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갑자기 발표된 정부의 사드 배치 결정을 두고 정치권을 비롯해 국민들은 매우 혼란스러워진다.

국가의 중대한 사안을 어느날 국방부 대변인과 한미 8군 사령관이 단 몇분간의 발표문을 통해서 통보해버린 것이다. 이렇게 쉽게? 빨리?.. 왜?..국민들은 어리둥절 할 수밖에 없다.

정부에 묻고 싶다.

청와대와 국방부는 이번 사드 배치가 정말  국익에 아니 국방에 도움이 되는 것인지 진지하게 논의하고 고민하고  검토 해보았는가?.. 

아니면 단순 미국의 압력에 밀리다가 골치 아프니까 발표부터 해놓고 안보 논리로 국민을 밀어 부치면 된다는 졸속 처리는 아닌지?... 

국민들이 아는 분명한 사실은  한국의 사드 배치가 미국이 중국의 미사일 체계를 탐색하고 감시하기위한 레이다망 역할을 한다는 점이다. 중국의 극구 반대를 보더라도 이미 다 드러난 사실이다. 하지만 북한 미사일 방어 체계의 실효성은 아직 미지수다. 전문가들도  기술적으로 자신있게 설명을 못하고 있다.

국민들의 의문도 바로 이점에 있다.

이상한것은 미국이 1조 5천억원의 이 사드배치 부담금을 낸다는 것인데  국방부의 설명이 사실일까?

추후 돌아올 방위 분담금 부담은 뻔한 사실인데 이에 대한 구체적 수치 설명도 없다.

이러니 국민들은 혼란스럽고 정치권은 벌써부터 찬반 논리로 혼돈스럽고 정부는 그냥 안보 이슈 논리로

밀고 갈 것이 분명하다.

과연 대통령은 이렇게 밖에 중대한 국가 안보 문제를 처리 할 수밖에 없는것인가?

국민과 국회에 사전 설명과 동의를 구할수는 없는 것인가?

배치 지역의 주민은 물론 환경적 피해는 어디까지 인가? 

미국과의 외교적 전략적 해결 방법은 없었던 것인가?

앞으로 닥쳐올 중국의 반발과 경제적 파장이  미중간의 냉전시대의 희생양으로 전락할 수 있음을 모르는 것인가? 

중국과의 오랜만에 결실을 보고있는 북한 제재 공조마져 무너진다면 북한은 미소를 질것이고

예상되는중국과의 외교적 경제적 마찰은 피할 수없는 난제가 될것이다.

정말 우리에게는 이득이라곤 하나도 보이지 않는다.

단지 미중 냉전 싸움의 딜레마에서 허우적 대는 내우 외환에 휩싸일 뿐이다.

 

   


?
  • profile
    笑傲江湖Best 2016.07.13 03:48
    지적하신 말씀 백번 공감 합니다.
  • ?
    충교한Best 2016.07.13 10:10
    옳으신 말씀 크리스님 고견에 전적으로 동감
    국민을 생각하는 정부인지? 국민은 안중에도 없고 미국 일본의 이익을 위해 자국민 희생 시키는 매국노 정부~~~~
    성주군민 하고 성주참외는 뭔 죄를 지었다고~~~~~
    중국도 성주로 미사일 조준하고~~~~~
    러시아도 성주로 미사일 조준하고~~~~~
    북한도 성주로 미사일 조준하고 ~~~~~
    까딱 잘못하면 성주는 지구에서 사라지겠네~~~~~
    내집에 두면 위험한 물건은 남의 집에도 두면 안됩니다 이렇게 간단한 진리 조차 모르다니
    사드 배치하면 북한의 핵도 정당성을 가질까봐 걱정입니다 북한의 핵을 제거하려면 우리가 먼저 위험한 사드를 배치하면 안됩니다
    사드의 효용성도 의문인 상태인데~~
    우리나라를 지키는데는 소용이 없고 미국 일본 방위에 필요한게 아닌지 생각 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국제적으로 호구가 되지 맙시다

    크리스님의 高見에 전적으로 동감
    사드배치 절대 반대
  • profile
    笑傲江湖 2016.07.13 03:48
    지적하신 말씀 백번 공감 합니다.
  • ?
    충교한 2016.07.13 10:10
    옳으신 말씀 크리스님 고견에 전적으로 동감
    국민을 생각하는 정부인지? 국민은 안중에도 없고 미국 일본의 이익을 위해 자국민 희생 시키는 매국노 정부~~~~
    성주군민 하고 성주참외는 뭔 죄를 지었다고~~~~~
    중국도 성주로 미사일 조준하고~~~~~
    러시아도 성주로 미사일 조준하고~~~~~
    북한도 성주로 미사일 조준하고 ~~~~~
    까딱 잘못하면 성주는 지구에서 사라지겠네~~~~~
    내집에 두면 위험한 물건은 남의 집에도 두면 안됩니다 이렇게 간단한 진리 조차 모르다니
    사드 배치하면 북한의 핵도 정당성을 가질까봐 걱정입니다 북한의 핵을 제거하려면 우리가 먼저 위험한 사드를 배치하면 안됩니다
    사드의 효용성도 의문인 상태인데~~
    우리나라를 지키는데는 소용이 없고 미국 일본 방위에 필요한게 아닌지 생각 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국제적으로 호구가 되지 맙시다

    크리스님의 高見에 전적으로 동감
    사드배치 절대 반대
  • ?
    충교한 2016.07.13 10:33
    사드가 배치되면 성주는 중국 러시아 북한의 미사일 표적이 되는건 자명한 일인데
    왜! 스스로 미사일 표적이 되려하는지 이해가 안됩니다
    중국 러시아 북한이 성주참외가 위협이 된다고 생각해서 미사일을 성주로 조준하나......
    사드배치 절대 반대......
    우리에게 꼭 필요하면 미국이 사드비용을 받지...왜 안받을까 .....미국 지키는 일이기 때문
    그리고 미군 주둔비용에서 더 내라고 하면 되니까
    국제적 호구 되지 맙시다
  • profile
    title: 나비꽃밭에서 2016.07.15 06:35
    지금 한국의 상황이 진퇴양난 인 것 같네요.

    사드 배치 결정은 그동안 한국의 외교가 무엇을 했길래 지금과 같은 결과를 가져왔는지 안타깝습니다.
    우리 외교가 무엇을 놓쳐서 사드를 빌미로 미국 측으로부터 중국이냐 미국이냐 선택을 강요 당하게 됐는지...
    사드 배치 했던, 하지 않았던, 한국은 대상만 바뀔 뿐 미국과 중국에 곤란해 지는 것은 마찬가지라고 생각 합니다.

    너무 갑작스러운 배치 결정으로 인해 한국 국민도 정신이 없는데 중국측은 어떨까요?
    저는 갑작스런 발표에 황당한데, 중국은 어떤 느낌이 들까요?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는 말이 있습니다.
    그 꼴 나지 않을까 걱정 입니다.

    한국의 국제 정세 흐름에 대한 감각 그리고 정보 수집 능력이 형편 없는 건 아닐까요?

    우리가 아무리 뛰어 봐야 우물 안의 개구리는 아닌지... 답답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58309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9391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69591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72147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69838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72690   꾀꼬리
» 정부의 사드배치 졸속 처리에 국회 비준도 안되고 국민 투표도 안되면 민의는 들을 필요도 없다는 말인가? 4 6 13718 2016.07.15(by 꽃밭에서) 크리스
12071 싸드 반대문제는 좀 신중하시길.. 1 0 6745 2016.07.11(by 네오콘) gida****
12070 [성현석의 토이 스토리] 알파고, '묵찌빠'로 이겨 볼까? 0 6161   笑傲江湖
12069 [전북지역언론노조협의회] 국민의당은 새누리당 2중대였나? 0 4743   애국보수안철수
12068 [언론단체 공동성명] 유성엽 의원의 해명, 언론 자유 수호 입법으로 증명하라 0 5539   애국보수안철수
12067 적반하장 1 0 6186 2017.07.03(by 충교한) 애국보수안철수
12066 박지원 “면책특권은 국회의원 존재 이유” 라는 기사를 읽고... 1 0 5567 2016.07.04(by 충교한) title: 나비꽃밭에서
12065 언론, 정치, 경제, 국제관계 그리고 나 1 3804   笑傲江湖
12064 대한민국정치의 미래는 님뿐인듯 1 2 6191 2016.07.07(by 퇴직교사) sjin
12063 언론관리 0 6987   애국보수안철수
12062 초보 정치인의 슬픔 1 7 14236 2016.07.01(by sjin) yacheon
12061 김수민의원 리베이트사건 1 5716   일파만파
12060 나도 하와이. 광주 토박이다마는... 0 5285   한이
12059 사실이 아닌 진실을 밝히라 1 2 6605 2016.06.29(by 충교한) 산책
12058 언론이 학살을 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2 6303   笑傲江湖
12057 '계파갈등' 말고 정책기사 쓰라고? 쓰고 싶어도 못 쓴다 0 7013   笑傲江湖
12056 기사로 보는 주변국 상황 0 4386   笑傲江湖
12055 김수민의원 리베이트사건을 보면서 2 6271   일파만파
12054 문제는 안보? 1 2 5336 2017.07.03(by 비회원(guest)) 산책
12053 당이 허위계약 지시했다? 3 0 6053 2017.07.03(by 비회원(guest)) 한이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