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인에게 주는 메세지]


▶루마니아 망명 작가이자,

신부 게오르규가 한국인을 위대한 존재로 칭하는 한국인에게 주는 메세지



어떤 고난의 역사도 결코 

당신들에게서 당신들의 

아름다운 시와 노래와 기도를 

빼앗아 가지는 못했습니다. 

당신들은 세계가 잃어버린

영혼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시와 노래와 기도를 

빼앗아 가지는 못했습니다. 

당신들은 세계가 잃어버린 

영혼을 가지고 있습니다.

 

천자의 영혼을 지니고 

사는 여러분!

당신들이 창조하는 것은 

냉장고와 텔레비전과 자동차가 

아니라 지상의 것을 극복하고 

거기에 밝은 빛을 던지는 

영원한 미소, 인류의 희망입니다.

 

내일의 빛이 당신의 나라인 

한국에서 비춰 온다고 해도 

조금도 놀랄 것이 없습니다.



▶동북아 고대사에서 단군 조선을 제외하면 아시아 역사는 이해 할 수가 없다. 그 만큼 단군 조선은 아시아 고대사에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그런데 한국은 어째서 그처럼 중요한 고대사를 부인하는지 이해 할 수가 없다. 

일본이나 중국은 없는 역사도 만들어 내는데 당신들 한국인은 어째서 있는 역사도 없다고 그러는가. 도대체 알 수 없는 나라이다."

- 러시아에서의 고대사 세미나 중 “U.M 푸틴”이라는 사학자의 말 -


▶프랑스-17대 프랑스 대통령 자크 시라크의 단군 성인

“대한민국은 위대한 나라입니다. 다른 나라는 혼란할 때 성인이 나왔으나 대한민국은 아예 성인이 나라를 세웠습니다.”


▶세계적인 석학 하이데거가 프랑스를 방문한 서울대 철학과 박종흥 교수에게

"내가 당신을 초대한 이유는 당신이 한국사람이기 때문입니다. 내가 유명해진 철학사상은 바로 동양의 무(無) 사상인데, 동양학을 공부하던 중, 아시아의 위대한 문명의 발상지는 한국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세계 역사상 가장 완전무결한 평화적인 정치를 2천년이 넘는 장구한 세월동안 아시아 대륙을 통치한 단군시대가 있었음을 압니다.


그래서 나는 동양사상의 종주국인 한국인을 존경합니다. 그리고 나도 무(無) 사상을 동양에서 배웠으며, 그 한줄기를 이용해 이렇게 유명해졌지만, 아직 당신들의 국조 한배검님의 천부경은 이해를 못하겠으니 설명을 해 주십시오."


그렇게 말하면서 천부경을 펼쳐 놓았다고 한다. 한국의 유명한 서울대 철학과 교수이니 당연히 천부경 철학을 잘 알고 있으려니 했던 것이었다. 하지만 박종흥 교수는 재데로 대답을 못 했다고 한다. <한국전통사상연구소 문성철 원장 증언>


하이데거처럼 세계적인 석학도 인정하듯 동양 정신문화의 뿌리는 한국이다. 그리고 하이데거가 그렇게 알고 싶어했던 사상이 바로 천부경이다.


천부경은 지금부터 일만 여 년 전 천산에서 득도하시고 나라를 세우신 한인천제께서 하늘에서 받은 천서(天書)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355255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23987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17836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57496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163700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58088   화이부동
» 한국인에게 주는 멧시지 0 5694   철철철
12120 죽음을 부르는 숫자 3749 0 4858   애국보수안철수
12119 경승용밴 경상용화물 경형승합차 많이 보급되어야한다 0 5900   애국보수안철수
12118 서명운동 전파바랍니다 0 6259   철철철
12117 마그마 활동 핵실험 여파도 검토해 주세요 0 6295   jww59
12116 다마스와 라보가 2020년에 없어진다고 합니다. 0 8073   애국보수안철수
12115 대전M방송국의 실체를 이제서야 알게되었습니다. 0 4591   애국보수안철수
12114 코란도스포츠가 화물차로 등록되 세금이 2만8500원에 불과하네요. 0 4964   애국보수안철수
12113 소설가황석영 국보법위반으로 처벌받아야 0 4816   애국보수안철수
12112 각 지역별 신문 구독율 순위(아고라펌) 0 9430   애국보수안철수
12111 김영환 청주 방문..국민의당 불모지 충북 공략 시동 1 5716   애국보수안철수
12110 이육사의 광야 0 6796   笑傲江湖
12109 고발 0 4598   애국보수안철수
12108 이정현 "호남과 새누리당 연대·연합 정치 가능 확신" 1 0 5533 2016.09.17(by 충교한) 애국보수안철수
12107 창조경제 주인 0 5570   애국보수안철수
12106 방통위가 지역방송에 대한 재허가심사를 합니다. 0 4167   애국보수안철수
12105 철수씨. 박그네가 왜 막가는지는 아시죠 1 1 7184 2017.07.03(by 화이부동) 한이
12104 주연과 조연 2 5088   笑傲江湖
12103 트럼프와 힐러리의 마지막 결투! 0 5154   태무진
12102 가습기살균제 특별조사 0 5200   애국보수안철수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