쟁을 한다면 국민들은 국민의당으로 전부 옮겨올겁니다.국민의당의원들께서는 자신의 사심을 버리고 서로협조하여 정권교체에 필요한 인물들을 사심없이 영입하시길 바라며 특히 전국적으로 명망있는 인물들을 적극 수혈하여야하며 불필요한 언동으로
    당에 피해를 끼쳐서는 않될것입니다. 정제된 표현을 사용하세요.국민들이 잘 들여다보고 있으니까요.아뭇튼 짝!짝!짝!
  • ?
    산책 2016.04.14 20:06
    더민주가 제 1당이되니 아쉽고 미련이 남겠지요.
    문재인씨가 대인배로
    각인되려면 작은 것을 버릴 줄 알아야 하는데
    지금까지 계속 소탐대실하였습니다.
    약속을 지킨다는 결연한 말 대신 뭉그적거리고 있는
    그것이 꼭 그 사람의 국량이라 생각되네요.
    앞으로 국민당이 착실하게 단결 된 모습을 보이고
    정치 개혁을 실천할 인재들을 계속 영입하기를 힘쓰고
    캐스팅 보트 역할을 잘 실행하여 현안들을 슬기롭게
    해쳐나간가면 전 국민을 아우를 가장 강력한 정당의
    기반을 가지고 있습니다. 정당투표에서 나타난
    민심이 말해 줍니다.
  • profile
    화이부동 2016.04.14 20:31

     산책님의 말씀대로 문전대표의 행보는 2015 선거 야당패배이후 스텝이 자꾸 엉키는 것 같네요. 마치 무언가에 다급히 쫓기는 듯한...(그래서 사안마다 변명하고 또 변명이 변명을 낳고...,) 더*주의 총선 출마자들도 표정보면 한결같이..

    국정교과서의 저주가 국정화 3인방을 삼켜 벼렸다는 모신문의 보도(4.14)를 보며...

    많은 국민들은 갑질 정치인. 수퍼갑질 정치인들의 무책임한 행동을 선거에서 분명히 심판한다는 것을 이번 4.13총선에서 크게 느꼈습니다. 그리고 이제 우리국민들은 어떤 분 말씀대로 정치인 위에 있다고...

    모신문의 위의 내용은 2015역사 교과서 국정화 밀어붙이기(국민여론 무시?)한 황*여님의 4.13총선의 낙선이야기 같지요?

    ( 여야를 떠나서..  아마도 이번 선거에 나이드신 어른들깨서 대거 투표장에 안나오신? 것도 연관성이 .. 물론 그외의 요인으로 여당의 공천파동도 있겠지만..)

     정치인들, 선거에서의 국민의 심판 꼭 명심하여야할 것입니다.

    19대국회의원의 막말갑질 = 문전대표의 묻지마 광주발언 수퍼갑질 = 국민무시한 불통갑질 = 국민무시한 오만갑질 모두 심판대상 아닐까요?( 20대 국회와 19대 대선에서는 사라져야할 구태정치꾼들..) 또 모신문에서는 황*여님이 ‘국정교과서의 저주' 덫에 걸린 셈이라고 하는데, 그럼 문전대표의 광주 발언의 저주?은..

  • profile
    uni**** 2016.04.14 21:31
    문재인씨는 대통령 병이라는 희귀병에 단단히 걸려있습니다 친노,친문 그들은 뭘까요 그들은 합리화에 쩔어 있는데 패거리 집단 으로 인터넷 장악해서 20대,30대, 여론 호도에 앞장서네요 거짓말도 합리화 쩔어요 그러나 이번 말은 들은 사람이 넘 많네요"족쇄"
  • ?
    개똥철학 2016.04.14 23:46
    더민주가 1당이된건 더민주가 잘해서 된것이 아니고 국민들이 어쩔수 없이 선택한 결과이니 앞으로 국민의당이 초야에 뭍혀있는 신선한 인물들을 발굴하면서 선명성 경쟁을 한다면 국민들은 국민의당으로 전부 옮겨올겁니다.국민의당의원들께서는 자신의 사심을 버리고 서로협조하여 정권교체에 필요한 인물들을 사심없이 영입하시길 바라며 특히 전국적으로 명망있는 인물들을 적극 수혈하여야하며 불필요한 언동으로
    당에 피해를 끼쳐서는 않될것입니다. 정제된 표현을 사용하세요.국민들이 잘 들여다보고 있으니까요.아뭇튼 짝!짝!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5 49 103977 2017.07.03(by 비회원(guest))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국민의당이여, 26.7%(4.13총선 국민의당 정당지지율, 635만표이상?)과 51.1%(국민의당대표선거, 안 철수 지지율 )의 지지를 국민눈높이 혁신정치로 받들어라 new 4 532   화이부동
오름 바른 정당 탈당 사태를 보면서 무엇보다 호남 중진들의 거시적 담대함과 포용력이 절실한 시기... 3 470   크리스
오름 드디어. 안의. 시그널이 왔다! 좌고 우면 말라! 1 2 732 2017.11.08(by 화이부동) 퇴직교사
오름 청원서 내용이네요! 2 758   퇴직교사
오름 안사모 가족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 2 1618 2017.11.02(by 화이부동) 퇴직교사
» 아직도 우리 정치인에게 노블리스 오블리주(사회지도층의 고도의 책임의식)를 기대하는 것은 바보같은 생각인가? 4 5 2157 2016.04.14(by 개똥철학) 화이부동
11837 축하합니다 2 1061   회원101
11836 국민의 당 의원님들께 당부 5 1743   꾀고리
11835 20대 총선 축하드리며 향후 전망 2 1747   꾀고리
11834 드디어 나무를 심었습니다. 5 1560   title: 나비꽃밭에서
11833 이제부터가 진정한 승부... 1 5 1870 2016.04.15(by 화이부동) 산책
11832 비례대표 13번목표 성공 1 1699   8855hs
11831 모두 축하합니다. 3 2015   8855hs
11830 천정배씨 더욱 겸손해지십시오 4 6 2221 2016.04.14(by 드림프렌) uni****
11829 위대하고 현명한 국민의 당 지지자!! 문재인은 또 변명할 것인가? 4 7 1744 2016.04.14(by 확신) 지리산목동
11828 선거결과보고 깜짝 놀람 1 12 2356 2016.04.14(by 확신) 아하늘
11827 두려워하며 감히 고개를 숙여야 할 때 2 4 1697 2016.04.14(by 산책) I쥬신I
11826 안철수대표께서 판을 흔들었습니다. 다들 수고하셨습니다. 1 7 2282 2016.04.14(by 확신) cjh****1256
11825 이시각 국민의당 만세 1 1563   8855hs
11824 국정안정론과 양당심판론 으로 오늘 하루유세합시다. 1 1686   8855hs
11823 서울에 국민의당 지지 나의 활동 2 6 2469 2016.04.14(by 확신) 8855hs
11822 끝까지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랍니다 1 2 2168 2016.04.12(by 현산옹)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11821 근데 유독 국민의 당에 가혹한 이유가요 2 2 1411 2016.04.11(by 테크노) 귀찮은하루
11820 오늘(월) MBN19:00 방송 패널들 정말 싫습니다. 2 1 2753 2016.04.11(by 지리산목동) 지리산목동
11819 총선후의 부산의 정치판도 : 국민의당이 총선에서 호남당이 되어도 좋은 이유 1 1179   일경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 632 Next
/ 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