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모두의 광장은 자유게시판입니다.
*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통신예절 등)'을 준수해 주시고 일부 인용이 아닌 통 기사(전체 퍼온 뉴스)는 모두의 광장에 올리지 말아주세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다시 한번 회자합니다. 노자가 말씀하신. 군주의 레벨을보면 

제 일의 군주는. 정중동의. 리더로서. 없는 듯  존재하여 국민이  마음놓고. 생업에 종사하며

제 이의. 군주는  도덕적인 리더로서. 국민을 다스리니 나라가 화평하고

제 삼의  군주는. 폭군의 리더로서. 국민이. 공포에 떨며  생활하여  민심이 피폐되며

마지막  최악의 군주는 백성을 속이는 리더로서. 국민이 절대 믿지 않아. 나라가 불신과. 혼돈에 빠지는 상황으로

다름아닌 지금이. 그 애가 아닌가 쉽다.


머지않아.  우리는. 어떠한 덕목을 가진 리더를 뽑아야 되겠는가?

선택은  국민의 몫이니.  우리 모두. 혜안을  가져봄이...

?
  • profile
    화이부동 2016.11.13 17:40

     퇴직 교사님의 글 ‘ 제 일의 군주는. 정중동의. 리더로서. 없는 듯 존재하여 국민이 마음놓고. 생업에 종사하며... ’에 공감합니다.

    저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대한민국의 낡은 4류~5류정치를 1류~2류 선진 혁신정치로 판을 갈아야합니다.

    그러기위해서는
    어려운 목표이지만 조용한 정치인이 시끄러운 정치꾼보다 강추입니다.
    목소리가 부드러운 .....
    그래서 국민에게 편한 정치인이 우리 대한민국에도 나타나야하지않을까요?

    평소 큰소리로 공약하고(실제론 over 선동 갑질 + over 협박 갑질+ 이중얼굴 가면정치 .....)
    막상 권력을 잡은 후 군림하여 퇴임후반기에는 지지율이 폭락하는 분이 아니신...
      즉 처음과 끝이 크게 다르지 않을 분!
        진심의 분이라면?    

      너무 목표가 큰가요.........

  • profile
    화이부동 2016.11.13 17:44

      그래서 조심스럽게 정중동의 정치인으로

      추천해봅니다. 목소리가 행동이 거창하지않은...
     어떤 이는 100년에 한번 한반도에 나올 분이라고 하데요.

    일찍이 정계입문 전에는 백신 박사님으로 불리우고,
    2012년 대권도전 선언하면서부터, 진심캠프 이름따서 어떤이는 안 진심님
    또는
    2015년 혁신 정치외치며 선도하여
    광야야 뛰어들고 결국 신생정당을 창당하여 교섭단체까지 이끌어
    3당제 시대의 혁신정치의 단초를 만드신,
    강 철수님으로.......    
     

     그의 쿨한성격이 혁신정치가 원하는 정치인에 가깝지 않을까요?

     즉

    시원시원한 성격( 구태정치꾼들의 이중얼굴 갑질이 아닌....)


      정중동의 정치인은...  
     때론 우리가 그의 진짜 성도 헷갈리고
    때때로 진짜이름보다 별명이 더욱 어울리는
    국민에게 높이가 높지않은 편한 대통령이면
    혁신정치의 대표자로, 우리 국민에게는 어떨까요?

    또 요즘 지긋지긋한 파벌 갑질도 미약해보이고
    더욱이 비선(?)갑질 도 없어보이는
      5천여만명의 국민계파와 함께하는 국민눈높이+ 국민공감+ 국민의 힘의 정치인!
        이를 테면 조용한 강자, 안 철수!     

  • ?
    퇴직교사 2016.11.14 22:20
    화이부동 님 말씀에 공감하며 그리 될 것입니다
    오늘 추대표와 청와대의 헛발질이 반증을 해주는 예로써
    매번 강조하지만 먼저가면. 먼저 갑니다
    님 말씀대로. 소리 낼 때가 있듯이 우물가에서 숭늉은 만들 수가 없기 때문이지요.

    다만 우리가 걱정하고 우려하는 것은 안의원 주변의 제 이의. 순실이지요
    좋은 시기에는. 부모가 많고. 나쁜 시기에는. 고아가 많듯이
    우리 안사모인들은. 초심을 새기어서. 안의원의 이상사회 건설에 궤를 같이함이 바람직하다 할것 입니다

    비록 가지 않은 길이라도. 후세에 발자취를 넘겨주는 그런. 리더로서의 자세가 우리에게는 필요하기 때문 입니다

    비록 미완의 완성으로 끌날지라도 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게시판 기본 운영원칙 (통신예절 등) 36 50 405870 2018.01.03(by 지원맘이현희) title: 햇님관리자
오름 제발 끝까지 갔으면.. 2 62665   힘내세요
오름 2021 NEW안 철수 국민오뚝이: 박영선 양자대결이면, 안 철수 필승! + 2022 NEW윤 석열 필승! 2 2 168582 2022.01.10(by 비회원(guest)) 화이부동
오름 바라옵건데~~~~ 2 195095   엔젤로즈
오름 국민바보 안철수 3 202899   엔젤로즈
오름 님의 정부에서 남의 정부로! 문재인정부의 애매모호한 정체성+ 3 갑질 마인드... 2 195933   화이부동
12162 다음아고라에 KBS티비 안녕하세요,SBS컬투쇼 폐지와 정찬우김태균 방송출연정지 서명운동합시다. 0 5406   애국보수안철수
12161 개혁과 대안이란 0 4845   꾀꼬리
12160 비선조직이 문제가 아니다. 0 5531   akc가리실
12159 11.12 광화문 집회 현장의 기록 1 file 1 5459 2016.11.13(by 화이부동) 깍꿀로
» 리더의 덕목"""" 3 1 6197 2016.11.14(by 퇴직교사) 퇴직교사
12157 분노한 시민들의 함성.. 1 1 5097 2016.11.13(by 화이부동) 산책
12156 역사의. 수레바퀴""""" 5 8271   퇴직교사
12155 진정 박사모라면 대통령에게 "이제 내려 오십시요. 저희와 함께 국민께 참회의 시간을 갖읍시다"라고 해야 하는 것 아닌가? 3 3 6911 2016.12.02(by Architect) 크리스
12154 간만에 0 5283   회원101
12153 차별화 전략(전국민의 마음을 꿰뚫고 이치가 맞아야) 0 5113   꾀꼬리
12152 아쉬움.안타까움... file 1 5847   파랑새야
12151 안타까운 우리 안철수님 2 1 5722 2016.11.07(by 비상하는솔개) 꾀꼬리
12150 나의생각 2 6819   비상하는솔개
12149 안철수님 전세이야기는 뭔가요? 0 6350   비틀쥬스
12148 비박의 이정현퇴진 그리고 분열 0 5362   애국보수안철수
12147 안철수의원이 대선에서 노래로 썼으면 하는 노래 강추함 0 6154   애국보수안철수
12146 문체부에서 억울하게 강퇴당한 직원을 복직시켜야한다. 4 6563   개똥철학
12145 이성적으로 생각해 보자 1 4805   꾀꼬리
12144 최양락하차의혹 특별조사위 만들어야합니다. 1 1 5733 2016.11.04(by 보물단지) 애국보수안철수
12143 방송국들이 정신나갔군요 0 5727   애국보수안철수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638 Next
/ 638