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언론들과 국회의원의 적반하장이 도가 넘은것같습니다.

세월호참사가 발생한지 2년이 훌쩍지난데다 MBC라는 언론이

세월호유족에게 사죄를 하지않는게 너무나도 화가나 글 남겨봅니다.

세월호 참사 때 당시 보도본부장이었던 이진숙(현,2015.2~대전MBC사장)과

보도국은 세월호유족을 깡패라고 매도하는등 비속어표현을 사용했습니다.

세월호유족이 왜 깡패입니까?

정말 너무하네요.

참사가 100일 지나도 유족들은 이진숙에게 사과를 요구했지만 MBC는 세월호유족에게

사죄를 하지않았고 MBC가 막나가겠다며 세월호유족들을 모티브로한 앵그리맘이란 드라마를

제작하여 세월호유족을 두번 죽였습니다.

MBC가 방송국입니까?

정치적방송이죠.

그 이진숙이 끝까지 사죄않고 지난 2015년2월 보도본부장에서 물러나

대전MBC사장에 역임되었는데 그에대한 인식은 대전지역사회단체에서 부정적반응을 보였습니다.

부정적반응을 보이는 사람이 지방언론 사장자리까지 맡다니.

참 거침없네요.

대전MBC와 MBC는 방송국이 아닌가보네요.

저는 대전에 살지않지만 유투브로 대전뉴스를 보면 거의다 TK와 새누리당을 뒷받침하는 뉴스에 지역감정조장하는 뉴스입니다.

대전MBC는 TK와 새누리당의 확성기입니다.

어떻게 해서 대전MBC가 TK의 확성기가 되었을까?

2 0 1 0년 고대석사장 체제때부터 TK출신의 장악이 시도되었습니다.

고대석 대구출신 김창옥 상주출신 이진숙 대구출신.

대전MBC는 TK출신이 장악하여 TK를 뒷받침하는 방송국이 되었습니다.

끝까지 세월호유족에게 사죄않는 MBC와 대전MBC.

두 방송국은 언론의 자유 가치도 없습니다.

?
  • ?
    충교한 2016.07.07 14:23
    출신지역 가지고 편파보도 불공정보도 한다고 보지맙시다 !
    그러면 우리나라가 영원히 지역감정이라는 덫에서 못벗어나니까~~
    인간에 대한 정도 모르고 출세와 개인의 영달에 눈이 먼 인간이라고 봅시다
    출신지역 가지고 뭐라고하고 싶지만 그 지역 사람이 다 그런건 아니니까 .........
    정치적 견해는 얼마든지 사람마다 달리할수있지만 세월호 유족에 대해서는 우리모두 미안해합시다
    세월호문제는 정치적 문제가 아니고 우리 자식들의 안전에 관한 문제입니다
    세월호 문제를 정치적문제로 교묘히 몰아서 정부의 잘못을 얼렁뚱땅 덮고 가려는 술책이 가증스럽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19884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12413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83113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25795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30015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25428   화이부동
12079 참 난데없다 1 5660   笑傲江湖
12078 MBC가 최양락을 하차시킨이유 알려준다. 0 5930   애국보수안철수
12077 지금까지는 뭐했나-방통심의위의 뒤늦은 자각 피디저널펌글 0 6831   애국보수안철수
12076 이제 국민의 당도 현실로 돌아와 비정규직에 아픔을 말할때가 됬다.. 1 1 9077 2016.07.18(by 개똥철학)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2075 터키 군부 구테타에 대해 박근혜의 성면은 ? 0 7717   yacheon
12074 중소기업과 유한회사 0 9454   애국보수안철수
12073 기회 0 4861   애국보수안철수
12072 정부의 사드배치 졸속 처리에 국회 비준도 안되고 국민 투표도 안되면 민의는 들을 필요도 없다는 말인가? 4 6 14466 2016.07.15(by 꽃밭에서) 크리스
12071 싸드 반대문제는 좀 신중하시길.. 1 0 7295 2016.07.11(by 네오콘) gida****
12070 [성현석의 토이 스토리] 알파고, '묵찌빠'로 이겨 볼까? 0 6569   笑傲江湖
12069 [전북지역언론노조협의회] 국민의당은 새누리당 2중대였나? 0 5127   애국보수안철수
12068 [언론단체 공동성명] 유성엽 의원의 해명, 언론 자유 수호 입법으로 증명하라 0 5867   애국보수안철수
» 적반하장 1 0 6566 2017.07.03(by 충교한) 애국보수안철수
12066 박지원 “면책특권은 국회의원 존재 이유” 라는 기사를 읽고... 1 0 5913 2016.07.04(by 충교한) title: 나비꽃밭에서
12065 언론, 정치, 경제, 국제관계 그리고 나 1 4188   笑傲江湖
12064 대한민국정치의 미래는 님뿐인듯 1 2 6595 2016.07.07(by 퇴직교사) sjin
12063 언론관리 0 7338   애국보수안철수
12062 초보 정치인의 슬픔 1 7 15259 2016.07.01(by sjin) yacheon
12061 김수민의원 리베이트사건 1 6078   일파만파
12060 나도 하와이. 광주 토박이다마는... 0 5574   한이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