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다시 한번 회자합니다. 노자가 말씀하신. 군주의 레벨을보면 

제 일의 군주는. 정중동의. 리더로서. 없는 듯  존재하여 국민이  마음놓고. 생업에 종사하며

제 이의. 군주는  도덕적인 리더로서. 국민을 다스리니 나라가 화평하고

제 삼의  군주는. 폭군의 리더로서. 국민이. 공포에 떨며  생활하여  민심이 피폐되며

마지막  최악의 군주는 백성을 속이는 리더로서. 국민이 절대 믿지 않아. 나라가 불신과. 혼돈에 빠지는 상황으로

다름아닌 지금이. 그 애가 아닌가 쉽다.


머지않아.  우리는. 어떠한 덕목을 가진 리더를 뽑아야 되겠는가?

선택은  국민의 몫이니.  우리 모두. 혜안을  가져봄이...

?
  • profile
    화이부동 2016.11.13 17:40

     퇴직 교사님의 글 ‘ 제 일의 군주는. 정중동의. 리더로서. 없는 듯 존재하여 국민이 마음놓고. 생업에 종사하며... ’에 공감합니다.

    저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대한민국의 낡은 4류~5류정치를 1류~2류 선진 혁신정치로 판을 갈아야합니다.

    그러기위해서는
    어려운 목표이지만 조용한 정치인이 시끄러운 정치꾼보다 강추입니다.
    목소리가 부드러운 .....
    그래서 국민에게 편한 정치인이 우리 대한민국에도 나타나야하지않을까요?

    평소 큰소리로 공약하고(실제론 over 선동 갑질 + over 협박 갑질+ 이중얼굴 가면정치 .....)
    막상 권력을 잡은 후 군림하여 퇴임후반기에는 지지율이 폭락하는 분이 아니신...
      즉 처음과 끝이 크게 다르지 않을 분!
        진심의 분이라면?    

      너무 목표가 큰가요.........

  • profile
    화이부동 2016.11.13 17:44

      그래서 조심스럽게 정중동의 정치인으로

      추천해봅니다. 목소리가 행동이 거창하지않은...
     어떤 이는 100년에 한번 한반도에 나올 분이라고 하데요.

    일찍이 정계입문 전에는 백신 박사님으로 불리우고,
    2012년 대권도전 선언하면서부터, 진심캠프 이름따서 어떤이는 안 진심님
    또는
    2015년 혁신 정치외치며 선도하여
    광야야 뛰어들고 결국 신생정당을 창당하여 교섭단체까지 이끌어
    3당제 시대의 혁신정치의 단초를 만드신,
    강 철수님으로.......    
     

     그의 쿨한성격이 혁신정치가 원하는 정치인에 가깝지 않을까요?

     즉

    시원시원한 성격( 구태정치꾼들의 이중얼굴 갑질이 아닌....)


      정중동의 정치인은...  
     때론 우리가 그의 진짜 성도 헷갈리고
    때때로 진짜이름보다 별명이 더욱 어울리는
    국민에게 높이가 높지않은 편한 대통령이면
    혁신정치의 대표자로, 우리 국민에게는 어떨까요?

    또 요즘 지긋지긋한 파벌 갑질도 미약해보이고
    더욱이 비선(?)갑질 도 없어보이는
      5천여만명의 국민계파와 함께하는 국민눈높이+ 국민공감+ 국민의 힘의 정치인!
        이를 테면 조용한 강자, 안 철수!     

  • ?
    퇴직교사 2016.11.14 22:20
    화이부동 님 말씀에 공감하며 그리 될 것입니다
    오늘 추대표와 청와대의 헛발질이 반증을 해주는 예로써
    매번 강조하지만 먼저가면. 먼저 갑니다
    님 말씀대로. 소리 낼 때가 있듯이 우물가에서 숭늉은 만들 수가 없기 때문이지요.

    다만 우리가 걱정하고 우려하는 것은 안의원 주변의 제 이의. 순실이지요
    좋은 시기에는. 부모가 많고. 나쁜 시기에는. 고아가 많듯이
    우리 안사모인들은. 초심을 새기어서. 안의원의 이상사회 건설에 궤를 같이함이 바람직하다 할것 입니다

    비록 가지 않은 길이라도. 후세에 발자취를 넘겨주는 그런. 리더로서의 자세가 우리에게는 필요하기 때문 입니다

    비록 미완의 완성으로 끌날지라도 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205823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바라옵건데~~~~ 2 23271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3957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23764   화이부동
오름 이렇게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2 24227   꾀꼬리
오름 안철수의 정계복귀를 환영합니다. 5천여만명의 국민들과 함께 국민눈높이정치, 큰 정치프레임 혁신을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2 25797   화이부동
12175 국민의당이 새누리당비박과 연대한다는데 국민의당은 정신차려라 3 0 5095 2016.11.25(by LakzZraw) 애국보수안철수
12174 안철수 의원께(차별화 하는 방법) 0 3895   꾀꼬리
12173 원포인트개헌?! 0 3319   zazz****
12172 김경진의원은 대정부질문에서 방통위원장에게 최양락하차의혹을 제기해라. 0 3618   애국보수안철수
12171 세월호7시간과 최양락하차의혹 같이 수사해야합니다. 0 2577   애국보수안철수
12170 안철수 의원은 조직으로 대권을 얻는 것은 어려우나 대안은 있다고 봅니다 1 1 4328 2016.11.23(by 화이부동) 꾀꼬리
12169 경남도당에 실망! 0 4292   8855hs
12168 역사를 객관적으로 보고 우리 미래를 잘 보자 0 3765   꾀꼬리
12167 계산적 인간의 한계 1 4356   산책
12166 권은희 수사과장의 용기있는 증언 모음 1 4242   笑傲江湖
12165 요즘 안철수 의원의 새로운 면모를 보고 깜짝 놀란다. 2 10 10095 2016.11.20(by Heo) 크리스
12164 촛불은 꺼진다? 2 4 4995 2016.11.22(by 8855hs) 산책
12163 당에서는 최양락하차의혹을 당론으로 정해야합니다. 0 3417   애국보수안철수
12162 다음아고라에 KBS티비 안녕하세요,SBS컬투쇼 폐지와 정찬우김태균 방송출연정지 서명운동합시다. 0 4191   애국보수안철수
12161 개혁과 대안이란 0 3677   꾀꼬리
12160 비선조직이 문제가 아니다. 0 3618   akc가리실
12159 11.12 광화문 집회 현장의 기록 1 file 1 4237 2016.11.13(by 화이부동) 깍꿀로
» 리더의 덕목"""" 3 1 4700 2016.11.14(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157 분노한 시민들의 함성.. 1 1 4006 2016.11.13(by 화이부동) 산책
12156 역사의. 수레바퀴""""" 5 5736   퇴직교사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 636 Next
/ 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