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더민주의  당대표 선거가 끝났을뿐만 아니라 그들만의 잔치로 끝난게 우리에겐 절호의 찬스가 될것이다. 자고로 천운이 국민의당을

향해 웃음짓고 있기 때문이다. 이번 기회에 중도성향의  정운찬,손학규,정의화,유승민, 남경필,원희룡등 성향이 비슷한 분들의 정치

결사체를 만들어 서로 서로 힘을 합쳐 정권창출을 하여야 할것이다.그간의 안철수 전대표의 성향을 보더라도 이런분들과 협력하면

원만히 국정을 이끌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국민의당은 이런분들이 입당할수 있게 문호를 개방하여야 할것이며 이들과 서로 경쟁하

여 대통령후보가 선출되도록 하여야 할것이다.물론 그 중심엔 안 전대표가 되었으면 하지만...(어디까지나 합리적인 절차를 거쳐서)

너무 욕심을 부리지 않는 안 전대표가 대통령이 된다면 충분히 잘 국가를 이끌어 나갈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며 상기에 거론된 분들의

성향도 국민의당이 지향하는 지점과도 거의 일치하기 때문이다.  자고로 작금의 대한 민국의 상황을 녹녹지 않기 때문에 여러사람의

지혜를 빌려야 원만한 국정을 이끌어야 하기 때문이다. 자고로 권력 독점의 폐헤는 세계 어느나라에서나 볼수 있는 현상이며 이는 시

대의 흐름에 맞지 않기 때문이며 한 지도자의 판단이 아무리 출중하더라도 이는 대중의 지혜보다 뛰어날수 없기 때문이다.대의 민주

주의를 실현 시켜야 할 시점이 도래한 것이다.민주주의는 많은 사람의 생각을 정치에 반영하여야 진짜 민주주의기 때문이다.

누가 대통령이 되더라도 독선에 사로잡혀서는 국정은 마비될수 있으므로...

이제  국민들의 의식 수준도 상당히 향상되었기 때문에 서로 협력하여야 살수 있다는 사실을 국민들이 잘 깨닫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독선에 사로잡혀서는 않될 것이기 때문이다.경제이론으로 말하면 공유의 경제(?) 제발 자신만의 아집을 버리고 힘을 합을 합칠줄아는

분이 대통령이 되어야 할것이며 이것이 국가와 국민의 풍요로운 삶을 위해 헌신하여줄 지도자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시점이다.

국민의당에서는 절호의 기회를 잘 이용하시길 바란다.

?
  • profile
    笑傲江湖 2016.08.28 20:19
    헉~ 저도 같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이글 보고 깜짝 놀랬습니다. ^^
  • ?
    개똥철학 2016.08.29 08:05
    대부분의 국민들은 같은 생각을 할것으로 사료됩니다. 대한민국의 한두 사람의 나라가 아닌 우리 모든의 생존권을위한 곳이기 때문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46676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1255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59140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61443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59492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61605   꾀꼬리
12112 각 지역별 신문 구독율 순위(아고라펌) 0 8414   애국보수안철수
12111 김영환 청주 방문..국민의당 불모지 충북 공략 시동 1 5066   애국보수안철수
12110 이육사의 광야 0 6052   笑傲江湖
12109 고발 0 3733   애국보수안철수
12108 이정현 "호남과 새누리당 연대·연합 정치 가능 확신" 1 0 4900 2016.09.17(by 충교한) 애국보수안철수
12107 창조경제 주인 0 4808   애국보수안철수
12106 방통위가 지역방송에 대한 재허가심사를 합니다. 0 3490   애국보수안철수
12105 철수씨. 박그네가 왜 막가는지는 아시죠 1 1 6446 2017.07.03(by 화이부동) 한이
12104 주연과 조연 2 4306   笑傲江湖
12103 트럼프와 힐러리의 마지막 결투! 0 4548   태무진
12102 가습기살균제 특별조사 0 4538   애국보수안철수
12101 김한길 사주 1 0 15138 2016.09.03(by yacheon) 애국보수안철수
12100 "우리 동네에 쌍무지개 떴다" 트위터 인증 사진 봇물 0 5534   笑傲江湖
12099 안철수가 부족한것 1 1 7458 2016.09.03(by yacheon) 네오콘
» 국민의당에 절호의 기회가 왔다(?) 2 3 8416 2016.08.29(by 개똥철학) 개똥철학
12097 안철수의 최근 강연을 본 소감입니다. 1 6 12196 2016.08.26(by 화이부동) 笑傲江湖
12096 문재인 실망했더니 안철수는 더 하네 1 6427   한이
12095 이젠 서민 들과 동고동락하는 방법 외에는 국민의당과 안님의 미래는없다.. 더 늦기 전에 변화에 올라타야 할 시점이다... 1 5837   title: 나비푸르른영혼
12094 안철수 MBC 뉴스출연 " 한국 이름 보다는 미국 회사 이름이 좋아 " 1999.02.18 0 6247   애국보수안철수
12093 이제 안철수의원은 국민앞에 나서라. 그리고 안철수 지도자상을 확실히 제시하라. 2 3 7953 2017.07.03(by 비회원(guest)) 크리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 637 Next
/ 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